슬라이드 1

Save this PDF as:
 WORD  PNG  TXT  JPG

Size: px
Start display at page:

Download "슬라이드 1"

Transcription

1 volume 1 SHAMBHALA written by Samuel Ha illustrated by Catherine Lee

2 2

3 volume 1 제 1 권 SHAMBHALA 샴발라 Epigram 1 ~ Epigram 200 에피그램 1 편 ~ 에피그램 200 편 3

4 운명에맞서나아가며 사랑하는사람들을위해이야기를쓰려고한다. 길고긴동화를 만나고알고사랑하고이별하는것이인간의가장큰고통이라지만 그렇기때문에비로소우리삶의순간순간이의미있는것은아닐까? 시간은모든사람에게각각다르게지나간다. ' 여기까지 ' 란없다. 항상 ' 이제부터 ' 다. 언제나첫걸음은두려움이앞서는것이다. 오늘도마음을다잡고다시일어선다. 가슴에 ' 희망 ' 을품을때 ' 용기 ' 를낼수있고그대는비로소 ' 도전 ' 할수있다. 반짝이는별을바라보고걸어서는안된다. 별을가슴속깊숙이품고있으되그저묵묵히한걸음한걸음나아가야한다. 어쩌면우리의運命, 우주의運命은모두미리정해져있는것인지도모른다. 만약그렇다고할지라도우리는매순간그運命에맞서싸워야한다. 그것이바로生命이존재하는이유다. 新西遊記는 후회에대한이야기도전에대한이야기희망에대한이야기고향에대한이야기새출발에대한이야기가족에대한이야기사랑에대한이야기그리고희생에대한이야기이다. 평범한한남자가시간과열정을바쳐써나가는 한편의서사시가되기를神께기원한다. Samuel Ha

5 Time flies but Memories stay 시간은흘러가고추억은머무른다. 5

6 Time Background 시대배경 20XX 년, ' 글로벌금융대공황 ' 이일어난다. 20XX 년, 난카이대지진이발생, 일본본토의 70% 가침몰한다. 20XX 년, 제 3 차세계대전아마겟돈이일어난다. 치명적인세균전으로확대되고, 전쟁은 13 년간계속된다. 결국수백기의핵미사일이발사되고전쟁은마침내끝을맺는다. 최후의그날 온하늘은빨갛게물들고인류문명의역사또한완전히무너져내린다. 핵공격이후 10 년동안 95% 의인류가생명을잃고만다. 지구... 대파괴이후 100여년의시간이흐르고... 이젠그누구도도시에서는살아갈수없다. 매년짧은여름이지나가면... 길고긴겨울이찾아온다. 아마겟돈에서살아남은소수의생존자들은세계각지에흩어져있다그들은치명적인질병, 야생동물의공격, 굶주림과추위로고통받고있다. 이이야기는히말라야산속에서살고있는사람들의삶을그린것이다. 죽음은늘삶과함께하고... 생존을위해몸부림치지만... 그래도삶은계속된다. 그리고 ' 사랑 ' 은여전히가장위대한것이다. 영원토록... 그들은몇몇의사도들을찾는다. 사도들은희망을찾아서역을향한기나긴여행을떠난다. 오로라공주 Princess, AURORA 승려쿠마라지 Saint, KUMARAJI 반역의수괴카르마 Khan of the Rebellion, KARMA 야생의군주야곱 The Sovereign of the Wild, JACOB 바다의정령사샤 The Spirit of the Sea, SASHA 사샤의딸스텔라 SASHA s Daughter, STELLA 사도들의머나먼여정 사도들의위대한사명 6

7 번뇌속에서깨달음을얻는다 에피그램 목차 7

8 EPIGRAMS Epigram 1 [p 16] : 반야심경 ( 般若心經 ) Prajna-paramita Hrdaya Sutram Epigram 2 [p 18] : 하늘장례 ( 天葬 ) Sky Burial Epigram 3 [P 22] : 사생결단 (1일전 ) Live and Die on this day (The day before) Epigram 4 [P 26] : 카이의죽음 (2일전 ) The Death of Kai (Two days before) Epigram 5 [P 28] : 비극의시작 (3일전 ) The Beginning of the Tragedy (Three days before) Epigram 6 [P 30] : 살아있는부처, 활불 ( 活佛 ) Living Buddha Epigram 7 [P 32] : 3000배. 바람에게절을하다 Pray to the Wind Epigram 8 [P 34] : 마지막소원 The Last Wish Epigram 9 [P 36] : 마지막축복 The Last Blessing Epigram 10 [P 39] : 마나사로를향한순례 The Pilgrimage to the Mother Lake Manasaro Epigram 11 [P 42] : 오체투지 ( 五體投地 ), 7일째 Epigram 12 [P 45] : 오체투지 ( 五體投地 ), 30일째 Epigram 13 [P 47] : 오체투지 ( 五體投地 ), 60일째 Shambhala Epigram 14 [P 50] : 108일째. 죽음은삶의마지막축복 Death is the Last Blessing of Life Epigram 15 [P 52] : 108일째. 카이! 엄마야, 엄마! Epigram 16 [P 54] : 108일째. 안녕! 잠부 Goodbye! Jambu Epigram 17 [P 57] : 그래도삶은계속된다. And Life still Goes on Epigram 18 [P 60] : 130일째. 너와함께! With You Epigram 19 [P 62] : 150일째. 당신이없는지금! Without You Epigram 20 [P 66] : 180일째. 한소녀, 오로라 A little girl, Aurora Epigram 21 [P 72] : 200일째. 카일라스, 잠카이, 오로라, 아티샤! Kailash, Jamkai, Aurora, Atisa Epigram 22 [P 75] : 210일째. 외로움의호수락샤스탈 The Lake of Loneliness Rakas-tal Epigram 23 [P 77] : 절망은모든것을삼키고 Despair swallows everything Epigram 24 [P 79] : 락샤스탈의파수꾼, 하얀표범 Guard of Rakas-tal, White Leopard Epigram 25 [P 84] : 딜타푸리를찾아서 Finding Tirthapuri Epigram 26 [P 86] : 딜타푸리와신성한약초노드바 Tirthapuri and Holy Herb Nodva Epigram 27 [P 90] : 새로운삶, 새로운희망 New Life, New Hope Epigram 28 [P 93] : 마나사로, 그리고마지막인사 Manasaro and Last Farewell Epigram 29 [P 96] : 따시델레! 훈, 하그리고민 Thasidelle! Hun, Ha and Min Epigram 30 [P 98] : 샴발라 Shambhala 8

9 EPIGRAMS Epigram 31 [p 100] : 2120년의北斗七星 ( 북두칠성 ) The Big Dipper in 2120 Epigram 32 [p 102] : 10년전, 바람의땅그리고쿠마 10 years ago, The Land of Wind and Kuma Epigram 33 [P 104] : 큰스님 Grand Monk Epigram 34 [P 106] : 베네딕트神父 Priest Benedict Epigram 35 [P 111] : 분노의바다 The Sea of Rage Epigram 36 [P 115] : 바다의정령, 사샤 The Spirit of the Sea, SASHA Epigram 37 [P 117] : 사샤의딸, 스텔라 SASHA s Daughter, STELLA Epigram 38 [P 120] : 낭만의바다 The Sea of Romance Epigram 39 [P 122] : 소금의눈물 Tear of Salt Epigram 40 [P 124] : 사샤와소금의눈물 SASHA and Tear of Salt Epigram 41 [P 126] : 간절한기도 Earnest Prayer Epigram 42 [P 128] : 바다의축복 Ocean s Blessing Epigram 43 [P 130] : 행복의순간들 The Happiest Moments Epigram 44 [P 132] : 행복의순간들 II The Happiest Moments II Epigram 45 [P 134] : 거대한고래 Gigantic Whale Epigram 46 [P 135] : 고래잡이배 Whaling Ship Epigram 47 [P 136] : 탄생과이별 Birth and Parting Epigram 48 [P 140] : 탄생과이별 II Birth and Parting II Epigram 49 [P 144] : 복수의맹세 The Oath of Revenge Epigram 50 [P 146] : 스텔라는꿈나라로 Sleeping Stella Epigram 51 [P 148] : 스텔라의꿈 Stella's Precognitive Dream Epigram 52 [P 150] : 샴발라의새로운봄 The New Spring in Shambhala Epigram 53 [P 152] : 딜타푸리와사라진노드바 Tirthapuri and vanished Nodva Epigram 54 [P 154] : 야크 Yaks Epigram 55 [P 156] : 야크젖 Yak Milk Epigram 56 [P 158] : 야크버터 Yak Butter Epigram 57 [P 160] : 야크똥 Yak-pat Epigram 58 [P 161] : 수유차 ( 酥油茶 ) Tibetan Butter Tea Epigram 59 [P 163] : 설사 Diarrhea Epigram 60 [P 165] : 가족을기억하며 Remembering Family 9

10 EPIGRAMS Epigram 61 [p 167] : 이름을새기고추억을새긴다 Carving Names, Carving Memories Epigram 62 [p 168] : 묘 ( 墓 ) Graves Epigram 63 [P 170] : 환영 ( 幻影 ) 의순간 A Moment of Illusion Epigram 64 [P 172] : 조로서도 ( 鳥路鼠道 ) Cliff Path Epigram 65 [P 174] : 해골무덤 Skulls Epigram 66 [P 177] : 밧줄다리 Rope Bridge Epigram 67 [P 178] : 차 ( 茶 ) Tea Epigram 68 [P 180] : 성스러운차 ( 茶 ) Parching Holy Tea Epigram 69 [P 182] : 샴발라의여름 Summer in Shambhala Epigram 70 [P 185] : 두통 Headache Epigram 71 [P 186] : 사라진야크 Disappeared Yaks Epigram 72 [P 187] : 밤하늘 Night Sky Epigram 73 [P 188] : 사막 Desert Epigram 74 [P 189] : 소금사막 Saline Desert Epigram 75 [P 190] : 결심 Resolution Epigram 76 [P 191] : 소금을찾아서 Journey for Salt Epigram 77 [P 193] : 바람속에서잠을청하다 Sleep in the Wind Epigram 78 [P 194] : 동쪽으로... 소금우물 ( 鹽井 ) 로 Heading East, Heading Salt-Well Epigram 79 [P 195] : 사냥 Hunting Epigram 80 [P 197] : 귀신 ( 鬼神 ) Ghosts Epigram 81 [P 199] : 소금우물 ( 鹽井 ) Salt Well Epigram 82 [P 200] : 토니 Tony Epigram 83 [P 202] : 챠카롱의여인 Woman in Chakalon Epigram 84 [P 204] : 챠카롱의저녁식사 Supper in Chakalon Epigram 85 [P 206] : 애니로리 Annie Laurie Epigram 86 [P 208] : 달에게기도하다 ( 觀月發願 ) Pray to the Moon Epigram 87 [P 209] : 분주한하루 A busy day Epigram 88 [P 210] : 순간속에살아가다 Living in the Moment Epigram 89 [P 212] : 야크떼 a Herd of Yaks Epigram 90 [P 214] : 멀어지는방울소리... 깊어지는아쉬움... 10

11 EPIGRAMS Epigram 91 [p 216] : 만나면언제나헤어지고, 떠난사람은반드시돌아온다 會者正離去者必返 Epigram 92 [p 218] : 초원 Grassland Epigram 93 [P 220] : 돌산 Stone Hill Epigram 94 [P 221] : 우회는없다 No Detour Epigram 95 [P 222] : 망자 ( 亡者 ) 의늪 Swamps of the deceased Epigram 96 [P 225] : 망자 ( 亡者 ) 의늪 II Swamps of the deceased II Epigram 97 [P 227] : 산자와죽은자 The Living and the Dead Epigram 98 [P 228] : 누구나죽지만모두가제대로사는건아니다 Everyone dies, but not everyone lives Epigram 99 [P 230] : 마을 Village Epigram 100 [P 232] : 반야심경 ( 般若心經 ) Prajna-paramita Hrdaya Sutram Epigram 101 [P 234] : 잠깐의휴식 A few moments of rest Epigram 102 [P 235] : 이별의아픔 The Sorrow of Parting Epigram 103 [P 236] : 토니의선물 Tony s Present Epigram 104 [P 237] : 까링스로가는길 Road to Calings Epigram 105 [P 238] : 까링스 Calings Epigram 106 [P 239] : 비탄 Lamentation Epigram 107 [P 241] : 모든일은일어나는이유가있다 Everything happens for a reason Epigram 108 [P 242] : 모든일은神의뜻을이루기위해서 Everything happens for the best Epigram 109 [P 244] : 축복 Blessing Epigram 110 [P 245] : 상상력이인간을특별하게한다 Imagination distinguishes Humans form God Epigram 111 [P 246] : 생명이존재하는이유, 운명에맞서싸워라 Reason of Existence, fight the Destiny Epigram 112 [P 248] : This, too, shall pass away Epigram 113 [P 252] : 이또한지나가리라 Epigram 114 [P 254] : 이제혼자가아니야 もうひとりじゃない Epigram 115 [P 255] : 동쪽끝에서온사람들 People from the Far East Epigram 116 [P 256] : 남쪽으로 Heading South Epigram 117 [P 257] : 구세주 Savior Epigram 118 [P 258] : 새로운가족 New Family Epigram 119 [P 260] : 식사 Supper Epigram 120 [P 262] : 희망의여정 Journey of Hope 11

12 EPIGRAMS Epigram 121 [P 263] : 의심과믿음 Doubt and Belief Epigram 122 [P 264] : 푸른장미 Blue Rose Epigram 123 [P 265] : 영혼과의조우 Spiritual Encounter Epigram 124 [P 266] : 영혼과의조우 II Spiritual Encounter II Epigram 125 [P 269] : 풀장난감 Grass Toy Epigram 126 [P 270] : 모모 MOMO Epigram 127 [P 271] : 모모 II MOMO II Epigram 128 [P 273] : 꽃의연민 Flower s Compassion Epigram 129 [P 274] : 시공 ( 時空 ) 의왜곡 Distortion of Time and Space Epigram 130 [P 276] : 남쪽사람과의조우 Encounter with Southerners Epigram 131 [P 277] : 카일라스산 Mountain Kailash Epigram 132 [P 278] : 카일라스에제를올리다 Worship for Kailash Epigram 133 [P 279] : 잠카이의기도 Jamkai s Prayer Epigram 134 [P 280] : 시미즈의기도 Shimizu s Prayer Epigram 135 [P 281] : 토니의기도 Tony s Prayer Epigram 136 [P 282] : 켄타의기도 Kenta s Prayer Epigram 137 [P 283] : 미오의기도 Mio s Prayer Epigram 138 [P 284] : 눈보라 Snowstorm Epigram 139 [P 285] : 피신처 Shelter Epigram 140 [P 286] : 오늘이당신의마지막날이라면 If Today was your Last Day Epigram 141 [P 287] : 별속의아름다운추억들 Sweet Memories in Stars Epigram 142 [P 288] : 별속의아름다운추억들 II Sweet Memories in Stars II Epigram 143 [P 289] : 올드랭사인 Auld Lang Syne Epigram 144 [P 291] : 엄마아빠의약속 Mom and Dad s Promise Epigram 145 [P 292] : 두려움은언제나추억보다앞선다 Fears always precede Reminiscences Epigram 146 [P 293] : 아티샤의울음소리 Atisa s Howling Epigram 147 [P 294] : 락샤스탈의하얀표범 Rakas-tal s White Leopard Epigram 148 [P 295] : 표범을따라가다 Follow Leopard Epigram 149 [P 296] : 샴발라로흐르는강 River to Shambhala Epigram 150 [P 297] : 샴발라로흐르는강 II River to Shambhala II 12

13 EPIGRAMS Epigram 151 [P 298] : 샴발라로흐르는강 III River to Shambhala III Epigram 152 [P 300] : 나룻배 Wooden Boat Epigram 153 [P 301] : 가장소중한기억, 가족 The most precious Memory, Family Epigram 154 [P 302] : 가장소중한기억, 가족 II The most precious Memory Family II Epigram 155 [P 303] : 죽은자는산자의기억속에서살아간다 The life of the dead is placed in the memory of the living Epigram 156 [P 304] :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마나사로 The Sacred Mother Lake, Manasaro Epigram 157 [P 305] : 수정같이맑은물, 시미즈 Crystal Clear Water, Shimizu Epigram 158 [P 306] : 새로운보금자리, 새로운희망 New Home, New Hope Epigram 159 [P 307] : 새로운고향, 샴발라 New Home, Shambhala Epigram 160 [P 308] : 재회 ( 再會 ) Reunion Epigram 161 [P 309] : 파티 Party Epigram 162 [P 310] : 씨뿌리기 ( 播種 ) Sowing Epigram 163 [P 311] : 미오와하 Mio and Ha Epigram 164 [P 312] : 아이들 Children Epigram 165 [P 313] : 관조 ( 觀照 ) Contemplation Epigram 166 [P 314] : 천국은하늘뿐만아니라우리의발밑에도있다. Heaven is under our feet as well as over our head. Epigram 167 [P 315] : 출산 Giving Birth Epigram 168 [P 316] : 시미즈의마지막밤 Shimizu s Last Night Epigram 169 [P 317] : 출산 II Giving Birth II Epigram 170 [P 318] : 탄생과죽음 Birth and Death Epigram 171 [P 320] : 마지막작별인사 Last Farewell Epigram 172 [P 322] : 서로사랑하라 Love One Another Epigram 173 [P 323] : 샴발라의첫번째장례 First Funeral in Shambhala Epigram 174 [P 324] : 지금, 나는살아있다 Now, I am Alive Epigram 175 [P 325] : 시미즈 ( 淸水 ) 를떠났던시미즈, 시미즈에잠들다 Epigram 176 [P 326] : 계명 ( 誡命 ) Commandment Epigram 177 [P 328] : 불새, 가루다 The Firebird Garuda Epigram 178 [P 329] : 불새, 가루다 II The Firebird Garuda II Epigram 179 [P 330] : 용기가그대를인간으로만든다 Courage makes you Human Epigram 180 [P 331] : 우주는훨씬광대하다 The Universe is wider than our views of it 13

14 EPIGRAMS Epigram 181 [P 332] : 나의별, 아르카디아 My Star, Arcadia Epigram 182 [P 333] : 불의산 The Mountain of Fire Epigram 183 [P 334] : 잃어버린사랑에대한그리움 The Nostalgia of Lost Love Epigram 184 [P 336] : 카르마 Karma Epigram 185 [P 337] : 카르마 II Karma II Epigram 186 [P 338] : 카르마 III Karma III Epigram 187 [P 339] : 실패보다절망이그대를파괴한다 It is not failure, it is despair that destroys you Epigram 188 [P 340] : 필사의날갯짓 Desperate Fluttering Epigram 189 [P 341] : 모든것이숙명 ( 宿命 ) 이다 Everything is Predestined Epigram 190 [P 342] : 그리움의바다 The Sea of Nostalgia Epigram 191 [P 344] : 사샤와스텔라 SASHA and STELLA Epigram 192 [P 345] : 엄마냄새 Mom s Smell Epigram 193 [P 346] : 모성 ( 母性 ) 의바다와용 ( 龍 ) Epigram 194 [P 348] : 샴발라의아빠와딸 Father and Daughter in Shambhala Epigram 195 [P 349] : 달이인류의운명을결정할것이다 The Moon will determine the Fate of Human Epigram 196 [P 353] : 켄타, 미오와켄지 Kenta, Mio and Kenji Epigram 197 [P 354] : 우리는살아남아야한다. 오늘도 We must be Alive Today Epigram 198 [P 355] : 누구나달에게기도한다 Everyone prays to the Moon Epigram 199 [P 356] : 푸른달과셀레네 Blue Moon and Selene Epigram 200 [P 358] : 사랑은언제나가장소중하다 Love is the Greatest Thing ever 14

15 15

16 Epigram 1 반야심경 ( 般若心經 ) Prajna-paramita Hrdaya Sutram Prajna-paramita Hrdaya Sutram Aryavalokitesvara bodhisattva gambhiram prajna-paramita-caryam caramano, vyavalokayati sma panca-skandha a-sattas ca sva-bhava sunyam pasyati sma. Iha sariputra, rupam iva sunyam, sunyata iva rupam, rupa na prthak sunyata, sunyataya na prthag rupam, yad rupam sa sunyata, yad sunyata sa rupam. Evam-eva vedana samjna samskara vijnanam. Iha sariputra sarva dharma sunyata-laksana, anutpanna a-niruddha, a-mala a-vimala, a-nuna a-paripurna. Tasmat sariputra sunyatayam na rupam, na vedana, na samjna, na samskara, na vijnanam, na caksu-srota-ghrana-jihva-kaya-manasa, na rupam-sabda-gandha-rasa-sparstavya-dharma. Na caksur-dhatu yavan na mano-vijnanam-dhatu. Na-avidya, na-avidya-ksayo, yavan na jara-maranam, na jara-marana-ksayo. Na duhkha-samudaya-nirodha-marga, na jnanam na prapti na abhi-samaya. Tasman na praptitva bodhisattvanam prajna-paramitam asritya vi-haratya citta avarana, citta avarana na sthitva na trasto, vi-paryasa atikranta nistha nirvanah. Tryadhva vyavasthita sarva buddhaprajna-paramitam asritya anuttaram samyak-sambodhim abhi-sambuddha. Tasmaj jnatavyam prajna-paramita maha-mantra, maha-vidya-mantra, anuttara-mantra, asama-samati-mantra. Sarva duhkha pra-samana satyam amithyatva. Prajna-paramitam ukto mantra, tadyat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16

17 摩訶般若波羅密多心經 觀自在菩薩行深般若波羅蜜多時照見五蘊皆空度一切苦厄舍利子色不異空空不異色色卽是空空卽是色受想行識亦復如是舍利子是諸法空相不生不滅不垢不淨不增不減是故空中無色無受想行識無眼耳鼻舌身意無色聲香味觸法無眼界乃至無意識界無無明亦無無明盡乃至無老死亦無老死盡無苦集滅道無智亦無得以無所得故菩提薩埵依般若波羅蜜多故心無罣碍無罣碍故無有恐怖遠離顚倒夢想究竟涅槃三世諸佛依般若波羅蜜多故得阿耨多羅三藐三菩提故知般若波羅蜜多是大神呪是大明呪是無上呪是無等等呪能除一切苦眞實不虛故說般若波羅蜜多呪 卽說呪曰揭帝揭帝波羅揭帝波羅僧揭帝菩提娑婆訶 17

18 Epigram 2 하늘장례 ( 天葬 ) Sky Burial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저멀리서아내의목소리가들려온다. 내아내 Jambu ( 잠부 ) 가독경 ( 讀經 ) 을하는소리다. 질끈감은내두눈에서는뜨거운눈물이멈추지않고솟아오른다. 눈을뜰수가없다. 심장을칼로도려내는듯이마음이아프다. 이순간이영원처럼무겁다. 나는일곱살내아들을안고있다. 일곱살된아이의몸무게라고는믿기지않을정도로가볍다. 고개를들고천천히감은눈을뜬다. 눈부신햇살이쏟아져들어온다. 두팔로안고있는내아들을내려다본다. 하나밖에없는내아들은더이상숨을쉬지않는다. 7년동안제대로먹지도따뜻하게해주지도못했는데이렇게허무하게아들을보내야하다니. 도저히믿을수가없다. 조용히아들을땅에내려놓는다. 10월의산바람은곧다가올기나긴겨울을예고한다. 쌀쌀한한기가제법매섭다. 잠시고개를돌려저멀리서나를지켜보고있는 Jambu ( 잠부 ) 를바라본다. Jambu ( 잠부 ) 의눈에도눈물이흐르고있다. 아들을감싸고있던하얀천을가만히풀어놓는다. 벌써독수리수십마리가냄새를맡고내머리위를맴돌고있다. 18

19 나는품속에서칼을꺼낸다. 아들의갈비뼈를눌러본다. 아이의뼈는주먹으로내리치면부러질듯약하게느껴진다. 이제칼로배를가르고내장을꺼내서독수리들을불러모아야한다. 칼끝을갈비뼈아래배쪽으로넣어창자를빼내야한다. 손이바르르떨리기시작한다. 나는도저히내아들의몸에손을댈수가없다. 다시 Jambu ( 잠부 ) 를바라본다. Jambu ( 잠부 ) 는나를보고괜찮다는듯이조용히고개를끄덕인다. 그래, 배는조금이따가르고일단머리뼈를부수자. 장례를빨리치르기위해서는머리뼈를돌로내리쳐서부수고내장으로독수리를불러모아야시신을빨리처리할수있다. 나는아들의머리밑쪽에조금평평한돌로머리를받쳤다. 조금무거워보이는작은바위를들고일어났다. 바위를머리위로높이들었다. 이제아들의머리위로내리치면되는데 내려쳐야하는데 쾅! 바위가땅위로떨어졌다. 아내의울부짖는소리가들린다. 하지만나는아들의머리위로돌덩이를던지지못했다. 돌덩이는아이의시신옆으로떨어졌다. 나는그만그자리에털썩주저앉고말았다. 한참동안하나뿐인사랑하는아이의모습을멍하니바라다본다. 너의웃는모습을단한번만더볼수있다면얼마나좋을까? 언덕저편에서늑대두마리가가만히서서나를바라보고있다. 갑자기화가치밀어오른다. 앞쪽에서있는수컷늑대를노려본다. 그놈도내시선을피하지않은채나를노려본다. 하지만우리둘모두자리에서움직이지않았다. 지금가장중요한것은내아들이기때문이다. 이제독수리들도더이상기다릴수가없나보다. 수십마리의독수리들이날개를접고시신곁으로모여들기시작한다. 나는조용히독수리들에게자리를비켜주었다. 19

20 그런데독수리들은시신을삥둘러싸고지켜만볼뿐한마리도 시신에입을대지않는다. 이상하다. 서로먼저랄것도없이달려들어야할텐데말이다. 갑자기눈이부시고온몸이뜨거워진다. 나는하늘을올려다보았다. 하늘에서아주커다란새가천천히선회하고있다. 새는너무커서그날개가햇빛을다가릴정도다. 독수리같아보이기도하지만아무리보아도처음보는생김새다. 새의몸에는불꽃이일렁이고있다. 나는헛것을본것같아얼른아내를바라본다. Jambu ( 잠부 ) 도역시놀라서새를바라보고있다. 새는천천히아이의시신곁으로내려온다. 새는조용히날개로아이의시신을품는다. 나는그뜨거운열기에뒤로물러설수밖에없었다. 잠시후새는날개를펴고하늘로날아가버렸다. 정말순식간에벌어진일이다. 너무갑작스런상황에나는슬퍼할새도없다. 얼른아이시신이있던곳으로달려갔다. 새가앉았던자리를땅이다타버려그을려있었다. 아이의살덩어리는모두녹아버렸고살이탄냄새가가득하다. 아직다타지못한일부큰뼈조각만이남아있다. 곁에서독수리들이그나마먹을만한게없는지서성이고있다. 나는얼른정신이들어돌조각을몇개던져독수리들을쫓아버렸다. 보통독수리들이시신을다뜯어먹으려면꼬박하루가걸리는데이렇게쉽게장례가끝났다. 그것도하늘에서처음보는신비한새가내려와서아이의장례를치러주었다. 이제내착한아들은아마저세상에서는좋은곳에서편한삶을살수있으리라. 20

21 나는아이의남아있는뼈조각을소중히모아서품에넣었다. 그리고그새가날아간하늘저편을바라본다. 아들아. 저하늘에서는더이상아프지말고배고프지말아라. 다시아내의독경소리가들리기시작한다.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Jambu ( 잠부 ) 의독경소리와함께두마리늑대도함께울음소리를낸다. 길고긴늑대울음소리가산바람을타고울려퍼진다. 21

22 Epigram 3 사생결단 (1 일전 ) Live and Die on this day (The day before) Atisa ( 아티샤 )! 대체뭘하려는거에요? 당신까지죽고싶어요? Jambu ( 잠부 ) 가내옷을꼭붙들고애원한다. Jambu ( 잠부 ), Kai ( 카이 ) 의복수를해야해. 나는품속에서칼을꺼내한손에쥐었다. 오늘, 내가죽든지그놈이죽든지어찌되겠지. 나는동굴한쪽에서기다란나무몽둥이를하나찾아서나머지한손에들었다. Atisa! 이제 Kai도죽었는데당신까지없다면나는어떡해요? 사랑하는 Jambu의슬픈얼굴. 순간마음속에서울화가치민다. 나는애써화를참고조용히읊조린다. 당신의그훌륭하신부처님이 Kai와나에게영원한평안을주지않겠어? 애비가되어서자식이죽은걸그냥받아들이란말이야? Jambu의만류를뒤로하고나는동굴을나선다. 이제 10월인데벌써밤새눈이내렸다. 나무위에눈이소복이쌓여있다. 나는잠시동굴안을돌아보았다. 동굴안쪽에내사랑하는아들 Kai가조용히마치곤한잠을자듯이누워있다. 내눈에는슬픈눈물이, 그리고내심장에는분노가치밀어오른다. 나는다시칼과몽둥이를쥔손에정신을집중하고숲을향해걸어가기시작한다. 얼마나걸었을까? 이놈들소굴이이근처일텐데 나는하얀눈이쌓인숲한가운데에서그놈들의굴을찾아조용히주위를살펴본다. 그순간저쪽조그만바위위에서늑대한마리가가만히서서나를지켜보는것을발견했다. 울음소리도내지않고가만히나를응시하는그놈의눈빛에는마치나와같은분노가가득하다. 그래, 분명히저놈이야. 느낄수있어. 네놈이죽든지아니면나와너둘모두죽는거다. 나는한걸음씩그놈을향해다가간다. 22

23 나를지켜보던그놈이날카로운이빨을드러내고나를향해달려든다. 눈위에엉켜붙어나와늑대가뒹군다. 나와그놈은한참을눈밭에서뒹굴었다. 적어도나는그렇게느꼈다. 늑대는금방이라도내숨을끊어놓으려는듯내목을물기위해나를깔아뭉갠다. 나를보호해주는것은목에칭칭휘감은 Yak ( 야크 ) 가죽뿐이다. 나무몽둥이는이미눈밭저쪽에뒹굴고있고나는한손에쥔짧은칼하나로연신늑대를찔러댄다. 이놈의가죽이질겨서인지밑에깔려있는내가힘이빠져서인지늑대에게내공격은전혀위협이되지않는다. 내눈은감겨오고늑대의무게가온몸에느껴진다. 정신이점점아득해진다. 나도이렇게이세상을떠나는가보다. 그래나도이제사랑하는 Kai를다시볼수있겠다. 나는한손에든칼을놓아버렸다. 그리고마지막남은힘을다해내목에감긴야크가죽을잡아채벗어버렸다. 그래. Kai를죽였던것처럼내목을물어라. 어서 잠깐의정적이느껴진다. 내눈에서나도모르게눈물이주르륵흐르는게느껴진다. 죽음에대한두려움인가? 아들을잃은슬픔인가? 아니면살고싶은욕심인가? 늑대의숨소리가코앞에서느껴진다. 나는조용히눈을뜬다. 늑대의눈을바라본다. 아주잠깐늑대의눈이반짝거리는걸느꼈다. 왜그순간나는이놈이나처럼눈물이난다고생각했을까? 모든게다시캄캄해진다. 23

24 24

25 25

26 Epigram 4 카이의죽음 (2 일전 ) The Death of Kai (Two days before) 내손이야크젖을쥐고흔들때마다하얀야크젖이나무통으로떨어진다. 충분히배부르게먹지못해서인지야크젖은시간이지날수록양이줄어든다. Atisa ( 아티샤 ) 는열한마리의야크를데리고풀을먹이러언덕아래로떠난지몇시간, 이제곧돌아오겠지. 내일이면 Atisa는야크다섯마리를몰고해가뜨는동쪽을향해저멀리 Colaraka ( 꼴라라카 ) 산을넘어꺼라촌으로간다. 이번겨울동안지내려고준비했던보리와말린고기, 그리고생명의찻잎이어제모두사라져버렸기때문이다. Atisa가꺼라촌까지가는데만꼬박보름이걸릴텐데걱정이다. 겨우나무통하나에야크젖을채웠다. 나는빈나무통하나를다시야크젖아래쪽에가져다놓는다. 하나만더채우고돌아가자. 저언덕아래서야크목에매단방울소리가조금씩들리기시작한다. 혼자놀던 Kai가내곁으로다가와김이모락모락나는야크젖에손가락을담가맛을본다. 맛있는모양이다. Kai의행복한얼굴을보니마음의근심이모두사라지는듯하다. Kai! 엄마는이것만마저채우고아빠랑함께야크를몰고돌아갈테니너는먼저이나무통하나를들고집으로돌아가있으렴. 괜찮겠니? 그럼. 엄마. Kai는문제없어. Kai가벌써힘이세졌다는걸자랑하려는듯이야크젖이가득찬나무통하나를품에안는다. 길고좁은나무통은그리크지는않지만야크젖의무게때문에 Kai에게는약간버거워보인다. Atisa와함께야크를몰고동굴을향해돌아가는길. 꺼라촌까지는갔다돌아오는데꼬박한달이걸리는길. Atisa는걱정하는나를안심시키려고애써밝은척을한다. 올겨울을지낼걱정으로 Atisa의마음도좋지않은게느껴진다. 26

27 저앞에동굴이보인다. 갑자기심장에차가운바람이느껴진다. 순간느낌이좋지않다. 나는 Atisa와야크떼를뒤로하고동굴을향해뛰기시작한다. 아! 나는외마디비명을지른후 Kai를안았다. Kai는동굴바닥에누워가쁜숨을몰아쉰다. Kai의목에피가흥건하다. 분명맹수가날카로운이빨로물어뜯은것이다. 나는 Kai를꼭끌어안았다. 동굴안에모닥불이활활타오른다. 동굴안에열기가가득하다. 모닥불옆에누워있는 Kai의몸에땀이흥건하다. 하지만피를너무많이흘린 Kai의피부는눈처럼하얗다. 이제 Kai는이세상을떠날것이다. 엄마아빠의곁을영원히떠날것이다. 이엄마는너의이생의마지막순간을따뜻하게나마해주는것밖에할수있는게없구나. 미안하다아들아. Atisa가갑자기일어나야크털옷을챙겨입는다. Atisa! 어딜가려고요? 나는아티샤를붙잡았다. 꺼라촌에가야겠어. 야크떼없이나혼자달려가면이틀이면도달할거야. 가서 Kai 상처를치료해줄사람을데리고올께. Atisa! 당신도소용없는짓이라는걸알잖아요. Kai 는오늘밤도넘기지못할거에요. Atisa가갑자기소리친다. 애비가자식이죽어가는걸두손놓고가만히지켜보란말이야? Kai야. 조금만, 조금만더견뎌보렴. 아빠가얼른갔다올게. 알았지. 조금만참아. 조금만. Atisa 가옷을챙겨입은후 Kai 의곁에무릎을꿇고 Kai 의손을잠시 어루만진다. 이때정신을잃고있었던 Kai 가갑자기아빠의손을꼭잡는다. 힘겹게입을연 Kai 의한마디. 아빠. 가지마! Atisa 는아무말도하지못하고그자리에주저앉아 Kai 의두손을꼭붙잡는다. 27

28 Epigram 5 비극의시작 (3 일전 ) The Beginning of the Tragedy (Three days before) Atisa ( 아티샤 ) 가힘껏도끼를내려친다. 나무토막이갈라지면서두동강난다. Atisa는토막난나무를다시한번쪼갠다. Atisa의얼굴에땀이송글송글하다. Atisa의곁에서 Jambu가쪼개진나무장작을가지런히쌓는다. 그리고지게에옮겨싣는다. Jambu가장작을지게에싣는데 Kai가줄을묶는걸돕는다. Jambu는 Kai가기특하다는듯 Kai의머리를쓰다듬는다. 그모습을바라보면서 Atisa가행복한미소를짓는다. 언덕길을오르는세사람. Atisa, Jambu, 그리고 Kai. 세사람은모두지게를지고있다. Atisa의등에가장많은장작이실려있고 Kai는아주조그만지게에장작세개를얹은모습이다. 하지만 Kai의표정은전혀힘들지않아보인다. 동굴집으로돌아온세사람. 동굴입구에들어선 Atisa의표정이굳는다. Atisa는지게를제대로벗지도못하고동굴벽에팽개친채동굴안을응시한다. 동굴안쪽에서늑대새끼한마리가말린야크고기를한창뜯어먹고있다. Jambu 가소리친다. Atisa! 차 차는? 차는어떻게됐어요? 늑대새끼는야크고기를먹는데정신이팔려 Atisa 를신경쓰지않는다. Atisa는동굴한쪽에고이숨겨두었던자루를찾는다. 이런.. 자루가통째로없어졌어. 그안에찻잎과곡식을모두담아두었는데 어떡하지? Atisa가늑대새끼를돌아본다. Atisa의얼굴에살기가돈다. 28

29 네놈하나때문에우리셋이모두굶어죽어야겠어? 너는오늘배부른대가로내손에죽는거다. " Atisa가바닥에나뒹굴어있는장작하나를집어든다. 그리고늑대새끼에게다가간다. Atisa가있는힘껏장작을내려친다. Atisa는늑대새끼를향해몇번을더내려친다. Atisa가머리가깨져피가뚝뚝떨어지는늑대새끼를들고나온다. Atisa는숲을향해걸어간다. 숲속에도착한 Atisa는죽은늑대새끼를멀리던져버린다. Atisa는아직도분이풀리지않은듯하다. 숨을씩씩거리던 Atisa는돌아서서동굴을향해걷는다. 늑대새끼시체가있는곳에서그리멀지않은곳. 어미곰한마리가자루하나를뜯고뭔가를먹고있다. 어미곰옆에는새끼곰이보인다. 어미곰은새끼가먹기편하게곡물과찻잎을새끼쪽으로밀어준다. 어미곰과새끼곰이오랜만에맛난식사를하고있다. 늑대두마리가숲속으로뛰어온다. 새끼의냄새를맡고달려온모양이다. 새끼의시체앞에멈추어선늑대두마리. 한참동안새끼를바라본다. 어지러운동굴안을다시정리하고있는 Atisa, Jambu, Kai. 세사람의귀에구슬픈늑대울음소리가계속해서울린다. 29

30 Epigram 6 살아있는부처, 활불 ( 活佛 ) Living Buddha 오랜만에햇살이따사롭다. 하지만조금있으면해는산머리뒤로넘어가고매서운칼바람이밤을휘감을것이다. Jambu ( 잠부 ) 가보따리하나를조심조심품에안고언덕길을오른다. Jambu의뒤를따라 Atisa ( 아티샤 ) 가조그만나무수레를끌고길을오른다. 언덕위에흙으로만든여러채의집이보인다. 사람이살고있지않은듯인적이없다. 언덕맨위에자리한 Calings ( 까링스 ). 살아있는부처, 活佛이사는곳이다. 라마승려가불도를닦는곳으로천년을이곳에자리하고있다. Jambu가바람에펄럭이는 Lungda ( 룽다 ) 와 Tharchog ( 타르초 ) 를바라본다. 긴장대에매달린한폭의기다란깃발인룽다. 그리고긴줄에사각형깃을줄줄이이어단타르초. 룽다와타르초의펄럭이는깃에는불교경전과여러 Mantra ( 만트라 ) 가씌여있다. 만트라에기도의마음과주문을담았으리라. 까링스가멀지않았음을알려준다. 언덕위가장높은곳에위치한까링스, 수레를끌고오르는 Atisa가힘겨워한다. Jambu가 Atisa의수레뒤쪽으로가서함께수레를밀고언덕을오른다. 까링스에마지막남은활불. 활불앞에 Jambu 와 Atisa 가무릎을꿇고앉아있다. 활불이하얀차를두사람에게따라준다. 찻잎을끓인물에야크버터와소금을넣어만든것이다. 차를따르는활불의손에검고붉은점이여기저기보이고살이부풀어올라있다. 라마께서도 Klesa ( 클레사 ) 에고통을받고계신가요? Jambu가묻는다. 모든세상사람이역병으로고통받고있지요. 생명이있는모든존재는어느것이나병에걸리기마련이지요. 나도마찬가지구요. 활불이엄숙하지만온화한표정으로대답한다. 30

31 활불이잠시 Atisa를바라본다. Atisa는 Jambu곁에앉아서아무말이없다. 차도마시지않는다. 활불이 Jambu에게묻는다. 두분은어쩐일로이곳까지오셨습니까? Jambu가무릎을꿇은자세로활불에게절을하며머리를낮추고말한다. 라마님. 늑대에게사랑하는외아들을잃고남은모든재산을가지고 3일밤낮을걸어이곳까지왔습니다. 저희는이제살아갈이유도살아갈의미도없는부모입니다. 라마님께저희가가진모든재산을바치오니저희에게진리의해답을가르쳐주소서. Jambu가몇번을더간절하게절을하며간청한다. 하지만 Atisa는그런 Jambu의모습을조금은냉정한표정으로바라볼뿐이다. Jambu를가여운눈빛으로바라보는활불, 무거운침묵이흐른다. 활불이마침내입을연다. 벌써밤이어두워졌습니다. 먼길을오셨으니먼저쉬시고다시말씀을나누지요. 두분이먼저하늘과땅과부처님을향해 3000번의절을마친다면그다음에제가도움을드리겠습니다. 활불은두사람을남겨두고수행거처로나가버린다. Jambu 의표정에실망과아쉬움이흐른다. Atisa 는매서운산바람의공기를느낀다. 그런두사람을佛像 ( 불상 ) 이조용히내려다본다 註釋 ) * Mantra ( 만트라 ) : 짧은음절로이루어진기도나명상때외우는주문 * Klesa ( 클레사 ) : 대전쟁후지구를뒤덮은역병. 이곳사람들이역병을 Klesa 라고부른다. 산스크리트어 Klesa 는 고통스럽다, 더럽다 라는동사의명사형으로 더러워진마음, 괴로운마음 이라는번뇌의원뜻이다. 31

32 Epigram 배. 바람에게절을하다 Pray to the Wind 아침햇살이 Atisa ( 아티샤 ) 의얼굴을비춘다. 눈을비비는 Atisa, 며칠만에곤하게잠을잤다. 불공을드리는작은방에서밤을지냈다. 바람을막아주는벽안에서야크털을덮고평온한밤을보냈다. 그런데 Jambu가보이지않는다. Atisa는작은나무창문으로밖을내다본다. 해가떠오르는동쪽언덕, Lungda ( 룽다 ) 와 Tharchog ( 타르초 ) 가바람에펄럭인다. 그아래서 Jambu가바람을향해절을하고있다. 대체 Jambu는언제부터저러고있는걸까? 어젯밤잠시편히쉬기라고한것일까? Atisa는건강이갈수록나빠지는 Jambu의몸상태가걱정이다. 며칠새에무척야위었다. 이곳사람들모두부처님을공경하지만어느누구도 Jambu만큼경건하지는않을것이다. Atisa는 Jambu를오래도록바라본다. 아무도 Jambu를막을수없다. 그저바라볼수밖에. 하지만 Atisa는 Jambu와함께절을할생각은없다. 아니, Atisa는부처님과神의존재를믿을수없다. 만약神이있다면모든사람들이이렇게고통스런삶을살아갈이유가없지않은가? Atisa 는오히려더욱더부처님을원망하게되었다. 괜스레불상을노려보는 Atisa. 불상은변함없이온화한모습으로 Atisa 를내려다본다. 32

33 해는어느덧산너머로지고서서히어둠이 Calings ( 까링스 ) 를뒤덮는다. Jambu 는힘겹게한번, 두번절을계속한다. 하루내내절을하는 Jambu, 이제한번무릎을꿇기도힘겨워보인다. 여전히바람에펄럭이는 Tharchog ( 타르초 ) 의깃발들. 부처님의말씀을바람이읽어내린다. 바람을타고진리의말씀이온세상으로퍼져나가기를바라는 Jambu. Jambu 가천천히무릎을꿇고바람과함께절을한다. 그리고일어나지못하는 Jambu. 오래도록땅에엎드려눈물을흘리며흐느낀다. 33

34 Epigram 8 마지막소원 The Last Wish 바람이 Lungda ( 룽다 ) 와 Tharchog ( 타르초 ) 의경전을읽어내린다. 바람은언덕을휘감아 Calings ( 까링스 ) 의법당으로흘러들어간다. 법당안에무릎을꿇고앉아있는 Atisa 와 Jambu. 두사람앞에활불이앉아있다. " 라마님. 저의남은삶이얼마나될지모르겠지만저의모든것을부처님께바치겠습니다." Jambu가마침내입을연다. Jambu의표정에는더이상의고민과망설임이보이지않는다. " 구하고자하던답을찾으셨는지요?" 활불은 Jambu에게묻는다. " 성스러운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를향해마지막순례의길을떠나고자합니다. 한걸음한걸음절을하면서저의죄에대한용서를구하고이세상모든만물의평온를기원하겠습니다. 그리고남편 Atisa가마음의분노를지우고부처님의마음을느끼게되기를기도하겠습니다." 활불이 Jambu를바라보며조용히고개를끄덕인다. Atisa는아무말없이 Jambu를바라본다. 아마아내 Jambu의이세상마지막소원이리라. Atisa는그누구도 Jambu의결심을막을수없음을느낀다. " 五體投地 ( 오체투지 ) 순례의길을떠나시겠다는말씀이지요?" 활불이 Jambu에게묻는다. Jambu는조용히고개를끄덕이고다시한번활불을향해공손하게머리를숙인다. " 이미마음속에답을얻으셨으니이제제가도움을드리겠습니다." 활불이일어선다. 34

35 까링스의창고. 활불이소중히저장해두었던것들을 Atisa의수레에싣는다. 말린보릿가루와찻잎, 숯을자루에담는다. 그리고순례의길오체투지에필요한 ' 나무장갑 ' 을꺼낸다. 나무판에가죽을덧대어손에끼울수있게만든것이다. 활불이직접나무를깎아만든나무장갑을정성스레자루에담는다. 60개가족히넘어보인다. 창고천정에걸어둔말린야크고기도몇덩이를전부흰천에감싼후수레에싣는다. 활불은전혀아깝지않은듯창고에쟁여둔몇안되는물품들을챙겨준다. " 아마멀고도긴매우힘들고고통스런순례의길이될것입니다." " 하지만육체가힘들면힘들수록마음은평화로워질것이고육신이죽음에가까워질수록마음은영원한안식에다가갈것입니다." 활불이담담한목소리로얘기한다. " 이모든것은제가두분을위해지난 1 년동안하루하루준비해놓은것들입니다." 활불이수레에물품을하나하나싣는다. 야영에서추위를막아줄야크털옷도모두내어준다. " 저희에게이소중한식량과찻잎, 야크털을모두주시면 라마님께서는이번겨울을어떻게지내시려구요?" Atisa 가걱정스런표정으로활불을바라본다. 활불은두사람을바라보며조용히미소짓는다. " 이것이제이번삶의마지막소명입니다." " 저는오래전부터두분이오시기를기다리고있었습니다." 35

36 Epigram 9 마지막축복 The Last Blessing Lungda ( 룽다 ) 와 Tharchog ( 타르초가 ) 바람에펄럭이는 Calings ( 까링스 ) 의언덕. Jambu 는이곳에서 Manasaro ( 마나사로 ) 를향한순례를시작한다. 하늘과땅과부처님을향해절을하면서서쪽을향해천천히나아간다. Jambu의뒤를 Atisa가따른다. Atisa는순례에필요한것들을실은수레를끌고간다. Atisa의수레에 Lungda가걸려있다. Lungda에적힌부처님의말씀. 까링스의바람은정성스레진리의말씀을읽어내린다. Jambu와 Atisa가언덕아래까지내려갔다. 활불은까링스의법당을나와언덕으로나온다. 잠시 Jambu와 Atisa를바라본다. 활불의표정에는모든소명을다한후련함과평온함이가득하다. 푸른하늘은조금씩석양빛으로물들기시작한다. 활불은언덕위에자리를잡고앉는다. 그리고삶의마지막을준비한다. 마지막으로 Jambu 와 Atisa 의모습을두눈에담는활불. 조용히눈을감는다. 지나간기억이활불의머리속을스친다. 수년전, 역병 Klesa가평화로운이곳마을을덮쳤다. 온마을사람들이고통속에죽어갔고까링스의라마승려들도하나둘씩목숨을잃었다. 까링스를마지막으로지키던활불도죽음을준비하고있었다. 36

37 마지막수행을하던활불은마음속에 Atisa 와 Jambu 의모습을보았다. 그리고그들을위해자신이마지막으로해야할일이있음을직감했다. 그후 1 년동안활불은매일양식을모으고장작을패고나무장갑을깎았다. 그동안활불의팔다리는썩기시작해고약한냄새가나고벌레들이상처에들끓었다. 부처님은이모든것을알고계셨으리라. 활불의육신은이미이생의수명을오래전에다했겠지만 마지막정신의의지로이 1 년을하루하루버틴것이다. 활불의정신이점점흐릿해진다. 하지만마음속에는점점밝은빛이들어온다. 그순간, 활불은이생애수십년동안의수행을되돌아본다. 거대한우주속에서이세상모든만물은먼지보다작고미미한존재일것이다. 하지만그수많은먼지들이있기때문에이아름다운우주가비로소형성될수있는것이다. 자신의마음속목소리에귀를기울이면작은내존재의의미와가치를발견하게된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까지는너무나머나먼길이다. Jambu 와 Atisa 는추위와배고픔, 육신의한계를시험받을것이다. 많은사람들이 Manasaro 를죽기전에한번순례하기위해찾아갔지만 도달하지못했다. 하지만 Manasaro 에도달하든도달하지못하든그것은 어쩌면중요한문제가아닐것이다. 모든생명에게숨을쉬는매순간이모두귀중한수행의한과정이다. 성스러운호수 Manasaro로향해가는한걸음한걸음, 부처를향한간절한기원과대지에감사하며땅에머리를맞대는한번한번이모두간절한수행일것이다. 37

38 활불은이생애마지막염원을담아마지막으로 Jambu 와 Atisa 를축복한다. 'Jambu, Atisa! 涅槃 ( 열반 ) 이란바로조금더나은인간이되고자하는염원과노력입니다.' 'Manasaro 호수에닿는그순간이진리를찾는순간이아닙니다. ' 'Manasaro 를향해조금씩다가가는순간순간그대들은열반을향해깨우치는것입니다. ' 한걸음한걸음나아갈때마다내마음속에보이는세상은이전과다를것입니다.' 두사람을향해마지막축원을드리고활불은육신의생명을다한다. 달빛이까링스를비춘다. 활불이홀로언덕위에앉아있다. 활불은전혀미동도하지않는다. 독수리수십마리가활불주위로내려앉는다. 독수리한마리가활불의다리에드러난상처를부리로쿡쿡찔러본다. 그리고살점을조금뜯어먹는다. 독수리수십마리가활불을향해달려든다. 38

39 Epigram 10 마나사로를향한순례 The Pilgrimage to the Mother Lake Manasaro 구름을향해우뚝솟아있는높은산봉우리들이끝없이이어져있다. 태양은서쪽으로저물기시작한다. 산을뒤덮은하얀눈이황금빛으로물든다. 나는조금더하늘높은곳으로날아오른다. 바람은거세고내몸의불길이파도처럼휘날린다. 아득한저멀리산속에둘러쌓인거대한호수가보인다.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다. 아름다운자연의모습. 내가사는천상의세계와너무나닮았다. 아마도神이천상의모습을본따서자연을만드셨기때문이리라. 나는다시산봉우리들가까이로하늘을내려가기시작한다. 하얀눈위에조그만움직임이보인다. 한여자가절을하면서어디론가천천히나아가고있다. 그뒤를수레를끌고한남자가여자를뒤따른다. 이사람들은무엇때문에추위속에서스스로고통을감내하려하는가? 참으로인간들의마음은이해하기힘들다. 이자연이천상의모습을닮았듯이한때이자연의지배자로군림하고자했던인간들의모습도천상의존재들과참으로많이닮았다. 하지만그들은스스로의탐욕으로오랜시간쌓은땀과노력의유산들을한순간에무너뜨렸다. 자연을사랑하고더욱이인간을아끼셨던神의뜻은무엇이었을까? 이모든것도神께서예정하신영원한역사의일부일까? 39

40 나는조금더이사람들가까이로내려갔다. 저들은나를발견하지못했나보다. 육신의고행에힘들어하늘을올려다볼한순간의여유조차없어보인다. 인간의역사속에서많은이들이나를죽지않는새, 불사조라고불렀다. 여러곳에사는많은사람들이여러이름으로나를부르고여러형태로나를묘사했다. 어떤이는나를전설속의상상으로치부하고어떤이는나를神으로모시기도했다. 분명내가가진능력은인간들이가진한계를뛰어넘지만그렇다고나를神으로모시다니... 내가보는인간은너무나무지하고미련하고, 게다가교만하기까지하다. 기껏 100년도못미치는삶을살면서스스로우주와자연과神을정의하려하다니... 수레를끄는남자뒤에늑대두마리가남자를따라가고있다. 아주가까이다가가지도않고멀리뒤쳐지지도않게일정한거리를두고따라간다. 마치여자와남자의속도에맞춰천천히함께행진하듯이말이다. 이늑대는허기를채울먹잇감으로이사람들을노리고있는것일까? 그러게보기에는늑대의행동이조금이상해보인다. 이사람들을살리기위해내몸의뜨거운불길로늑대들을태워죽일까? 아니그래서는안된다. 자연의모든만물은더중요하고덜중요한존재가없다. 저들의운명에내가개입해서는안된다. 어차피이모든것도神께서정해놓으신거라믿는게가장편할테니말이다. 나는인간과늑대, 산봉우리와하얀눈을뒤로하고다시하늘로날아오른다. 내가사는천상이점점가까워진다. 40

41 41

42 Epigram 11 五體投地오체투지, 7 일째 두손을들어하늘을향하고머리, 가슴, 배쪽으로내리면서세번합장을한다. 합장을하며세네걸음을걸어간후대지에감사하며땅에엎드린다. 머리와두팔, 두다리를땅에대고스스로를가장낮은자세로절을한다. 내마음의죄와욕망을되돌아보고부처님의깨우침을진심으로기원한다. 온세상의중생과만물의평화를기도한다. 땅에서일어나다시두손을들고합장을되풀이한다. 11월의산바람이내얼굴을때린다. 볼과입술이트고갈라져고통을더한다. Calings ( 까링스 ) 를떠나온지일주일이지났다. 아침에해가뜨면오체투지를시작하고해가질때까지계속된다. Manasaro로가는것은내가가고싶다고해서갈수있는것이아니다.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는누구나죽기전에한번순례를떠나고싶어하는곳이다. 나도이제곧이생의삶을다하리라는것을직감했기에 Kai의영혼의안식을기원하며순례를하길빌었다. Calings ( 까링스 ) 에서활불라마를만나고 3000 배절을먼저하면서 나는이미답은내마음속에있음을깨달았다. 이제이순례와내마음의기원을마지막숨쉬는순간까지계속하리라. 42

43 이번생에서나는감사하게도사람의몸으로태어났다. 이번삶이끝나면사람의몸으로다시태어나기도어려울텐데남은시간을낭비하고싶지않다. 나는지금 Manasaro로가는마지막순례를하면서내생에서가장의미있는일을하고있다. 나는그동안많은사람들이살아가는동안고통받으며결국죽음을맞이하는것을보았다. 세상모든만물이언젠가는죽을것을알기때문에나또한죽음을준비하는것이다. 그리고다시태어날다음생을준비하기위해, 죽은내아들이태어나게될다음생을축복하기위해이순례를하는것이다. 나는아마도이멀고도험한순례의길을끝까지견뎌내지못하리라. 하지만나의모든것을바쳐서 Manasaro 로향하는지금이순간, 이한번의절이나에게는가장소중하다. 며칠지나지않았지만한번한번의절이갈수록힘들어진다. 무릎과팔, 허리내몸에구부러지는모든부분이감각이없는것같다. 몸은갈수록무거워지지만내마음은갈수록가벼워진다. 몸의고통이더할수록내마음은조금씩평안을찾는듯하다가도내마음속의아픔과원망은순간순간바늘처럼내심장을찌른다. 부처님은무엇을위해서나에게이렇게고통스런삶을주신것일까? 나에게귀한인간의생을허락해주신의미는무엇인가? 하지만그고통속에서나는 Atisa를만나고그를나자신보다더사랑했다. 그리고 Atisa를꼭빼닮는아들 Kai도낳았다. 겨울이아무리추워도또아무리많은사람이병으로죽어가도내마음은기쁨으로가득찼다. 그러나부처님은나의가장큰기쁨을가장큰아픔으로바꾸어버리셨다. 세상의행복은내자신의힘으로만들어갈수없는것인가요? 나는또한번땅에엎드리며간절한답을구한다. 43

44 다시일어선다. 두손을들어합장을한다. 온몸을꿇어땅에엎드린다. 다시일어선다. 두손을합장하며간절한기원을드린다. 두팔과다리를엎드려다시땅에엎드린다. 다시일어선다. 두손을모으고세상만물의평화를기도한다. 땅에엎드리며나자신을다시낮춘다. 다시일어선다... 다시일어선다... 다시엎드린다... 다시엎드린다 註釋 ) * 五體投地 ( 오체투지 ) : 신체의다섯부분. 머리, 두팔, 두다리를가장낮은자세로엎드려땅에절을하는것. 부처님께모든것을바친다는의미. 44

45 Epigram 12 五體投地오체투지, 30 일째 내앞에서 Jambu ( 잠부 ) 가몇걸음걸어간다. Jambu 가땅에엎드려절을한다. Jambu 가다시일어선다. 다시몇발자국을걸어간다. 벌써한달째, Jambu의기력은갈수록약해진다. 매일아침해뜰때부터시작해서쪽으로해가넘어갈때까지 Jambu의오체투지는계속된다. 해가지는방향을따라무작정가고있다. 과연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는어디에있는것일까? 나는 Manasaro가실제로존재한다는것을믿지않는다. 실제로가본사람을나는들은적도본적도없다. 고통스런삶에지친사람들의상상속에서만존재하는호수이리라. 하지만나는 Jambu 의결심을막을수없다. Kai 가없는이세상은이제더이상우리에게희망을주지않는다. 세상어디건나에게는똑같이지옥이다. 이제 Jambu는오체투지로가는거리가점점줄어들고더자주쉴수밖에없다. Jambu는이제먹는것도점점줄고있다. 예전의아름다웠던 Jambu의모습이떠오른다. 여윈 Jambu의모습은너무나보기가안쓰럽다. 나는수레를끌고있다. Jambu의순례에필요한물품을실은수레. 나무를깎아만든바퀴는험한길을오는동안많이망가졌다. 돌부리에부딪혀바퀴는끊임없이덜컹거린다. 이수레가얼마나더버텨낼지모르겠다. 45

46 수레에실은물건들을힐끗바라본다. 거센겨울의산바람을조금이나마막아주는작은천막, 숯, 말린야크고기, 찻잎, 보릿가루, 그리고수행에필요한나무장갑, 밤에잠들때덮는야크털가죽이보인다. 활불라마가준 60 여개의나무장갑가운데벌써 20 개를써버렸다. Jambu 가하루에천번이넘게거친땅바닥에엎드려절을하니 며칠지나지않아나무장갑이모두닳아버린다. 활불라마... 라마는어떻게우리가까링스에올줄알고이모든것들을준비했던것일까? 정말 Jambu와활불이굳게믿는부처님의자비와진리가있단말인가? 나는도저히믿을수가없다. 믿기에는세상이, 그리고내삶이너무고통스럽다. 수레를끄는것이너무힘들다. 하지만도저히불평할수없다. Jambu는나보다훨씬더힘들고고통스러운것을알기때문이다. 나는잠시고개를돌려뒤를바라본다. 저멀리서늑대두마리가일정한거리를두고우리를따라온다. 늑대는까링스에서부터우리를따라온듯하다. 수컷과암컷, 내가죽인늑대새끼의어미와애비이다. 대체저놈들은왜이렇게우리를따라오는것일까? 대체어디까지따라올것인가? 나에게원한이맺혔다면저수컷늑대는이미동굴앞눈밭에서충분히내목을물어죽일수있었을텐데... 왜나를일부러살려준것일까? 저놈과나는전생에무슨업보를쌓았길래이렇게질긴악연으로이생에서다시만났단말인가? 이제한겨울의매서운추위속에 Jambu 와나는서쪽으로서쪽으로나아간다. 수컷늑대와암컷늑대도서쪽으로서쪽으로우리를뒤따른다. 46

47 Epigram 13 五體投地오체투지, 60 일째 Shambhala 산너머로해가저물어간다. 겨울바람은더욱차가워진다. 바람을조금이나마막아보려는듯바위뒷쪽으로 Atisa 가 밤을지낼작은천막을친다. Atisa 가숯으로불을피우고물을끓인다. 하루종일오체투지에지친 Jambu 는불가에앉아언몸을녹인다. Atisa가끓인물에찻잎을넣고야크버터를넣어녹인다. 그리고소금을조금넣는다. 작은칼을품안에서꺼낸다. 말린야크고기를썰어차속에함께넣는다. Atisa가차를 Jambu에게건넨다. Jambu는천천히차를마신다. Atisa가보릿가루를꺼내손바닥위에놓고차를조금부어손으로뭉쳐서반죽을만든다. Atisa는찐빠 ( 보리가루반죽 ) 를 Jambu의입에넣어준다. Jambu는찐빠를천천히씹는다. 지친 Jambu는찐빠한입을씹기도힘겨워보인다. Jambu가불을바라본다. 이조그만불꽃이오늘두사람의몸을추위에서지켜주는소중한불이리라. Jambu가천천히고개를옆으로돌린다. 두사람에게서조금떨어진곳에늑대두마리가앉아있다. 늑대도 60일이넘게먼길을따라오는동안많이지쳤다. 털은뻣뻣하고군데군데맨가죽이보인다. 살도많이빠져헬쓱해졌다. Jambu는뜨거운차속에서물러진야크고기를꺼낸다. Jambu가야크고기를늑대두마리에게던진다. 47

48 잠시냄새를맡더니허기진늑대는야크고기를얼른집어먹는다. 이모습을바라보는 Atisa, 아무런말이없다. 지친 Atisa 는이제모든것에몸의감각과마음의감정이무감각해진듯하다. 천천히찐빠를먹고차를마시는 Jambu 와 Atisa. 어둠이바람과함께두사람을드리운다. 해가지는서쪽에서한사람이천천히걸어오는게보인다. 불가에앉아있는 Atisa와 Jambu, 그리고한노인. 노인은 Atisa가건네준찐빠와차를먹고있다. 노인은추위를막기에턱없이부족해보이는옷을입고있다. 헤진옷에걸친야크털옷만이몸의마지막온기를지켜준다. " 어르신은이산속에혼자어디로가시는길입니까?" Atisa가묻는다. "30년전나는동쪽저멀리에서 Shambhala ( 샴발라 ) 를찾아서쪽으로떠났지." " 온마을사람들이전부 Klesa ( 클레사 : 역병 ) 로목숨을잃고나는전설속의낙원을찾기위해고향을버렸어." 노인이찐빠를씹으면서대답한다. "Shambhala ( 샴발라 )?" Atisa 가오랜만에호기심을가진다. " 젊은이들은어디로가는길이오?" 노인이묻는다. "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를찾아가는길입니다." Jambu가노인을바라보며입을연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 내가 30년동안성스러운호수를찾아헤맸지만그런호수는없소. 사람들의상상이만들어낸전설속의호수일뿐이야." 노인은냉담하게잘라말한다. " 아니. 완전히거짓말은아니었어. 적어도나는 Rakas-tal ( 락샤스탈 ) 호수는찾았으니까말이야..." 노인은기억을더듬으며눈이반짝이기시작한다. Atisa와 Jambu도노인의말에귀를기울인다. 48

49 " 해가지는서쪽에성스러운아버지산 Kailash ( 카일라스 ) 가있어. 험한카일라스를지나면귀신의호수 Rakas-tal ( 락샤스탈 ) 호수가있지. 내가듣기론 Rakas-tal ( 락샤스탈 ) 호수와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는바로붙어있다고들었지. Manasaro 호수를지나서조금만더가면생명의온천 Tirthapuri ( 딜타푸리 ) 가있고거기에몸을담그면모든몸과마음의질병이낫는다더군. 그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이있는곳에바로전설속의낙원 Shambhala ( 샴발라 ) 가있는거야. Shambhala ( 샴발라 ) 에사는모든사람은언제나행복하고배부르게웃으면서살지. 고통과번뇌가없는곳이야." 노인이행복한웃음을잠시짓는다. " 이모든이야기는고통속에사는현실의인간들이지어낸환상일뿐이야. Manasaro도 Tirthapuri도 Shambhala도모두존재하지않아. Kailash ( 카일라스 ) 산너머에는귀신들의호수 Rakas-tal만우리를기다릴뿐이지. 오랜세월동안많은사람들이 Manasaro와 Shambhala를찾아서쪽으로떠났지만그들을기다리는건귀신들뿐이었어. Rakas-tal ( 락샤스탈 ) 은외로움의호수이기도하지. 그곳에도착한사람들은희망이절망으로바뀌고마음은외로움과슬픔으로가득차게되어버리지. 그들은더이상살아갈희망과용기를품지못하고 Rakas-tal ( 락샤스탈 ) 호수에스스로몸을던지게되지. 나도그렇게될뻔했지만..." 노인의표정에는이제희망도용기도슬픔도절망도외로움도사라진차가운겨울바람과같은메마름만이흐른다. " 나는이제죽음을준비하러다시고향을향해동쪽으로가는길이야. 이제머지않아사랑하는사람들을만날수있겠군." " 내가지금껏하루하루목숨을이어오면서한가지를깨달은게있다네." " 바로죽음은삶의마지막축복이라는것을..." " 자네들이아마도내가죽기전마지막만나는살아있는사람들이될것같네." 노인은하늘을올려다본다. 새까만하늘에는무수히많은별들이빛을내며반짝인다. 노인은동쪽밤하늘을오래도록물끄러미바라본다. 49

50 Epigram 일째. 죽음은삶의마지막축복 Death is the Last Blessing of Life 나는히말라야의하늘을날고있다. 시원한바람이내몸의불꽃에와서부딪친다. 불꽃이바람소리에맞추어춤을춘다. 높은산봉우리들사이로눈이소복하게쌓여있다. 내눈아래로끝없는눈밭이펼쳐져있다. 이자연의아름다움은내가사는天上 ( 천상 ) 의세계와견주어도결코뒤떨어지지않으리. 나는천천히좀더아래로내려간다. 전에보았던여자와남자두사람이보인다. 여자는여전히절을하며눈밭을헤치며앞으로가고있다. 남자는금방이라도부서질것같은수레를힘겹게끌고여자를뒤따른다. 수레에서얼마떨어지지않은채늑대두마리가남자를따른다. 늑대는아직도이사람들을잡아먹지않았구나. 참이상하다. 나는잠시그이유가궁금해진다. 여자는이제삶의마지막이다가온듯하다. 한번한번의절에모든힘을쏟아붓고있다. 여인이절을하고눈속에서한참을일어나지못한다. 이제여인은곧죽음을맞을것이다. 고된삶을마친후, 이여인은어떻게될것인가? 나의神 ( 신 ) 이여인에게천상의삶을줄것인가? 아니면저여인이믿는또다른神이또다른삶을줄것인가? 50

51 나약한한여자가보여주는강인한의지에나는잠시마음이숙연해진다. 남자가수레를버리고여인에게달려간다. 남자는여자를꼭끌어안는다. 나는저여인에게영원한안식을줄수없다. 하지만삶의마지막순간, 조그만축복을내려주고싶다. 저여인이가장그리워하는것을여인에게보여주리라. 여인의이생애마지막순간에조그만기쁨이되기를바란다. 인간은나약하고미련하고탐욕스럽지만 그미미한존재가보여주는강렬한의지는 神조차감동시킬때가있다. 나는저여인의아들의마지막장례를치러주었었다. 독수리들이아들의시신을먹지못하게내가내날개의뜨거운불길로시신을불태워버렸다. 이제저여인의마지막도내가지키게되는것이다. 천상의존재들은인간의삶에함부로개입해서는안되지만 이정도는神께서도너그럽게보아주시기를바란다. 나는여인의마지막을담담하게지켜본다. 51

52 Epigram 일째. Kai! 엄마야, 엄마! 자비로우신부처님. 제가이세상에서지었던모든죄들이이수행을통해서조금이나마씻겨지기를기원합니다. 그리고세상만물과중생이평안을얻기를바랍니다. 나는땅에엎드려절을하며다시한번간절한기도를올린다. 이제내가걷고있다는그리고절을한다는것을 점점의식하기가힘겨워진다. 내몸의감각이하나도느껴지지않는다. 발걸음을옮기려고하는순간나도모르게눈위에쓰러진다. 눈을뜰수가없다. 눈꺼풀이너무나무겁다. 깊은잠에빠져드는느낌이다. 한남자의목소리가저멀리서들린다. 무슨말을하는지알수없다. 정신이점점흐릿해지고이렇게그냥잠들고싶다는생각뿐이다. 그때 "Kai ( 카이 )" 라는한마디가또렷하게들린다. 52

53 그래. Kai. 내아들 Kai. 나는마지막온힘을다해눈을뜬다. 밝은빛이쏟아지고눈이부시다. 나는힘겹게고개를돌린다. 저눈밭앞으로밝은빛이나를향해비춘다. 그빛속에서내아들 Kai 가환하게웃으며나를향해걸어온다. 나도모르게웃음과눈물이함께흐른다. "Kai 야. 엄마야. 엄마. 이리와. 어서." Kai 가나를향해천천히다가온다. "Kai 야. 아빠가꺼라촌에서밀가루를구해오셨어. 너는만두를제일좋아하잖니. " 엄마가야크고기도넣고찻잎도넣고맛있게만들어줄게." " 오늘저녁에아빠랑우리 Kai 랑함께맛있는만두먹자." 오늘저녁에만두를만들생각에내마음은바빠진다. 그런데왜이렇게잠이오는지. 눈이자꾸감긴다. 53

54 Epigram 일째. 안녕! 잠부 Goodbye! Jambu 수레바퀴가눈밭에빠져움직이지않는다. 나는발끝에온힘을주고수레를끌려한다. 수레는꿈쩍도하지않는다. 그냥수레를버리고싶어진다. 수레뒤에서서나를물끄러미바라보는늑대두마리. 이제더이상서로를경계하거나두려워하지않는다. 나는수레를어떻게끌어낼지잠시고민한다. Jambu 를바라본다. Jambu 는힘겹게절을하며천천히앞으로가고있다. Jambu 가눈밭에엎드려절을하더니한참을일어나지못한다. "Jambu... Jambu!" 나는 Jambu 에게달려간다. Jambu가정신을잃었다. 나는 Jambu를꼭끌어안는다. 몸은꽁꽁얼어나무토막같다. 나는 Jambu의뺨을때린다. "Jambu. 정신차려. Jambu" 나는큰소리로 Jambu에게외친다. 사랑하는아들 Kai 를저세상으로보내고 이제아내 Jambu 마저내곁을떠나는가? 한겨울의찬바람이내몸을뚫고들어와심장까지도려내려고한다. 54

55 "Jambu! Kai 를생각해서라도어서정신차려. Kai 가우리를지켜줄거야. Jambu!" 내뜨거운눈물이 Jambu 의얼굴에떨어진다. Jambu 가갑자기눈을뜬다. "Kai 야. 엄마야. 어서이리와. 내아들 Kai!" Jambu 가 Kai 를찾는다. "Kai 야. 네가제일좋아하는만두, 엄마가오늘만들어줄게 " " 엄마가야크고기도넣고찻잎도넣고맛있게만들어줄게." " 저녁에아빠랑함께먹자." Jambu 는텅빈눈밭을향해손짓을하며외친다. Jambu 는행복한표정으로환하게웃는다. "Jambu... 우리가만두만들어먹은건벌써 3 년전일이라구..." 내목에서갑자기뜨거운뭔가가북받쳐오른다. "Jambu... Jambu..." Jambu는삶의마지막순간에가장행복했던때를떠올리는것이다. 내눈물이 Jambu의차가운얼굴을적신다. Jambu가다시눈을감는다. Jambu는다시는눈을뜨지못한다. 나는 Jambu를꼭끌어안는다. 내사랑하는아내. 내사랑하는 Jambu. Kai의엄마. 고통의눈물, 슬픔의눈물, 후회의눈물, 원망의눈물. 나는내가사랑하는모든것을이렇게잃고말았다. 55

56 56

57 Epigram 17 그래도삶은계속된다 And Life still Goes on 따뜻하다... 아주오랜만에전해오는포근한느낌이다. 누군가의심장박동소리가들린다. 누군가나를꼭안고있는것같다. 마치어릴적엄마품속에안겨편히누워있는듯한행복한느낌... 지금은언제인가? 이곳은어디인가? 이소리는누구의심장이뛰는소리인가? Jambu ( 잠부 ) 가지금나와함께누워있는것인가? 나는잠시생각을한다. 그리고 Kai가늑대에게물려죽은것. Jambu와내가활불라마를찾아 Calings ( 까링스 ) 로간것. Jambu가 3000배를한것,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찾아 Jambu가오체투지절을하며먼길을떠난것. 내가수레를끌고 Jambu를뒤따라간것. 마지막으로 Jambu가내품에안겨죽은것이모두기억이나기시작한다. 그모든것이꿈이었으면좋겠다. 하지만그럴리는없다. 그렇다면나는지금어디에있는것인가? 나도죽은것인가? 이곳은저세상인가? 천국인가? 지옥인가? 나는그제서야내몸을누르고있는무게를느낀다. 나는천천히눈을뜨고몸을움직이기시작한다. 그때서야나는늑대의냄새가코끝으로전해져오는것을느꼈다. Jambu 와나를뒤따라왔던늑대두마리중에덩치가크고 진한털빛을가진수컷늑대다. 57

58 바로 Kai 를물어죽이고다음날눈밭에서나와사투를벌였던, 하지만나를죽이지않았던바로그놈이다. 이늑대는어제내가 Jambu를끌어안고눈밭에쓰러져정신을잃은후나를감싸안고하루를지낸모양이다. 이놈은나를얼어죽게하지않기위해일부러나를품에안고있었단말인가? 늑대의등은차가운겨울바람을밤새맞아서인지딱딱하다. 늑대는매우지친듯눈을감고있다. 나는늑대의얼굴을가만히쳐다본다. 늑대가조용히눈을뜬다. 늑대와나는한참동안서로의눈을바라본다. 서로의자식을죽인우리둘. 늑대와나모두사랑하는자식을잃은두아비인것이다. 슬픔과분노, 증오를가슴속에품게된두수컷. 나는이제서야주위를둘러본다. 바로옆에죽은 Jambu가눈밭에쓰러져있다. 그리고눈밭저한켠에는늑대한마리가쓰러져있다. 나는쓰러져있는늑대에게로다가간다. 그동안 Jambu가오체투지를하며하루하루건강이나빠지는동안이암컷늑대도마치 Jambu처럼하루하루쇠약해져갔었다. 마치오랜시간함께시간을보내면서우리넷은서로의영혼이이어진듯하다. 몸도마음도서로영향을받기시작한것일까? Jambu가생명을다하자마자암컷늑대도쓰러져버린것이다. 나는꽁꽁얼어버린암컷늑대의시체를끌고 Jambu의곁으로간다. 죽은암컷늑대를 Jambu 곁에나란히놓는다. 잠시하늘위를올려본다. 몇마리의독수리가하늘을날고있다. 58

59 나는서쪽을바라본다. 흰눈이덮인높은산이보인다. 저산이 Kailash ( 카일라스 ) 산인가? 저산이 Kailash 라면 Jambu가그렇게도가보고싶어했던신성한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는저산너머에있겠지? 나는죽은 Jambu의얼굴을마지막으로쓰다듬는다. 이제스물다섯살인 Jambu. 당신은이세상에서 25년동안얼마나행복했었소? 부디편안한곳으로가서우리 Kai와따뜻한날들을보내요... 나는 Jambu 의곁눈밭에나뒹군나무장갑두개를내손에끼었다. 바로 Jambu 가오체투지를하며손에끼고절을하던나무판이다. Jambu! 살아있는내가당신에게이제해줄수있는것이라고는당신의소원을대신바라는것밖에없소. 내가당신대신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에가겠소. 당신을위해서... 그리고당신말대로... Kia의평안을위해서... 나는서쪽을향해오체투지를시작한다. 한번도해본적이없다. 그동안 Jambu 가하는것을뒤에서지켜본것밖에는. 나는그렇게나혼자남아서쪽을향한오체투지를계속한다. 한번의절... 또한번의절... Jambu를위하여... Kai를위하여... 59

60 Epigram 일째. 너와함께 With You 눈보라가몰아친다. 금방이라도나를집어삼킬듯하다. 한번땅에엎드려절을할때마다몸전체가눈속에파묻힌다. 나는아주천천히천천히서쪽으로향해나아간다. Jambu ( 잠부 ) 가끼었던나무장갑은어디로가버렸는지모르겠다. 나는맨손에천을둘둘말아차가운눈을겨우막아내고있다. 저앞에우뚝솟은거대한산이보인다. 다른산들과확연히다른느낌이다. 나는직감적으로그것이神山 Kailash ( 카일라스 ) 임을느낄수있다. 저산만넘을수있다면 Jambu가그렇게도그리던 Manasaro를볼수있을지도... 하지만눈에보이는저 Kailash 에언제쯤닿을수있을지모르겠다. 나는잠시숨을가다듬는다. 차가운바람이가슴속으로파고든다. 고개를돌려뒤를바라본다. 늑대는몸에짐을싣고천으로꼭싸맨채로천천히나를따라온다. Jambu를둔채로나홀로 Manasaro를향한순례를계속하던날, 나는늑대를쫓아버리려했다. 하지만늑대는계속나를따라오려했고나는수레에서얼마남지않은물건들중에야크털가죽하나와말린야크고기, 보릿가루, 찻잎, 숯몇개, 작은주전자하나를챙겨서늑대몸에싣고천으로싸맸다. 그렇게남은우리둘은이순례를계속해나갔다. 60

61 나는숯으로불을피우고나뭇가지를모아와서물을끓인다. 나는차를마시고바싹말라있는야크고기를차에담근다. 늑대는내옆에서함께작은모닥불의온기를쬔다. 나는차에서야크고기를꺼내늑대의입에갖다준다. 늑대는나를한번바라본후야크고기를내손에서잡아챈다. 그리고천천히야크고기를씹는다. 마치천천히먹으면더배부르기라도한것처럼말이다. 고기의맛을더오래입안에서느끼고싶어서일것이다. 모닥불을앞에두고늑대와나, 우리둘은그렇게함께있다. 지금이순간. 이세상에외롭게남겨진우리둘. 이세상에서서로에대해서가장잘아는, 아니유일하게아는서로일것이다. 나는처음으로늑대가있어서외롭지않다는느낌이들었다. 네가있어서고맙다는느낌도든다. 나는모닥불의작은불꽃을가만히들여다본다. 61

62 Epigram 일째. 당신이없는지금 Without You 내가느끼는세상은점점작아지고 사무치는그리움은점점커진다. 이제나는더이상절을하지않는다. 아무의식도아무감각도없이그저서쪽으로발걸음을옮긴다. 그냥이대로걷다가쓰러져숨이끊어지기를바란다. 자연의시간은변함없이매정하게흘러가지만 내기억의시간은점점느려진다. Jambu ( 잠부 ) 를만나고 Jambu 와사랑하고 Jambu 와함께했던매순간이 또렷하게떠오르기시작한다. 그동안한번도느끼지못했던후회와슬픔이밀려온다. 이렇게당신이빨리내곁을떠날줄알았다면 이렇게나를버려두고떠날줄알았었다면 나는당신과함께한시간들을그렇게헛되게보내진않았을텐데 왜함께있었을때는그렇게행복했음을느끼지못했을까? 왜함께있었을때는당신이그렇게소중한사람이란것을깨닫지못했을까? 이렇게당신이내곁에없으니숨을쉴때마다 당신의빈자리가너무나아픈것을... 62

63 한번이라도더당신의손을잡아주고 한번이라도더당신을따뜻하게감싸안아주고 조금이라도더당신의아름다운눈을바라보았을텐데 이제는보고싶어도볼수없고 만져보고싶어도만질수없다 이제당신은내곁에없으니까 내몸은깊은눈속에빠져허우적대고 내눈에서는뜨거운눈물이흘러내린다. 후회의눈물, 슬픔의눈물, 자신에대한원망의눈물 당신이있을지모르는하늘을올려다본다. 하늘은너무나푸르다. 하지만내마음은너무나어둡다. 하늘에서차가운바람이쏟아진다. 바람은피리소리가되고 내심장은북소리가되어뛴다. 그리고나는당신을향한그리움의노래를부른다. 내마음의노래를 63

64 " 걷다가지쳐서이밤에멈춰서네... 흐르는눈물은기억을더듬고... 만남의수만큼헤어짐은다가오지만... 끝없이영원한시간이계속되리라믿었네... 상처를준말마저지금은끌어안은채 되돌아볼뿐... 외로움만커지네... 어떻게당신을사랑할수있을까? 어떻게당신을느낄수있을까? 당신은내곁에없는데... 셀수없이많은추억이시간을묻어버리네... 같은시절에태어나서만나고 각자의사랑을확인하려했네... 난아직기억하네... 대답없는내일에꿈을쫓던나날들... 끝도없이퍼져가는하늘에다시한번태어난의미... 지금살아가는의미를... 물어보네... 살아있는것이때로는괴로워서솔직해질수없는스스로를꾸며냈다네... 당신을사랑하고당신에게상처를입히고사랑이라는말의깊은뜻을깨달았네... 당신은기억하오? 처음만난날그때를... 같은꿈을꾸었을때를... 64

65 끝도없이퍼져가는하늘에다시한번태어난의미지금살아가는의미를... 물어보네... 어떻게당신을사랑할수있을까? 어떻게당신을느낄수있을까? 당신은내곁에없는데... 끝이없는사랑의시를지금당신에게 보내오... 이제더이상당신을볼순없지만당신의추억은내마음속에영원히... 이사랑은계속되리라... 안녕이란말은하지않으리 註釋 ) * 본문에있는 Atisa의마음의노래는 X JAPAN - <Without You / 2008> 의가사내용을인용하였음. 65

66 Epigram 일째. 한소녀, 오로라 A little girl, Aurora 66

67 푸른하늘이어둠을맞을채비를한다. 나는추운겨울밤을오늘하루도더살아남기위한준비를한다. 나는불을피우고차를끓인다. 이제차도말린야크고기도얼마남지않았다. 나는뜨거운차를천천히한모금마시며내눈앞에우뚝서있는 Kailash ( 카일라스 ) 산을바라본다. 늑대는내곁에쪼그려앉아나와함께모닥불을쬔다. 해가저물어가면서어둠속에모습을감추어가던 Kailash 가 갑자기아름다운빛으로물들기시작한다. ' 아! 오로라...' 생전처음보는아름다운광경이다. ' 어릴적어른들이말씀하시길神이세상에내려오는모습을인간은단지그빛으로만느낄수있다고하셨는데...' 이것이과연神이세상에모습을드러내는것인가? 나는잠시넋을놓고오로라가물들이는 Kailash 와하늘을바라본다. 내옆에쪼그려앉아있던늑대가갑자기일어선다. 오로라가물들이는 Kailash 산을향해늑대가울어댄다. 늑대는한참동안을길게목놓아운다. 오랜만에들어보는늑대울음소리다. 저산앞에누군가가있기라도하는것일까? 누군가를경계하는울음인가? 아니면누군가를반기는울음인가? 67

68 한사람이천천히걸어오는모습이조그맣게보인다. 우뚝솟은 Kailash ( 카일라스 ) 산과오로라로물든저녁하늘을 뒤로한채이쪽을향해다가온다. 자그마한한소녀의모습이보인다. 소녀는등에한남자아이를업고있다. 소녀는몹시지친듯힘겹게나를향해다가온다. 나는소녀를모닥불곁에앉힌다. 나는보릿가루를꺼내손으로반죽을치대서찐빠를만든다. 나는소녀를흘깃바라본다. 추위를막기에는힘든낡은옷가지를걸치고있다. 나는내가마시던차를소녀에게건넨다. 소녀는일곱살쯤되었을까? 내아들 Kai 와비슷한또래같아보인다. 소녀의맨살에는군데군데커다란검은반점이올라와있다. 'Klesa ( 클레사 )..' 나는마음속으로되뇌인다. 이사랑스러운소녀도역병에걸렸구나. 이소녀의삶도이제얼마남지않았겠지? 나는찐빠를소녀에게건넨다. 소녀는등에남자아이를업은채앉아있다. 소녀는등에업은어린사내아이를등에서내리고 가슴품에안는다. 소녀는한손으로남자아이에게걸쳐진야크털옷을조금벗기더니 자신은찐빠에입도대지않은채남자아이의입에찐빠를갖다댄다. 68

69 " 얘야. 네동생이니?" 나는소녀에게묻는다. 소녀는아무대답도하지않는다. 계속찐빠를남자아이입에갖다댄다. 나는그제서야소녀의등에업힌꼬마아이를눈여겨바라본다. 남자아이는입술이새파랗고안색이창백하다. 나는남자아이의얼굴에손을갖다댄다. 아이는이미죽은상태였다. 아! 이소녀는죽은동생을등에업은채로대체얼마동안이나 이추운겨울산속을헤맸단말인가? 나는아무말도할수없었다. 그어떤말도... 한마디도.. 나는소녀를붙잡고소녀의눈을바라보며이야기한다. " 얘야. 네동생은이미이세상사람이아니야." " 이제동생이편히쉴수있도록해줘야해..." " 네동생도아마누나의품속에서편안히잠에들었을거야..." " 그러니이제동생을보내주렴..." 소녀는한참을내눈을들여다본다. 소녀는내말을알아들었을까? 크고동그란소녀의눈에눈물이맺힌다. 소녀는조용히고개를끄덕인다. 나는소녀의죽은동생을모닥불에서조금떨어진눈밭위에눕혔다. 그리고작은천을꺼내가만히덮어주었다. 소녀는모닥불곁에앉아천천히찐빠를먹는다. 소녀는얼마만에무언가를먹는것일까? 나는소녀에게계속차를권한다. " 얘야. 너는말을할수가없니?" 나는소녀에게묻는다. 소녀는여전히내눈을바라본채아무대답이없다. 이소녀, 뭔가특별한아이다. 소녀는마치눈으로이야기를하는듯하다. 소녀는말이라는것을태어나서해본기억이없는듯하다. 말을할수없는건지말을하는법을배운적이없는건지소녀자신도모르는걸까? 69

70 소녀는눈으로얘기한다. 언제사람을만난적이있는지기억도나지않는다고... 소녀는고개를돌려눈밭에누워있는죽은동생을바라본다. 나는소녀에게말한다. " 착한사람들은이세상에서생명을다하면 Shambhala ( 샴발라 ) 에서영원한평안을얻는단다. 아마네동생도 Shambhama 에서너를위해기도할거야. Shambhala는저산너머에있단다. 그러니동생은더이상걱정하지않아도된단다." 나는소녀의머리를한번쓰다듬었다. 나는소녀의어깨너머로아름답게울렁이는오로라를잠시바라본다. " 너는이름이뭐니?" 소녀는내눈을바라본채궁금한표정을짓는다. " 모든사람이, 그리고모든만물이저마다자기의이름을갖고있단다." 소녀의눈은나에게말한다. 자신은이름이없다고... 나는잠시생각한후소녀에게말한다. " 오로라. 너의이름은이제부터오로라야. 저하늘을보렴. 저렇게아름다운하늘이바로오로라란다. 너도이세상을아름다운빛으로물들일수있을거야. 알았지? 오로라?" 소녀는힘겨운, 하지만맑은미소를잠시짓는다. 소녀가눈으로나에게묻는다. 나의이름을... 나는소녀의눈을들여다보며또박또박말해준다. " 내이름은 Jamkai ( 잠카이 ) 야... 이제부터 Jamkai 라고부르면돼..." 내가왜그순간내이름을 Jamkai라고대답했는지나도알수가없다. 서로모르는사람들이처음만나면그때부터두사람의새로운삶이시작되는것이리라. 어쩌면나도오늘부터새로운삶을살아가고싶어서였을까? 내아내 Jambu를대신해서, 그리고아들 Kai를대신해서남은삶을살아가리라는의지이리라. 70

71 오로라는고개를끄덕인후늑대를바라본다. 나는순간당황했다. 소녀의눈은나를향해늑대의이름을묻는것이다. 나는잠시생각에잠긴다. 그리고소녀에게말해준다. " 늑대의이름은 Atisa ( 아티샤 ) 야..." 나는늑대의몸을가만히쓰다듬는다. Atisa ( 아티샤 ) 는 Kailash 를향해다시한번길고긴울음을짓는다. 71

72 Epigram 일째. 카일라스, 잠카이, 오로라, 아티샤 Kailash, Jamkai, Aurora, Atisa 눈보라가몰아친다. 나와오로라, 그리고늑대 Atisa ( 아티샤 ) 는 Kailash ( 카일라스 ) 를오르고있다. 나는앞장서서길을걷는다. 먹을것은벌써다떨어져며칠을굶었는지모르겠다. Calings ( 까링스 ) 를떠난지얼마나되었을까? 반년이이미넘지않았을까? 이제더이상하루하루더나아갈체력도의지도없다. 지금껏버텨온시간의무게로다시하루를습관처럼더해갈뿐이다. 이산만넘으면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에닿을수있을까? 우리는과연이산을넘을수는있을까? 이산을넘다가이대로죽어도상관없다. Jambu와 Kai를볼수있을테니말이다. ' 아빠! 아빠!' 희미하게누군가가나를부르는소리... 나는분명히들었다. 나는고개를돌려뒤를바라본다. 내뒤에서 Aurora ( 오로라 ) 가 늑대 Atisa 의등에탄채로나를따라온다. Aurora 의눈은나를바라보고맑게웃고있다. 분명히 Aurora 가마음으로나를부른것이리라. 72

73 우리는서로마음으로이야기를하는것이다. 이아이가과연 ' 아빠 ' 라는말의뜻을알기나한것일까? 그순간나는참으로오랜만에마음이벅차오르는것을느꼈다. 그순간시간은아주천천히... 우리를중심으로흘러가는듯했다. 눈보라가우리를감싸고천천히춤을추고태양이 Aurora를비춘다. 그래. 지금이순간나에게는사랑스러운딸. 새로운자식이있지않은가? 神은나에게서사랑하는아들을뺏아간후, 지금새로운딸을주신것인가? 내아들을죽인늑대가지금은나의딸을태우고눈보라속을헤쳐나가고있지않은가? 아! 삶의인연과업보는한치앞을내다보지못하는인간에게는 이모든것이감당할수없는무게로다가온다. 나는사랑하는가족을모두잃었지만 지금이순간새로운가족과함께있다. 그래...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에도착하더라도그다음에어떻게해야할지나는아무것도알수없다. 아니한노인의말대로애시당초 Manasaro는존재하지않는것인지도모른다. 이산너머에는귀신의호수만이우리를기다리고있을지도모른다. 하지만 Manasaro 호수를찾기로한이상... 숨을쉬는동안에는내모든것을걸고나아가자. 73

74 神이내삶의운명을어떻게정해놓으셨는지 나는아무것도알지못한다. 나의노력이아무의미없는몸부림일수도있다. 하지만나는지금숨을쉬고있고 적어도내발걸음을내의지로한번움직일수있다. 조금만더... 나아가보자... 한걸음만... 나는 Aurora 와 Atisa 를향해손을흔든다. Aurora 도작은손을들어나에게흔들며웃는다. 나는다시돌아선다. 눈보라를맞으며서쪽으로서쪽으로나아간다. 가파른 Kailash ( 카일라스 ) 를오른다.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를향하여... 74

75 Epigram 일째. 외로움의호수락샤스탈 The Lake of Loneliness Rakas-tal 동쪽하늘에서구름사이로아침해가밝아온다. 나는 Aurora 와늑대 Atisa 와함께다시걷기시작한다. 이제우리는기력으로가는것이아니다. 의지로걸어가는것도아니다. 그저지금껏버텨온시간의힘으로 조금더조금더이어나갈뿐이다. 우리는다시서쪽으로서쪽으로향한다. Kailash ( 카일라스 ) 산을넘어간다. 이제조금만더... 조금만더... Calings ( 까링스 ) 를떠난지벌써반년이넘은듯하다. 언덕을지나자멀리눈앞에커다란호수가펼쳐진다. 바다와같이넓고잔잔한호수... 구름사이로한줄기햇살이비친다. 아! 드디어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에도달한것인가? 나의마음은알수없는무언가로벅차오른다. 나는발걸음이빨라진다. 75

76 나는 Aurora 와 Atisa 를뒤에내버려둔채산비탈을뛰어내려간다. 호수가손에잡힐듯가까워진다. 호수의물결이울렁인다. 내마음에갑자기알수없는그리움과슬픔, 외로움이밀려든다. 호숫가에도착한나는안개자욱한호수를바라본다. 그리고나는고개를떨구고말았다. 아! 이곳은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가아니야. 외로움의호수 Rakas-tal ( 락샤스탈 ) 이야. Jambu 의마지막소원을이루기위해그먼길을헤쳐왔지만 노인의말대로내가발견한것은결국외로움의호수였어. 마지막한방울의용기와바램을모조리쏟아서 결국이곳까지왔지만내가할수있는것은아무것도없구나... 이세상은그리고神은마지막까지나에게아무런축복도주지않는구나... Calings ( 까링스 ) 를떠난후한발한발, 하루하루가머리속을스쳐간다. 그순간순간고통의무게가한순간에내모든것을부셔버리는듯하다. 나는참을수없는슬픔에호수를바라보며목놓아울기시작한다. Jambu... Kai... 나는아무대답없는호수를향해 그리운이름을계속해서부른다. 76

77 Epigram 23 절망은모든것을삼키고 Despair swallows everything 안개속에묻힌호수의물결을바라본다. 검은절망의물결이내마음을삼키다. Jambu... 당신을위해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찾아이곳까지왔지만 나는결국 Manasaro 를찾지못했소. 당신은무엇때문에그렇게도그곳에가고싶어했소? 나는이제더이상은한걸음도움직일수없다오. 이제당신곁에서쉬고싶어. 영원히잠들고싶어. 나는차가운호수속으로걸어들어간다. 허리가잠기고가슴이잠기고머리까지잠긴다. 얼음같은호수가내심장을담근다. 차가운물이코와입으로들어온다. 짜다. 소금이다. 이호수는소금호수였어... 77

78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멀리서희미하게 Jambu 의독경소리가들린다. 아주편안하다. 의식이희미해져갈무렵 누군가나를자꾸물어올리려고한다. 물보라가치는소리가귓가에맴돈다. 누구일까? 나는차가운물속에서눈을뜬다. 물방울사이로그모습이보인다. 아! Atisa ( 아티샤 )! 늑대가내옷자락을물고위로끌어올리려발버둥친다. Atisa! 이제그만나를보내주렴. 나는그냥이대로잠들고싶어. Atisa 와내가뱉는숨이물방울이되어 보글보글피어오른다. 78

79 Epigram 24 락샤스탈의파수꾼, 하얀표범 Guard of Rakas-tal, White Leopard 몸이무겁다. 눈을뜬다. Aurora ( 오로라 ) 가걱정스러운눈빛으로나를바라보고있다. Atisa ( 아티샤 ) 도 Aurora 곁에서나를물끄러미바라본다. 나는호숫가모래바닥에누워있고야크털가죽이나를덮고있다. 내가통곡하면서호수속으로들어간것. 호수에빠져죽으려할때 Atisa가뛰어들어와나를물밖으로끌어내려했던것이떠오른다. 아! Atisa가물에빠진나를구했구나. 나는다시한번 Atisa 를물끄러미바라본다. 늑대와인간. 우리둘은어떤인연으로맺어져이세상에서만났단말인가? 나는몸을추스리고일어선다. 끝없이펼쳐진이소금호수. 이제우리는대체어디로가야하는가? 나는망설임속에고민한다. 이제우리는어떻게해야하는가? 이때 Aurora 가손가락으로다시서쪽을향해가리킨다. 서쪽으로는끝없는호수가펼쳐져있을뿐인데... 나는 Aurora를바라보며고개를젓지만 Aurora는내손을잡아끌고다시서쪽으로걸어간다. 그리고그뒤를 Atisa가묵묵히따라온다. 79

80 얼마나걸었을까? 호수의해는오늘또하루를끝내려한다. 귀신의호수, 외로움의호수, 그리고소금의호수 Rakas-tal ( 락샤스탈 ) 의물결이발갛게물든다. 어느새호수는사라지고다시눈밭이펼쳐진다. 분명아침에보았을때는끝없는호수만보였었는데실제로가보니호수는금새사라지고만것이다. 귀신에홀렸던것인가? 그호수가우리를떠나지못하게헛것을보여준것인가? 마음속에조금씩새로운희망이솟아난다. 갑자기 Atisa가멈추어선다. 그리고조용히으르렁거리며경계의소리를낸다. 우리눈앞에커다란하얀표범한마리가우리를노려보고있다. 나는순간적으로그표범이그냥평범한맹수가아님을느꼈다. 그리고우리는이곳을벗어나지못하리라는것도... 아마오늘우리는모두표범의먹잇감이되리라... 표범이한걸음씩우리를향해걸어온다. 갑자기 Atisa 가표범을향해달려간다. Atisa 가먼저표범을향해서달려든다. Atisa 는조금의두려움도없이마치표범을 물어죽일수있다는듯이용감하고당당하게달려든다. 눈밭위에서두맹수가싸운다. 날카로운이빨을드러내고서로의목덜미를물려한다. 앞발을들고발톱을드러내고서로의얼굴을할퀴려한다. Rakas-tal 의해가두맹수를비춘다. 두맹수와그그림자. 마치눈밭위에서네마리의맹수가엉켜붙어춤을추고있는듯하다. 80

81 나는 Aurora 를감싸안고 그저 Atisa 와표범의싸움을바라볼수밖에. Atisa 는표범에비하면덩치가너무작다. 마치아이와어른이싸우는듯하다. 하지만 Atisa 는목숨을내던지는것처럼한치의물러섬이없다. 그러나자연의섭리는늑대가표범을이길수는없다. 그것이자연이정한냉정한이치일테다. 아무리용기있게맞서싸운다하더라도 100번을싸워도 100번을질수밖에없는운명인것이다. 자연의세계에서진다는것은곧목숨을잃는다는것이리라. 눈위에서한참을뒹굴던표범과 Atisa. 표범이커다란앞발로 Atisa의머리를내려친다. Atisa가눈위에나뒹군다. 표범이 Atisa의목을날카로운이빨로문다. Atisa는외마디울음을지른다. 나와 Aurora는누가먼저랄것도없이 Atisa와표범을향해달려간다. 나는품속에서칼을꺼낸다. 나는표범에게달려들어칼로표범의목을찌른다. 표범은 Atisa에게서떨어져등에달라붙어있는나를마구흔들어떨구어낸다. 나는눈밭에나뒹굴고만다. 그때자그마한 Aurora 가표범앞을가로막는다. 마치나와 Atisa 를표범으로부터보호하겠다는듯이 두팔을벌리고표범을막아선다. Aurora 가조용히표범을노려본다. 작은아이 Aurora 의눈에는조금의두려움도망설임도없다. 나의눈에는커다랗고밝은빛이표범앞을막아선것처럼보였다. 81

82 한참동안서로를바라보는 Aurora 와흰표범. 나는쓰러져있는 Atisa 를끌어안은채그저이광경을바라볼뿐이다. 잠시후, 표범은돌아선다. 더이상우리를공격하지않은채. 표범은천천히나무사이로모습을감춘다. Aurora가우리에게달려온다. 나는 Aurora와함께 Atisa를걱정스러운눈으로바라본다. 눈밭에쓰러져서숨을헐떡이는 Atisa. 목에서피가분수처럼쏟아진다. 피는 Atisa의털을적신다. Atisa는힘겹게눈을뜬채나와 Aurora를번갈아바라본다. Atisa! 이대로죽으면안돼... 내가널이대로내버려두지않을거야... Atisa! 눈감으면안돼. Atisa! Atisa! 나는 Atisa 의이름을계속해서외친다. 82

83 83

84 Epigram 25 딜타푸리를찾아서 Finding Tirthapuri Atisa! 힘내. Atisa! 조금만더견뎌... 나는 Atisa ( 아티샤 ) 를등에업고걸어간다. 내몸은땀으로흠뻑젖었다. 하지만나는전혀힘이드는것을느낄수없다. Aurora 가나를앞장서서걸어간다. 우리는지금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을찾고있다. 전설의온천. 생명의온천. Tirthapuri에몸을담그면어떠한병도나을수있다고했다. 노인이귀신의호수와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지나면 Tirthapuri를찾을수있다고했다. 하지만우리는아직 Manasaro 호수도찾지못했는데... 과연 Tirthapuri 를찾을수있을까? 아니정말로 Tirthapuri 가존재하기는하는걸까? 전설속에서만전해오는온천이아닌가? 나는지금그전설이사실이기만을바랄뿐이다. 이대로 Atisa 를떠나보낼수는없다. 84

85 내몸은점점뜨거워지고 Atisa의몸은점점차가워진다. Atisa는더이상피를흘리지않는다. 아마도이미많은피를흘렸기때문이리라. Atisa의약한숨소리가내등에전해져온다. Atisa! 조금만... 조금만... 달빛만이나와 Aurora 를비춘다. 숲을얼마동안이나헤쳐걸었을까? 갑자기시큼하고매운연기가코를찌른다. 습하고뜨거운열기가느껴진다. 온천이다! Tirthapuri! ( 딜타푸리 ) 생명의온천. 전설의온천. Tirthapuri 가우리앞에모습을드러낸다. 85

86 Epigram 26 딜타푸리와신성한약초노드바 Tirthapuri and Holy Herb Nodva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 생명의온천. 치유의온천. 달빛아래 Tirthapuri 는뜨거운숨을내뿜는다. 매운유황냄새가코를찌른다. 나는 Atisa ( 아티샤 ) 를등에업고미끈미끈한 온천주변을조심스레걸어들어간다. Aurora 도조심조심 Tirthapuri 를향해다가간다. 온천한가운데는뜨거운열기를품은공기방울이보글보글솟아오른다. 나는천천히발을담가보며열기가적은온천가장자리를찾는다. 등에업힌 Atisa ( 아티샤 ) 를물가에천천히내려놓는다. Atisa 는눈을감고있다. 약한숨소리는금방이라도멎을듯하다. 온도가적당한얕은곳에 Atisa를내려놓고나는 Aurora와물속에먼저들어가 Atisa를온천속으로끌어당긴다. " 텀벙!" 하는소리와함께 Atisa가물속으로미끄러진다. 오랜만에느끼는이따뜻함. 살아있다는게오랜만에정말로행복한것임을느낀다. 얼마나피곤했을까? 사랑스러운 Aurora 는 Atisa 에기대어서잠이들었다. 몸이따뜻하니잊고있었던허기가바람처럼몰려든다. 86

87 나는그제서야 Tirthapuri 온천주변을살피기시작한다. 딜타푸리주변에는작은바위들이마치호위병처럼늘어서있다. 바위아래쌓인눈사이로노란빛이보인다. 나는바위가까이로다가간다. 노란색을띄는작은꽃이다. 신기하게도꽃주변에는눈이녹아있어꽃이드러난다. 'Nodva ( 노드바 )!' 나도모르게생각났다. 어릴적어른들로부터말로만전해들었던신비의약초. 이귀한약초는눈속에서자라며꽃에는열기가있어주변의눈을녹인다. Nodva는긴겨울이끝나고봄이오는것을제일먼저알리는神의목소리라고... 너무나도귀해서부처님께만바쳤던 Nodva. 나는처음보는 Nodva를조심조심뜯기시작한다. 신기하게도노란꽃에서는따스한온기가느껴진다. 이온기가주위의차가운눈을녹이고그모습을바람에드러내게한것이리라. 노란꽃을따기시작하다가줄기와뿌리까지함께뜯는다. 나는옷을조금찢어 Nodva 를조심조심싸맨다. 그리고 Tirthapuri 로가지고들어온다. 천에싼 Nodva 를온천물에담근다. 마치약초를우려내듯이... 더운물에노란 Nodva 꽃이부드러워지자 나는꽃잎을 Atisa 의입에넣는다. Aurora 에게도몇개의꽃잎을먹인다. 87

88 나는꽃잎을 Atisa 와 Aurora 에게나누어먹인후 더운물에부드러워진 Nodva 줄기와뿌리를 바위에놓고자갈로짓이기기시작한다. 잘게짓이긴줄기와뿌리를 Atisa 의목에난상처에도바르고 Aurora 의몸에검게부풀어오른 Klesa ( 클레사 ) 상처에도듬뿍바른다. 달빛이비추는 Tirthapuri. 나는밤새도록 Nodva 를찾아주위를헤매고 꽃잎을우려내고줄기와뿌리를자갈로갈았다. 생각을하고한행동이아니었다. 그순간무엇을기대하거나 어떤확신이있었던것도아니었다. Calings ( 까링스 ) 를떠나오늘까지그먼길을헤쳐오면서몇번의죽을고비를넘기면서이렇게지금이순간전설속의 Tirthapuri 를만나기까지... 그리고 Nodva ( 노드바 ) 를따기까지. 그매순간매순간이기적이리라. 지금내눈에보이는것은모두가축복이고선물이리라. 매서운산바람속에서차가운겨울눈속에서 노란빛과따뜻한온기를뿜는 Nodva... 나는앞으로펼쳐질길고긴역사의출발이 그신비의꽃으로부터시작될것을그때는알지못했다. 88

89 89

90 Epigram 27 새로운삶, 새로운희망 New Life, New Hope 따뜻한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에몸을담그고깜빡잠이들었나보다. 늑대울음소리에잠을깼다. Aurora ( 오로라 ) 도잠을깼다. Atisa ( 아티샤 ) 가힘찬울음을짓고는몸을흔들어털에묻은물을턴다. Aurora ( 오로라 ) 가기쁜얼굴로온천에서나와 Atisa에게달려간다. Aurora가 Atisa를껴안는다. Atisa도오로라에게몸을비빈다. 나는 Atisa의상처를살핀다. 털은빠져있지만상처는아물기시작하고있다. 나는 Aurora의몸도살핀다. 부풀어오른검은 Klesa ( 클레사 ) 도많이가라앉고색깔도다시살과같은붉은빛이돌기시작했다. 전설의샘. 치유의샘. Tirthapuri. 그리고전설속의약초 Nodva ( 노드바 ). 전설은거짓이아니었다. 나는 Tirthapuri 를향해한참을하늘과땅과부처님에게감사하는절을한다. 내가사랑하는이들에게새로운생명을준것에대해 진심으로감사와은혜를느꼈다. 어제우리가먹고상처에발랐던성스러운약초 Nodva. 그신비의 Nodva 도우리에게새로운힘과생기를주었다. 오늘아침은어제와는다른희망과용기로가득차있다. 90

91 나는마지막으로남은몇줄기의 Nodva 를소중히챙기고 다시길을떠날채비를한다. ' 아! 하마터면소중한것을깜빡잊어버릴뻔했다.' 어제온천에들어갈때겉옷을벗었는데그때 Calings ( 까링스 ) 를찾아동굴을떠나올때부터챙겼던주머니. 하마터면온천가에놓아두고잊어버릴뻔했다. 나는온천가작은바위아래놓아두었던작은천주머니를챙겼다. 그리고다시내품속에소중하게넣는다. Aurora가궁금한표정으로나를바라본다. 나는 Aurora를향해미소를한번짓고는 Aurora의손을힘차게잡는다. 나와 Aurora, Atisa 는이제새로운희망을안고 이순례와고행의마지막목적지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찾아나선다. 우리는누가먼저말을하지도않았는데 해가떠오르는동쪽을향해걸어간다. 동쪽은우리가지나왔던귀신의호수, 외로움의호수 Rakas-tal ( 락샤스탈 ) 호수가있던곳이아닌가? 흰표범을만나 Atisa가죽을뻔했던그방향이아닌가? 그런데왜우리는다시그 Rakas-tal 호수가있는동쪽으로다시발걸음을옮기는가? 나도그이유를모른다. 굳이이유를찾자면예전에순례의길에서만났던노인의말을빌릴수도있다. 분명노인은 Rakas-tal 호수와 Manasaro 호수는붙어있고 Manasaro 를지나면 Tilthapuri 온천이있다고했다. 91

92 하지만그노인도 Rakas-tal 호수까지만찾았을뿐이다. 그누구도실제로 Manasaro 와 Tirthapuri 를 본사람을들어본적이없다. 어제죽어가는 Atisa 를업고어둠을헤매던그절망적인순간. 나는우리가 Tirthapu 를찾았다고생각하지않는다. 다만 Tirthapuri 가우리에게그모습을보여준것이라고믿는다. 나는우리가 Manasaro를만날운명이라면 Manasaro가우리를부를것이라는강한믿음이생겼다. 그리고 Manasaro는분명외로움의호수 Rakas-tal 에서멀지않은곳에있음을지금믿는다. 그래서우리는다시 Rakas-tal 을향해서다시돌아가는것이다. Aurora 는한손으로 Aisa 의몸을쓰다듬는다. 나머지한손은내손을꼭잡는다. 나는 Aurora 의손을잡고나머지손으로 내품속에다시소중히챙긴작은천주머니를다시만져본다. ' 그어떤것도끝나버린건없어... 이제부터시작하는거야...' 92

93 Epigram 28 마나사로, 그리고마지막인사 Manasaro and Last Farewell 반나절을걸었다. 저멀리서호수의물결이햇빛에반짝인다. Rakas-tal ( 락샤스탈 ) 호수가있던곳이다. 하지만그곳에는검은빛은내뿜던 Rakas-tal 호수가아닌푸른빛의다른호수가있었다. 분명히 Rakas-tal 호수가있던자리인데 대체 Rakas-tal 은어디로갔는가? 왜지난번에우리는이호수를보지못했던가? 노인이두호수는붙어있다고했는데 분명히같은곳이다. 그리고우리는매번다른호수를본다. 나는차가운호수속으로발을담근다. 두손으로물을떠서맛을본다. 차가운물, 소금기가없다. Rakas-tal은분명히소금물이었는데. Manasaro ( 마나사로 )... Jambu ( 잠부 ) 가그렇게도오고싶어했던신성한어머니의호수... 모든생명의근원. 이땅의모든강이이곳에서시작된다고했던그 Manasaro. 호수의푸른물결이끝없이펼쳐져있다. 나는호숫가에서서끝없는 Manasaro 호수를바라보며 이기나긴순례를마무리하는절을시작한다. 93

94 Jambu 를대신해서내가결국 Manasaro 에도달했다. Jambu 와 Kai ( 카이 ) 는곁에없지만 Atisa ( 아티샤 ) 와 Aurora ( 오로라 ) 가지금나와함께한다. 그토록 Manasaro 를보기를염원했던 Jambu 는 오체투지를하다가순례의길에서죽었다. 그녀는아마영원한평안을얻을것이다. 갑자기호수의물결이붉게물들어간다. 나는하늘을올려다본다. 커다란새가불꽃을내며하늘을날고있다. Kai의장례를치를때독수리를쫓아버리며 Kai의시신을태워죽였던그신기한새다. 새의불꽃이호수에비쳐호수가붉게물든다. 마치석양이호수에드리운것처럼... 나는품속에서작은천주머니를꺼낸다. 그리고 Manasaro 호수에그속에든것을천천히쏟는다. 하얀가루가호수에흩날린다. 'Kai의뼛가루. 지금하늘을나는이새가 Kai의시신을태우고남은뼈들을모아곱게갈아서보관한것이다. Jambu는어머니의호수 Manasaro에사랑하는아들 Kai의이세상마지막흔적을뿌리고자했다. Kai의영원한평안을위해서...' "Kai 야! 이제이신성한호수에서영원히잠들수있겠지? 더이상배고프지않겠지?" 나는멀리호수의수평선을바라본다. 붉은아지랑이가피어오른다. 나는잠시그속에서 Jambu 와 Kai 가웃고있는모습을본다. 신성한어머니의호수 Manasaro. 불가능할것같았던길고긴순례와고행의여정... 그하루하루를헤쳐나온우리는지금 Manasaro 에있다. 94

95 95

96 Epigram 29 따시델레! 훈, 하그리고민 Thasidelle! Hun, Ha and Min 이제내가해야할모든일을끝냈다. 나는홀가분한마음으로 Manasaro ( 마나사로 ) 의물결을바라본다. 이제더이상의여한이없다. 하지만내곁에는지금 Aurora ( 오로라 ) 와 Atisa ( 아티샤 ) 가있다. 나는혼자가아니다. 이제어디로가야하는가? 나는어떻게해야하는가? 그때호숫가저편에서사람의모습이보인다. 이쪽으로천천히다가온다. 붉은태양빛이그들의등뒤로비친다. 한남자와한여자, 그리고한소년... 그들은여기사람들과는조금달라보였다. 그들은어디서왔을까? 그들은어떻게 Manasaro 호수를발견했을까? 정말로오랜만에보는사람들이다. 그들도조금은놀란듯... 그러나반가운듯우리를향해다가온다. 나는그들에게인사를한다. Thasidelle! ( 따시델레!) 정말로오랜만에해보는인사. 따시델레... 그대에게행운을기원합니다. 96

97 하지만그들은내말을알아듣지못한다. 우리는서로말이통하지않는다. 역시그들은이곳사람이아니었다. 나는간단히우리를소개한다. 나 Jamkai ( 잠카이 ). 내딸 Aurora ( 오로라 ). 그리고 Atisa ( 아티샤 ) 까지. 그들도자신들의이름을말한다. 아빠로보이는 Hun ( 훈 ). 엄마 Ha ( 하 ). 그리고아들인듯한소년 Min ( 민 ) 까지. Min 이붉은하늘을손으로가리킨다. 하늘에는거대한신비의새가불꽃을내며날고있다. 그가족은신기한새를쳐다본다. Hun 이호숫가한쪽언덕을가리킨다. 아마그들이지내는곳인듯하다. 우리두가족은 Hun 의거처를향해걸어가기시작한다. 이제정말석양이지려는듯하다. 온하늘이더욱붉은빛으로물든다. 나는그때누군가속삭이는소리를들었다. 'Shambhala ( 샴발라 )' 전설속의낙원. 더이상의아픔도배고픔도없는낙원. 지금나는 Shambhala ( 샴발라 ) 에있는것인가? 우리는서로를바라보며미소짓는다. 그렇게나는새로운곳에서 새로운가족과새로운사람들과 새로운삶을시작하게된다. 97

98 Epigram 30 샴발라 Shambhala 하얀눈에덮인높은산봉우리들이늘어서있다. 산봉우리들사이로거대한호수가모습을나타낸다. 푸른물결이햇빛에반짝인다. 호수가산봉우리사이로잠시모습을감추었다다시나타난다. 이번에는호수가검은물결을담아낸다. 나는조금더아래로내려간다. 날개를편내모습에햇볕이가리고내몸의불꽃때문에호수의물결이붉게물든다. 한남자가호숫가에서호수를향해경건한절을한다. 지난번에보았던동쪽에서온남자. 작은소녀와늑대가남자곁에있다. 수많은강이시작되는호수. 인간들은이호수를신성한어머니의호수로부른다. 하지만이호수는두가지모습을동시에담고있다. 푸른물과검은물. 맑은물과짠소금물. 나약한존재인인간들은수많은만물에갖가지이름을붙이고숭배하거나두려워한다. 자신들의눈에보이는것과보이지않는것들을사실과전설로구분한다. 하나의호수를두고어머니의호수와귀신의호수로나누어버리고 그들의눈에보이지않는다는이유로전설속의이야기로왜곡한다. 그들의마음이그들의눈을가리고있음을알지못한채 98

99 인간들은나를두고도神이라고도하고귀신이라고도부르며 전설속의새로도만들었다. 인간들은참으로편한존재들이다. 그들이보고싶을때보고싶은것만보니까말이다. 그들은자신의눈에보이는것만믿지만그들마음의탐욕과이기심이보이는것을변하게하는것을알지못한다. 남자의곁에있는작은소녀. 나는소녀의주위에서오색의아름다운빛이비치는것을느꼈다. 호수저편에서다른인간들이걸어온다. 한남자와한여자, 그리고한소년. 그들이인사를나눈다. 소년과소녀. 두맑은영혼에서나는강한희망의기운을느낀다. 그순간나는내몸의불꽃이물들인호수의물결이온통핏빛으로물드는것을순간보았다. 잠시후호수의물결이푸르게바뀌고많은아이들이희망에가득찬눈으로살아가는장면이이어졌다. 무슨일인가? 나는환영을본것인가? 순간나도모르게 Shambhala ( 샴발라 )! 라고나지막이외쳤다. 인간들이꿈에그리는낙원 Shambhala 이곳이 Shambhala가될수있을까? 그렇다고하더라도그건아마먼훗날이될것이다. 지금의인간세상은자신들이자초한대재앙으로인한고통속에괴로워하고있으니까. 지금이호수에있는이들. 맑은영혼을가진이들은새로운삶을시작하게될것이다. 그리고나는그들의새로운삶을조용히지켜볼것이다. 99

100 Epigram 년의北斗七星 ( 북두칠성 ) The Big Dipper in 2120 Manasaro ( 마나사로 ) 가내려다보이는언덕. 작은동굴. 동굴안은모닥불의온기가차있다. Jamkai ( 잠카이 ), Aurora ( 오로라 ), Atisa ( 아티샤 ), Hun ( 훈 ), Ha ( 하 ), Min ( 민 ) 이모닥불주위에둘러앉아있다. Min 이늑대 Atisa 를두려운눈빛으로쳐다본다. Min 이엄마 Ha 를바라본다. 아빠 Hun 의눈빛도불안해보인다. Aurora 가이들의불안한마음을눈치챘는지 Atisa 의목덜미를끌어안는다. Atisa 는마치온순한개처럼 Aurora 의무릎에머리를댄다. Hum 이불속에서굽고있는감자를나뭇가지로뒤적인다. 다익은감자를 Jamkai 와 Aurora 에게건넨다. Jamkai 가감자를먹으며동굴안을살핀다. 낡은책이몇권보이고펜이그위에놓여있다. 동굴벽에숫자가새겨져있다. Hun 이동굴벽에칼로새겨놓은듯하다. Jamkai 는글을배운적이없다. 어렸을적어른들로부터숫자를배운적은있다. 하지만아주오랜시간동안숫자를표기해본적이없다. 100

101 동굴벽에새겨진숫자 이라는숫자가처음새겨져있다 이가족에게어떤의미가있는숫자일까? Jamkai 는궁금증이생기지만말이안통하니물어볼수도없다. 잠시어색한침묵이흐른다. 소년 Min 이소녀 Aurora 의손을잡고밖으로나가자고한다. 소년과소녀는동굴앞의언덕에자리를잡고앉는다. Min 이캄캄한하늘을손으로가리킨다. 하늘에는반짝이는별들이곧쏟아질듯가깝다. 유난히반짝이는일곱개의별. Min은 Aurora가듣는지안듣는지상관하지않고흥분해외친다. " 북두칠성이야." " 반짝이는일곱개의별 " " 저반짝이는일곱개의별이모든별을보호해준대." " 오늘부터저기반짝이는별은네별이고, 그옆에서반짝이는것은내별이야." Min이 Aurora를바라보며얘기한다. Aurora는 Min이하는말은알아듣지못해도 Min의마음은전해받는다. 서로의눈을통해서. Aurora 와 Min 은한참동안반짝이는일곱개의별을바라본다. 101

102 Epigram 년전, 바람의땅그리고쿠마 10 years ago, The Land of Wind and Kuma 칠흑같이어두운밤하늘. 수많은별들이빛을내며캄캄한하늘을수놓는다. 한소년이하늘을올려다본다. 유난히반짝이는일곱개의별이소년의눈에들어온다. " 괴물! 뭘보는거야. 하늘에뭐가있는거야?" 또다른소년이소년을향해매몰차게외친다. 매서운바람이몰아친다. 바람은모래를싣고소년의뺨을때린다. " 어서불공드릴준비를해야지. Kuma ( 쿠마 )! 저기뒤로가서서." 젊은승려한명이소년을다그친다. 젊은승려한명과머리를짧게깎은아이 3 명이법당에서새벽불공을드린다. 그들은법당의석불을향해머리를조아리며절을올린다. 절을올리는사이사이앞에선소년들이작은소리로속삭인다. " 저괴물은왜이곳에있는지정말모르겠어." " 그러게말이야. 큰스님은저괴물이뭐가예뻐서계속감싸시는지모르겠어. 앞에선두소년이뒤에선소년을힐끗째려본다. " 우리는 Asura ( 아수라 ) 의상처로고통받고있는데저괴물만멀쩡하잖아. 저놈은분명히 Asura ( 아수라 ) 의괴물일거야." 102

103 소년들은자신들의몸에검게피어오른상처들을바라본다. 맨뒤에선소년은주눅이든표정이다. 앞에선젊은승려와두소년의몸에는모두검은상처가군데군데부풀어올라있지만이소년의몸은깨끗하다. 하얀피부의이소년. 조금다른외모의이소년은이곳사람같지않아보인다. 소년은절을잠시멈추고해가서서히밝아오는동쪽하늘을바라본다. 해를등지고법당건너편의석굴들이보인다. 커다란돌산에수없이뚫려있는많은석굴들이보인다. 소년은슬픈표정으로떠오르는아침해를바라본다 註釋 ) * ASURA : 아수라. 원래고대인도최고의神중하나. 귀신들의왕. 얼굴이셋이고팔이여섯이며귀신들의세계에서싸우기를좋아한다고함. 대재앙이후닥친역병을이곳사람들은 Asura 의저주로여긴다. 103

104 Epigram 33 큰스님 Grand Monk 아침해가사찰을비춘다. 사찰맞은편의석굴도태양아래웅장한위용을드러낸다 년동안바람과모래와함께세월의파도를견뎌낸석굴. 노인의얼굴에깊게패인주름처럼석굴의외벽은거칠다. Kuma ( 쿠마 ) 가작은나무쟁반에작은밥그릇과수저가놓인 공양을들고석굴을향해걸어간다. 높은돌산의벽에여러층으로조그만석굴이수백개가뚫려있다. Kuma ( 쿠마 ) 는조심조심돌산을올라한석굴앞에선다. " 큰스님, 공양입니다." Kuma 가굴입구에서서조용히말한다. 굴안에앉아수행중이던한노스님이천천히눈을뜬다. "Kuma 야! 이리가까이오너라." Kuma 가공양을들고굴안으로들어간다. 공양을스님앞에내려놓고무릎을꿇고앉는 Kuma. "Kuma야. 무슨근심이있느냐? 네마음이평온하지않구나." " 큰스님. 저는왜괴물인가요?" "Kuma야. 네가괴물이라니그게무슨말이냐?" 큰스님이나지막하게, 하지만온화한목소리로소년에게묻는다. 104

105 " 왜저는사람들과다르게생겼나요? 사람들이저보고 Asura ( 아수라 ) 에서온괴물이라고 모두저를놀리고피하고싫어해요." 소년이스님에게말한다. 스님이소년을물끄러미바라본다. 스님이소년에게묻는다. "Kuma 야! 내가이수행굴에들어온지얼마나되었느냐?" " 두달이조금넘었어요. 큰스님." 스님이천천히일어서려한다. 오랜시간앉아있었던것인지조금휘청거린다. 소년 Kuma 가다가가큰스님을부축한다. " 절에잠시들러야겠다. 너에게보여줄것이있으니..." 소년은큰스님을부축하고굴을나와천천히돌산을내려온다. 105

106 Epigram 34 베네딕트神父 Priest Benedict 석굴을떠나한나절. 큰스님과 Kuma ( 쿠마 ) 는두마리낙타에타고서쪽으로향한다. 앞선낙타에탄큰스님. 뒤의작은낙타에탄 Kuma. 큰스님의낙타에는조그만보따리도하나실려있다. 바람의땅에는쉴새없이바람이몰아친다. 바람의땅. 석굴의서쪽으로하루종일나아간다. 석양이바람의땅에내려온다. 이제사막이시작된다. 끝없는모래사막이그들앞에펼쳐진다. 큰스님의낙타가멈춰선다. Kuma 의낙타도멈춘다. 큰스님과 Kuma 가작은무덤을바라본다. 모래사막에작은무덤이있고무덤위에는나무로만든십자가가세워져있다. 석양의해가무덤위십자가를비춘다. "Kuma야. 이곳이 Takla Makan ( 타클라마칸 ) 사막이란다. 사막은서쪽으로끝없이이어져있단다. Takla Makan은 ' 돌아올수없는곳 ' 이라는뜻이지. 이사막을지나면서쪽너머에는우리와는다른모습을한사람들이살고있단다. 그들은너와같은모습을하고있단다." 106

107 " 언젠가 Kuma 네가자라면너에게이야기해줄려고했는데이제때가된것같구나. 나도이제곧이생을다할것같으니더늦기전에너에게이야기해주어야겠다." "Kuma 야. 이무덤이누구의무덤인지아느냐?" 큰스님이 Kuma 에게말한다. " 모릅니다. 큰스님. 누구의무덤이에요?" "Kuma 야. 저보따리를풀어보거라." Kuma 는큰스님의말을따라보따리를풀어본다. 보따리속에는두권의책과곱게접은종이하나가있다. Kuma가책을펼쳐본다. Kuma가알지못하는읽지못하는글씨가가득하다. 많은숫자와글로채워져있다. 누군가직접글을쓴듯하다. 나머지한권은가죽표지로쌓여있고 책표지에무덤위의것과같은십자가모양이새겨져있다. 작은글씨로빼곡한이책은또무엇일까? "8년전, Kuma 네가아기였을때, 지금이무덤에묻혀있는남자가서쪽으로부터너를안고사막을건너이곳까지왔단다. 그남자는사막을거의다건너여기이르렀을때, 죽음을맞았지. 그직전에내가너를발견했단다." " 바로이곳에서. 이남자는이곳에자신을묻어달라고하더군. 그리고이책과종이를나에게주었어. 나는그사람을이곳에묻고그사람이온서쪽을향해십자가를만들었어. 그사람의책에새겨져있는것으로보아그사람에게매우중요한표식같아서말이야." 107

108 큰스님이무덤을한번더바라본다. 마치옛일을더생생히떠올리고싶은듯이... 큰스님은다시말을이어간다. " 그는나에게자신과너의이름을말해주고마지막으로너를잘맡아달라고당부했단다. 그사람이하는말은알아듣지못해도무슨뜻인지는충분히느낄수있었단다." " 스님그분은어떤사람인가요? 그분은제아빠인가요? " 글쎄. 그남자가 Kuma 네아빠인지나는모르겠구나. 하지만그분도너와같은서쪽사람의모습을하고있었어. 그분은神을모시는사제처럼옷을입고있었지. Kuma야. 그종이를한번펼쳐보거라." Kuma는큰스님의말을따라곱게접힌종이를펼친다. 종이에는그림이그려져있다. 남자의모습이다. Kuma처럼파란눈에높은코를갖고있는남자. 남자는검은옷을입고있다. 큰스님이말한다. " 그림아래에쓰여있는글씨를나도알아보지못하니 그림의의미를자세히알지못하겠구나." Kuma는그림을자세히들여다본다. 온화한표정의남자가서있고아래에는책에쓰인것과같은모양의글자가적혀있다. Kuma도물론그의미를알지못한다. "Kuma야. 너는서쪽에서온사람이란다. 그래서너는이곳사람들과다른것일뿐절대괴물이거나이상한사람이아니란다. 이남자가너를안고끝없는 Takla Makan ( 타클라마칸 ) 사막을건너너를데리고이곳까지온데는분명이유가있을것이야. 그리고부처님께서분명히너에게어떤큰일을맡기실것이야." 108

109 큰스님이 Kuma를따뜻한눈빛으로바라본다. "Kuma야. 큰일을하기위해서는마음의수양과시간의단련과지식의축적이모두필요하단다. 너는이제부터사람들의질시를마음에두지말고더욱열심히수행과공부에정진해야한다. 알았느냐?" Kuma 는이제더이상슬픔과외로움을느끼지않는다. Kuma 의마음에는알수없는호기심과설레임, 그리고약간의두려움이밀려든다. Kuma 는큰스님의깊은눈을바라본다. " 사찰에돌아가면오래전부터전해져온여러다른책들이아직남아있을게다. 너는이제부터부처님의말씀과더불어서역의여러책들도함께공부해야한다. 그래야나중에이분이가져온이책을보고의미를깨칠수있을테니." Kuma 는큰스님의말씀을듣고저도모르게고개를끄덕인다. 석양의해는저물고이제사막의달빛이큰스님과 Kuma 의모습을비춘다. Kuma가큰스님에게묻는다. " 큰스님. 이분의이름은무엇인가요?" 큰스님은잠시기억을더듬는다. " 이름이아마 Benedict ( 베네딕트 ), 그래 Benedict라고했었어 " 큰스님은오랜만에예전의기억을회상하며어둠저끝의서쪽을바라본다. 큰스님의눈에 8년전 Benedict의마지막모습이떠오른다. 서쪽에서부터걸어온 Benedict의발자국. 그리고그끝에서쓰러진 Benedict. 끝없는 Takla Makan 사막을거의다건너서마지막에숨을거둔 Benedict. 모래위에쓰러져큰스님에게마지막으로 Kuma를부탁하던 Benedict. 8 년이라는시간의두께를뚫고바로이순간의일처럼 생생히큰스님의가슴을때린다. 기억이현실이되어사막에불어온다. 109

110 110

111 Epigram 35 분노의바다 The Sea of Rage 평온한바다. 햇살이수면에비쳐반짝인다. 잔잔한파도가넘실넘실밀려온다. 마치커다란호수와같은모습이다. 작은배가잔잔한바다를가로지른다. 배위에서몇몇의남자들이노를젓고있다. 배에는몇개의자루가실려있다. 배앞에앉은한남자가손으로한곳을가리킨다. 그남자가가리킨쪽에어렴풋이섬이보인다. 아마도이배가가려는목적지로보인다. 하늘저편에서검은먹구름이몰려오기시작한다. 남자들의표정에걱정과불안이피어오른다. 그냥단순한소나기구름이라고보기에는너무나빠른속도로비구름이하늘을뒤덮는다. 장대같은비가쏟아지기시작한다. 호수와같이잔잔했던파도도갑자기높아진다. 갑자기배가아래위로요동치기시작한다. 거대한파도가배를잡고아래위로뒤흔들어댄다. " 조심해! 꽉잡아." 남자들은파도에휩쓸려떠내려가지않기위해필사적으로배를붙든다. " 저기 저길봐... 괴물이야!" 한남자가소리친다. 111

112 요동치는파도사이로거대한문어, 혹은오징어와같은다리가보인다. 거대한괴물의다리는배를감싸쥐고뒤흔든다. " 어서배에서뛰어내려! 섬까지헤엄쳐도망가야해." 한남자가소리치고배에서뛰어내린다. 나머지사람들도배에서뛰어내린다. 바다의괴물은배를섬바닷가쪽을향해던져버린다. 배는산산조각이난채바닷가모래사장에흩어진다. 남자들은겨우바닷가에도달해모래사장을뛰어도망치기시작한다. 남자들뒤로거대한괴물의모습을한형체가사람들은쫓는다. 괴물은마치사람과문어를섞어놓은듯한형태를띄고있다. 머리와손다리는마치거대한문어나오징어와같은모습을하고있지만 서있는모습이어렴풋이사람의형상이다. 남자들은공포에질려필사적으로도망친다. 하지만그들보다 10배는더커보이는괴물은기다란다리를뻗어한사람씩낚아챈다. 괴물의다리에휘감긴사람들은하늘로붕떠올랐다가바닷가모래위에패대기쳐진다. 쓰러져있는사람들. 괴물은한사람씩차례차례다가가잔인하게죽이기시작한다. 괴물은사람을깔고앉아날카로운다리끝으로가슴을가르고심장을뜯어낸다. 112

113 한사람씩잔인하게죽일때마다괴물의분노는조금씩사그러든다. 분노가잦아들면서괴물의모습도조금씩작아진다. 마지막남자를죽일때괴물의크기는거의사람만큼작아지고괴물의형상도사람의모습으로바뀐다. 긴머리의한남자... 야윈모습의남자는거의알몸이다. 몸에는바위에긁힌듯한상처와흉터가보인다. 긴머리에가려또렷이보이진않지만남자의한쪽눈에는깊은상처를입었던것처럼커다란흉터가눈에있다. 상처가있는눈은앞을잘보지못하는듯하다. 애꾸눈을가진이남자. 이괴물. 애꾸는남자들이모두죽은것을확인한후부서진배로다가가자루속에든것을살핀다. 자루에든것은과일이다. 애꾸눈남자는죽은사람들가운데한남자의몸에서옷을벗겨낸후 자신의몸에아무렇게나걸친다. 애꾸눈남자는조용히자루를어깨에매고 바닷가저편으로걸어간다. 뒤에죽은사람들의시체를남겨둔채

114 114

115 Epigram 36 바다의정령, 사샤 The Spirit of the Sea, SASHA 자루를매고걸어가던애꾸눈남자. 걸음을멈춘다. 달빛이서서히떠오르는바다를바라본다. 바닷물속에작은바위섬이솟아있다. 애꾸눈남자는바위위에앉아있다. 남자곁에는아까사람들에게서뺏은자루가놓여있다. 남자가바닷물에두손을담가물을뜬다. 남자는바닷물을한입맛본다. ' 짜다...' 손에남은물이달빛에비쳐어둡게반짝인다. 애꾸눈남자는한전설의이야기를떠올린다. " 소금이흘린눈물이바닷물이되었다는..." 두손안의바닷물은어느새손가락사이로새어버린다. 달빛이비치는바다물결위로 애꾸눈남자의모습이비친다. 남자의한쪽눈이반짝인다. 눈물방울이달빛에비쳐반짝이는것인지 바다에비친달빛때문에그렇게보이는것인지확실치않다. 115

116 슬픈표정의애꾸눈남자는자루를조금찢는다. 그리고자신의흉측한한쪽눈을동여맨다. 한쪽눈을가린남자. 남자는바위틈에서소라를하나골라서집어든다. 애꾸눈남자는소라를분다. 피리소리같은멜로디가천천히울려퍼진다. 남자는누구를위해소라를부는가? 누구를생각하며슬픈노래를부는가? 달을위해? 바다를위해? 남자의슬픈눈빛과마음을전하는것처럼 애잔한멜로디가바다에흘러든다. 남자의노래에맞추어파도가살랑살랑바위에부딪친다. 116

117 Epigram 37 사샤의딸, 스텔라 SASHA s Daughter, STELLA 117

118 어느한섬바닷가. 평화로운밤바다의파도가해변을때린다. 달빛이모래를비춘다. 한여자아이가해변모래위에누워있다. 소녀는옆으로누워서잠들어있다. 소녀는모래위에그림을그려놓고그그림안에들어가누워있다. 사람을그린듯한모양 여자의모습이다. 긴머리에웃고있는얼굴. 이소녀는누구를그린것일까? 그리고왜그림속에들어가누워있는것일까? 소녀가잠들어있는해변앞바다의파도가울렁인다. 파도사이로상어의지느러미가보인다. 상어는바닷가모래가까이로점점다가온다. 바닷가에거의다다르자상어의모습이 한남자의모습으로천천히바뀐다. 물속에서애꾸눈의남자가걸어나온다. 남자는소녀의앞에선다. 남자는소녀를애처로운눈길로바라본다. 애꾸눈남자가소녀를안으며아이를잠에서깨운다. "Stella ( 스텔라 )! 아빠왔어..." 남자는자루를아무렇게나모래위에던지고소녀를번쩍안아올린다. 118

119 " 아빠! 어딜갔다이제온거야. Stella ( 스텔라 ) 혼자너무심심했어." " 아빠가미안해. 먹을것을찾기가쉽지않아서말이야." 남자는소녀를어깨에무등을태운다. 그리고천천히바닷가를거닌다. " 또엄마그림을그린거야?" " 응. 그림을그리고그안에있으면마음이편안해지는걸. 소녀가천진난만하게대답한다. 애꾸눈남자의표정이순간어두워진다. 엄마를그리워하는딸의마음을생각하니가슴이저려온다. 남자는딸을어깨에무등을태우고한참을모래위를거닌다. 아름다운달빛이오래도록아빠와딸을바라본다. 소녀가달을바라보며노래를부른다. " 또엄마에게노래를부르는거야?" 남자가소녀에게묻는다. " 응. 엄마도바다속에서혼자있으면심심할거잖아... 그래서 Stella ( 스텔라 ) 가엄마에게노래불러주는거야. Stella 는계속노래를부른다. 소녀의노랫소리가바다위로퍼진다. 파도는계속해서아빠와딸에게밀려온다. 119

120 Epigram 38 낭만의바다 The Sea of Romance "Stella ( 스텔라 )! 이리와." 애꾸눈남자는딸을부른다. 남자는과일을딸에게준다. Stella 는과일을먹는다. 애꾸눈이잠시달빛에비치는바다를바라본다. " 근데아빠. 엄마는어디있는거야?" Stella 가과일을먹으며남자에게묻는다. " 아빠가말했지? 엄마는항상아빠와너의곁에있다고. 저기출렁이는바다가전부엄마야. 남자의목소리가조금씩잠긴다. " 에이거짓말... 어떻게저바다가엄마야?" Stella 가아빠를쳐다본다. " 바닷물은짜잖아. 그래서저바닷물에엄마의영혼이녹아있단다. 엄마가바로소금이거든. 애꾸눈남자의가슴에슬픔이파도와함께밀려든다. 120

121 Stella 가아빠곁에온다. 아빠무릎을베고눕는다. " 아빠. 엄마이야기해줘. Stella 는엄마이야기듣고싶어." 잠시생각에잠기는남자. 남자는딸의손을어루만진다. 그리고조용히입을연다. "Stella ( 스텔라 )! 엄마의이름은 ' 소금의눈물 ' 이야." " 소금의눈물?" 애꾸눈남자는달빛과함께출렁이는밤바다를바라본다. 남자의눈에어느새밤바다는수백년전아름다운낭만의바다로변한다. 세상의모든빛과색깔이녹아든바다... 세상의모든기쁨과행복, 사랑이녹아든바다... 그낭만의바다와함께눈부시게아름다운아내의모습이나타난다. 121

122 Epigram 39 소금의눈물 Tear of Salt 122

123 수백년전의바다. 지금과는다른아름다운모습을하고있다. 마치동화속요정들이사는호수와같은바다. 수많은섬들이바다를수놓는다. 맑고푸른물결은바다저밑까지투명하게비친다. 구름한점없는화창한하늘. 하늘빛과물빛이하나의색깔이다. 푸르른색은하늘과물을물들이고어디가하늘인지어디가바다인지구분할수없게만든다. 잔잔한바다가갈라지고하얀물보라가친다. 햇빛이하얀물보라를은색으로물들인다. 물보라사이로돌고래한마리가솟아오른다. 돌고래는멋진동작을뽐내는듯물위에서회전한다. 돌고래는다시바다속으로떨어진다. 돌고래가빠른속도로한작은모래섬을향해헤엄친다. 잠시후돌고래가모래섬에다다른다. 물속에서한여인이천천히걸어나온다. 햇볕을등에업은그녀의모습은천사와같이아름답다. 여인은모래사장에앉아긴머리의물을닦아낸다. 여인은푸른하늘과푸른바다, 황금빛태양을바라본다. 여인이환한미소를짓는다. 낭만의바다. 그때의바다는그렇게아름답고평화로웠다. 123

124 Epigram 40 사샤와소금의눈물 SASHA and Tear of Salt 모래사장에앉은여인이바다를바라본다. 평화롭고고요한바다는이제석양이드리운다. 저멀리바다에작은물보라가인다. 물보라사이로상어한마리가살짝지느러미를드러낸다. 상어는물을가르며천천히모래섬으로다가온다. 여인이사랑스러운표정으로그모습을바라본다. 바닷가에다다른상어. 물속에서한남자가모습을드러낸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남자가여인을부른다. "SHSHA ( 사샤 )!" 여인이남자의이름을부른다. 여인이천천히자리에서일어나남자에게걸어간다. 사랑이가득한눈으로서로를바라보는두사람. SHSHA 가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의얼굴을쓰다듬는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의볼이붉게물든다. 석양의빛때문일까? 124

125 석양에두사람의그림자가모래밭에비친다. 입을맞추는두사람. 붉은석양이하늘을발갛게물들이고 푸른바다는붉은하늘에어울려아름다운그림을그려낸다. 해와바람과파도의노래를들으며 사랑을나누는 SHSHA 와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석양이지고둥근달이수평선너머로솟아올랐다. 모래밭에앉은연인.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얼굴을 SHSHA ( 사샤 ) 의어깨에기댄다. SHSHA 가한손으로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의어깨를감싼다. 둥근달은두사람을향해빛을비춘다. 125

126 Epigram 41 간절한기도 Earnest Prayer 126

127 환한달빛이검은밤바다를푸르게만든다. 잔잔한파도는끊임없이해변으로밀려든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바다를향해간절한기도를드린다. 파도가밀려와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의발을적신다. " 자비로운바다의神이시여! 저에게소중한 SASHA ( 사샤 ) 를만나게해주신것을감사드립니다. 한낱보잘것없는인간의여인이었던저를택하셔서저에게영원한생명과젊음을주시고바다의정령 ( 精靈 ) 으로다시태어나게해주신은혜도감사드립니다. 저에게하나의소원이있다면인간의여인으로서누릴수있는최고의기쁨하지만神의정령으로서는누릴수없는그것, 저와 SASHA의아이를갖게해주세요. 영원한생명과젊음을누리는것과동시에포기해야하는인간의삶이라는것도잘압니다. 만약아이를가질수있다면영원한생명과젊음도버릴수있습니다. 이기적이고탐욕의소원일수도있습니다. 부디이작은여인의소원을저버리지말아주세요. SASHA를만난지오랜시간이흘렀습니다. 인간의시간으로백년이훨씬넘는시간입니다. 그와의사랑이더깊어질수록더욱그의아이를가지고싶은저의바램도커져갑니다. 자비로운바다의神이시여! 부디이여인의소원을저버리지말아주소서." 기나긴밤이지나고 바다의태양이수평선아래서조금씩떠오른다. 하지만그녀의간절한기도는멈추지않는다. 먼발치에서그녀의모습을지켜보는 SASHA ( 사샤 ). SASHA 는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을안쓰럽게바라본다. 127

128 Epigram 42 바다의축복 Ocean s Blessing 수많은나날들이흐르고또흘렀다. 오늘도변함없이태양은뜨고또진다. SASHA ( 사샤 ) 와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수평선위의노을을바라본다. SASHA 가사랑하는여인의얼굴을쓰다듬는다. " 당신, 이제그만바다를향해기도해. 아이를갖게해달라고기도한지도벌써몇해야. 다쓸데없는짓이라구. 우리는바다의정령 ( 精靈 ) 이야. 영원한생명과젊음을받은대신인간의삶은포기해야하는거알잖아! 이렇게점점야위어가고말이야. 그냥우리둘이서행복하게살면그걸로충분하잖아."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온화한얼굴로 SASHA ( 사샤 ) 를바라본다. " 알았어. 이제그런기도하지않을게."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 SASHA ( 사샤 ) 의손을가만히잡는다. 그리고 SASHA 의손을자신의배위에얹는다. "SASHA! 뭔가움직이는게느껴지지않아?" 놀라는표정의 SASHA. " 당신... 설마, 정말!" " 맞아요. 여기에당신의아이가자라고있어." 그녀는더없이행복한표정으로미소짓는다. " 정말바다의神이당신의소원을들어주신거야?"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바다를바라보며천천히고개를끄덕인다. 128

129 SASHA 가흥분해서소리친다. " 사내아이일까? 아니면딸일까? 아니야. 아무려면어때. 당신절대무리하면안돼. 앞으로얼마동안아이를배고있어야할지모르니까. 조심조심, 알았지?" 그녀는 SASHA 의행복한모습을보며더없이기쁘다. " 아이가태어나면이아름답고평화로운바다에서 우리셋은앞으로영원히행복하게사는거야. 영원히." SASHA 가그녀를바라보며굳게다짐한다. 순간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의얼굴에어둠이스친다. SASHA 는알지못한다. 수년동안간절한기도를드린후에바다의神께서그녀의기도에응답하셨음을. 하지만神의축복은동시에희생을요구한다. 사람으로서여인으로서가장큰기쁨인아이를가지는것과동시에 바다의精靈 ( 정령 ) 으로서누리는영원한생명과젊음을그녀가포기했음을. 하지만이순간그녀는절실히느끼지는못했다. 그녀가 SASHA 와앞으로태어날아이와얼마나함께시간을보낼수있을지를. 인간은하루후에일어날일도, 아니, 한치앞에벌어질일도알지못하는나약한존재다. 그것은바다의精靈 ( 정령 ) 도마찬가지다. 오로지神만이시간의시작과끝. 그리고그굴곡을주재한다. 어쨌든지금이순간. SASHA ( 사샤 ) 와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이세상그어느누구보다행복하다. 지금이순간. 바다와하늘과온우주의모든시간은이둘을에워싸고흘러간다. 춤을추듯천천히. 129

130 Epigram 43 행복의순간들 The Happiest Moments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눈을감고두팔을벌려하늘을향해활짝편다. 그녀는바다위로솟은작은바위위에서있다. 그녀는행복이충만한표정으로내리쬐는태양빛을맞는다. 그녀가눈을뜬다. 눈부신햇살이쏟아져들어와눈을제대로뜰수없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자세를가다듬고바다로뛰어든다. 바다로뛰어든그녀. 그녀의모습이한마리의돌고래로변한다. 물살을힘차게헤쳐나가는돌고래.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물살을가르고넓은바다를질주한다. 여러마리의돌고래들이헤엄치고있다. 그녀는돌고래떼속으로어울려들어간다. 그리고돌고래떼를이끌고어디론가향해간다. 수없이많은정어리가장관을이루며헤엄을친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이끄는돌고래떼가정어리무리를포위한다. 돌고래떼를피하려이리저리무리를이루며피해가려는정어리떼. 춤을추듯거대한정어리무리가울렁인다. 한마리돌고래가달려들자폭죽이터지듯이산산이흩어지는정어리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정어리를뒤쫓아가한입에낚아챈다. 몇마리를맛있게포식하는 Tear of Salt. 130

131 거대한참치떼가바다수면을힘차게헤엄친다. 그뒤를상어한마리가뒤따른다. 바로 SASHA ( 사샤 ). 상어는속도를내참치떼를뒤쫓는다. 상어가참치떼속으로들어간다. 참치들이수면위로푸드덕거리며솟아오른다. 그러자어디선가나타난돌고래가수면을뛰어오르며 커다란참치한마리를낚아챈다. 참치는몸을푸드덕거리며도망가려하지만돌고래에물려서방법이없다. 평온한바다. 푸른수면위로하얀물보라가인다. 돌고래한마리와상어한마리가물보라를일으키며헤엄을친다. 배부르게영양보충을한 Tear of Salt. 돌고래가수면위로힘차게솟아오른다. 멋지게공중에서몸을회전한다. 곧이어상어가수면을뛰어오른다. 돌고래와상어가번갈아가며하늘로솟구친다. 둘은마치어우러져한바탕춤을추는것같다. 서로뽐내기라도하듯하늘로솟구쳤다가바다위로떨어진다. 행복의춤. 기쁨의춤. 파도소리는음악이되어그춤을맞이한다. 131

132 Epigram 44 행복의순간들 II The Happiest Moments II 푸른바다. 작은바위들이물위로솟아있다. 잔잔한파도가조용히바위로밀려든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바위에기대어앉아있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자신의배를천천히어루만진다. 그녀의배는이제제법불러올랐다. 그녀는사랑스러운표정으로뱃속의아이에게노래를부른다. 푸른하늘에는하얀구름이갖가지모양으로하늘을수놓는다. 하얀구름사이로밝은태양이떠있다. 따뜻한햇살이그녀를향해쏟아진다. 바다속에서한남자가얼굴을내민다. SASHA ( 사샤 ). SASHA는그녀의곁에다가와앉는다. SASHA를바라보고환하게미소짓는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SASHA는조심스럽게그녀의배에손을댄다. " 아이가움직이는게느껴져? 그녀가 SASHA에게말한다. " 응, 방금움직였어. 이녀석엄청장난꾸러기인가봐... 엄마힘들지않게조용히있어야할텐데..." 하지만 SASHA의얼굴에서도미소가떠나지않는다. " 이제아이가태어날때까지얼마남지않은것같아. 아이가좀더편하게놀수있도록이제부터아이가태어날때까지큰고래의모습으로지내야되겠어." 그녀가 SASHA를바라보며말한다. " 당신이힘들지않겠어?" " 아니. 나는전혀힘들지않아. 아이를위해서라면." 그녀는숨을한번가다듬고는천천히바다속으로들어간다. 그녀가천천히헤엄을친다. 그녀의모습이한마리의커다란고래로변한다. SASHA 가조금은걱정스런표정으로그녀를바라본다. 132

133 133

134 Epigram 45 거대한고래 Gigantic Whale 바닷속. 수면을통해햇살이물속으로비집고들어온다. 물속에서보는바다는파란빛과초록색빛이섞인묘한색이다. 보글보글조그만공기방울이수면으로조금씩올라간다. 바다가조금씩조금씩천천히어두워진다. 거대한물체가바다속으로들어오는빛을가리기시작한다. 거대한고래. 고래는헤엄을친다기보다그냥바다에몸을맡긴채떠있다. 수면에서그리깊지않은바닷속. 고래는흐르는조류에몸을맡긴채휴식을취한다. 거대한고래는동작이매우굼뜨다. 고래가천천히입을벌린다. 그리고바닷물을빨아들이기시작한다. 엄청난양의바닷물이고래의커다란입으로빨려들어간다. 물속의미세한플랑크톤과작은새우들이함께고래의입으로쏟아져들어간다. 고래는대양에떠있는거대한섬처럼, 거대한바위처럼, 위용을과시한다. 고래가지나간자리. 한바탕폭풍이지나간듯투명했던바닷물이탁해졌다. 모래, 해초, 작은바다생물들이한데뒤엉켜춤을춘다. 그사이로다시햇살이비쳐오기시작한다. 바다는다시잠시전의평온을되찾기시작한다. 그자리로상어한마리가천천히헤엄쳐온다. 상어는고래가가는방향으로천천히따라간다. 상어는옆으로먹이가지나가도전혀신경쓰지않는다. 상어는마치고래를지키는파수꾼처럼 일정한거리를두고천천히고래를뒤따라간다. 134

135 Epigram 46 고래잡이배 Whaling Ship 끝없이펼쳐진푸른바다... 배한척이외로이떠있다. 갑판위는붉은피가바닥에흥건하다. 갑판뒤에는몇마리죽은고래가누워있다. 선원들이바쁘게움직인다. 일부는줄을묶어기계로끌기시작한다. 작은고래는그대로저장고에넣는다. 몇몇선원이고래한마리를해체하고있다. 기계를이용해고래를토막낸다. 고래의몸통이썰려나간다. 그아래로붉은피가쏟아진다. 갑판위로수염을덥수룩하게기른남자가걸어온다. 남자가소리친다. " 어찌된게이번출항에서잡은건모조리조막만한고래들뿐이야. 이렇게해서기름값이나나오겠어! 조업시간이며칠남지않았으니자자조금만힘을내자구. 어서대물을하나사냥해야지!" 남자가손뼉을치며선원들을격려한다. 그때갑판앞에서서망원경으로바다를관찰하던선원이소리친다. " 대물이다. 대물!" " 고래가보인다. 수염을기른남자가갑판앞으로달려간다. 135

136 Epigram 47 탄생과이별 Birth and Parting ' 핑!' ' 핑. 핑. 핑.' 배에서몇개의날카로운작살이날아든다. ' 퍽. 퍽. 퍽.' 고래의몸에작살이꽂힌다. 작살이꽂힌곳에서붉은피가흐른다. 푸른바다가붉게물든다. 깜빡잠이들었었던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살이찢어지는고통이온몸에흐른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몸을돌려배에서멀리도망가려한다. 하지만작살이계속날아든다. ' 퍽. 퍽. 퍽.' 마음과다르게몸이잘움직여지지않는다. 그순간에도그녀는아이생각뿐이다. ' 아가야! 괜찮니? ' 엄마의마음에반응하기라도하듯 뱃속이요동친다. 조금씩몸에서힘이빠진다. 안간힘을다해도망치려하지만 시야가조금씩흐려진다. 136

137 'SASHA ( 사샤 )!' 그녀는있는힘을다해 SASHA를불러본다. 하지만소리가나오질않는다. 마음속으로만소리칠뿐. 매일그녀를언제나보살피는 SASHA가안쓰러워오늘은 SASHA몰래홀로먼바다로나온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런식으로 SASHA와이별할지도모른다는생각에그녀의눈에서저도모르게뜨거운눈물이흐른다. ' 이제조금만견디면아이의모습을볼수있을텐데. 오늘까지얼마나온정성을다해아이를지켜왔는데. 바다의神이시여! 제발, 제발, 조금만더, 조금만더저를지켜주세요. 이아이를무사히낳을수있게만해주세요. 부탁입니다. 간절한마지막소원입니다.' 그녀는그저마지막기도를간절하게드릴뿐이다. 얼마나시간이흘렀을까? 붉은바다속에서그녀는마지막정신을가다듬는다. 그녀는작살이몸에꽂힌채로몸에힘을주기시작한다. 물속에서아이를낳기위해서. 하지만힘에부친다. 그녀는아이를낳기위한마지막몸부림을친다. 붉은물보라가일렁인다. 137

138 그때. 커다란상어한마리가배로달려든다. 물위로솟구쳐올라선원을공격한다. 상어를향해작살이날아들기시작한다. 그중하나의작살이상어의한쪽눈에꽂힌다. 그래도상어는쉬지않고달려든다. 상어의머리가배에부딪쳐눈에꽂힌작살이부러진다. 하지만눈안에박한작살촉은그대로다. 상어는눈에서피를흘린채로고래로다가간다. 그리고고래의몸에꽂힌수십개의작살을날카로운이빨로물어뜯기시작한다. 하지만몸에깊숙이한번박힌작살을뽑아낼수없다. 결국상어는작살을부러뜨린다. 작살끝은밧줄로배에연결되어있어작살을일단부러뜨린후도망가려는것이다. 수십개의작살을부러뜨리기가쉽지않다. 상어의눈에서는계속피가흐르고입에서도피가흐르기시작한다. 마지막하나의작살을부러뜨리는상어. 고래는마지막숨을고르고있지만몸이점점가라앉기시작한다. 상어는온힘을다해고래를밀기시작한다. 고래를밀고이동하는상어. 고래의뒤로붉은핏물이기다란물꼬리를만든다. 138

139 139

140 Epigram 48 탄생과이별 II Birth and Parting II " 조금만견뎌. 눈감으면안돼!" 상어가온힘을다해고래를민다. 저앞에조그만모래섬이눈에보이기시작한다. SASHA ( 사샤 ) 는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을격려한다. 고래의몸은움직임이없다. 가느다랗게뜬눈만이아직그녀가살아있음을말해준다. 간신히모래섬에다다른 SASHA와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어느새인간의모습으로변한그녀. 그녀는마지막힘을다해아이를낳으려한다. 그녀의창백한얼굴에식은땀이흐른다. 피를너무많이흘린그녀의얼굴이붉은기운이하나도없이새하얗게보인다. 그녀는이제힘을주지도못하고그저바르르떨고있을뿐이다. 아이의머리가조금씩보이기시작한다. " 조금만힘을내. 아이가보여!" 그녀가순간눈을다시크게뜨고온힘을다한다. SASHA 가조심스레아이를잡고조금씩밖으로꺼낸다. " 여자아이야. 당신을꼭닮았어!" SASHA 가소리친다. 그녀는마지막임무를다했다는듯이평온한미소를머금는다. 그리고손을뻗는다. 140

141 SASHA 가아이를그녀의품에건넨다. 그녀는아이를품에안는다. 그녀의눈에서눈물이흘러내린다. 그녀는아주가까이서아이를바라본다. 이아이의얼굴을영원히마음에새기겠다는듯이. "SASHA! 나대신에이아이를잘보살펴줘. 부탁이야." 그녀는들릴듯말듯작은목소리로힘겹게속삭인다. " 그럴게. 당신에게약속할게." SASHA가다짐한다. SASHA의한쪽눈에서는핏물이다른한쪽눈에서는뜨거운눈물이흐른다.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아이의이름도아직못지었잖아. 아이의이름을말해줘."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잠시하늘을바라본다. 까만하늘에별들이초롱초롱떠있다. 그가운데하나의별이유난히반짝반짝빛이난다. " 저기밤에홀로빛나는별처럼. Stella ( 스텔라 )." SASHA 가하늘을올려다본다. 아직하늘은해가떠있다. 이제해가곧저물기시작할텐데... 그녀는무엇을본것일까? 하지만그건중요하지않다. 엄마가떠나기전아이에게준마지막선물이니까. 141

142 그녀는아이를바라보며아주행복한미소를머금은채눈을감는다. 눈을감는마지막순간. 그녀의마음에는아이의얼굴이가득하다. 그녀는영원히아이의얼굴을마음에새긴다. 영원한생명과젊음을기꺼이포기하고얻은아이. 그녀는조금의후회도없다. 그녀는기꺼이인간의여인으로죽는것을받아들인다. 그녀는아이의행복한삶을기원하며천천히눈을감는다. 아이를품에안은 SASHA. 그녀의옆에서무릎을꿇는다. 그리고흐느끼기시작한다. 파도가모래섬으로밀려든다. 파도저너머해가붉게물들기시작한다. 파도는조금씩그녀를향해다가온다. 아름다운그녀는파도와함께조금씩녹아든다. 바다의정령이었던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그렇게파도와함께결국소금의눈물이되어바닷물이되어바다로돌아간다. 142

143 143

144 Epigram 49 탄생과이별 II Birth and Parting II 파도가모래섬으로밀려든다. 어린아기를품에안은 SASHA ( 사샤 ). 무릎을꿇고앉아흐느낀다. 자신을향해끊임없이밀려드는파도. 사랑하는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은이미바닷물이되어흔적조차찾을수없다. 끝없는슬픔이가슴가득히밀려든다. 슬픔은어느새분노가되어가슴을가득채운다. SASHA 는하늘을바라본다. SASHA 는하늘을향해, 드넓은바다를향해맹세한다. " 나는지금바다의神께맹세하노니내사랑하는여인을앗아간인간이세상에존재하는인간들을모두마지막한사람도남김없이잔인하게죽여버리겠습니다. 소금의눈물, 내아내. 바다의눈물이되어바다로돌아간내사랑하는여인의복수를하겠습니다. 아기를다시한번바라보는 SASHA. SASHA 의한쪽눈은피눈물이흘러흉칙하게일그러진다. 144

145 아기는계속울어댄다. SASHA 도아기를바라보며흐느낀다. 바닷물은계속그들을향해밀려든다. SASHA 의분노가바다에도전해졌을까? 조용하게석양에물들어가던바다에갑자기구름이몰려든다. 떠오르는달빛을받아붉은하늘이검푸르게물들어간다. 폭풍우가몰려들고바람이거세게불기시작한다. 번개가치기시작하고파도가거세게일렁인다. 지금이순간더이상낭만의바다는존재하지않는다. 바다는어느새분노의바다로변해가고있다. 사랑하는아기의엄마. 사랑하는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이떠나간바다. 이곳에는분노만이가득차오른다. 145

146 Epigram 50 스텔라는꿈나라로 Sleeping Stella " 엄마는그렇게마지막순간까지너만을생각했단다. 너는엄마를꼭닮았어. 아빠는엄마에게약속했단다. 너를영원히행복하게지켜주겠다고. 지금도엄마는저바닷속에서우리를위해기도하실거야." "Stella ( 스텔라 )! 아빠얘기듣고있니?" SASHA ( 사샤 ) 는무릎에기대누워있는딸을바라본다. Stella ( 스텔라 ) 는어느새잠이들었다. 쌔근쌔근숨을쉬며곤하게잠을잔다. 딸에게처음으로엄마의이야기를한 SASHA. SASHA 는어린딸에게괜한얘기를한것이아닌지후회가되면서도 한편으로는마음에맺힌응어리를조금푼듯한느낌도든다. SASHA 는딸의머리를가만히쓰다듬는다. SASHA 는달빛이비치는밤바다를바라본다. 사랑하는여인에대한그리움이사무쳐오른다. 146

147 SASHA 는조용히혼잣말을되뇐다. "Stella ( 스텔라 )! 네가이세상에처음나온날. 엄마가너와아빠만남긴채떠난그때부터오늘지금이순간까지. 아빠가매순간순간을견뎌올수있었던것은바로너때문이란다. 엄마가자신의모든것을희생하면서아빠에게준단하나의선물. 바로너를지키기위해아빠는모든것을버릴수있단다. 너를위해서라면아빠는이세상전부와도싸울수있단다. 엄마가마지막으로아빠에게부탁했단다. 너를잘보살펴달라고... 너는아빠에게마지막사랑이고마지막보물이란다. 사랑한다. 내딸..." 사랑하는딸을바라보는 SASHA. SASHA 의한쪽눈이조용히감긴다. 사랑하는딸곁에누워잠이드는 SASHA. 달빛에물든파도... SASHA 와 Stella 를위해자장가를불러준다. 147

148 Epigram 51 스텔라의꿈 Stella's Precognitive Dream " 흐, 흐흑. 아빠. 아빠!!!" Stella ( 스텔라 ) 의흐느끼는소리에 SASHA ( 사샤 ) 는잠이깬다. Stella ( 스텔라 ) 는악몽을꾸는듯눈물을흘리며흐느낀다. 그리고아빠를계속불러댄다. "Stella ( 스텔라 )! 괜찮아. 괜찮아. 꿈이야. 꿈..." SASHA 는겁에질린아이를끌어안는다. 꿈에서깬 Stella ( 스텔라 ). 잠에서아직덜깬채로아빠의품에안긴다. " 대체무슨꿈을꾼거니?" SASHA 는아이에게묻는다. " 아빠. 아주큰물이있었어. 근데바다같지는않았어... 아빠가예전에말했던호수라는건가봐. 육지에있는바다. 그큰물은아주아름다웠는데갑자기푸른물이아주빨갛게변하는거야. 그리고그물가에우리같이생긴... 그게인간들맞지? 그런사람들이아주많이쓰러져있었어. 피를흘리고다치고아주많은사람들이죽어있었어. 근데... 근데..." 148

149 아직도겁에질린 Stella ( 스텔라 )... " 아빠가... 아빠가많이다쳐서땅에쓰러져있었어. 아빠는아빠는쓰러져서계속나를찾았어. 내이름을계속불렀어. 나는... Stella ( 스텔라 ) 는아빠한테가려고하는데..." Stella ( 스텔라 ) 가울음을터뜨린다. " 아빠한테다가가려고하는데 갈수가없었어. 몸이움직이지않는거야." SASHA ( 사샤 ) 의품에안긴 Stella ( 스텔라 ). 굵은눈물방울이뚝뚝떨어진다. " 괜찮아. 얘야. 아빠는이렇게네곁에있잖아. 그냥악몽일뿐이란다. 아빠는너를두고절대쓰러지지않아. 아빠가약속할게." SASHA ( 사샤 ) 는 Stella ( 스텔라 ) 의조그만손을꼭쥔다. 바다의태양이수평선위로떠오른다. 아빠와딸은함께떠오르는태양을바라본다. 149

150 Epigram 52 샴발라의새로운봄 The New Spring in Shambhala 쌀쌀한바람이얼굴을살금살금타고오른다. 나는눈을뜬다. 모닥불이거의다타서불길이거의사그라들었다. 그래서찬기운을느꼈나보다. 나는소리를내지않기위해조심조심일어난다. 작은나무조각을몇개불에집어넣고불을조금키운다. 나는 Aurora ( 오로라 ) 를바라본다. Aurora는아직곤히잠들어있다. Aurora는 Atisa ( 아티샤 ) 의품안에누워있다. Atisa가나의인기척을느낀것인지천천히눈을뜬다. 나는 Atisa 의머리를쓰다듬는다. Aurora 와함께조금더잠을자라고... Atisa 가다시눈을감는다. Aurora 와 Atisa 의숨소리가다시동굴을채운다. 나는동굴밖으로나온다. 이제곧해가떠오르겠지. 길고긴겨울이끝이났다. 이제다시봄이오고있다. 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가여명속에모습을드러낸다. 150

151 Manasaro 호수가내려다보이는언덕. 동굴입구에서나는무릎을꿇는다. 그리고부처님을향해어머니의호수를향해기도를드린다. 새로운땅에서 Shambhala ( 샴발라 ) 라고부르고싶은이곳에서나는새로운딸과함께새로운친구들과함께새로운삶을살아갈것이다. 희망이있는한우리는다시일어설수있다. 아무리큰고통이다가와도시련이우리를위협해도우리를굴복시키지는못할것이다. 고통이클수록작은희망은더큰힘을지니기때문이다. 따스한봄의기운을품은아침이내가슴을채운다. 그리고희망도함께차오른다. "Jamkai ( 잠카이 )!" 나를부르는소리. 저편동굴앞에 Hun ( 훈 ) 의모습이보인다. 나를보고반갑게손을흔든다. "Hun ( 훈 )! Thasidelle ( 따시델레 )!" 나도 Hun ( 훈 ) 에게손을흔들며인사한다. 151

152 Epigram 53 딜타푸리와사라진노드바 Tirthapuri and vanished Nodva "Aurora ( 오로라 )! 긴겨울이이제지나갔구나. 햇살이많이따뜻해졌어. 이제봄이왔구나." 나는 Aurora를바라보며얘기한다. 내말을알아들었을까? Aurora 는나를바라보며싱긋웃는다. 나는 Aurora의손을잡고산길을걸어간다. Aurora의작은손이내손안에잡힌다. 우리뒤를 Atisa ( 아티샤 ) 가조용히따라온다. 나는이아이를위해희망을갖고살아갈것이다. 나의새로운딸. 나의새로운가족들과함께. Tirthapuri ( 딜타푸리 ) 에도착했다. Tirthapuri ( 딜타푸리 ) 의따뜻한온천물은안개를뿜고있다. 길고길었던겨울. 우리는이 Tirthapuri ( 딜타푸리 ) 덕분에그긴겨울을견뎌낼수있었다. Aurora의 Klesa ( 클레사 ) 를치료해준고마운온천. Rakas-tal ( 락샤스탈 ) 의파수꾼흰표범과의싸움에서큰상처를입고죽어가던 Atisa를다시살려준은혜의온천. Tirthapuri ( 딜타푸리 ) 가있었기에나는새로운가족들을지킬수있었고우리는이곳에서다시삶을살아갈용기를찾을수있었다. 나는딸과함께 Tirthapuri의물로손을씻는다. 그리고세수를한다. 나는 Aurora의얼굴을씻겨준다. 너무나예쁘고사랑스러운내딸. 문득알수없는벅찬감정이가슴에가득차오른다. 152

153 나는 Tirthapuri ( 딜타푸리 ) 의주변을찬찬히살핀다. 아무리눈을씻고샅샅이훑어보아도 Nodva ( 노드바 ) 는보이지않는다. 처음 Tirthapuri ( 딜타푸리 ) 를발견했던그밤. Atisa 의상처를치료하고 Aurora 의역병을낫게했던전설의약초 Nodva ( 노드바 ). 그날이후로나는다시는 Nodva ( 노드바 ) 를발견할수없었다. 어찌된일일까? 그날내가본것은과연무엇이었을까? 왜다시는 Nodva ( 노드바 ) 를발견할수없단말인가? 오늘다시한번실망과궁금증을안고 우리는다시집으로발길을돌린다. 세상에는내가알고싶은것이너무나많다. 하지만내가알지못하는 그리고이해할수없는것들이너무나많다. 그래서인간은神을필요로하는지도모른다. 자신의힘만믿고능력만믿고하루하루를살아가기에는 이세상이너무나잔혹하고고통스럽기에... 하지만나는강해져야한다. 나의새로운가족을위해서 그리고나를믿고의지하는이들을위해서. 나는 Aurora 의작은손을다시한번꼭쥔다. 153

154 Epigram 54 야크 Yaks Aurora 가내손을잡아당긴다. Aurora 가손으로앞을가리킨다. " 야크! 야크다." 나도모르게소리친다. 좁은산길에야크세마리가서있다. 야크들은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에서흘러나오는물을마시고있다. 물이흐르면서적당히식어마시기좋은모양이다. 야크는우리를발견하고도멀뚱멀뚱바라볼뿐도망가지않는다. 마치우리를기다리고있기라도한듯이. 야크세마리는수컷, 암컷, 그리고새끼야크세마리다. 새끼는수컷이다. Aurora는새끼야크가귀여운듯연신야크머리에난털을쓰다듬는다. Aurora는처음보는야크가무섭지도않은모양이다. 새끼야크도오로라의손에자신의머리를내맡긴다. "Aurora! 야크가무섭지도않니? " 나는 Aurora 에게묻는다. Aurora 는힘차게고개를내젓는다. 우리는서로를바라보고웃는다. 집으로돌아가는길. 발걸음이가볍다. 154

155 나는야크세마리를몰고동굴로돌아간다. 기뻐할 Hun, Ha, Min 의모습이눈에선하다. 야크도아무저항없이우리를따라조용히걸어간다. Aurora 가내손을당긴다. 나는 Aurora 를쳐다본다. Aurora가내눈을바라본다. Aurora의눈을바라보고있으면아이가말을하지않아도무슨말을하고있는지그마음을읽을수있다. Aurora ( 오로라 ) 는특별한아이다. ' 아빠! 작은야크의이름을지었어. 이제부터이야크는 Puri ( 푸리 ) 야.' " 왜! Puri ( 푸리 ) 라는이름을지었니?" 나는묻는다.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에서만났으니까. 이제부터 Puri ( 푸리 ) 라고부를래..." Aurora 는새끼야크 Puri ( 푸리 ) 의목을끌어안는다. 155

156 Epigram 55 야크젖 Yak Milk " 여보, 이거잘안돼요." Ha ( 하 ) 가 Hun ( 훈 ) 을바라본다. Ha 는낭패스런표정을짓는다. Ha 는연신어미야크의젖을붙잡고문질러보지만 야크젖이잘나오지않는다. Hun 은재미있다는표정으로웃는다. Hun 과 Ha 가 Jamkai ( 잠카이 ) 를바라본다. 도와달라는듯이... 드디어 Jamkai가나선다. Jamkai는숙련된동작으로야크의젖을주무른다. 그리고쭉쭉야크젖을뽑아낸다. 야크젖이 Hun 가족의냄비로떨어진다. 하얀야크젖, 약간비릿하지만고소하고향긋한냄새가봄바람속에퍼진다. Aurora ( 오로라 ) 와 Min ( 민 ) 은신기한표정으로야크젖을바라본다. 두아이는손가락으로야크젖을찍어맛을본다. 두아이는아마태어나서처음이맛을느끼는것이리라. " 어때? 맛있니? " Jamkai 가아이들에게묻는다. Min ( 민 ) 은 Jamkai 의말을알아듣지못해도 Jamkai 의표정으로충분히그뜻을느낀다. 두아이는웃으며고개를끄덕인다. 156

157 그런아이들의모습을 Hun 과 Ha 는행복한표정으로바라본다. 봄바람이불어오는 Shambhala ( 샴발라 ) 의초원. 드넓은초원. 푸른풀들이땅에서돋아나고있다. 초원위로푸른하늘과하얀구름이 Shambhala 를평화롭게수놓는다. Ha 가 Jamkai 의젖짜는모습을유심히보더니 다시한번자기가해보겠다고나선다. Jamkai 는다시 Ha 에게야크젖을맡긴다. 야크젖을열심히주무르는 Ha. 야크젖이쭉쭉나오기시작한다. 득의양양한표정의 Ha. Jamkai, Hun, Ha, Aurora, Min. 서로를바라보며웃는다. Shambhala ( 샴발라 ) 의새로운가족들. Shambhala ( 샴발라 ) 의새로운웃음과희망. 157

158 Epigram 56 야크버터 Yak Butter 우리들이정성스레짠야크젖이냄비에가득하다. Hun ( 훈 ) 의가족이이곳까지오는동안오랜시간정성스레간직해온낡은냄비. 살아가는데꼭필요한정말소중한물건이다. 이우유를어떻게먹어야할까? 소중한식량을오랜시간저장할수있어야한다. 나는냄비에더운물을조금씩부어가며막대로강하게우유를젓기시작한다. 옆으로. 그리고아래위로. 몇시간이흘렀을까? 팔에감각이없다. 나와 Hun 은서로번갈아가며열심히야크젖을젓는다. Aurora ( 오로라 ) 와 Min ( 민 ) 은처음에는신기한듯이 옆에쪼그려앉아우리를지켜보다가 흥미를잃었는지이제둘이서새끼야크를데리고놀고있다. 야크젖에서조금씩지방덩어리들이뭉쳐지기시작한다. 우유와더운물에서분리되는노란야크지방. Hun 은점점속도를내어서젓는다. 나는손으로노란야크버터를뭉친다. "Hun! 야크버터. 수유. 이게수유 ( 酥油 ) 라는거야 나는손으로야크수유를들고 Hun 에게보여준다. Hun 이신기한듯바라본다. 158

159 Hun 이손으로먹는시늉을한다. 어떻게먹는거냐고묻는듯하다. "Hun! 그냥먹는게아니야. 나중에알려줄게. 이야크버터는아주오래오래두고먹을수있어. 그리고몸에도아주좋은거야." 나는 Hun 이알아듣지도못할말을신나서혼자떠든다. 야크가있고야크젖이있고야크버터도이제만들수있다. 그리고새로운딸과친구들까지. 모든힘을다해서하루하루살아나가면된다. 살아있는것이 그리고살아가는것이최선의목적이고이유다. 그순간내머리속에는오로지생존이라는목표밖에없었다. 사실그외에는다른것을생각할이유도필요도없었다. 그리고생존에가장필요한것을구했다는생각에기뻤다. 159

160 Epigram 57 야크똥 Yak-pat " 하나, 둘, 셋, 넷." 나는햇빛이잘드는곳에펼쳐놓은야크똥을센다. 세마리의야크가배설하는똥. 이제제법모였다. 야크가땅에똥을누고하루정도가지나면굳기시작한다. 그똥을돌고누르면납작한모양으로변한다. 그것을다시햇빛에딱딱해질때까지말린다. 바싹마른야크똥은아주훌륭한연료가된다. 화력이아주강한연료가된다. 저산아래땅과는다르게높은이곳에서는나무가잘자라지않는다. 지난겨울동안동굴속에서불을피울나무를찾는것은너무나힘든일이었다. 하루종일추운눈밭을돌아다니며불을땔나무를찾는것이가장고된일이었다. 하지만이제이야크똥으로불도피우고음식도해먹을수있을것이다. "Aurora ( 오로라 )! Min ( 민 )! 이리와." 나는아이들을부른다. 야크곁에있던아이들이달려온다. " 자, 이것들을동굴속으로가져가서구석에잘쌓아놓으렴." 나는아이들에게잘마른야크똥을몇개씩안겨준다. 아이들이야크똥을품에안고집을향해간다. 나는아이들의뒷모습을바라본다. 착한아이들. 나는나머지야크똥이잘마를수있도록다시골고루펼쳐놓는다. 160

161 Epigram 58 수유차 ( 酥油茶 ) Tibetan Butter Tea 불위에올려놓은냄비. 냄비속의물이끓기시작한다. Jamkai ( 잠카이 ) 가야크버터한덩이를들고칼로토막을낸다. Jamkai는야크버터한토막을물속에넣는다. 그리고물을젓기시작한다. 한참을젓는 Jamkai. 냄비속물이샛노란색으로변한다. Jamkai 는버터차를따르기시작한다. Hun ( 훈 ), Ha ( 하 ), Min ( 민 ), 그리고 Aurora ( 오로라 ) 에게따른다. Jamkai 는그들에게맛을보라고권한다. 모두들처음먹어보는버터차... 약간비릿한야크버터의기름진냄새가퍼진다. 하지만절대적으로영양이부족한그들에게이냄새는그어떤것보다고소하게느껴지리라. 모두아주행복한표정으로버터차를마신다. Jamkai는자기에게도조금따르고남은야크버터차를 Atisa ( 아티샤 ) 에게부어준다. Atisa는맛있게버터차를먹고는혀로마지막한방울까지핥아먹는다. Jamkai 는야크버터차를들고냄새를음미한다. Jamkai 는사람들을보며얘기한다. " 수유차 ( 酥油茶 ). 우리는이차를수유차라고불러..." Hun 과 Ha 가따라말한다. " 수유차 ( 酥油茶 )." 161

162 Hun 이 Jamkai 를바라보며고맙다는표시를한다. Jamkai 는 Hun 에게가벼운웃음으로마음을대신한다. 하지만 Jamkai 의표정에는약간의아쉬움이묻어난다. 뭔가부족하기라도한듯이. 동굴속에아직남아있는야크버터의고소한냄새... 이들은이냄새를맡으며모자란허기를마저채운다. 마음의굶주림을말이다. 굶주림에지친사람들에게는먹을게있다는것이얼마나큰희망을주는것이란말인가? 사람은육체의배고픔만이고통이아닐것이다. 끝없는절망과보이지않는희망이곧영혼의굶주림일것이다. Jamkai 는 Hun 의동굴에야크버터몇덩어리를놓아둔다. 그리고자신의품에두덩이의야크버터를안고동굴을나선다. Jamkai 와 Aurora 는 Hun ( 훈 ) 의가족에게인사를하고 자신들의동굴로향한다. Atisa 가그들을뒤따른다. 오늘밤하늘은더욱반짝이는듯하다 별빛이그들이집으로돌아가는밤길을비추어준다. 162

163 Epigram 59 설사 Diarrhea 수유차 ( 酥油茶 ) 를먹은다음날. 나는하루종일배가아팠다. Hun ( 훈 ) 과 Ha ( 하 ), Min ( 민 ), 그리고 Aurora ( 오로라 ) 까지... 모두들설사로고생을했다. 겨우한잔씩수유차 ( 酥油茶 ) 를먹었을뿐인데 배에서야크버터의기름기를받아들이지못했던모양이다. 하긴거의 1 년만에수유차 ( 酥油茶 ) 를 먹은나도이렇게고생을했으니 난생처음수유차 ( 酥油茶 ) 를먹은그들은오죽했으리. 태어나고자라며나는거의하루에적어도 10잔이상씩수유차 ( 酥油茶 ) 를마셔왔다. 수유차 ( 酥油茶 ) 는우리에게있어생명의차와도같은것이다. 아주귀중한영양을공급해준다. 하지만어제우리가먹은수유차 ( 酥油茶 ) 에는꼭필요한것이빠져있었다. 바로차 ( 茶 ) 와소금. 내가태어나고자란곳은채소와곡식이아주귀한곳이다. 채소를먹기힘든대신우리는야크버터에찻잎과소금을넣고차를끓여마셨다. 그차를마심으로써우리를이땅에서생명을이어올수있었다. 그래서어릴적부터아버지는 1 년에한번씩동쪽으로아주먼길을떠나 찻잎과소금을구해오셨다. 163

164 이곳에서이제야크버터는구할수있지만 찻잎과소금을어떻게구한단말인가? 이대로하루하루버틸수는없다. 아마우리는점점건강이약해질것이다. 이대로걱정만하고있을수는없다. 이제겨울도지나고산길의눈도녹기시작했으니 앞으로는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건너편을가보아야겠다. 겨울에눈에덮여위험한길때문에가보지못한곳. 나는 Manasaro ( 마나사로 ) 를둘러싼절벽을바라본다. 약간의불안과두려움이엄습한다. 164

165 Epigram 60 가족을기억하며 Remembering Family 또다시새로운하루가밝아온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의수평선위로따스한봄의태양이떠오른다. Jamkai ( 잠카이 ) 는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를향해걸어간다. 가혹한겨울이지나고봄이온이후 Jamkai 는매일아침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에나와 부처님과어머니의호수를향해기도를하고있다. Jamkai 의눈에호숫가에앉아있는한남자가보인다. 가까이다가가는 Jamkai. 그남자는바로 Hun ( 훈 ) 이다. Hun 의손에는책이하나들려있다. Hun 은책을펼친채들여다보고있다. Jamkai 는 Hun 에게다가가가볍게어깨를두드리며 Hun 에게인사를한다. 눈짓으로서로에게아침인사를하는두남자. Hun 의책을들여다보는 Jamkai. 뜻도모를이상한형태의글자들로가득하다. " 내가고향을떠나이곳으로오기까지우리가족들이그동안의여정들을기록한것이야. 내아버지가쓰다가그후로는내가쓴거야. 아마먼훗날에는 Min ( 민 ) 이나를이어서써나가겠지..." Hun 은 Jamkai 가알아듣지못할것을 아는지모르는지친절하게설명을한다. Jamkai 는무슨뜻인지몰라고개를갸웃한다. 165

166 Jamkai 의시선이한곳에머무른다. 책사이에끼워져있는그림하나. 한가족의모습을그린낡은그림. 비록그냥검은색으로단순히그린것이지만 상당히세밀하고정성스럽게그린것임을알수있다. 그림속에는여러사람이함께서서웃고있다. 할아버지, 할머니, 여러남자와여자, 그리고아이들. "Hun! 너는어디있는거야?" Jamkai 가 Hun 에게묻는다. Hun 은 Jamkai 의말을정확하게알아들었다. Hun 은그림속의한아이를손으로가리킨다. " 이꼬마가바로나야. 아주어릴적, 아주오래전일이지. 그림속의내가족들. 사랑하는나의가족들. 이곳까지오기까지하나둘씩내곁을떠났어." Jamkai 는 Hun 의말을알아듣지못해도 Hun 의슬픈표정을통해그의마음을알아듣는다. Hun 이그림과책을들고일어선다. Hun 은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로몇걸음다가선다. 호수의물에 Hun 의발목이잠긴다. Hun 은호수에쪼그려앉아고개를숙인다. Hun 은고개를숙이고조용히흐느끼기시작한다. 그런 Hun 의뒷모습을 Jamkai 는그저가만히바라볼뿐이다. 166

167 Epigram 61 이름을새기고추억을새긴다 Carving Names, Carving Memories ' 슥, 슥, 슥. 칼로나무를쪼아대는소리. Hun ( 훈 ) 이온정신을집중해서나무판에뭔가를새기고있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가바라다보이는 Hun 가족의동굴앞언덕. 저편에서 Jamkai ( 잠카이 ) 가걸어온다. Jamkai는 Hun의곁에다가와앉는다. Jamkai는몸짓으로 Hun에게무엇을하는지묻는다. Hun은손짓발짓으로 Jamkai이에게설명한다. " 내아버지, 내어머니그리고내가족들을이나무판에새기는거야..." 여러개의나무판이 Hun 주위에여기저기흩어져있다. Hun 은나무판을들고이따가땅에묻어세울거라는동작을해보인다. 그리고 Hun 은다시나무판에이름을새기는데에열중한다. Jamkai는한참동안그런 Hun의모습을물끄러미바라본다. Jamkai는생각한다. 'Hun이온곳, 저먼동쪽끝의사람들은죽은이들을이렇게기리는가보다. 아마이사람들은죽은후에영혼이다시땅으로돌아간다고믿는것인가? 우리는사람이죽은후에하늘로돌아간다고믿기에하늘에사는독수리에게죽은사람을맡기는데... 독수리가육신을처리하고죽은이의영혼을하늘로데려간다고믿는우리들.' 하지만 Hun 의진지한모습은 Jamkai 의마음을울린다. 영혼이땅으로돌아가든하늘로돌아가든그것이무엇이중요하단말인가? 어찌됐든떠난사람들에대한추억과그리움은 살아남은사람들의가슴과심장에영원히남아있을테니말이다. 그렇게이날 Hun 은하루종일나무묘비를만드는데에열중한다. 167

168 Epigram 62 묘 ( 墓 ) Graves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가내려다보이는언덕. Hun ( 훈 ) 가족동굴에서멀지않은양지바른땅. Hun ( 훈 ), Ha ( 하 ), Min ( 민 ), 그리고 Jamkai ( 잠카이 ) 와 Aurora ( 오로라 ) 까지 모두열심히땅을파고있다. 돌과나무, 또맨손까지이용해 나무판을제대로묻을수있도록깊이땅을판다. Atisa ( 아티샤 ) 는땅을파는의미도모르면서도 Aurora 를돕는다. 한참을구덩이를판후 Hun 이조심스럽게나무묘비를하나씩묻는다. 모두십여개의나무묘비. 나무묘비를다파묻었다. Hun 의가족이묘비를바라보며서있다. Hun 은아들 Min 에게하나하나의나무묘비를가리키며알려준다. " 여기할아버지, 그리고여기는할머니, 그리고삼촌..." Hun 은하나하나가족의이름을 Min ( 민 ) 에게알려준다. Min 이한번도본적이없는사람들. 그들이있었기에지금 Min 이건강하게살아있음을 이소년은과연알고있을까? 168

169 Hun 의가족은두손을모으고그들의떠난가족을향해절을한다. 감사와고마움, 그리고그리움이가득한예를올린다. 그런 Hun 가족의모습을 Jamkai 와 Aurora 가뒤에서말없이지켜본다. Jamkai 는조용히고개를돌려평화로운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바라본다. 그리고어머니의호수를감싸고있는푸른하늘을바라본다. 사랑하는아내 Jambu ( 잠부 ) 와아들 Kai ( 카이 ) 가있을저푸른하늘. 푸른하늘을응시하던 Jamkai. 곁에있는딸, 지금살아서함께가족이된 Aurora 를바라본다. 그리고 Aurora 의작은손을말없이쥐어본다. 작은아이의따뜻한체온이 Jamkai 에게전해져온다. 169

170 Epigram 63 환영 ( 幻影 ) 의순간 A Moment of Illusion 오늘도새로운태양이떠오른다. 오늘도새로운희망이떠오른다. 나는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바라보며절을올린다. 어머니의호수를향해 Jambu ( 잠부 ) 와 Kai ( 카이 ) 가있을하늘을향해자비로운부처님을향해그리고생명의대지를향해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양옆으로둘러싸고있는가파른절벽. 너무도가파르고길이위험해겨울에는도저히갈엄두를못냈던그길. 오늘은그절벽길을넘어가보려고한다. 절벽너머에무엇이있을지모르지만살아남기위해도움이될수있는그무엇이라고찾아보려한다. 나는그길을무사히지나갈수있도록어머니의호수에게기도를드린다. 그리고우리에게필요한것을주실것을기원한다. 얼마의시간이흘렀을까? 등에땀이흥건히젖은나는가만히눈을뜬다. 그리고어머니의호수를바라본다. 순간호수는안개가아닌아름다운형형색색의빛으로물든다. 현실이아닌꿈의세계에온것처럼. 인자한모습의스님이나타난다. 나를바라보고웃는다. 세상에서가장자비로운표정으로... 스님의얼굴은이곳사람의모습이아니다. 이분은어디서오셨을까? 170

171 순간스님의모습이사라진다. 그리고다른여러사람의모습이스쳐지듯내눈앞에어른거린다. 그리고천천히호수의물결이울렁거리고호수가물든다. 아침해의붉은빛이아닌핏빛으로물이들어가는호수. 아주잠깐의순간이지만너무도생생하게어머니의호수전체가붉은피로물들어있었다. 분명히. 나는깜짝놀라숨을가다듬었다. 그리고호숫가로시선을돌렸다. 핏빛으로물든호수. 그호숫가에는수없이많은사람들이쓰러져있었다. 내눈에보이는것은모두젊은남자들. 그들은마치전쟁에서패배한군대처럼모두큰상처를입고죽은사람들같았다. 나는꿈을꾸고있는것인지몰라제정신을차리려고순간숨을가다듬는다. 많은죽은남자들이흘린피로호수의땅이모두붉게물든다. 그리고다시사라지는남자들. 남자들이쓰러져있던땅에는아름다운꽃과풀들이자라난다. 세상에서가장향기로운꽃향기가퍼진다. 나도느낄수있을정도로생생한그향기.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와주변풍경이 다시천천히예전의평화로운모습으로돌아온다. 나는호수를떠나동굴로돌아오면서방금전에일어난일을곰곰이생각한다. 내가본것은무엇이었을까? 꿈인가? 환상인가? 아니면나의착각인가? 현실이아니지만너무나생생한그모습. 아마오래도록나는그모습들을잊지못할것같다. 171

172 Epigram 64 조로서도 ( 鳥路鼠道 ) Cliff Path "Jamkai ( 잠카이 )! 혼자괜찮겠어? " Hun ( 훈 ) 이 Jamakai 를바라보며걱정스러운표정으로묻는다. Jamkai 는조용히미소만짓는다. 그리고고개를끄덕인다. Aurora ( 오로라 ) 는아빠의손을꼭잡는다. 마치가지말라고하는듯하다. "Aurora! 걱정하지마. 어머니의호수가이아빠를지켜주실거야. Atisa ( 아티샤 )! Aurora 를곁에서잘지켜줘야돼. 알았지? " Jamkai 는 Atisa 의머리를쓰다듬는다. 그렇게가족들의배웅을받으며 Jamkaai 는홀로길을떠난다. Jamkai 의뒤로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의물결이평화롭게넘실거린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둘러싼절벽길을오른지한나절. 긴장때문에 Jamkai 의숨결이빨라진다. 겨우한사람이발을딛고걸을수있을만큼폭이좁은위험한길. 그길아래로는천길낭떠러지가이어져있다. 분명히사람들이다니고사람들이만들어낸길이다. 이길을이곳사람들은조로서도 ( 鳥路鼠道 ) 라고불렀다. 말그대로새와쥐만다닐수있는길. 사람이다니기에는너무도좁고위험한길이다. 172

173 길은오랫동안사람들이다니지않고방치되어더위험해졌다. Jamkai 가발을디딜때마다길이조금씩부서지고 작은돌덩이가절벽아래로굴러떨어지기도한다. 속도는나지않는데땀은비오듯이흐른다. 하루가순식간에흘러가버리고벌써석양이뉘엿뉘엿지기시작한다. 어두워지면정말위험해진다. Jamkai 는절벽이안으로조금움푹패어들어간곳을찾는다. 절벽에는바람도훨씬강하게불어댄다. Jamkai 는바람을피해자리를잡고쪼그려앉는다. 두려움과배고픔을안은채 Jamkai 는그렇게조로서도 ( 鳥路鼠道 ) 에서의하룻밤을지샌다. 173

174 Epigram 65 해골무덤 Skulls 밤새바람소리가윙윙거리며절벽의바위를때린다. 한발자국만잘못디디면천길낭떠러지로떨어져버릴텐데. 그런위험하고두려운곳에서아주조금절벽안으로움푹들어간공간. 지금이공간이 Jamkai ( 잠카이 ) 에게는얼마나아늑하고안전한곳인가? Jamkai 는하늘에감사하고부처님께감사함을느끼며그렇게하룻밤을보냈다. 조금이라도안쪽벽에붙어바람을피하고두려움을피하려는 Jamkai. 그렇게절벽에서의하룻밤이지나간다. 동쪽하늘에서다시태양이떠오르기시작한다. 절벽에도햇살이들어오기시작한다. Jamkai 는그제서야자신이하룻밤을지냈던곳을찬찬히둘러본다. 순간소스라치게놀라는 Jamkai. 자신이누워있던바로옆에해골이한무더기쌓여있었다. 어젯밤그렇게도아늑하고안전하게느꼈던곳이해골무덤이었던것이다. Jamkai 는놀라움과두려움에몸이떨린다. 해골을바라보는 Jamkai. 이사람들은과연누구인가? 이들은어디를가려던것이었을까? 이들은왜이곳에서죽음을맞았던것일까? 두려움속에서도호기심이생긴다. 174

175 Jamkai 는다시마음을가다듬고길을나설채비를한다. Jamkai는길을떠나기전다시한번해골을바라본다. 그리고조용히두손을모으고해골을향해예 ( 禮 ) 를올린다. 그들의평안한내세의안녕을기원한다. 그리고자신을보살펴줄것을함께바래본다. Jamkai 는다시위험한절벽길을한걸음한걸음나아간다. 여전히위험한좁은조로서도 ( 鳥路鼠道 ) 의길. 하지만많은생각이 Jamkai 의머리를맴돈다. 평안과공포는어쩌면많이다르지않은것일지도모른다. 어젯밤세상에서가장아늑하고편안하게느꼈던곳이 오늘아침너무나두렵고무서운곳으로바뀌어버렸다. 평안함이두려움으로바뀌는그순간. 과연바뀐것은무엇이었던가? 모든것은변하지않았는데 변한것은내마음뿐이지않았는가? 삶과죽음. 행복과두려움이함께있음을적어도그리멀지않음을 Jamkai는느끼게된다. 175

176 176

177 Epigram 66 밧줄다리 Rope Bridge 얼마나더걸었을까? 구부러진절벽을빙돌아조금씩나아간다. 갑자기시야가넓게트인다. 그리고다리가나타난다. 밧줄로만든다리가바람에흔들거린다. 나는밧줄을흔들어본다. 기다란밧줄이울림을전한다. 한참후에저쪽끝땅에이어진밧줄이출렁거린다. 내발이딛고있는땅에연결된다리의한쪽밧줄끝은 단단한쇠말뚝으로고정되어있다. 하지만쇠는비바람에녹이슬어붉은색을띄고있다. 이다리는누가만들었을까? 대체언제만들어진것일까? 나는두려운마음을애써누르고한걸음한걸음다리를건너기시작한다. 한발자국내딛을때마다다리가아래위로출렁거린다. 오랜시간동안방치된듯밧줄은이미많이부식되었다. 하지만내한사람의무게는충분히견디어줄듯하다. 내발밑에는까마득한낭떠러지. 한발을잘못내딛는순간나는그대로저아래로떨어져죽을것이다. 다리를건너는이순간순간이마치영원처럼아득하다. 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에는인간의자취를찾을수도없는데 이절벽끝의다리는대체누가만들었단말인가? 나는전설속의수수께끼를풀어나가는경외심으로 한걸음한걸음다리를건넌다. 177

178 Epigram 67 차 ( 茶 ) Tea 겨우밧줄다리를건넜다. 나는고개를돌려건너온다리를돌아본다. 다시한번아찔한공포가밀려든다. ' 이렇게위험한다리를건너왔다니...' 나는다시새로운땅을디디고앞으로나아간다. 잠시후절벽을돌아서걸어나가는데갑자기넓은산비탈이나타난다. 산비탈은푸른녹색으로가득하다. ' 아!' 나는외마디소리를질렀다. " 차 ( 茶 )" 바로차였다. 이높은땅에서살아왔던우리들에게있어생명과도같은차 ( 茶 ). 그차를이곳에서찾을수있으리라고는꿈에서도생각하지못했다. 나는차를뜯어냄새를맡아본다. 그리고차잎을입에넣고씹어본다. 쌉사름하고달콤한차의향기가, 생명의향기가내목을타고흘러내린다. 이깊은산속에사람의발길이닿아본적없을이곳에어떻게이런차밭이있을수가있는가? 그것도마치많은사람들이오랜세월동안정성을다해가꾼것같은모습으로말이다. 이해하려고해도이해할수없고설명하려해도설명할수가없다. 178

179 나는가만히고개를들어하늘을바라본다. 구름속으로아내 Jambu ( 잠부 ) 의얼굴이비치는듯하다. Jambu ( 잠부 ) 가이세상을떠난이후나는매일매일순간순간부처님의존재를더욱강하게느끼고있다. 점점더강렬하게... 인간이알지못하는절대자의존재를부인할수없음을확인하게되는것이다. 지금이순간나는다시한번어쩔수없는인간의나약함을절감한다. 그리고차를나에게보내주신, 차를만나게해주신부처에게감사를드린다. 나는찻잎을정성스레하나하나뜯기시작한다. 그리고보따리에담는다. 그렇게하루종일나는생명의차밭에서차를땄다. 모든것을잃고절망속에서좌절한후 다시일어설때세상은더이상혼자가아닌것이다. 좌절을딛고일어서기를결심하는순간이미神의시험을통과한것이니 하늘은그를더이상혼자내버려두지않는것이다. 나는더이상혼자가아니다. 내가지켜야할가족이있고 그런우리가족을지켜주는부처님이계시니까말이다. 나는예전에 Jambu ( 잠부 ) 가외던독경소리를기억을더듬어따라한다.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179

180 Epigram 68 성스러운차 ( 茶 ) Parching Holy Tea 구름이바다처럼고요하다. 하얀구름사이로다시아침이밝아온다. 구름은조금씩아침에게자리를내어주고바람속으로모습을감춘다. 산들에둘러쌓인커다란호수가보인다. 성스러운호수, 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Jamkai가호숫가에서불을피운다. 말린야크똥을넣고불을키운다. Jamkai는넓고평평한돌을들고와불위에얹는다. 돌이데워지자 Jamkai는찻잎을돌위에조금씩얹고손으로뒤적이며볶는다. 손이뜨거운것도느끼지못하는듯 Jamkai는조심조심, 정성스레차를볶기시작한다. 차의수분이빠져나간듯하면찻잎을모아꺼내어한쪽에모아둔다. 그리고다시새찻잎을넣고볶는다. 마치성스러운의식을치르는듯신성한분위기가흐른다. Jamkai 가차를볶는모습을조용히지켜보는사람들. Hun ( 훈 ), Ha ( 하 ), Min ( 민 ), Aurora ( 오로라 ), 그리고 Atisa ( 아티샤 ). 아무도말을하지않는다. 그저 Jamkai 의모습을조용히바라볼뿐이다. 한참의시간이흘렀다. 어느새 Jamkai 가절벽너머차밭에서따온찻잎을모두다볶았다. Jamkai 는뜨거운돌을옆으로걷어내고물을끓이기시작한다. 180

181 Jamkai는볶은찻잎을한줌손에쥐고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로들어간다. 무릎까지호수의물이차오른다. Jamkai는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에감사하는기도를올린다. 그리고 Shambhala ( 샴발라 ) 에와서처음수확한? 아니처음발견한찻잎을뿌린다. 성스럽고귀한생명의차를발견하게해주신어머니의호수에게감사하며 작은찻잎이하나하나호수위를조용히떠다닌다. 끓인물에찻잎을우리는 Jamkai. 야크버터도한덩이넣어서젓는다. " 생명의차 ( 茶 ), 생명의수유차." 나지막이되뇌는 Jamkai ( 잠카이 ). 그생명의차를새로운가족들에게건넨다. 모두한모금씩마신다. Atisa ( 아티샤 ) 까지도... Jamkai 는가족들의얼굴을하나하나바라본다. Jamkai 의얼굴에옅은미소가흐른다. 181

182 Epigram 69 샴발라의여름 Summer in Shambhala Shambhala ( 샴발라 ) 에도여름이찾아왔다. 긴긴겨울동안새하얀눈으로덮여있던 Shambhala. 이제 Manasaro ( 마나사로 ) 를둘러싼것은냉혹한하얀색이아니라생명의푸른색이다. Jamkai 는손에쥔긴나무장대를다시한번바라본다. 장대의끝은날카롭게깎여져있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속으로 Jamkai 는걸어들어간다. 물이허리까지차오른다. 아직호수의물은차가운기운을여전히품고있지만 충분히헤엄을칠수있을정도다. Jamkai는크게숨을들여마신다. 그리고호수속으로들어간다. Manasaro ( 마나사로 ) 의호수속. Jamkai는물아래로깊이자맥질을한다. 어머니의품속을노니는물고기들. 인간을처음본것인지 Jamkai 를전혀경계하지않는다. 물고기를향해나무작살을꽂는 Jamkai. 몇번의실패끝에물고기를사냥하는데성공한다. 182

183 여름의석양이 Manasaro ( 마나사로 ) 를물들이기시작한다. 여름의석양은겨울의석양보다포근하다. 짧은여름은 Shambhala 에너무나소중한신 ( 神 ) 의선물이다. 가혹하고긴겨울의고통을느껴본이만이 짧은여름의소중함을절실히느낄수있다. 야크똥으로불을지피고돌을얹고그위에잡은물고기를올린다. Jamkai는잘익은물고기의살을조금뜯어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로다가간다. 역시어머니의호수에감사의말을되뇌는 Jamkai. 물고기의살을성스러운호수를향해뿌린다. 맛있게물고기를먹는 Shambhala 의가족들. Aurora ( 오로라 ) 는살을발라 Atisa ( 아티샤 ) 의입에넣어준다. 전설속의낙원으로여겨져왔던 Shambhala. 이제는더이상전설속의상상이아니다. 이름을새기는순간, 상상은현실로존재하게된다. 낙원은아닐지몰라도 낙원으로만들어가고싶은이곳이 이제는 Shambhala 이니까

184 184

185 Epigram 70 두통 Headache " 여보! 수유차 ( 酥油茶 ) 라도한모금마셔봐... Hun ( 훈 ) 이아내 Ha ( 하 ) 에게따뜻한차를건넨다. Ha 가차를한모금마신다. Hun 은 Ha 의이마에손을갖다대본다. " 열은없는것같은데..." Hun ( 훈 ) 이혼잣말을한다. " 여보! 머리가너무아파요." Ha 는동굴바닥에누워서남편을바라보며말을한다. " 우욱... " Ha 는고개를돌려한모금마신차를게워낸다. 며칠째거의아무것도먹지못한 Ha. 몸이많이쇠약해졌다. 그리고계속두통을호소하는 Ha. 대체무슨이유때문일까? 무언가를잘못먹은것일까? 그런 Ha 의모습을모두들안쓰럽게바라본다. 아들 Min 은엄마옆에앉아엄마손을꼭잡고있다. Jamkai ( 잠카이 ) 는 Aurora ( 오로라 ) 의손을잡은채 Ha 를걱정스럽게바라본다. 185

186 Epigram 71 사라진야크 Disappeared Yaks Shambhala ( 샴발라 ) 의초원에아침안개가자욱하다. 문득예감이좋지않다. 야크가보이질않는다. 나는 ' 워, 워!' 소리를내며야크를불러모아본다. 아무런기척이없다. 야크들은어디로사라진것일까? 나는초원위를유심히살펴본다. 밤새내린이슬과안개로땅은촉촉히젖어있다. 야크의발자국이보인다. 여기저기여러발자국이뭉쳐있다. 그리고서쪽으로세마리의야크발자국이길게이어져있다. 야크는서쪽으로간것일까? 나는저멀리서쪽을바라본다. 서쪽으로가면야크를찾을수있을까? 야크는왜서쪽으로간것일까? 문득며칠동안야크의몸상태가부쩍좋지않은것이생각난다. 몸이점점야위어가고풀도제대로먹지를않았다. 어미야크는젖의양도줄었는데... 야크는이곳에서우리들이살아가는데없어서는안될존재다. 꼭찾아야만한다. Aurora ( 오로라 ) 에게얘기를해놓고 나는야크를찾으러길을떠나야겠다. 커다란근심이가슴을짓누르기시작한다. 186

187 Epigram 72 밤하늘 Night Sky 아침에길을떠나서하루종일걸었다. 해가저물기시작한다. 여름이지만산속의밤바람은쌀쌀하다. 아침에길을떠난지얼마되지않아야크의발자국은보이질않았다. 나는그저아무런확증도없이서쪽으로서쪽으로야크를찾아걸었다. 잠을청할시간도없다. 어서빨리야크를찾아야한다. 내머리속에는오로지야크를찾아야한다는생각뿐이다. 잠시하늘을올려다본다. 캄캄한밤하늘에초롱초롱한별빛이쏟아진다. 하루종일아무것도먹지못했다. 하지만마음속의불안과걱정은배고픔보다더괴롭다. 머리가아파온다. 며칠사이머리가계속아프다. 내가지금제대로야크를찾아가고있는것일까? Shambhala ( 샴발라 ) 에서얼마나멀리왔을까? 나는밤하늘을바라보며부처님께기도를드리기시작한다. 제발야크를다시찾을수있기를 내가지금제대로걸어가고있는것이기를... 그렇게나는밤새도록산길을걸었다. 187

188 Epigram 73 사막 Desert 밤새도록산길을걸었다. 돌부리에몇번이나발이채었다. 다리에힘이빠지기시작한다. 저멀리부터조금씩하늘이밝아오기시작한다. 갑자기발을딛는땅의감촉이부드러워진다. 나는발아래땅을내려다본다. ' 모래 ' 다. 끝없는모래가펼쳐져있다. 사막이다. 끝없는모래밭. 이것을 ' 사막 ' 이라고하나보다. 나는 ' 사막 ' 을본적이한번도없다. 그야말로끝없이모래가펼쳐져있다. 그리고야크의발자국이다시보인다. 사막에야크세마리의발자국이찍혀져있다. 역시, 나는제대로야크를쫓아온것이었다. 내느낌에모래는약간비탈처럼경사가나있다. 마치커다란호수가장자리의모래처럼말이다. 다시반나절을다시계속해서서쪽으로향한다. 땅이다시딱딱해진다. 딱딱한모래바닥이눈앞에드러난다. 햇볕에그대로노출된땅바닥은거칠게여기저기갈라져있다. 그리고눈앞에하얀눈가루같은것이땅에흩뿌려져있다. 나는저도모르게발을멈추고멍하니그모습을바라본다. 여기는어디인가? 이하얀돌가루는무엇인가? 188

189 Epigram 74 소금사막 Saline Desert 하얀돌가루에호기심이이는것도잠시. 저앞에쓰러져있는야크세마리가눈에들어왔다. 나는야크를향해달려간다. 야크는입에하얀거품을문채쓰러져있다. 야크가나를바라본다. 힘겹게숨을들이쉬고있다. 야크의주변에는야크가설사를한듯묽은변이보인다. 야크는대체왜이런것일까? 나는땅을유심히살펴본다. 야크는이곳에다다르자마자땅을헤집고이돌가루를마구핥아먹은모양이다. 나는하얀돌가루를조금입에대본다. ' 짜다... 소금이다. 대체얼마만에맛보는짠맛인가? 나는잠시정신을놓고마구돌가루를모아먹기시작했다. 그동안지끈지끈머리를짓누르던두통이한순간사라진다. 머리속이갑자기맑아지고청량해진다. ' 그래... 바로소금이었어. 그동안몸이약해지고머리가아픈것. 이모두가바로소금을먹지못해서그랬던거야.' 얼마나그렇게소금을먹었을까? 극심한복통이몰려온다. 배가찢어질듯아파온다. 나는야크의옆에쓰러져서마구토해내기시작한다. 하루가넘게아무것도먹지못한나는계속헛구역질만할뿐이다. 나는그렇게야크옆에서정신을잃어버렸다. 189

190 Epigram 75 결심 Resolution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숫가에한남자가앉아있다. Jamkai ( 잠카이 ) 다. 그는무슨생각을하고있는걸까? 멍한표정으로하염없이호수를바라본다. Jamkai 가손에쥔하얀가루를바라본다. 소금이다. Jamkai 는소금사막에서벌어진일을떠올린다. 소금가루를미친듯이먹고정신을잃은 Jamkai. 몇날며칠을그렇게소금사막위에쓰러져있었다. 그는겨우겨우정신을차린후야크세마리를다시몰고 Shambhala ( 샴발라 ) 로돌아왔다. Jmakai 는손바닥위의하얀소금가루를바닥에뿌린다. 그리고어떤결심을한듯자리를일어선다. Jamkai 는과연어떤결심을한것일까? Shambhala ( 샴발라 ) 의해는무척짧다. 이짧은여름도끝나가고있다. 쌀쌀한밤바람은가을이찾아올겨를도없이곧차가운겨울이닥칠것을예고한다. Jamkai 는동굴한쪽벽에말려놓은차덩어리를싸기시작한다. 야크버터도몇덩어리를챙긴다. 마치먼길을떠나려는사람처럼 그의표정에는비장한각오가비친다. 190

191 Epigram 76 소금을찾아서 Journey for Salt "Jamkai ( 잠카이 )! 또길을떠나려는거야?" Hun ( 훈 ) 이걱정스러운눈길로 Jamkai 를바라본다. Hun ( 훈 ), Ha ( 하 ), 소년 Min ( 민 ), 소녀 Aurora ( 오로라 ), 늑대 Atisa ( 아티샤 ) 까지... 모두가함께다시금먼길을떠나려는 Jamkai 를배웅한다. 이제 Shambhala ( 샴발라 ) 의짧은가을이시작되었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는여전히평온한미소를머금고있다. Jamkai 는손에쥐고있던소금가루를그들에게보여준다. 그리고소금가루를땅에흩뿌린다. 그것은오염된먹을수없는소금이기때문에... Jamkai 는사랑하는사람들의얼굴을하나하나바라본다. 그리고마음속으로결심한다. ' 소중한사람들. 사랑하는사람들을지키기위해서는 어쩔수없이모험을해야하는것이다. 나는이사람들을, 그리고이곳을지키기위해모든것을감수하리라.' Jamkai 는다시한번어깨위에짊어진짐을고쳐맨다. 먼길을가면서먹을야크버터와그동안말려놓은찻잎덩어리들이다. 이소중한차를가지고소금과필요한물건들을마련해올것이다. Jamkai 는 Hun 의어깨를두드린다. 나머지사람들을잘보살펴달라는부탁의마음을전한다. 191

192 Jamkai 는딸 Aurora 를안아본다. 사랑하는딸. 그마음이따뜻한체온을통해오롯이전해진다. Jamkai 는늑대 Atisa 의머리를쓰다듬는다. "Atisa! 부디 Aurora 와가족들을잘지켜야해. 알았지!" 푸른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뒤로하고 Jamkai 는먼길을떠난다. 가족들이손을흔들어배웅한다. 갑자기 Aurora 가 Atisa 의목을끌어안고마음의말을전한다. Aurora 와 Atisa 는서로의마음을교감한다. Atisa 가 Jamkai 를따라가기시작한다. Aurora 가 Atisa 에게 Jamkai 를지키라고부탁한것일까? Jamkai 가 Atisa 를다시쫓아보내려하지만 Atisa 는묵묵히 Jamkai 의뒤를따른다. 그렇게남자와늑대는 Shambgala ( 샴발라 ) 를떠나간다. 192

193 Epigram 77 바람속에서잠을청하다 Sleep in the Wind Jamkai ( 잠카이 ) 가야크똥으로불을피운다. 작은주전자로물을끓인다. 보글보글끓는물에찻잎을조금뜯어넣는다. 등에지고온말린찻잎은소중한물품들로바꿀생각이기에아껴써야한다. 야크버터도칼로조금썰어차에넣는다. 나뭇가지로차를휘젓는 Jamkai ( 잠카이 ). 고소한수유차 ( 酥油茶 ) 의냄새가퍼진다. Jamkai는작은그릇에수유차를따른다. 그리고 Atisa ( 아티샤 ) 의머리맡에둔다. Jamkai곁에엎드려있던 Atisa는고개를들고수유차를먹는다. Jamkai ( 잠카이 ) 도수유차를한모금마신다. 배가고플수록, 먹을것이없을수록생존의욕구는더강렬해지고만족의요구는더단순해진다오로지배를채우는것만이유일한목표가된다. Jamkai ( 잠카이 ) 는 꼬르륵 ' 소리를내는허기진배를만져본다. 샴발라 (Shambhala) 를떠난지이틀째. 아직도갈길이멀다. 산바람은벌써가을의쌀쌀함을품고있다. 밤하늘에빛나는별을바라보는 Jamkai. 동쪽방향을다시한번확인한다. 내일다시동쪽으로계속나아가야하니까... Jamkai 는왜동쪽으로가야하는것일까? 193

194 Epigram 78 동쪽으로... 소금우물 ( 鹽井 ) 로 Heading East, Heading Salt-Well ' 터벅터벅, 나는동쪽을향해산비탈을내려간다. 아티샤 (Atisa) 가내뒤를따라온다. 나는지금동쪽에있는소금우물 ( 염정 ) 을찾아가고있다. ' 소금우물 ' 말그대로우물에서소금이나온다는뜻일까? 나는소금우물을가본적이없다. 어릴때우연히사람들이얘기하는것을들어본적이있을뿐이다. 아주오래전부터수천년동안이곳의많은사람들과가축들이 소금우물에서나는소금을먹고살아왔다고들었었다. 이소금을먹으면아픈곳도없어지고머리도맑아지고 한번소금우물의소금을맛본야크들은다른소금을먹으려하지않는다고한다. 나는어깨에진찻잎과야크버터를다시한번고쳐맨다. 그리고어서빨리소금우물을찾을수있도록부처님께기도한다. 어떻게소금우물을찾을지 또어떻게다시샴발라 (Shambhala) 로돌아가는길에다른필요한것들을구할지 모든것이막막하지만다시마음을다잡아본다. 살아있는한, 노력하는한어떻게든방법은생기리라. 부처님이지금이순간까지내가살아있게허락하셨다면내일도나를이끌어주시리라. 나는다시발걸음을재촉한다. 나는조금씩조금씩, 동쪽으로동쪽으로나아간다. 산위의태양은조금씩조금씩서쪽으로서쪽으로저물어간다. 194

195 Epigram 79 사냥 Hunting 야크똥이발갛게타오른다. 주전자에물이끓는다. 찻잎을조금넣는다. Atisa ( 아티샤 ) 가보이질않는다. 조금전까지여기에있었는데... Atisa 는어디로간것일까? 나는차를한모금마신다. 허기진배가쓰라리다. 배에서꼬르륵소리가멈추질않는다. 저쪽에서 Atisa 의모습이보인다. Atisa 가입에무언가를물고있다. 작은날짐승이다. Klesa ( 클레사 ) 역병이휩쓸면서동물들의수도 옛날에비해서많이줄었다. Atisa 는어디서이새를사냥했을까? Atisa 는내옆에다가와새를떨어뜨리고는쓰러져버린다. Atisa 는축늘어져힘없이숨을내쉰다. 나는새를바라본다. 날개를들어서살펴본다. 아직살아있으나몸에서냄새가난다. 이새는무엇을잘못먹은것일까? 이새도오염되었을것이다. Atisa가새를물고이곳까지오는동안아마도 Atisa에게좋지않은영향을주었을것이다. 195

196 나는새를땅위에놓았다. 새의숨이끊어졌다. 새의몸아래로피도아닌붉은빛의묽은액체가조금씩흘러내린다. 심한악취가난다. 나는새를조심스럽게들고저멀리던져버린다. 나는 Atisa 에게차를몇모금마시게한다. 그리고 Atisa 를야크똥불곁에눕게한다. 나는하늘을본다. 서쪽의 Shambhala ( 샴발라 ) 가있는하늘. 그리고동쪽의내가가야할소금우물이있는하늘. 196

197 Epigram 80 귀신 ( 鬼神 ) Ghosts 이제산길이조금씩평평해지기시작한다. 산들이조금씩낮아지고걷기도한결수월해졌다. 하지만 Shambhala ( 샴발라 ) 를떠나동쪽으로향할수록 Shambhala ( 샴발라 ) 에서멀어질수록 이상하게기분이좋지않기시작했다. 숨을쉬는데도상쾌하지않고 공기도조금씩더탁해져가는기분이다. 잠을자고나도몸이더욱무거워지기만한다. 제대로먹지못해서먼여정에지쳐서 그런것으로만여겼었는데... 아무래도무언가심상치않은예감이든다. 갑자기 Atisa ( 아티샤 ) 가 ' 으르릉 ' 소리를낸다. 발걸음을멈추고경계의모습을나타낸다. Atisa 는날카로운이빨을드러내고전방을노려본다. "Atisa! 대체무슨일이야?" 나는전방을바라본다. 아무것도보이지않는데... 잠시후, 한노인의모습이보인다. 금방이라도쓰러질것같은지친모습이다. 하지만노인의눈은이쪽을노려보고있다. 지친노인은점점자세를고쳐잡고는 나를향해빠른걸음으로걸어오기시작한다. 197

198 그리고이제는천천히달려오기시작한다. 아니. 저건대체누구란말인가? 어떻게금방이라도쓰러질듯한노인이그짧은순간에기력을회복할수있단말인가? 그때쏜살같이앞으로맹렬히달려나가는 Atisa. Atisa는그대로노인에게달려든다. 정확히노인의목덜미를잡아채는 Atisa ( 아티샤 ). 온힘을다해노인의목덜미를몇차례잡아흔든다. 노인은어느새축늘어졌다. Atisa 는노인의숨이끊어진것을확인한후에야 비로소노인의목을놓았다. 나는조심스레노인에게다가간다. 그리고노인의모습을자세히살핀다. 이런... 이건이미사람의모습이아니다. 이미흉측하게괴물의모습으로변해버렸다. 그때나는알았다. 이괴물은방금 Atisa가목을물어죽인것이아니라는것을. 이괴물또는노인은이미죽어있었다. 몸은이미반쯤썩어있었고썩은곳에서벌레가들끓고있었다. 그렇다면내가본것은무엇이란말인가? 죽은사람이나를향해달려들었단말인가? Atisa는나를구하기위해서괴물에게달려들었던것인가? 정말로 Aurora ( 오로라 ) 가나를보호하기위해서 Atisa에게나를쫓아가라고했던것인가? 나는 Atisa 를바라본다. 잠시후, 우리는다시동쪽으로발걸음을재촉한다. 198

199 Epigram 81 소금우물 ( 鹽井 ) Salt Well 가을햇살이산바람을타고내얼굴을비춘다. 오랜만에맡아보는신선한공기. 기분이상쾌하다. Shambhala ( 샴발라 ) 를떠난지얼마나되었을까? 족히한달은되었다. 나는주린배를만져본다. 허기때문에갈증조차말라버린듯하다. Atisa ( 아티샤 ) 도더욱야위었다. 아무기척없이묵묵히내곁을따르는 Atisa... 불현듯바람과함께짠내음이콧속으로들어온다. 나는분명히느꼈다. 나는바람속에서소금의향기를맡았다. 짠냄새보다나는오히려달콤한향기를느낀다. 나는발걸음을재촉한다. 이제산비탈을거의뛰어내려간다. Atisa 와함께... 눈앞에소금밭이펼쳐진다. 소금밭을감싸고흐르는강이보인다. 평화로운소금의천국. 우리는드디어소금우물에다다른것이다. 199

200 Epigram 82 토니 Tony 소금우물 ( 鹽井 ) 을향해산비탈을내려가는나. 문득한남자의모습을발견했다. 소금우물이내려다보이는곳에앉아있는한노인. 나는발걸음을멈추고노인을바라본다. 노인은낡은종이에다그림을그리고있다. 얇고긴막대기같은것으로그림을그린다. 처음보는물건이다. 나는호기심에노인에게다가간다. 노인이그림을그리다말고나를바라본다. 하얀수염이얼굴을뒤덮은노인의모습. 노인의눈빛은소금우물의전경과도같이평화로움이담겨있다. 노인은이곳사람같이생기지않았다. 나는노인에게인사를한다. " 따시델레 (Thasidelle)!" 노인은나를보며작은미소로대답한다. 노인은내가하는말을알아듣지못하는듯하다. 우리는잠깐동안눈빛으로인사를나누었다. 나는그림을그리는노인을뒤로하고 다시소금우물을향해내려간다. 200

201 201

202 Epigram 83 챠카롱의여인 Woman in Chakalon 소금우물... 푸른강물을옆에끼고계단식소금밭이펼쳐져있다. 수십개의소금밭이층층이보인다. 이넓은소금밭은누가일구는것일까? 한여인의모습이보인다. 나는그여인에게조금씩다가간다. 여인이나를본다. 여인이나를보며인사를한다. "Thasidelle ( 따시델레 )!" 여인이나를보며두손을모아인사를한다. 그리고나에게미소를짓는다. 그순간나는그자리에서얼어붙었다. 꼼짝도할수없었다. 그여인의모습은바로... 내가그렇게도사랑하는 지금은나의곁을떠나버린 Jambu ( 잠부 ) 의모습그대로였다. ' 아! Jambu...' 어떻게죽은 Jambu 가여기에있을수있단말인가? 나는반가움과놀라움과두려움에사로잡힌다. "Chakalon ( 챠카롱 ) 에오신것을환영합니다. 여인이말한다. " 제가아직조금할일이남았습니다. 조금만기다려주시겠습니까? " 202

203 나는대답도하지못하고고개만끄덕일뿐이다. 나와 Atisa ( 아티샤 ) 는비어있는소금밭에앉아서여인을바라본다. 'Chakalon' 챠카롱은소금마을이라는뜻이다. 이곳사람들은자신들의마을을 Chakalon 이라고부르는모양이다. 여인은두레박을어깨에지고소금밭맨아래쪽에있는소금우물로간다. 그리고두레박으로우물속의물을긷는다. 이우물이바로소금우물인듯하다. 여인은무거운두레박을지고소금밭을올라소금밭한곳에두레박속의물을따른다. 여인은수십번을반복하여소금밭에소금물을채운다. 소금밭에소금물이제법차오른다. 그제서야여인은소금물긷는것을그만둔다. 그리고조금위쪽에있는소금밭으로오른다. 그곳에는햇볕에마른소금이바닥에흩어져있다. 여인은허리를굽혀나무판으로소금을모으기시작한다. 정성스럽고조심스럽게하얀소금을모으는여인. 여인은일을하는것이아니라 마치신성한의식을치르는모습이다. 내사랑하는 Jambu ( 잠부 ). Jambu가지금이곳에있다. 하지만 Jambu의모습을한이여인은나를알아보지못한다. 나는오후내내그여인을... 사랑하는 Jambu를바라다본다. 여인의위로가을햇살이비춘다. Chakalon ( 챠카롱 ) 의신성한하루는이렇게태양의축복속에흘러간다. 203

204 Epigram 84 챠카롱의저녁식사 Supper in Chakalon 소금밭이내려다보이는언덕위의작은오두막집. 밤이다가옴을알리는석양의마지막햇살이한줄기들어온다. 여인이식사를준비한다. 삶은감자몇개를내어온다. 나는주전자에내가가져온찻잎을넣고야크버터조각을넣는다. 나는여인에게줄수유차 ( 酥油茶 ) 를준비한다. 아마이여인은오랫동안수유차 ( 酥油茶 ) 를먹어보지못했을것이다. 여인이내곁에다가와앉는다. 여인이조그만접시에정성스레담은하얀소금을내민다. 나는손가락으로소금을조금집는다. 소금을혀에갖다댄다. 이것이바로생명의맛이리라. 온몸의신경을바늘로찌르듯이몸이떨린다. 소금만먹었는데도전혀짠기운을느끼지못하겠다. 그래, 이소금을찾아이생명을찾아나는이먼길을온것이다. 나는 Atisa ( 아티샤 ) 의혀에소금을갖다준다. Atisa 도소금을맛있게먹는다. 나는여인에게수유차 ( 酥油茶 ) 를한잔따라준다. 여인은나에게감사의인사를한다. 여인은나에게삶은감자를건넨다. 나는감자를한입베어문다. 오랜만에느끼는곡기가허기진배를채운다. 여인은내옆에쭈그리고앉은 Atisa에게도감자를준다. Atisa는감자를먹기시작한다. 늑대 Atisa는어느새늑대의입맛을잃어버린것일까? 이제내가먹는것과똑같은것을먹는 Atisa. 죽음의경계를넘나든우리는어느순간부터몸과마음과영혼의구분이모호해진것일까? 삶과죽음. 동물과인간의구분이우리에게는더이상아무의미가없어보인다. 나는 Atisa ( 아티샤 ) 에게수유차 ( 酥油茶 ) 를한잔따라준다. 204

205 나는어슴푸레비친여인의얼굴을한참바라본다. 여인은나의시선을눈치챈듯수줍어한다. " 혹시이름이어떻게되시는지요? "Jashi ( 자시 ) 라고합니다." 그렇다. 이여인이 Jambu ( 잠부 ) 일리는없다. 그런데 Jambu 와닮아도너무닮았다. 하지만여인에게 Jambu 의이야기를할필요는없겠지. " 소금밭이넓은데어떻게혼자서소금을만들고있는지요? 나는여인에게묻는다. " 몇해전까지만해도많은사람들이있었지요. 이소금마을에는옛날부터여자들만소금일을하는전통이있어요. 남자는소금일을하지않고농사를짓거나소금을팔러가는일만하지요. 그런데역병이퍼지는바람에많은사람들이죽게되고남자들은소금을가지고약을구하러떠났는데결국아무도돌아오지못했습니다. 지금은이렇게나홀로남아서소금마을을지키고있습니다." " 그럼 Jashi ( 자시 ) 도역병에걸렸나요?" 나는조심스럽게여인에게묻는다. 여인은한동안내얼굴을물끄러미바라본다. 나는말없는, 하지만따스한표정에서 Jambu를다시한번본다. 여인은자신의소매를걷는다. 소매속에서드러난 Jashi ( 자시 ) 의팔에검은상처가군데군데보인다. 'Klesa ( 클레사 )! Klesa ( 클레사 ) 는이미 Jashi ( 자시 ) 의몸에도퍼져있었다. 아! 나는그저안타깝게여인의얼굴을바라다볼뿐이다. 가여운여인이여! " 분명히몸이많이아플텐데... 왜이렇게힘든일을계속하십니까?" 나는안타까움에여인에게묻는다. " 제가소금마을에서마지막남은여인입니다. 부처님께서나를오늘까지살아있게한것은분명히이유가있을테니까요. 마지막숨을쉬는순간까지이소금마을을지켜야합니다. 그것이저에게주어진운명이라고믿으니까요." 나는그런 Jambu ( 잠부 ), 아니여인을바라본다. 그리고나는다짐한다. ' 내가당신을꼭구하겠소. 이렇게그냥죽게내버려두진않겠소. 절대...' 여인은내손에감자하나를다시쥐어준다. 205

206 Epigram 85 애니로리 Annie Laurie Jashi ( 자시 ) 와내가감자와수유차 ( 酥油茶 ) 를먹고있다. 나는밖에서누군가의인기척을느꼈다. 누구일까? 나는갑자기경계를하며 Jashi ( 자시 ) 를바라본다. 하지만 Jashi ( 자시 ) 는아무렇지도않은듯자리에서일어선다. 그리고남은몇개의감자를꺼내온다. 집으로노인이들어온다. 아까낮에보았던노인이다. 그림을그리던. 노인은그림을그리던종이책을한손에들고집으로들어온다. 노인과나는눈으로인사를한다. 노인이내곁에앉는다. Jashi ( 자시 ) 가노인에게감자를내어준다. 나는노인에게수유차 ( 酥油茶 ) 를따른다. 노인은가볍게나에게감사를표하고천천히차를마신다. 노인의얼굴에잠시행복한미소가흐른다. 따뜻한차한잔이노인의깊은주름을잠시편다. 노인은천천히감자를먹는다. 나는노인이그림을그리던종이책으로자꾸만시선을둔다. 노인은그런나를흘깃바라보더니종이책을나에게로슬쩍민다. 나는조심스레종이책을한장씩넘겨본다. 이미낡아서누렇게색이바래고조금만잘못넘기면곧찢어질듯하다. 한장의그림이눈에들어온다. 아름다운여인의모습. 늙은여인이아닌상당히젊어보이는여인의모습이다. 이여인은누구일까? 이노인과는어떤관계일까? 206

207 감자를먹던노인이그림속의여인을바라본다. 노인은남은감자를 Jashi ( 자시 ) 쪽으로밀어둔다. 노인은한참동안그림속의여인을지긋이바라본다. 노인도오랜만에이그림을보는것일까? 노인이천천히자리에서일어선다. 노인은집한쪽구석에가서짐을뒤적인다. 노인은짐에서한악기를꺼내든다. 조그만자루같은것에길이가다른조그만피리들이붙어있다. 처음보는신기한악기다. 노인은악기를들고조용히밖으로나간다. 노인이나간자리로달빛이스며든다. 잠시후, 노인의노랫소리가들린다. 노인이부르는말을나는알아들을수없다. 하지만구슬프고아름답고곡조속에누군가를그리워하는마음을느낄수있다. 처음듣는노래가내귀를감싼다. 노인의노래가그쳤다. 그리고노인이악기를부는소리가들린다. 노인이부른노래와같은선율이다. 노인의피리소리는한참동안이어진다. 나와 Jashi ( 자시 ) 는아무말없이노인의피리소리에마음을맡긴다 註釋 ) * Tony 가부른노래는 Scotland 민요 < 애니로리 - Annie Lauri> 207

208 Epigram 86 달에게기도하다 ( 觀月發願 ) Pray to the Moon Chakalon ( 챠카롱 ) 의여인 Jashi ( 자시 ) 가달님에게기원합니다. 오늘도신성한 Chakalon 에서수확한신성한소금을달님께바칩니다. 역병에걸려많은사람들이죽고또많은사람들이떠났습니다. 유일하게남은제가이소금마을 Chakalon 을지켜왔습니다. 역병의고통은오늘도하루하루저를아프고지치게합니다. 이제저도생이얼마남지않은것을압니다. 오늘도소금을만들기위해하루하루보내는이시간들이분명히큰의미가있을것이라믿습니다. 달님이시여. 오늘 Chakalon 을찾아온남자와늑대가바로달님께서보낸것인지요? 그들을위해제가지금껏소금을만들어온것인가요? 소금우물도점점말라가고저의힘도점점약해져 소금수확이점점어려워지고있습니다. 제가숨을쉬는마지막그순간까지저는저의운명을묵묵히받아들이겠습니다. 모든생명에는태어난이유가있고태어난목적이있을테지요. 이가련한여인에게소금마을을끝까지지키게하시는이유가 분명히있을것이라믿습니다. 생명의소금, 성스런소금을찾아이곳을찾는이에게그생명을전하겠습니다. 이작은여인의마지막숨과마지막한방울의눈물을달님께바치겠나이다. 달님의사랑과축복을 Chakalon 의마지막하나하나의소금조각에내려주시옵소서. 이여인의간절한염원을담아달님에게기도드립니다. 208

209 Epigram 87 분주한하루 A busy day Jamkai ( 잠카이 ) 와 Atisa ( 아티샤 ) 가곤히잠을자고있다. Jamkai 는 Atisa 의등을베고누워있다. Chakalon 까지오는긴여정동안의피로가많이쌓였으리라. 잠에서깬노인은그들의잠을깨우지않기위해 조심조심옷을걸치고집을나선다. 오늘도그림을그리러가는것일까? 아침햇살이 Chakalon 을비춘다. 오늘도맑은하늘은 Chakalon 의소금을더욱단단하게만들것이다. Jashi ( 자시 ) 는아침부터분주하다. Jashi는창고로쓰고있는비어있는집에서그동안수확한소금을싼다. 물이새지않고가벼운투명한자루를꺼내어소금을담는다. 비를맞아도이제소금은이제젖지않을것이다. 1년이넘게아무도찾지않는소금마을에서나홀로소금밭을일군 Jashi. 그녀는하루종일소중한소금을정성스럽게싸맨다. 그리고배고픔을참으며조금씩저장해두었던감자와옥수수, 보릿가루도함께자루에담는다. Jashi 는작은자루에올해수확한보리씨앗을챙긴다. 먹을식량과구분하여행여나씨앗을흘릴까조심스레싸맨다. 마친긴여행을떠나는준비를하는것처럼 Jashi 는하루종일분주한시간을보낸다. 209

210 Epigram 88 순간속에살아가다 Living in the Moment " 나는 Atisa ( 아티샤 ) 와함께내일 Chakalon ( 챠카롱 ) 을떠나려합니다." " 네. 이곳에얼마안계시고곧떠나실줄알았습니다." " 딸과친구들이나를기다리고있기때문에어서돌아가야합니다." " 그러시겠지요. 다들걱정하면서기다리고있겠지요." " 생명의소금을구하기위해서먼길을걸어이곳까지왔습니다." " 오늘지난 1 년간수확한소금을모두챙겨놓았습니다. 내일가져가시면됩니다." " 오늘준비한소금이그것입니까? 나혼자서는그소금을다가지고갈수없어요." " 걱정하지마세요. 방법이있을거에요." "Jashi ( 자시 )! 왜아무도찾지않는이곳에서혼자소금밭을일구고있습니까?" " 아무도찾지않다니요? 이렇게소금을구하러먼길을오시지않으셨지않습니까?" " 그래도..." " 저는이소금마을에서태어났고 내운명은이소금마을을지키며마지막순간까지소금을만드는것입니다." "Jashi ( 자시 )! 당신은몸이많이아프지않소! 어서이역병을치료해야하오. 나랑함께떠납시다." "... " 내가사는곳은축복의땅이오. Shambhala ( 샴발라 ). 그곳에는신비의온천 Tirthapuri ( 딜타푸리 ) 가있어요. 신비의약초 Nodva ( 노드바 ) 도있다오. 당신을위해내가꼭그약초를찾아내리다. 나와함께내일떠나요! " 죽고사는것은부처님과달님이정해주는겁니다. 인간이마음대로할수있는게아니에요." 210

211 "Jashi ( 자시 )! 당신은내가사랑하는어떤사람과너무나닮았소. 그래서당신의병을꼭낫게해주고싶어요." " 고마워요. Jamkai ( 잠카이 ). 그마음을살아있는동안꼭기억하겠습니다." "Jashi ( 자시 ). 제발..." "Jamkai! 이마을을감싸고흐르는이란찬강의강물이너무나평화롭지않나요?" "..." " 당신이저를생각하는마음을란찬강에담아두고떠나세요. 저는매일란찬강을바라보며당신의마음을느끼겠습니다. "..." " 당신이 Chakalon ( 챠카롱 ) 을찾아주셔서너무나감사해요. 지난 1년간의노력이헛되지않았어요." "..." " 당신과함께한이며칠동안너무행복했어요. 내가만든신성한소금이당신께생명을드리길바래요." "Jashi ( 자시 )!" " 당신이이곳에온것도. 그리고당신을위해내가 1년동안소금을만든것도. 모두시간이정해준운명이랍니다. 우리는내일을알지못합니다. 그저지금이순간순간을열심히살아갈수밖에요. 그것이우리가할일이에요. 지금이순간, 저는행복합니다. 그래서감사합니다." "Jashi ( 자시 )! 당신의마음을바꿀수없네요. 내지금당신의지친손을잡고약속하겠소. 내꼭다시당신을찾아 Chakalon ( 챠카롱 ) 으로오겠소. 그러니그때까지살아있겠다고약속해주시오! " 죽고사는것은하늘의뜻입니다. 하지만당신을기다리겠다는것은약속드리겠습니다." " 그렇다면... 내가다시당신을찾으러올그날에는 꼭나를따라함께가겠다고약속해주시오. 네. 당신이다시 Chakalon 으로나를찾으러오실때당신과함께떠나겠습니다." 211

212 Epigram 89 야크떼 a Herd of Yaks " 워어! 워어! 아버지의산이시여. 어머니의강물이시여. 축복의야크들아." " 워어! 워어! 성스러운 Chakalon ( 챠카롱 ) 의소금. 생명의소금을먹으러어서오너라." Jashi ( 자시 ) 가 Chakalon ( 챠카롱 ) 소금마을의언덕에서야크를불러모은다. Jashi ( 자시 ) 는말린보릿가루를손에들고야크를부르는소리를낸다. 그리고보릿가루를언덕에흩뿌린다. Jashi ( 자시 ) 는작심한듯아껴둔보릿가루를충분히뿌린다. 그위에다시 Chakalon ( 챠카롱 ) 의하얀소금을뿌린다. Jashi ( 자시 ) 는계속해서노래를부른다. " 워어! 워어! 축복의야크들아! 생명의소금과함께새로운축복의땅으로떠나거라." 산위에서언덕아래서란창강의건너편에서야크들이한두마리씩나오기시작한다. 212

213 오랜만에잘마른고소한보릿가루의냄새를맡은야크. 게다가 Chakalon ( 챠카롱 ) 의소금. 그짭짤하고달콤한생명의냄새가바람을타고언덕을메운다. 란찬강의물살도아랑곳않고강을건너오는야크. 야크는언덕에올라흙과보릿가루와소금을먹기시작한다. 산에서내려온야크도함께먹기시작한다. 오늘아침. 야크들은생명의성찬을즐긴다. 보릿가루와소금을먹느라정신이없는야크들. Jashi 는며칠동안정성스럽게자루에챙겨둔소금, 보릿가루, 양식을들고온다. 그리고한마리한마리야크의등에자루를매기시작한다. 자루가떨어지지않도록줄로꽁꽁싸매는 Jashi. Jashi 가홀로긴시간수확해챙겨둔생명의소금. 그리고생명의양식. Jashi 는아낌없이, 기꺼이야크들과함께떠나보내려한다. 213

214 Epigram 90 멀어지는방울소리... 깊어지는아쉬움 맑고화창한가을햇살이눈부시다. 따뜻하고쌀쌀한짧은가을의공기가 Chakalon ( 챠카롱 ) 을채운다. 10 여마리의야크가늘어서있다. 야크의몸에는모두여러개의자루가매어져있다. Chakalon 의생명의소금, 말린보릿가루, 감자등이꽉꽉차있다. Jamkai ( 잠카이 ) 도어깨에소금한자루를매고길을떠날준비를마쳤다. Jashi ( 자시 ) 가노인과함께나온다. Jashi 는노인의얼마되지않는짐가방을가지고나온다. "Jamkai ( 잠카이 )! Tony ( 토니 ) 도함께데려가세요. Tony 는저멀리서쪽끝에서온사람인데 나혼자서더이상은 Tony 를보살필수가없어요." Jamkai 는 Jashi 에게서 Tony 의짐을받아든다. Tony 는손에낡은그림노트를하나든채로서있다. "Jamkai! 잠시만요. 아직동행이더있어요." Jashi 가다시어디론가사라진다. 잠시후, Jashi 는어미말한마리를끌고온다. "Chakalon ( 챠카롱 ) 에마지막남은말이에요." " 이어미말이당신과야크들을 Shambhala ( 샴발라 ) 까지길을인도해줄거에요." 214

215 Jashi 가어미말에게속삭인다. " 성스러운아버지의산 Kailash ( 카일라스 ) 를향해떠나거라. 아버지의산을지나면어머니의호수와 Shambhala 가너를맞이할테니." Jashi 는준비한방울을어미말의목에매어준다. 부처님께기원을올리며경건하면서도정성스럽게말에게방울을달아준다. 그리고선두말을알리는장식을말의머리에씌운다. 어미말이방울소리를내며 Chakalon ( 챠카롱 ) 을떠나서쪽으로향한다. 말의뒤를야크들이줄을지어따른다. ' 딸랑... 딸랑...' 방울이소리를낸다. Jamkai 는어미말의고삐를쥐고걸어간다. Tony 와 Atisa ( 아티샤 ) 가그뒤를따른다. Jash ( 자시 ) 는행렬을한참동안물끄러미바라본다. Jamkai ( 잠카이 ) 는아쉬움에자꾸만 Chakalon ( 챠카롱 ) 을되돌아본다. Chakalon ( 챠카롱 ) 이점점멀어진다. Jashi ( 자시 ) 의모습이점점작아진다. ' 딸랑.. 딸랑...' 215

216 Epigram 91 만나면언제나헤어지고, 떠난사람은반드시돌아온다 會者正離去者必返 나는 Jamkai 와 Tony 가야크떼와함께떠나는모습을한참동안바라본다. 야크떼의모습이멀어진다. 나는다시소금밭을일굴준비를해야한다. 나는다시집으로돌아간다. 며칠동안반가운손님들이묵었던흔적이곳곳에배어있다. 살아있는사람의향기, 생명의향기가아직집안에배어있다. 구석에조그만꾸러미가보인다. 나는꾸러미를풀어본다. Jamkai ( 잠카이 ) 가가져온찻잎, 그리고야크버터덩어리몇개가있다. 소중한찻잎, 생명을유지해줄야크버터. Jamkai가어제저녁나에게주는것을내가끝까지받지않았었는데 Jamkai는이렇게떠나기전나몰래집에놓아두고떠난것이다. 나는집밖으로뛰어나간다. 그리고 Chakalon ( 챠카롱 ) 의언덕을오른다. 언덕위에는바람에타르초가펄럭이고있다. Jamkai 일행이저멀리작은점으로사라지고있다. 나는바람에게기도를드린다. 만남에대한고마움을 그리고다시돌아오라는기원을

217 ' 외롭게소금마을을지키고있는여인을찾아주셔서감사드립니다. 한여인이땀으로일군소금을생명의땅으로가지고가시니감사드립니다. 만남은언제나헤어짐을동반하지만 그헤어짐은언제나다시만남을기약하지요. 당신께서다시돌아오시기를바라고믿습니다. 새로운희망과웃음을안고이여인을다시찾아오시기를기원합니다. 그때까지이여인은생명의소금과함께당신을기다리겠습니다. 매일찾아오는달님과함께 매년찾아오는 Chakalon ( 챠카롱 ) 의가을과함께...' 217

218 Epigram 92 초원 Grassland Chakalon ( 챠카롱 ) 을떠난다음날. 우리는란찬강을따라걷는다. 란찬강을거슬러서쪽으로나아간다. 란찬강은조금씩상류로갈수록점점물소리가잦아든다. 강을따라푸른초원이펼쳐져있다. 아득히저서쪽멀리아버지의산 Kailash ( 카일라스 ) 가보인다. Kailash ( 카일라스 ) 는언제나하얀눈을품고있다. 집으로돌아가는길은역시나멀고도험할것이다. 하지만방향은확실하다. 아버지의산을따라나아가면된다. 아버지의산을넘으면어머니의호수가우리를기다릴것이다. 그리고나의가족들도... 시원한가을바람, 푸른초원, 그리고저멀리아버지의산. 이순간나는아주오랜만에살아있음이너무도아름다움을느낀다. 하지만아름다운이순간의뒤에는곧다가올길고혹독한겨울이있음을나는동시에깨닫게된다. 어미말이걸음을내딛고방울도따라서소리를내딛는다. 축복의야크떼 10여마리가그뒤를따라걷는다. Atisa ( 아티샤 ) 가내곁을따라걷는다. Tony ( 토니 ) 가그뒤를따른다. 소금과양식을싣고생명의행렬이나아간다. 218

219 나는바람에노래를싣는다. 내노랫소리가초원을타고 Kailashi ( 카일라스 ) 를넘어 Shambhala ( 샴발라 ) 에전해지기를바라며... " 고향을잃고가족을잃고죽음만기다렸다네. 부처님이불쌍히여겨새로운가족을주셨네. 새로운고향을주셨네. 희망을찾아다시떠나고 생명을찾아다시돌아간다. 겨울도희망을꺾을수없다네. 죽음도희망을꺾을수없다네. 희망의노래를부른다. 바람의노래를부른다. 어이... 어이... 어이..." 219

220 Epigram 93 돌산 Stone Hill 이틀동안꼬박초원을걸었다. Chakalon ( 챠카롱 ) 소금마을의자시가챙겨준양식때문에우리는매일조금씩음식을먹을수있었다. 기다리는가족들과다가올겨울을생각하며양식을아껴야한다. 초원의길이끝이나고길이험해지기시작한다. 풀이자라는흙땅이조금씩자갈로변하더니돌길이나타난다. 나는조심스레어미말을몰며야크를살핀다. 한참을돌을밟으며천천히앞으로나아간다. 풀이돌로바뀌고푸른하늘도잿빛으로변했다. 마치빛의세상에서어둠의세상으로들어가듯이밝았던마음도조금씩어두워진다. 기분이좋지않다. 몸에한기가느껴진다. 귀가조금씩울리기시작한다. 이것은무슨소리인가? 설명할수없는소리. 소리는들리지않으나그무거운울림이귀를때린다. 나는 Tony ( 토니 ) 를돌아본다. Tony ( 토니 ) 는아무말이없이걸음을옮기고있다. 그의늙고지친몸은분명히힘이들것이다. 발걸음을옮길때마다땅의돌이점점커진다. 그리고동글동글하던돌이점점날카로워진다. 조심조심앞으로묵묵히나아가는우리들. 아! 저앞에우리를막아서있는돌산. 뾰족하고날카로운돌조각들이쌓여서산을이루고있다. 마치더이상전진을허락하지않는거대한벽과도같이

221 Epigram 94 우회는없다 No Detour 막막하게그저돌산을바라보고서있는 Jamkai ( 잠카이 ) 일행들. Atisa ( 아티샤 ) 가가파른돌무더기산을오르기시작한다. 빠른속도로달려올라가보지만돌무더기속에 Atisa 의발이푹푹빠져버린다. Atisa 는있는힘을다해돌산을기어오른다. 조금씩조금씩꼭대기를향해올라가는 Atisa. 한참을걸려겨우꼭대기에오른다. 꼭대기에오른 Atisa. 주의를한번둘러보고는고개를빼고울음을짖는다. 황량한돌산에울려퍼지는늑대울음소리. Atisa 는쉬지않고목청을다해울부짖는다. ' 워어... 우워...' Atisa 로부터용기를얻은것일까? Jamkai 가 Tony ( 토니 ) 를한번바라본다. Tona 가 Jamkai 를바라보며고개를끄덕인다. ' 이럇. 자! 어서가자." Jamkai가선두어미말을재촉한다. 잠시망설이는어미말. 어미말이 Jamkai를따라돌산을오르기시작한다. ' 딸랑딸랑 ' 방울이요란한소리를낸다. 어미말의긴다리역시돌무더기에빠진다. Jamkai가어미말의돌산등정을돕는다. 그뒤를따르는야크떼. 등에짐을진야크떼는더힘이들것이다. Tony ( 토니 ) 가행렬의맨뒤에서야크떼들이포기하지않도록격려한다. Tony ( 토니 ) 자신도가쁜숨을몰아쉬며힘겹게돌산을오른다. 조금씩가까워지는정상. 조금씩강해지는의지. 조금씩가까워지는 Shambhala ( 샴발라 ). 221

222 Epigram 95 망자 ( 亡者 ) 의늪 Swamps of the deceased 돌산을힙겹게지나고이틀이지났다. 우리일행은이제지친기색이드러난다. 어미말과야크떼도조금씩힘겨운숨을몰아쉰다. 이제돌길은다시흙의땅으로바뀐다. 하늘의공기는점점무거워지고 가을바람은습기를머금어나간다. 눈앞에안개가나타나서우리를감싸기시작한다. 사람이살지않는세상과같은무거움과슬픔이자욱하다. 갑자기귀에서 ' 웅...' 하는울림이느껴진다. 이것은무슨소리인가? 귀가먹먹해지면서머리가어지러워진다. 눈앞에물웅덩이가나타난다. 여기저기에물기를머금은흙땅이질척거리기시작하더니발이조금씩빠지기시작한다. 아! 늪이다. 우리는웅덩이를피해조금이라도마른땅을찾아힘겹게한발씩내딛는다. 웅덩이의물은잿빛이아니다. 오히려아름답게맑은하늘빛을내고있다. 마치세상에존재하는웅덩이가아닌것처럼신비하다. 웅덩이에서연기가피어오른다. 연기는마치살아있는듯이꿈틀거린다. 222

223 그때작은웅덩이들에서사람의형태가꿈틀거리며솟아오른다. 사람은아니다. 절대. 살아있는사람은아니다. 그들은괴로움의비명을지르며몸부림친다. 비명을지르는데소리를내지못한다. 그저 ' 우웅 ' 하는울림만낼뿐이다. 내가들었던소리는바로이들이내는소리였다. 이들은인간의세상에사는존재가아니다. 물의귀신. 늪의귀신일까? 이들은계속해서물속으로들어갔다다시솟아오르기를반복하며절규한다. 우리가웅덩이들을피해서앞으로나아가자이귀신들은우리들을바라보며손을뻗친다. 도와달라는것일까? 함께빠져나가고싶어하는것일까? 나는무서움보다오히려안쓰러운아픔이느껴진다. 저들은무슨잘못을저질러서무슨업보로인해서이렇게고통스럽게절규하고있는것일까? 한귀신이우리를향해손을뻗는다. 그는물밖에나왔다가다시물속에잠기기직전까지우리를바라본다. 그귀신의눈빛을나는오래도록잊을수없을것이다. 223

224 224

225 Epigram 96 망자 ( 亡者 ) 의늪 II Swamps of the deceased II 귀신들의웅덩이를겨우빠져나온 Jamkai ( 잠카이 ) 일행. 웅덩이는사라졌지만질척이는늪의땅은계속해서나타난다. 등에짐을진야크들이힘겨워한다. 야크의다리가늪에계속빠진다. Jamkai 와 Tony ( 토니 ) 는필사적으로야크를도와다리를늪에서빼낸다. " 조금만힘을내. 늪이거의끝나가." " 보라구! 저앞에다시메마른초원이보이기시작해. Jamkai 의말대로정말로초원이보이기시작한다. 그때, 야크의울음소리가들린다. 야크행렬맨뒤에따라오던새끼야크가늪에빠져허우적댄다. 새끼야크의다리는늪에거의잠겼다. 그때어미야크가늪으로뛰어든다. 새끼를살리기위해. 어미야크는필사적으로새끼야크를꺼내려발버둥치지만소용이없다. ' 늦었어. 이미. 두마리의야크를잃을수는없어...' Jamkai ( 잠카이 ) 는어미야크를붙잡는다. 어미야크가괴로운소리로울부짖는다. 새끼야크는살기위해몸부림친다. 그럴수록새끼야크의몸은점점더늪으로빠진다. Jamkai 와 Tony 가새끼야크의몸을붙잡고씨름한다. 두사람은필사적으로새끼야크를늪에서꺼내려한다. 225

226 늪은마치살아있는듯꿈틀댄다. 새끼야크를삼켜버리려고하는듯이. 새끼야크는힘이빠져울음소리가점점약해진다. 몸은늪에벌써잠겨버렸고겨우목만밖으로내고힘겨운숨을쉬고있다. Jamkai ( 잠카이 ) 를바라보는새끼야크. 그런야크를바라보는 Jamkai. 살고싶은새끼야크. 하지만죽음을앞둔야크. Jamkai 는야크의커다란눈망울에서아들 Kai ( 카이 ) 를보았다. Kai ( 카이 ) 가죽어가며아빠를바라보던그눈빛을. 순간의아픔과상처는시간과공간을뛰어넘어 같은고통으로 Jamkai 의가슴을후벼판다. 새끼야크가늪속으로사라져버렸다. 그자리에털썩주저앉아버리는 Jamkai. 어미야크의슬픈울음만이늪에울려퍼진다. 226

227 Epigram 97 산자와죽은자 The Living and the Dead Tony ( 토니 ), Atisa ( 아티샤 ), 어미말, 그리고야크들. 지친우리일행은아무말이없다. 황량한땅과곧다가올겨울을알리는바람만이우리는감싼다. 어서이곳을벗어나자. 다시초원이나타나면야크들을쉬게해야한다. 한사람이, 아니해골이쓰러져있다. 이미이세상사람이아닌죽은자. 이미독수리에게살이뜯겨뼈밖에남지않은자가보인다. 나는흘깃바라본다. 이미죽은사람에게너무익숙해진것일까? 아니면너무지쳐죽은이를생각할여력이없는것일까? 그다지많은궁금증이들지않는다. 그리고또다른죽은자. 독수리도뜯어먹지않았는지온전한몸으로그대로말라버린시체가보인다. 말라버린몸에군데군데검은반점이보인다. 말라버린얼굴이지만고통의표정은말라버리지않았다. 죽음을맞이하면서까지느꼈을역병의고통이충분히전해진다. 'Klesa ( 클레사 )! 나는나지막이중얼거린다. 아! 저주받은역병에걸린사람은독수리마저외면하는구나! 죽고나서마지막남은육신을보시하는축복도누릴수없는것인가? 죽은시신을독수리에게보시한저해골의망자는그래도행복하게죽음을맞이했을것이다. 누구나죽는다. 죽음을어떻게맞이하는가? 그것이중요한것이다. 죽은망자들사이를살아있는생명이헤쳐나간다. 227

228 Epigram 98 누구나죽지만모두가제대로사는건아니다 Everyone dies, but not everyone lives 나는지금숨을쉬고있다. 내심장은지금이순간에도힘차게뛰고있다. 지금이순간도내배는배고픔을강렬하게느끼고있다. 지쳐가지만내발은여전히힘차게땅을내딛는다. 나는지금살아있다. 내기억은여전히또렷하게지나간죽음들을기억한다. 사랑하는아들 Kai ( 카이 ). 사랑하는아내 Jambu ( 잠부 ). 많은사람들이내곁을떠났다. 많은사람들을어쩔수없이다른세상으로떠나보냈다. 모든생명은죽는다. 결국에는... 언젠가는. 나는지금우연히살아있는것이아니다. 여러번죽음이나를찾아왔었다. 어쩌면나를대신해서사랑하는사람이먼저떠난것인지도모르겠다. 그리고만약 Atisa ( 아티샤 ), 저늑대가아니었으면 나는벌써 Tirthapuri ( 딜타푸리 ) 호수에빠져죽었을것이다. 내가지금이순간. 이렇게죽음을떠올릴수있는것은축복이다. 떠난사람들을그리워할수있는것도축복이다. 228

229 살아있는것이축복일지 고통스런이삶을마치고죽음을맞는것이오히려축복일지 나는알수없다. 미천한사람일뿐인나는이해할수없다. 어쨌든나는아직죽지않고살아있다. 생명은누구나죽음을맞이한다. 살아있는것은어떤것이든삶이끝나게마련이다. 언제죽음이찾아올지누구도알지못한다. 그것이오늘일지내일일지미래를알수없는것, 한치앞조차내다볼수없는것. 그것이바로인간과神의차이다. 살아있을때삶이소중한것을 살아있는것자체가쉽게얻어지는것이아님을 모두가느끼며사는것은아니다. 살아있는동안 부끄럽지않게살아야한다. 이미떠난이들을위해서 그리고남아있는소중한사람들을위해서. 그래야나도떳떳하게죽음을맞이하고 사랑하는사람들을만나러갈것이다. 229

230 Epigram 99 마을 Village Jamkai ( 잠카이 ) 와일행이다시초원의길로들어선다. 저멀리마을의모습이보인다. Jamkai ( 잠카이 ) 의얼굴에반가운미소가스친다. Jamkai ( 잠카이 ) 는마을에서오랜만에지친일행과휴식을가질참이다. 야크의걸음소리가마을에전해진것일까? 마을입구에할머니와작은소년이나와일행을맞는다. 반가운모습으로 Jamkai 를맞는할머니. Jamkai 는마을입구초원에짐을푼다. Jamkai 가불을피울준비를한다. 소년이 Jamkai 에게잘마른야크똥을건넨다. 웃음으로소년에게감사를표하는 Jamkai ( 잠카이 ). 할머니가다시집으로돌아가더니자루하나를들고나온다. 일행앞으로와서자루깊숙한곳에서뭔가를꺼낸다. 야크버터하나와감자몇개. 야크버터는이미오래되어서거뭇거뭇하다. 아마이것이그들이가진마지막남은식량이리라. 자신들이가진마지막양식을일행에게공양하려는할머니의마음. 230

231 Jamkai 는잠시할머니의손을잡는다. 거친할머니의손은돌처럼딱딱하다. Jamkai 는야크의등에서짐을내린다. 짐속에서노랗고튼실한야크버터하나를꺼낸다. 잘마른찻잎도꺼내고생명의소금도한줌집는다. 나무통에차끓인물을넣고야크버터를크게한움큼잘라넣는다. 소금을조금넣고나뭇가지로힘차게젓는 Jamkai. 노란수유차 ( 酥油茶 ) 가고소한냄새를피운다. Jamkai 는할머니와소년에게먼저한그릇씩수유차 ( 酥油茶 ) 를따라준다. 수유차 ( 酥油茶 ) 를마시는할머니와소년. 그런할머니와소년을바라보는 Jamkai. 231

232 Epigram 100 반야심경 ( 般若心經 ) Prajna-paramita Hrdaya Sutram Prajna-paramita Hrdaya Sutram Aryavalokitesvara bodhisattva gambhiram prajna-paramita-caryam caramano, vyavalokayati sma panca-skandha a-sattas ca sva-bhava sunyam pasyati sma. Iha sariputra, rupam iva sunyam, sunyata iva rupam, rupa na prthak sunyata, sunyataya na prthag rupam, yad rupam sa sunyata, yad sunyata sa rupam. Evam-eva vedana samjna samskara vijnanam. Iha sariputra sarva dharma sunyata-laksana, anutpanna a-niruddha, a-mala a-vimala, a-nuna a-paripurna. Tasmat sariputra sunyatayam na rupam, na vedana, na samjna, na samskara, na vijnanam, na caksu-srota-ghrana-jihva-kaya-manasa, na rupam-sabda-gandha-rasa-sparstavya-dharma. Na caksur-dhatu yavan na mano-vijnanam-dhatu. Na-avidya, na-avidya-ksayo, yavan na jara-maranam, na jara-marana-ksayo. Na duhkha-samudaya-nirodha-marga, na jnanam na prapti na abhi-samaya. Tasman na praptitva bodhisattvanam prajna-paramitam asritya vi-haratya citta avarana, citta avarana na sthitva na trasto, vi-paryasa atikranta nistha nirvanah. Tryadhva vyavasthita sarva buddhaprajna-paramitam asritya anuttaram samyak-sambodhim abhi-sambuddha. Tasmaj jnatavyam prajna-paramita maha-mantra, maha-vidya-mantra, anuttara-mantra, asama-samati-mantra. Sarva duhkha pra-samana satyam amithyatva. Prajna-paramitam ukto mantra, tadyat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232

233 摩訶般若波羅密多心經 觀自在菩薩行深般若波羅蜜多時照見五蘊皆空度一切苦厄舍利子色不異空空不異色色卽是空空卽是色受想行識亦復如是舍利子是諸法空相不生不滅不垢不淨不增不減是故空中無色無受想行識無眼耳鼻舌身意無色聲香味觸法無眼界乃至無意識界無無明亦無無明盡乃至無老死亦無老死盡無苦集滅道無智亦無得以無所得故菩提薩埵依般若波羅蜜多故心無罣碍無罣碍故無有恐怖遠離顚倒夢想究竟涅槃三世諸佛依般若波羅蜜多故得阿耨多羅三藐三菩提故知般若波羅蜜多是大神呪是大明呪是無上呪是無等等呪能除一切苦眞實不虛故說般若波羅蜜多呪 卽說呪曰揭帝揭帝波羅揭帝波羅僧揭帝菩提娑婆訶 233

234 Epigram 101 잠깐의휴식 A few moments of rest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gate gate para-gate para sam-gate bodhi svaha.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가테가테바라가테바라삼가테보디스바하. 할머니가기원을드린다. 부처님에게기원을한다. 할머니는수유차 ( 酥油茶 ) 를한그릇놓고서바람에게기원한다. 두손을모으고절을한다. 그런할머니의모습을 Jamkai ( 잠카이 ) 는초원에앉아서바라본다. Jamkai 는예전에아내 Jambu ( 잠부 ) 가독경을하던모습을떠올린다. Tony ( 토니 ) 는초원한쪽에앉아마을의모습을그린다. 야크가풀을뜯고있는모습을그린다. 오랜만에야크는초원여기저기흩어져평화롭게풀을먹고있다. 또다시먼길을떠나려면배를든든히채워야한다. 할머니가 Jamkai 에게다가간다. 그리고무언가간곡히부탁을한다. 연신고개를숙이고 Jamkai 의손을잡고부탁을하는모습. 그런할머니와 Jamkai 를멀리서바라보는 Tony. 234

235 Epigram 102 이별의아픔 The Sorrow of Parting " 눈에넣어도아프지않을내손자야! 이제새로운곳에서더나은삶을살거라." " 할머니. 나어디가는거야?" " 그래. 이제아저씨들을따라 Shambhala ( 샴발라 ) 로가는거야." " 할머니는? 할머니도우리랑함께가는거야?" " 할머니는이마을을지켜야지. 마지막까지." " 싫어. 마을사람들도다병에걸려죽고없잖아. 할머니도함께가." " 누구나지켜야할곳이있단다. 이할미가마지막까지고향을지켜야지." " 싫어. 할머니가안가면나도안갈래." 할머니는손자의손을 Jamkai ( 잠카이 ) 에게이끈다. Jamkai는사내아이의손을잡는다. 일행이다시길을떠난다. Shambhala ( 샴발라 ) 를향하여... " 딸랑딸랑..." 어미말의목에걸린방울이소리를낸다. 할머니는미소를지으며손자에게손을흔든다. 손자의새로운삶을축복하며... 아이의발걸음이떨어지지않는다. 아이의눈에서연신눈물이흐른다. 이모습을지켜보던 Tony ( 토니 ). Tony는 Jamkai에게다가가어떤말을한다. Jamkai의어깨를두드리는 Tony. 걱정하지말라는듯한표정의 Tony. Tony 는아이의손을잡고다시할머니에게돌아간다. 235

236 Epigram 103 토니의선물 Tony s Present 소년을다시할머니에게로데려가는 Tony ( 토니 ). 할머니와아이를함께초원에앉힌다. 그리고몇걸음떨어져자리를잡고앉는 Tony. Tony 가낡은종이책을펼쳐든다. 그리고연필을집는다. 할머니와손자의모습을그리는 Tony. Tony 가그들을보며활짝웃는표정을짓는다. 할머니와손자가웃는다. Tony 의손이재빠르게움직인다. 하지만어느새할머니의품속에서흐느끼는아이. 할머니와헤어지는게아쉬워서럽게우는아이. 할머니도손자의머리를쓰다듬으며눈물을흘린다. 사랑하는사람, 사랑하는가족과헤어지는아픔. 이들의눈물은그칠줄을모른다. 하지만 Tony 의그림속할머니와손자는환하게웃고있다. 세상에서가장행복한미소를짓고있다. 236

237 Epigram 104 까링스로가는길 Road to Calings 일행이마을에서멀어져간다. 소년은아쉬움에계속고개를돌려마을을바라본다. 할머니의모습이작아진다. 할머니는아이를향해손을흔든다. Tony ( 토니 ) 가그려준그림을가슴에소중히품고있다. 이제할머니와손자는다시는보지못할것이다. 하지만할머니의가슴속에손자의모습은영원할것이다. 그리고할머니는늘그림속의환하게웃는아이를바라볼것이다. Jamkai ( 잠카이 ) 와일행은먼저활불 ( 活佛 ), 살아있는부처라마가사는 Calings ( 까링스 ) 를향해간다. 마을에서하루반나절떨어져있는 Calings ( 까링스 ). 할머니의부탁으로활불라마를먼저찾아간다. 라마가먼길을떠나는소년의축복을빌어줄것이다. 부지런히발걸음을옮기는 Jamkai ( 잠카이 ) 일행. 오랜만에휴식을취하고양껏풀을먹는야크도힘을낸다. 가을해는하루가다르게짧아진다. 해는어느덧붉은빛을내며서쪽으로기운다. 237

238 Epigram 105 까링스 Calings 이튿날아침. 새벽일찍다시길을나서는 Jamkai ( 잠카이 ) 일행. 떠오르는아침햇살과함께 Calings ( 까링스 ) 가모습을드러낸다. Calings로가는길목에 Tharchog ( 타르초 ) 가바람에펄럭인다. 사람들은부처님의자비가바람과함께퍼져나가기를바라는마음으로색색의 Tharchog ( 타르초 ) 를정성스럽게밧줄에하나하나묶었으리라. Jamkai 는발걸음을멈춘다. Calings 가보이는언덕아래자리를잡는다. 옷을고쳐입고몸에묻은먼지를털어낸다. 수유차 ( 酥油茶 ) 한잔과 Chakalong ( 챠카롱 ) 의소금한줌을땅에놓는 Jamkai. Jamkai 는 Calings 를향해절을한다. 그리고오랜만에찾아뵙는또다른활불라마를생각하며마음의예를갖춘다. Jamkai 는소년에게도절을하는법을알려준다. Jamkai 를따라 Calings 를향해절을하는소년. 그리고이둘의모습을묵묵히지켜보는 Tony ( 토니 ). 오랜행군에지친숨을돌리는어미말. 잠시찾아온휴식을즐기며풀을뜯는야크들. 그리고야크를지키는 Atisa ( 아티샤 )... Tharchog ( 타르초 ) 는여전히쉴새없이바람에부처님의자비를실어보낸다. 238

239 Epigram 106 비탄 ( 悲歎 ) Lamentation 부처님의말씀을수행정진하는 Calings ( 까링스 ). 살아있는부처, 활불 ( 活佛 ) 이앉아있다. 활불라마앞에무릎을꿇고앉은 Jamkai ( 잠카이 ). Jamkai 가활불라마에게이곳에오기까지의일들을말한다. 조용히말을이어가는 Jamkai. 활불라마는아무말없이 Jamkai 를바라본다. Klesa ( 역병 ) 에걸린고향마을사람들의죽음. 그리고남겨진그의가족. 사랑하는아들 Kai ( 카이 ) 의죽음. 늑대와의사투. Kai ( 카이 ) 의장례. 아내 Jambu ( 잠부 ) 의소원을위해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로향하는순례. 그리고 Jambu ( 잠부 ) 의죽음. 사랑하는이를잃은슬픔. 가슴이찢어지는고통이 Jamkai를짓누른다. Jamkai가통곡을한다. ' 흐흐흑...' 잠시잊고있었던고통이온몸을, 온가슴을채운다. 바닥에엎드려흐느끼는 Jamkai. 그런 Jamkai 를바라만보는활불. 자비로운부처의형상을새긴불상 ( 佛像 ) 이그들을내려다본다. Jamkai 의구슬픈통곡이한참동안이어진다. 239

240 240

241 Epigram 107 모든일은일어나는이유가있다 Everything happens for a reason " 왜부처님은저에게이런큰고통을주십니까?" "..." " 제아내 Jambu ( 잠부 ) 가그렇게도부처님을공경했는데왜?" " 부처님이그런것이아니다." " 부처님은神이아니십니까? 神께서사람의운명을결정하지않습니까?" " 부처님은神이아니다." " 그럼부처님은누구입니까?" " 부처님도한인간일뿐이다. 神과진리에다가가기위해노력하는인간." " 神은어디에있습니까? 神이존재합니까? 神이운명을결정합니까?" " 神은어디에나있다. 가장가까이는너의마음속에있다." " 활불라마께서는저를바라보기만할뿐아무말씀을하고있지않습니다." "..." " 그렇다면제마음속에들리는이소리는라마의소리입니까? 아니면부처님의소리입니까? " 누구의목소리인지는중요하지않다. 네가그소리를듣고느끼고있는것이중요할뿐..." " 누가저에게고통을주었는지는중요하지않습니다. 제가왜이런고통을겪어야합니까?" " 모든일에는일어나는충분한사유가있다. "..." " 그것이전생의업보일수도아니면다음업보를위한원인일수도있을뿐..." " 그것이무슨말씀이신지요?" " 무엇이일어났는지는중요하지않다. 네가어떻게받아들이는지가중요한것이다." 241

242 Epigram 108 모든일은神의뜻을이루기위해서 Everything happens for the best " 사랑하는가족을잃고마음이괴로운가?" " 예. 숨을쉴때마다심장이찢어지는듯합니다." " 그렇다면가족과처음부터만나지말기를바라는가?" " 그건..." " 가족의몸은너의곁에없지만가족과함께했던기억은너의마음에있지않느 냐?" "..." " 잊지않는한기억은영원히너의의식과함께할것이다." " 예..." " 그의식의힘으로 세상을살아가거라." " 예..." " 지금너의바램은무엇이냐?" "Shambhala ( 샴발라 ) 에서새로운딸과친구들과평안한새삶을살고싶습니다." " 네가새로운가족과친구들을만난것도, 그리고 Shambhala ( 샴발라 ) 라고이름붙인새로운땅을찾은것도모두이미정해진것이다." "..." " 그모든것이위대한시간의예정을행하기위한업보가될것이다." " 예..." 242

243 " 가서순간순간네가바라는것을이루기위해노력하라. 고통을생각하며더노력하라. 잃어버린소중한것들을생각하며, 네가가진것을잃지않기위해더힘을다하라. 그것이부처의뜻이고, 神의뜻이고, 운명의뜻이고시간의뜻이다. " 예. 그렇게하겠습니다." " 지금이순간고통스러우냐?" " 아닙니다. 더이상고통스럽지않습니다." " 감사한것이있느냐?" " 사랑하는아내와아들을제곁에두신것을감사드립니다." " 그들이떠난것이원통하지않느냐? " 그들이이세상에존재했던것, 그리고제기억속에그들의모습을남겨주신것을감사드립니다." "... "..." 243

244 Epigram 109 축복 Blessing 부처님의말씀을수행정진하는승려. 이곳사람들에게활불 ( 活佛 ), 살아있는부처라고불리는라마승려가소년을위한축복을한다. " 아이야. 너의이름이무엇이냐?" "Jin ( 진 ) 입니다." " 너는앞으로어진이가되어仁 ( 인 ) 을실천하거라." " 네. 라마님." " 앞으로거짓말을하지말고 살아있는생명 ( 生命 ) 을함부로살상하지않으며 부처님의자비를온세상에실천하도록해라. " 네... 라마님." " 너의바램이무엇이더냐?" " 많은사람들이고통의눈물을흘리지않고함께웃는세상을만들고싶어요." " 눈물은고통스러운것이결코아니다." "..." " 하지만그바램이너의마음속에자리하는한너의삶은의미있는것이다." "..." 244

245 Epigram 110 상상력이인간을특별하게한다 Imagination distinguishes Humans form God 활불 ( 活佛 ) 라마가 Jin ( 진 ) 을데리고 Calings ( 까링스 ) 를나선다. 그리고작은언덕으로올라간다. 언덕위에선라마와 Jin ( 진 ). 언덕너머광활한초원과저멀리산들의바다가보인다. " 무엇이보이느냐?" " 넓은세상이보입니다." " 눈을감고네가바라는세상을마음으로그려보거라." " 네..." " 네가바라는세상이떠오르느냐?" " 밝고아름다운세상이떠오릅니다." " 지금그마음을항상간직하거라." " 네..." " 네가힘들고눈물이날때마다지금의상상을떠올리거라." " 네..." " 네가상상할수있는한그바램이너의삶을끌어줄것이다." " 네..." " 너의눈에보이는것을믿지말고너의마음속에보이는것을믿어야한다." " 네..." " 그리고그것을만들어내기위해순간순간을노력해야한단다." " 알겠습니다. 라마님." " 네가인간으로태어난것은커다란축복임을잊지말거라. 인간은나약한존재지만그렇기때문에희망을상상할수있고그힘으로고통스런삶을이겨내고미래를만들어나가는것이란다." " 네..." " 너의상상을멈추지말고너의꿈을멈추지말고너의노력또한멈추지말거라." " 네... 라마님." 활불 ( 活佛 ) 라마가 Jin ( 진 ) 의작은손을잡는다. 두사람은세상을바라보며그렇게서있다. 245

246 Epigram 111 생명이존재하는이유, 운명에맞서싸워라 Reason of Existence, fight the Destiny 다시 Shambhala ( 샴발라 ) 를향해길을떠나려는 Jamkai ( 잠카이 ) 일행. 활불 ( 活佛 ) 라마가그들을배웅한다. Tony ( 토니 ) 의발아래이름모를꽃들이피어날준비를한다. Tony ( 토니 ) 가꽃을지긋이바라본다. 바람에꽃씨들이하나둘씩날아간다. " 이꽃들은곧다가올매서운겨울을알까요? 라마님?" " 꽃들은겨울을무서워하지않겠지요." " 잠시피었다가곧시들어버릴텐데왜이렇게열심히꽃씨를퍼트리려할까요?" " 꽃들의운명, 인간의운명은정해져있습니다." " 네? " 하지만정해진운명에상관없이... 살아있기위해, 또살아가기위해순간순간 영원히운명에맞서싸워나가야합니다." "..." " 그것이바로생명이존재하는이유입니다." " 네. 라마님. "Shambhala ( 샴발라 ) 로가는길에많은생명과인간을만날것입니다. 힘이닿는한부처님의자비를함께나누시길기원합니다." 246

247 " 좀더자세한말씀을해주세요. 라마님! " 여러분의마음이시키는대로하시면됩니다." 활불 ( 活佛 ) 라마가멀어지는일행을보며부처님의자비를기원한다. 멀어지는 Calings ( 까링스 ). 가까워지는 Shambhala ( 샴발라 ). 헤어짐은또다른만남을준비한다. 247

248 Epigram 112 THIS TOO SHALL PASS AWAY When some great sorrow, like a mighty river, Flows through your life with peace-destroying power And dearest things are swept from sight forever, Say to your heart each trying hour: "This, too, shall pass away." When ceaseless toil has hushed your song of gladness, And you have grown almost too tired to pray, Let this truth banish from your heat its sadness, And ease the burdens of each trying day: "This, too, shall pass away." When fortune smiles, and, full of mirth and pleasure, The days are flitting by without a care, Lest you should rest with only earthly treasure, Let these few words their fullest import! bear: "This, too, shall pass away." When earnest labor brings you fame and glory, And all earth's noblest ones upon you smile, Remember that life's longest, grandest story Fills but a moment in earth's little while: "This, too, shall pass away." - Lanta Wilson Smith (1856 ~ 1939) 248

249 Tony ( 토니 ) 가언덕에앉아있다. Tony ( 토니 ) 가낡은노트를들여다본다. 별빛에어슴푸레비치는노트. 시 ( 詩 ) 가쓰여있다. Tony 는노트를아무말없이한참을바라본다. Tony 가하늘을올려다본다. 새까만밤하늘에무수히많은별들이반짝인다. Tony 가주머니에손을넣어무언가를꺼낸다. 반짝반짝은빛으로빛나는목걸이와머리띠. 거기엔글씨가새겨져있다. THIS TOO SHALL PASS." Tony ( 토니 ) 는엷은미소를지으며목걸이와머리띠를어루만진다. 그리고다시주머니속에넣는다. Tony 가뒤를돌아본다. Jamkai ( 잠카이 ) 와 Jin ( 진 ) 이잠든모습을본다. 두사람은평화로운꿈을꾸고있을까? Tony 의목걸이와머리띠는과연무엇일까? 누구의것이길래그가이토록소중히지니고있는것일까? 249

250 250

251 251

252 Epigram 113 이또한지나가리라 큰슬픔이거센강물처럼가공할힘으로그대의삶을휩쓸고소중한것들을눈앞에서영원히가로채갈때, 지치는매순간마다그대의가슴에대고말하라. " 이것또한지나가리라." 끊임없는근심이그대의기쁨의노래를멈추게하고피곤에지쳐기도조차할수없을때, 이진실이그대마음의슬픔을사라지게하고힘겨운하루의무거운짐을벗어나게하라. " 이것또한지나가리라." 행운이그대에게미소짓고환희와기쁨이가득하여근심없는나날들이스쳐갈때면, 그대가세속의기쁨에만안주하지않도록이말을깊이생각하고가슴에품어라. " 이것또한지나가리라." 진실한노력이그대에게명성과영광을가져오고지상의모든숭고한이들이그대에게미소지을때면삶의가장길고웅대한이야기도이세상에잠깐스쳐가는한순간에불과함을기억하라. " 이것또한지나가리라." 252

253 註釋 ) 'This Too Shall Pass Away' ' 이것또한지나가리라 ' 12 ~ 13세기페르시아의한시인이지은글귀. 이글귀는오랜세월구전으로전해져내려오다미국의시인 Lanta Wilson Smith가이글귀를토대로시를지었고오늘날많은사람들의사랑을받는시가되었다. 253

254 Epigram 114 이제혼자가아니야 もうひとりじゃない " 이또한지나가리라..." "Kenta ( 켄타 )! 용기를주는아름다운시 ( 詩 ) 야." 응. 어머니께서나에게자주들려주신시야." " 어머니께서?" " 응. 아주오래전부터많은사람들에게용기를준시래." "Kenta ( 켄타 )! 저기하늘에반짝이는큰별을봐." " 응. 저기큰별이보여." " 우리에게힘을내라고웃고있는것같아." " 그래. Mio ( 미오 ) 도용기를내. 조금만더." " 아! Kenta ( 켄타 ). 아이가방금내배를발로찼어. 이리와." 정말이네. Mio ( 미오 ). 배가꿈틀거려. 아이가놀고있는것같아." "Kenta ( 켄타 )! 내가아이를건강하게낳을수있을까?" " 물론이지. 내가 Mio ( 미오 ) 와아기를영원히지킬테니까." "Kenta ( 켄타 )! 난지금너무행복해." "Mio ( 미오 )! 당신과함께라면어디라도천국일거야." " 조금만더힘을내자. Mio ( 미오 )." " 응. Kenta ( 켄타 )." 254

255 Epigram 115 동쪽끝에서온사람들 People from the Far East 10 여명의사람들이지친몸을이끌고걸어간다. 이들은산길을헤쳐앞으로앞으로나아간다. 이들중에는 Kenta ( 켄타 ) 와 Mio ( 미오 ) 도있다. Mio 는부른배를안고 Kenta 의손을잡고걷고있다. 이들은어디에서온사람들일까? 얼마동안걸어온사람들일까? 어디를향해가는것일까? 무엇을찾아가는것일까? 이들의표정에는지친기색이역력하다. 금방이라도무거운발걸음을멈추려할듯하다. 하지만이들은아무말없이앞으로나아간다. 산바람이이들을조용히감쌀뿐이다. 이들의마음에가을바람이더욱쌀쌀하게느껴진다. 곧다가올겨울이두렵게느껴진다. 255

256 Epigram 116 남쪽으로 Heading South Kenta ( 켄타 ) 와 Mio ( 미오 ) 의일행이바람을헤쳐나간다. 한노인이여자아이의손을잡고걷고있다. " 할아버지! 우린어디로가는거에요?" "Hikari ( 히카리 )! 우리는지금남쪽으로가고있단다." " 할아버지! 남쪽에는무엇이있나요?" " 따뜻하고먹을것이많이있을거야?" " 언제쯤도착할수있나요?" " 글쎄다. 남쪽을향해걸음을멈추지않는한언젠가는도착할수있을거야." " 할아버지! 저멀리앞에있는높은산들을다넘어가야하는거에요?" " 남쪽으로가려면아마넘어야하겠지?" " 할아버지! 다리도불편하신데어떻게저런높은산을넘어요?" "..." 할아버지는소녀의물음에더이상대답을하지못한다. 그렇게오늘도하루종일남쪽을향해나아가는사람들. 오늘도하루는쉼없이흘러간다. 그때 Hikari 의밝은목소리가바람을가른다.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 저기사람이있는것같아요!!!" 모든사람들이 Hikari 가말한곳을바라본다. 256

257 Epigram 117 구세주 Savior Mio ( 미오 ) 의몸은하루가다르게무거워진다. 나는 Mio 의손을잡아본다. Mio 는괜찮다는듯이나를보며미소짓는다. 아름다운 Mio. 사랑스런 Mio. 과연우리들은살만한곳을찾을수있을까? 갑자기 Hikari ( 히카리 ) 가외친다. " 할아버지, 저앞에사람이있는것같아요!!!" 나는순간적으로 Hikari 가손짓하는곳을바라본다. 저멀리몇몇의사람이앉아있다. 아주짧은순간이아주천천히지나가는느낌. 한남자의모습. 한노인의모습. 한소년의모습. 한마리개의모습. 그리고야크. 남자와개는그순간분명히푸른빛을내고있었다. 마치이세상사람이아닌것처럼마치푸른후광이온몸을감싸고있는것처럼인간이아닌특별한영혼? 정령같이느껴졌다. 그리고그어떤특별한안도감이들었다. 이제우리의먼여정도끝이라는듯한 본능적인평안함이나에게밀려들었다. 나는그순간그개가늑대일거라고는꿈에도생각하지못했다. 257

258 Epigram 118 새로운가족 New Family 나는 Tony ( 토니 ) 와 Jin ( 진 ) 에게수유차 ( 酥油茶 ) 를따라준다. 나도차를한모금마신다. 행군에지친야크들이풀을맛있게뜯고있다. 내옆에웅크리고앉아쉬던 Atisa ( 아티샤 ). Atisa 가자리에서일어서더니앞을응시한다. Atisa 는아무소리도내지않고앞을바라본다. 나는 Atisa 의시선을따른다. 여러사람의형체가보이기시작한다. 순간적으로나는내온정신을집중한다. 그들은누구일까? 몇명이나될까? 위험한사람들은아닐까? 만나면어떤말을해야할까? 온갖생각이머리를스쳐간다. 조금씩가까워지는사람들. 노인의모습이보이고노인의손을잡은여자아이의모습이보이고다른몇몇의모습이보인다. 젊은남자의모습. 그리고배가부른한여자의모습. 258

259 그짧은순간이지나는동안나는그들이새로운 Shambhala ( 샴발라 ) 의가족이될거라고믿었다. 그건흐릿한느낌이아니었다. 분명한확신이었다. 내가그들을보호해주어야한다는책임감이들었다. 그리고부처님의자비를실천하라는활불라마의말이떠올랐다. " 나무관세음보살..." 나도모르게부처님을부르게된다. 259

260 Epigram 119 식사 Supper Tony ( 토니 ) 가 Jamkai ( 잠카이 ) 를대신해부지런히수유차 ( 酥油茶 ) 를끓인다. 조금은어설프지만찻잎을넣고야크버터를썰어넣고소금을뿌린다. Jamkai 는아껴두었던말리야크고기를썰고 옥수수가루와보릿가루로죽도만든다. Jamkai 는먹을것을처음만난사람들에게나누어준다. 그리고사람들을불가로불러모은다. 조금이라도따뜻하도록... 오랜만에입에음식을넣는사람들. 따뜻한차를마신다. 사람들의표정에안도감과행복감, 만족감이동시에피어오른다. Mio ( 미오 ) 를챙기는 Kenta ( 켄타 ), 자신의음식을조금이라도더 Mio ( 미오 ) 에게덜어준다. Mio ( 미오 ) 에게야크고기를한덩이더얹어주는 Jamkai. Jamkai 에게감사의목례를하는 Kenta. 옅은미소로답례하는 Jamkai. Hikari ( 히카리 ) 에게음식을덜어주는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 그런할아버지에게오히려자신의죽을더부어주는 Hikari. 그런모습을바라보는 Tony ( 토니 ). 따뜻한눈빛속에옛생각에잠기는 Tony. 260

261 Jamkai, Tony, Kenta. 모두가서로말이통하지않아대화를하지못한다. 하지만눈빛을통해서, 행동을통해서서로를충분히배려한다. 사람들이 Atisa ( 아티샤 ) 를흘깃흘깃바라본다. Jamkai ( 잠카이 ) 와 Jin ( 진 ) 옆에서조용히야크고기를먹는 Atisa. Atisa 의목을한번쓰다듬는 Jamkai. 순간다소안도하는표정의사람들. 적어도이늑대가자신들을해치지는않으리라느꼈으리라. 살아남아한곳에모인사람들. 살아남은것이가장중대한문제다. 만나게되고함께하게된것은소중한의미다. 이들은그의미를절실히느끼게될까? 261

262 Epigram 120 희망의여정 Journey of Hope 오늘도변함없이태양은또다시떠오른다. 어제와같지만어제와다르다. 새로운오늘이또하루를시작한다. Jamkai ( 잠카이 ) 가사람들에게그와함께갈것인지물어본다. 잠시서로를바라보는사람들. 하지만곧이어 Jamkai 를따라나서는사람들. 어느쪽이든불확실한선택이되겠지만. 적어도이들의눈앞에는 Jamkai 라는존재가있으니까. " 딸랑딸랑..." 어미말의방울소리가울려퍼진다. 일행이다시앞으로나아간다. 아버지의산 Kailash ( 카일라스 ) 를향해 그리고그너머 Shambhala ( 샴발라 ) 를향해. 262

263 Epigram 121 의심과믿음 Doubt and Belief 하루하루가지나간다. 고통의시간도행복의시간도 시간은멈추는법이없다. Kailash ( 카일라스 ) 산도조금씩가까워진다. " 할아버지!!" " 응. Hikari ( 히카리 )." " 우리따뜻한남쪽을향해간다고하지않았어요?" " 응. 그렇지." " 근데... 왜다른쪽으로가는거예요?" "..." " 우리가그동안잘못가고있었던거예요?" "..."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는혼란스럽다. 무엇을믿어야하는가? 무엇을의심해야하는가? 잘못을인정해야하는가? 그렇다면그동안의신념과희망은아무의미없는것이란말인가? 불안하다. 두렵다. 무섭다. 모든것이. Shimizu 는앞서가는 Jamkai ( 잠카이 ) 를바라본다. 그가평범한사람이아니기를바래본다. 그래서자신들을인도해주기를기원한다. Shimize 는 Hikari 의작고따뜻한손을감싸쥔다. 263

264 Epigram 122 푸른장미 Blue Rose "Kenta ( 켄타 )! 어디서장미향기가나는것같지않아?" " 응. 어디서나는거지?" " 향기가점점진해지고있어." " 응." "Kenta! 저길봐. 푸른꽃들이피어있어. 그래. Mio ( 미오 ). 푸른장미야." 일행앞에펼쳐진푸른꽃밭. 파란색의장미가수없이피어있다. 향기로운장미향이가득하다. "Kenta! 파란장미를본적이있어?" " 아니. 파란장미는존재하지않아." 모두가신기한듯파란장미를바라본다. Tony ( 토니 ) 가조용히말한다. " 불가능한일이야..." " 기적이야. 기적." " 파란장미는기적을의미해." 아무도 Tony ( 토니 ) 의말을이해하지못한다. 하지만모두지금보는이광경이불가능한일임을알고있다. 그들이보고있는것은분명히기적일것이다. 하지만그들이만나서함께 Shambhala ( 샴발라 ) 를향해가고있는 지금이순간이어쩌면진정한기적인것임을그들은생각하지못한다. 그리고그들앞에펼쳐질수많은기적을 지금은아무도예상하지못한다. 264

265 Epigram 123 영혼과의조우 Spiritual Encounter 푸른장미들을지나쳐가는일행. 앞서가던 Jamkai ( 잠카이 ) 가발걸음을멈춘다. 그리고다시되돌아가는 Jamkai. 일행들이 Jamkai 를바라본다. Jamkai 가일행들에게말한다. " 여기서잠깐쉬어갑시다." " 모두들차를끓이고잠시숨을돌립시다." Mio ( 미오 ) 가차를끓일준비를한다. Kenta ( 켄타 ) 가야크의등에묶인짐을내린다. 야크가풀을뜯으며기력을보충한다. Tony ( 토니 ) 는아이들을챙긴다. Jamkai ( 잠카이 ) 는한장미앞으로가서 한참동안장미를바라본다. 그리고홀로얘기를한다. 265

266 Epigram 124 영혼과의조우 II Spiritual Encounter II 푸른장미를지나쳐가는일행. "Atisa ( 아티샤 )!" Jamkai ( 잠카이 ) 는자신의옛이름을부르는소리를들었다. Jamkai 가푸른장미가있는곳을돌아본다. 거기에는분명히자신의할머니가앉아있었다. 사랑하는할머니. 자신을유난히도아끼고사랑하셨던할머니. Klesa ( 클레사 ) 역병에걸려고통스럽게돌아가셨던할머니. 분명히그할머니였다. Jamkai 는할머니가있는쪽으로돌아간다. 할머니앞에쪼그려앉아할머니를바라보는 Jamkai. 할머니는역병에걸리기전그온화하고아름다운모습으로앉아있다. Jamkai 는자신을보며걸음을멈춘일행을향해외친다. " 여기서잠깐쉬어갑시다." " 할머니! 할머니가어떻게여기에계신가요?" "Atisa ( 아티샤 )! 너를만나기위해이렇게할머니가왔단다." "Atisa! 무엇이그렇게괴로운게냐?" " 사랑하는사람들을잃고홀로남아서괴로워요. 할머니!" 266

267 "Atisa! 네가이세상에남게된것은특별한이유가있기때문이란다." " 할머니..." " 그동안여러신기한경험을하지않았느냐?" " 네. 할머니." " 지금은시간과공간이뒤틀리고영혼과인간이서로만나기시작했단다." 그게무슨..." " 어제의시간과오늘의시간이엇갈리고산자와죽은자가함께살때가올거야." " 할머니! 그게무슨말이에요?" " 앞으로네가이해하지못할많은일들이벌어질거야." " 네. 할머니." " 절대흔들리지말고네마음의소리와부처님의뜻을따라행동하면된단다." " 네." " 네가너무보고싶어서, 그리고너에게용기를전하기위해서잠시들렀단다." " 그럼할머니는다시떠나셔야하나요?" " 할머니는언제나 Atisa 너를지켜보고있단다. 단지네가볼수없을뿐이지. 네마음으로할머니를그리면언제든나를볼수있을거야." 할머니의모습이사라졌다. Jamkai 앞에는푸른장미만이바람에살랑살랑향기를실어보낸다. Jamkai 는오래도록장미를바라본다. 267

268 268

269 Epigram 125 풀장난감 Grass Toy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가언덕에앉아무언가를만든다. 할아버지는가까이있는길다란풀잎을몇개뽑는다. 할아버지가능숙한손놀림으로풀잎을엮어서모양을만든다. 할아버지옆에서 Hikari ( 히카리 ) 와 Jin ( 진 ) 이신기한표정으로 Shimizu 를바라본다. " 할아버지! 뭘만드시는거예요?" " 글쎄다. 뭘만들까? 뭐가갖고싶으냐?" " 할아버지가만들어주시는것은뭐든지좋아요!" Hirari ( 히카리 ) 가 Jin ( 진 ) 을바라보고웃는다. Hikari 의천진하고맑은표정에 Jim 도함께웃는다. 얼마지나지않아할아버지의손에서는한마리커다란 메뚜기가멋지게탄생했다. 어떻게풀잎을엮어서메뚜기장난감을만들었을까? Shimizu 는풀잎메뚜기를 Hikari 에게건넨다. Hikari 는신기한듯메뚜기를만져본다. 그리고 Jin 에게건넨다. 두아이가풀잎메뚜기장난감을들고논다. 아이들의웃음소리가맑게울린다. 그런모습을 Shimizu 가미소지으며바라본다. 269

270 Epigram 126 모모 MOMO 저멀리 Kailash ( 카일라스 ) 산이보인다. 아버지의산. 성스러운산. 다른산들과구별되는위용을드러낸다. Kailash ( 카일라스 ) 산은벌써눈에덮여있다. 부지런히앞을향해나아가는일행. 일행이걸음을멈춘다. Jamkai ( 잠카이 ) 가뒤를돌아본다. Atisa ( 아티샤 ) 가걸음을멈추고서있기때문이다. Jamkai 가 Atisa 를부른다. 하지만 Atisa 는요지부동이다. 한참을자리에서있던 Atisa. 갑자기숲을향해뛰어들어간다. 무엇을찾는것일까? 일행이 Atisa 를따라숲으로들어간다. 270

271 Epigram 127 모모 II MOMO II 숲속. Atisa ( 아티샤 ) 가멈춘다. 일행도멈춘다. 모두가한곳을바라본다. 낙엽이소복이내려앉은숲. 어미개가옆으로누워있다. 그곁에엄마를지키고앉아있는작은강아지. 하지만어미의몸은이미말라비틀어져있다. 어미는머리만형체가남아있고 머리아래몸통은뼈만남아있다. 이미죽은지한달은넘은듯하다. 어미개는무엇때문에죽은것일까? 죽은어미개의몸통은아마독수리가깨끗이발라먹었을것이다. 죽은어미의곁을한달이넘게떠나지않고있는강아지. 일행은잠시숙연해진다. 아무도말을하지않는다. 강아지가고개를들어사람들을바라본다. 작은얼굴에커다랗고동그란눈망울이반짝인다. Hikari ( 히카리 ) 가강아지에게다가간다. "Momo ( 모모 )! 이제부터넌 Momo 야." Hikari가 Momo를품에안는다. Momo 는따뜻한엄마의품이얼마나그리웠을까? 그동안얼마나두려웠을까? Hikari 는 Momo 를따뜻하게안아준다. 271

272 272

273 Epigram 128 꽃의연민 Flower s Compassion Hikari ( 히카리 ) 는 Momo ( 모모 ) 를안고 사람들이함께숲을나선다. 잠시걸음을멈추는 Tony ( 토니 ). Tony 가다시숲으로들어간다. Jamkai ( 잠카이 ) 가그뒤를따른다. Momo 가있던자리를살피는 Tony. 그곳에는물이고여있다. 그리고주위의꽃이고개를숙이고 꽃잎에모인물을땅에한방울씩떨어뜨리고있었다. 마치 Momo 를위해물을주려고했던것처럼... 그오랜시간동안아무것도먹지않은강아지는 꽃이주는이물을먹고생명을이어온것이다. Tony 가꽃에게말한다. " 네가 Momo 를살리기위해자신이모아둔물을준거니?" Tony 가꽃잎을어루만진다. " 이제우리가 Momo 를보살필테니더이상물을주지않아도된단다." 신기하게도꽃은천천히다시원래대로서기시작한다. 그리고꼿꼿이서서 Tony 를향해향기를뿜는다. 그순간, Tony 의눈에꽃은아름다운여인의모습으로비친다. 모성을간직한아름다운여인의모습. 이믿을수없는광경을생생히지켜보는 Jamkai. 273

274 Epigram 129 시공 ( 時空 ) 의왜곡 Distortion of Time and Space 아! 내가지금보고있는것을어떻게이해해야하는가? 내머리로는이해할수가없다. Tony ( 토니 ) 는대체누구인가? 그는어떻게이모든것을받아들이는가? 할머니의영혼이말한것이떠오른다. 시간과공간의교차. 산자와죽은자의만남. 그동안일어난여러가지일들이떠오른다. 귀신과의만남. 늪의영혼들. Atisa ( 아티샤 ) 와의교감. 분명히내가있는지금이세상은다르다. 예전에살았던곳과다르다. 이높은산에는이렇게낙엽이많이쌓이지않는다. 그리고지금시기는원래이렇게꽃들이피지않는다. 시간과계절이더이상예전과같지않다. 모든것이달라졌다. Kai ( 카이 ) 의죽음이후여러곳을지나왔지만마치방향을알수없는미로속을헤매는것만같다. 막연히방향을예상하고짐작만할뿐이다. 274

275 영혼이움직이듯공간도움직이는것일까? 시간과공간이마치파도가치듯이울렁이는것일까? 갑자기내머리속이울렁거리고 내발밑의땅이출렁거린다. 아! 무엇이변한것인가? 이세상이변한것인가? 아니면지금의내가너무많이바뀐것인가? 무엇이진실인가? 지금껏내가배우고알아왔던것들인가? 아님지금내가느끼고있는것이진실인가? 모든것이혼란스러울뿐이다. 275

276 Epigram 130 남쪽사람과의조우 Encounter with Southerners 아버지의산. 신성한 Kailash ( 카일라스 ) 산이시야에들어온다. Jamkai ( 잠카이 ) 의발걸음이빨라진다. 일행들은아무말없이 Jamkai 를따른다. " 쉬잇! 멈춰!" Jamkai 가걸음을멈추고경계한다. 그리고저앞을손으로가리킨다. 사람이다. 몇명의사람들이바위에몸을기대고앉아있다. Jamkai가조심스레그들에게다가간다. 살아있는사람이다. 그들은피부가일행보다조금더가무잡잡하다. 생김새도약간다르다. 그들은낡은옷을입고추위에떨고있다. Jamkai 를바라보는그들의눈에는경계의눈빛이아닌안도의빛이비친다. Jamkai 가묻는다. " 당신들은어디에서왔소?" 그들은 Jamkai 의말을알아듣지못한다. Tony ( 토니 ) 가그들에게다가간다. " 그대들은어디에서왔습니까?" 다행히이사람들은 Tony 의말을알아듣는다. 그들중한명이손을들어한쪽을가리킨다. " 우리는저남쪽에서왔습니다." 다른한명이이어말한다. " 높고가파른히말라야산들을넘어서이곳까지왔습니다." 276

277 Epigram 131 카일라스산 Mountain Kailash 아버지의산 Kailash ( 카일라스 ). 산중의산. 위대한 Kailash 가모두를맞이한다. Kailash 산은언제나겨울을품고있다. 하얀눈을가슴에품은 Kailash. 거대한아버지의산은장엄한위용을뽐낸다. Jamkai ( 잠카이 ). Atisa ( 아티샤 ). Tony ( 토니 ). Jin ( 진 ). Mio ( 미오 ) 와 Kenta ( 켄타 ). Hikari ( 히카리 ) 와 Shimizu ( 시미즈 ). 그들과함께동쪽에서온사람들. 그리고남쪽에서히말라야를넘어온사람들까지. 모두 Kailash 의웅장한모습에잠시할말을잊었다. ' 휘이... 휘이... 차가운겨울바람이불어온다. 험난한산행을예고하듯이

278 Epigram 132 카일라스에제를올리다 Worship for Kailash 정성을다해끓인수유차 ( 酥油茶 ). Kailash ( 카일라스 ) 산을바라보는 Jamkai ( 잠카이 ). Jamkai 가찻잔을들고산을바라본다. 그리고신성한산을향해성스러운차를뿌린다. 이어서 Chakalon ( 챠카롱 ) 의소금을산을향해흩뿌린다. " 신성한아버지의산이시여. 보잘것없는인간들이 Kailash 산에게기원합니다. 저희들을보살펴주시고무사히산을지나가도록해주시옵소서." Jamkai 는경건한자세로 Kailash 를향해절을한다. 한참을계속해서절을한다. 뒤에서 Jamkai 의의식을바라보는일행들. 모두아무말이없이경건한분위기에젖는다. 하지만 Jamkai 가무엇을위해기도를하는지 절을하는지모두가잘알고있으리라. Tony ( 토니 ) 가주머니에서무언가를꺼낸다. 작은십자가. Tony 가십자가를손에쥐고바라본다. 아마도 Tony 가섬기는神을상징하는것이리라. Tony 는십자가를손에쥐고기도를드린다. 모두의평화를기원한다. 278

279 Epigram 133 잠카이의기도 Jamkai s Prayer Jambu ( 잠부 )! 사랑하는나의아내여! 당신은어디에있소? 잘지내고있는거요? 그곳에는우리의아들 Kai ( 카이 ) 와당신이함께있겠지? 당신기억하오? 1 년전 Kai ( 카이 ) 의장례를치르고 당신과나는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를향한순례의길을떠났지. 집을떠난지 108일째되던날, 이 Kailash ( 카일라스 ) 를눈앞에두고당신은이고통스런세상을떠났지. 힘겨운오체투지를했던그 108일동안당신은마음의평화를얻었소? 인간사 108가지번뇌를하나씩벗어던졌소? 당신이떠나고나홀로당신의못다한순례를계속했소. 그리고나는우리의 Shambhala ( 샴발라 ) 를찾았소. 1 년이지난지금. 나는또다시이 Kailash 산을다시오르고있소. 이번엔나혼자가아니라더많은사람들과함께말이오... Jambu! 당신의깨끗한영혼은이미독수리들이하늘로데려갔겠지? 그리고당신의아름다운영혼은부처님의자비와함께 온세상에바람과함께불어오겠지? Kailash 에는다시겨울이오고나는다시이눈밭을오르고있소. 매일. 매순간. 당신과내아들을그리워하고있소. 내사랑. 그리운내아내여

280 Epigram 134 시미즈의기도 Shimizu s Prayer 눈덮인 Kailash ( 카일라스 ) 산을며칠째오르고있다. 우리는모두처음만난사람들이다. 모두각기다른곳에서떠나온사람들이다. 맨앞에서 Jamkai ( 잠카이 ) 가앞장서서산을오른다. 어느누구도말을하지않지만우리는 Jamkai ( 잠카이 ) 를의지하고있다. 아니, 그밖에의지할사람이없다. 나도, Kenta ( 켄타 ) 와 Mio ( 미오 ) 도, 그리고 Hikari ( 히카리 ) 도 이렇게많은사람들을오랜만에바라보니마음의무거웠던부담이한결가벼워진다. 동쪽끝에있는나의고향. 고향을떠나온지많은시간이흘렀다. 많은사람들이추위와배고픔, 그리고질병에걸려서세상을떠났다. Hikari 의부모는이머나먼여정중에 Hikari 를낳았다. 그러나 Hikari 가이렇게예쁘게커가는모습도보지못하고죽었다. 나의가족들도하나둘씩하늘나라로가버렸다. 부모님의잃은 Hikari 와사랑하는자식들을잃은나. 이제나에게는 Hikari 가가족이나다름없다. 내가이작은아이를보살펴주어야한다. 이늙은인간이말이다. Hikari! 이제너무걱정하지않아도된단다. 이할아버지가없어도이렇게많은사람들이너를보살펴줄테니말이다. 아이야! 이추위를조금만견디자. 이배고픔을조금만더참아보자꾸나. 너의미래는분명히더밝을것이야. 280

281 Epigram 135 토니의기도 Tony s Prayer 나는지금어디를가고있는것인가? 무엇을찾기위해가고있는것인가? 오래전나는내고향서쪽의끝을떠나왔다. 그리고동쪽으로동쪽으로오늘이곳까지왔다. 사랑하는내딸아이의영혼의목소리를따라온것이다. 사랑하는모든사람을잃고. 가족을잃고고향을잃어도... 나는그들을따라세상을떠날용기도없는남자다. 그저추억만가슴에품고기억만등에짊어지고마음속에그리움만품을뿐이다. 내영혼은한없이우아한아름다움을갈망하지만 내육신은오늘도그저따뜻한잠자리와 허기를채울음식만을간절히원할뿐이다. 神이시여! 당신은이런미약한인간인저를그래도사랑하십니까? 이런부족한인간인저도당신이계시는그아름다운천국으로갈수있습니까? 오늘도그저당신의은총을갈망하고 당신의은혜를구할뿐입니다. 언제라도당신이원하시는때에 이늙은몸뚱이를거두어주시고 이영혼을사랑하는가족곁으로데려가주시옵소서. 281

282 Epigram 136 켄타의기도 Kenta s Prayer 神이시여! 저와사랑하는 Mio ( 미오 ) 에게다시새로운희망을주셔서감사드립니다. 남쪽의따뜻한나라를향한끝없는여정. 그불확실한여정. 그두려움의여정에서우리모두가많이지쳤었습니다. 그런두려움의길에서 Jamkai ( 잠카이 ) 를만났습니다. 푸른빛에둘러쌓인 Jamkai와 Atisa ( 아티샤 ) 를만났습니다. 신비한푸른빛. 그리고늑대를친구처럼대하는인간 Jamkai. 우리는구세주를만난듯이기뻤습니다. 하지만나는그가향하는곳에대한확고한믿음을갖지못했습니다. 어쩌면우리가원래가려는곳이옳은방향이아닐까하는 일말의의심을지울수없었습니다. 남쪽에서온사람들을보고서야다시한번 Jamkai 의결정을믿을수있었습니다. 부디이나약한믿음의인간을용서해주세요. 부디이약한의지의남자를용서해주세요. 저에게는지켜야할아내 Mio 가있고 곧세상에태어날저의모든것을다바칠수있는아이가있습니다. 부디이들을잘보호하고행복하게할수있도록 아니, 최소한고통스런삶을살게하지않도록 그런힘을저에게주시옵소서. 오직그하나의바램만을神께구하나이다. 282

283 Epigram 137 미오의기도 Kenta s Prayer 엄마! 아빠! 하늘나라에서잘계시나요? 그곳에서는더이상배고픔도아픔도없겠죠? 엄마아빠도 Mio ( 미오 ) 가많이그리우시겠지요? 저는잘있어요. 아니, 적어도아직살아있답니다. 그리고제곁에서사랑하는 Kenta ( 켄타 ) 가늘저를지켜주고있어요. 神께서저에게축복을내려주셔서제뱃속에는지금소중한생명이자라고있어요. 아직세상에나오지도않은아이지만지금이순간저에게이세상그어느것보다도소중한존재에요. 엄마아빠가세상을떠나시던그마지막순간까지언제나제걱정만하셨잖아요. 이제엄마아빠의사랑을 Mio도조금은알것같아요. 엄마아빠가저를얼마나사랑하셨는지. Mio는모든것을바쳐모든힘을다해이아이를낳고잘키울거에요. 이고통스런세상에춥고배고픈이세상에태어나얼마나많은고통을이아이가겪을지생각하면걱정이가슴속에가득차오르지만그래도분명히이아이가세상에태어날이유가있는거지요? 그렇게저는믿고싶어요. 엄마아빠! Mio 를지켜주세요. 그리고이아이를보살펴주세요. 엄마아빠! 사랑해요. 언제나. 영원히. 283

284 Epigram 138 눈보라 Snowstorm 눈보라가휘몰아친다. Kailash ( 카일라스 ) 산을뒤덮은눈보라. 눈과바람이모든것을삼키려한다. 그눈보라한가운데를나아가는사람들. 온힘을다해앞으로나아가려하지만 좀처럼나아갈수없다. 야크도힘에겨워숨을헐떡인다. 마치우주에있는모든바람과눈이몰려와 이들의앞길을막아서고있는것처럼... 눈보라는밤낮없이며칠동안이나몰아친다. 눈보라가강해질수록 바람이거칠어질수록 이들의숨소리는작아진다. 이들의의지또한약해진다. 284

285 Epigram 139 피신처 Shelter ' 휘잉... 휘...' 세찬바람과눈이몰아친다. 한치앞을볼수가없다. 분명히아직태양이떠있을텐데 눈보라는햇빛을가리고어둠이벌써드리워져있다. 추위와바람, 어둠과공포가몰려온다. 한걸음을나아가지못한다. 아니한발자국을떼기도버겁다. " 저쪽으로피해야겠어!" Jamkai ( 잠카이 ) 가사람들을이끈다. 몇개의바위가자리한곳. 그나마바람만이라도조금막을수있을까? 손으로눈을파내고바위옆으로눈의벽을세운다. 그리고사람과야크들을모은다. 공간이좁아서그들이한데모여있을까? 아니, 그보다 Kailash ( 카일라스 ) 의추위가 그들을떨어질수없게했을것이다. 모두가말이없다. ' 다닥... 따닥...' 추위에턱이떨려서부딪치는소리가바람속으로퍼진다. Hikari ( 히카리 ) 는작은품에 강아지 Momo ( 모모 ) 를꼭끌어안는다. 285

286 Epigram 140 오늘이당신의마지막날이라면 If Today was your Last Day 얼마나지났을까? 바람소리가점점멀어진다. 몸의감각이조금씩사라진다. 눈을떠본다. 바람은여전히세차게몰아친다. 내마음은오히려조금씩평온해진다. 여보! Jambu ( 잠부 )! 이 Kailash ( 카일라스 ) 의어딘가에당신을두고떠났던나. 당신의남편. 이 Atisa ( 아티샤 ) 가다시돌아왔소. 멀고먼길을돌아다시돌아왔소. 당신의소원대로우리 Kai ( 카이 ) 의마지막육신의흔적을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에뿌렸다오. 그리고다시이렇게당신곁으로돌아왔다오. 당신은어디있소. 이제곧아마... 당신을만날수있겠지? 우리 Kai ( 카이 ) 도만날수있겠지? 나도모르게입가에미소가흐른다. 286

287 Epigram 141 별속의아름다운추억들 Sweet Memories in Stars 아이의목소리가들린다. 여자아이의목소리가들린다. 눈을뜬다. 잠이들었었나보다. Hikari ( 히카리 ) 가 Shimizu ( 시미즈 ) 에게무언가얘기를하고있다. 눈바람이그쳤다. 밤이다. 맑은밤하늘. 무수히많은별들이반짝인다. 마치하얀눈이내리는것처럼 아! 아름답다. 저하나하나의반짝이는별들은어떤이야기를품고있을까? 수많은별들이흩어졌다모인다. 그리고 Jmabu ( 잠부 ) 의모습으로, 또 Kai ( 카이 ) 의모습으로변한다. 그들의옆에는아! 나의모습도보인다. 행복한세사람의모습이보인다. 예전우리셋이함께살던때, 우리는저렇게함께모여함께웃으며밤하늘의별을보았지. 아내 Jambu가 Kai에게별의이야기를해주고옛날이야기를해주었지. 엄마가들려주는별의이야기를 Kai 는가장좋아했었는데... 그렇게우리는함께했었다. 지금밤하늘에비치는저모습으로행복한모습으로... 별들은기억하고있었다. 우리의추억을... 그순간을그대로품고있었다. 별이쏟아질듯반짝인다. 287

288 Epigram 142 별속의아름다운추억들 II Sweet Memories in Stars II " 할아버지! 저기하늘을보세요. 별이정말많아요." " 그래. Hikari ( 히카리 )! 별이정말밝게빛나구나." " 할아버지. 저별들은어떻게저기있는거에요?" " 음. 착한사람들이죽은후에하늘에올라가서별이되는거야." " 그럼우리엄마, 아빠도저기있어요?" " 그럼. 있고말고. 한번찾아보렴." " 전아빠엄마얼굴을몰라요. 할아버지." " 마음으로찾을수있단다. 언제나너를위해빛나고있으니까." " 음..." " 어때? 보이니?" " 할아버지! 저기저쪽에반짝반짝빛나는두개의별인것같아요..." " 한번자세히보려무나. 엄마아빠얼굴이보이니?" " 네. 할아버지. Hikari 를향해웃고계세요." "Hikari 네가보고싶어서매일밤저렇게빛나고있는거란다." " 할아버지. 이곳은너무추워요. Hikari 도저기하늘의별이되고싶어요. 아빠랑엄마가있는곳에가고싶어요. " 언젠가는우리모두저하늘에갈수있단다. 언젠가는..." 288

289 Epigram 143 올드랭사인 Auld Lang Syne 밤하늘로솟아오르는아름다운가락. Tony ( 토니 ) 가여러개의피리로만든자신의악기를불고있다. 잠시동안추위를잊고고통을잊고불안을잊고 모두가아름다운가락에취한다. 모두에게익숙한멜로디인듯한두명씩노래가락을따라함께흥얼거리기시작한다.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가부르고, 남쪽에서온사람들이함께부른다. 아름답지만단순한곡조의가락에 나머지사람들도따라부르게된다. 가락을처음듣는 Jamkai ( 잠카이 ) 조차 함께 Tony 의피리소리에맞춰가락을흥얼거린다. 아름다운밤하늘. 반짝이는별. 지금이순간, Kailash ( 카일라스 ) 산은세상에서가장아름다운곳이다. 살아있는사람들이부르는 생명의멜로디가 Kailash 의구석구석퍼져나간다. Tony 의피리소리는오랫동안이어진다. 289

290 Should old acquaintance be forgot and never brought to mind Should old acquaintance be forgot and Auld lang syne For auld lang syne, my dear for auld lang syne We'll take a cup of kindness yet for Auld lang syne And surely you'll buy your pint cup and surely I'll buy mine And we'll take a cup o'kindness yet for auld lang syne For auld lang syne, my dear for auld lang syne We'll take a cup of kindness yet for Auld lang syne Should old acquaintance be forgot and never brought to mind Should old acquaintance be forgot and Auld lang syne and Auld lang syne 註釋 ) 전래스코틀랜드민요가락. 스코틀랜드시인로버트번스 (Robert Burns) 가 1788년시를붙임. 곡명은 ' 그리운옛날 ' 이라는뜻이다. 세계적으로이별할때많이불리고있지만내용은다시만났을때의기쁨을노래하고있다. 290

291 Epigram 144 엄마아빠의약속 Mom and Dad s Promise "Kenta ( 켄타 )! 이제곧아이가태어나면이름을뭐라고지을까?" " 글쎄. Mio ( 미모 )! 어떤이름이좋을까?" " 나는아이를 Kenji ( 켄지 ) 라고부르고싶어." "Kenji?" " 응. 당신이름이 Kenta ( 켄타 ), 健太, ' 건강한남자 ' 라는뜻이잖아?" " 응." " 그래서. 아이는 Kenji, 健児, ' 건강한아이 ' 라고부를래." " 그건사내아이이름이야. Mio. 만약딸이면어떡해?" "Kenta! 나는느낄수있어. 당신을꼭닮은건강한사내아이라는것을..." "Mio! 난상관없어. 무사히태어나기만한다면. 건강하기만하다면." "Kenta! 우리저별님들에게기도하자. 우리아이가건강하게태어나길말이야." " 응 Mio. 그래. 건강하기만하면돼. 다른것은어느것도중요하지않아." "Kenta! 우리가정말로 Shambhala ( 샴발라 ) 를찾을수만있다면얼마나좋을까?" " 그래. 정말그곳은우리셋이새로운삶을시작할수있는좋은곳이겠지?" " 우리가 Shambhala ( 샴발라 ) 를정말찾을수있을까? Kenta?" "Jamkai ( 잠카이 ) 를믿을수밖에없어. 지금은." 291

292 Epigram 145 두려움은언제나추억보다앞선다 Fears always precede Reminiscences Tony ( 토니 ) 의피리소리가잦아든다. 이제고요함이그자리를메운다. 모두가아무말이없다. 정적이흐른다. 잠시아름다운추억이채웠던자리. 어느덧현실의두려움이그자리를채운다. 마음은아름다운추억속에영원히머물고싶지만 살아있는생명은육신의굴레를벗어날수없다. 이대로죽음을기다려야할지도모른다는두려움. 만약 Shambhala ( 샴발라 ) 를찾지못한다면어찌될까? 아! 모두가 Jamkai ( 잠카이 ) 만을바라본다. 그러나지금누구보다두려움이큰사람은아마 Jamkai 리라. Jamkai 의표정이무겁다. 모두의두려움을합한것보다더한무게가그의마음을짓누른다. 292

293 Epigram 146 아티샤의울음소리 Atisa s Howling 고요함속에흐르는정적. 정적속에스며드는불안. Atisa ( 아티샤 ) 가별을바라본다. 그리고늑대울음을낸다. ' 우... 우우...' 늑대울음이퍼진다. Kailash ( 카일라스 ) 의밤하늘로... 고요함속에울리는 Atisa ( 아티샤 ) 의울음. Atisa 는한참을계속해서울어댄다. 293

294 Epigram 147 락샤스탈의하얀표범 Rakas-tal s White Leopard 저멀리어슴푸레푸른빛이어슴푸레비친다. Atisa ( 아티샤 ) 가울음을그친다. 모두가푸른빛이비치는곳을바라본다. 천천히 Atisa 를향해다가오는형체. 사람이아니다. 예전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로향하던길에서 맞닥뜨린하얀표범이다. Atisa 와사투를벌이고 Atisa 를물어죽일뻔했던그표범이다. Atisa 를향해다가오는하얀표범. 표범을조용히바라보는 Atisa. Atisa 가이표범을불렀던것일까? 표범이 Atisa 의울음소리를듣고찾아온것일까? 표범이걸음을멈춘다. 그리고한참을바라본다. Atisa 를, Jamkai 를, 그리고일행들을... 표범이돌아선다. 그리고다시걸어간다. 천천히... Atisa가표범을따라나선다. Atisa가 Jamkai를한번돌아본다. 그리고다시표범을따라눈밭을걸어간다. 294

295 Epigram 148 표범을따라가다 Follow Leopard 하얀표범이눈밭을걸어간다. Atisa ( 아티샤 ) 가표범을따른다. 그리고 Jamkai ( 잠카이 ) 와일행들. 그리고야크떼까지... 어느덧동쪽에해가떠오른다. 눈보라는그치고 두려움도함께멈추었다. Jamkai 만이약간의경계를늦추지않는다. 하얀표범의무서움을알기에. 과연하얀표범이이들을어디로데려가는지알수없기에. 얼마나걸었을까? 안개가조금씩드리운다. 햇빛을가리고시야도함께가린다. 한치앞이보이지않는무거운안개. 안개속을걸어가는일행. 발밑이보이지않는다. 마치구름속을걸어가는느낌이다. 발에조금씩딱딱한감각이느껴진다. " 눈밭을빠져나왔어! 땅이야... 땅이밟혀." Jamkai ( 잠카이 ) 가나지막이외친다. 295

296 Epigram 149 샴발라로흐르는강 River to Shambhala 몽글몽글한안개는아직남아있지만 풍경이조금씩눈에들어오기시작한다. 평지가이어진다. 어느덧 Kailash ( 카일라스 ) 산을넘은것일까? 조금씩내리막길이시작되고... 눈앞에나타나는강. 안개가피어오르는강이보인다. 이곳은더이상차가운겨울바람도불지않고 눈도내리지않는다. 포근한공기가모두를감싼다. 따뜻한공기와포근한안개를느끼는사람들. 그들의얼굴에안도의표정이피어난다. 죽음의공포를지나온사람들. 희망의끈을놓지않았던사람들. 하얀표범이걸음을멈춘다. 뒤돌아일행을바라보더니안개속으로달려간다. 눈깜짝할사이에표범이사라져버린다. 표범이사라진곳을바라보는 Atisa ( 아티샤 ). Jamkai ( 잠카이 ) 와일행들. 절망의끝에서나타난표범에게감사의인사를보낸다. 296

297 Epigram 150 샴발라로흐르는강 II River to Shambhala II 안개낀강을바라보며강가에쪼그려앉는 Jamkai ( 잠카이 ). 고요한강. 잔잔한물살. 천천히강가를감싸고있는안개. 마치이곳은현실이아닌꿈속의세계와같이느껴진다. 포근한공기가 Jamkai 의얼굴에닿는다. ' 이제어디로가야하나?' 'Shambhala ( 샴발라 ) 는대체어디에있는것인가?' ' 지난번에 Shambhala 를찾아갔을때와는전혀다른데...' Jamkai 의머리에온갖생각이가득찬다. 일행들은 Jamkai 만바라보고있는데... 추위가사라지자 두려움도사라졌다. 두려움이사라지자 허기가몰려온다. " 우선여기서잠시쉬도록합시다." Jamkai 가일행을바라보며말한다. Tony ( 토니 ) 가주전자에강물을담고 물을끓일준비를한다. 그렇게모두들오랜만에달콤한휴식을준비한다. 297

298 Epigram 151 샴발라로흐르는강 III River to Shambhala III 모두가따뜻한수유차 ( 酥油茶 ) 를마신다. 따뜻하고고소한수유차와함께 그동안여정의피로도함께씻어낸다. Jin ( 진 ) 과 Hikari ( 히카리 ) 도함께앉아작은손으로 수유차 ( 酥油茶 ) 잔을쥐고차를마신다. Kenta ( 켄타 ) 도 Mio ( 미오 ) 를보살핀다. "Mio ( 미오 )! 자, 한잔더마시도록해." " 고마워, Kenta ( 켄타 )! 차를마시니힘이나는것같아." Kenta 가 Mio 에게수유차 ( 酥油茶 ) 를한잔더따라준다. 어미말이강가에서열심히작은풀들을찾아뜯는다. 어미말이움직일때마다방울도함께소리를낸다. ' 딸랑딸랑...' 어미말곁에서야크들도오랜만에풀을뜯으며기운을보충한다. " 저길봐! Jamkai! 저기를봐! 배야. 배가온다." Tony 가안개낀강을바라보며소리친다. 298

299 299

300 Epigram 152 나룻배 Wooden Boat 안개낀강. 조용한물살을가르며여러척의나룻배가다가온다. 나무로만든작은나룻배들. 각각의나룻배에는사공이나무장대를쥐고있다. 노를젓지도않고나무장대로강바닥을짚지도않는데배가움직인다. 신기하게도여러척의나룻배들은일정한속도로대오를이루며다가온다. 야크들을모두실을수있을만큼큰나무뗏목도있다. " 아!" 모두의입에서저도모르게탄식의소리가나온다. 이얼마나신기한광경인가? 마치이들을기다리기라도한듯이 나룻배가강가에멈추고 모두가함께어미말과야크떼를뗏목에태운다. 야크들도온순하게얌전히뗏목에오른다. 모두가뿔뿔이흩어져나룻배에오른다. 누가어느나룻배에타야하는것일까? 의논할필요도없다. 눈치볼필요도없다. 너무나자연스럽게각자의나룻배로오른다. 그렇게정해져있기때문이다. 모두가각자가타야할배를알고있다. 처음배를본그순간부터

301 Epigram 153 가장소중한기억, 가족 The most precious Memory, Family 나는작은나룻배에홀로오른다. 배에는젊은여인과작은사내아이가서있다. 나는그들에게두손을모으고인사를한다. 그들도나에게인사를한다. 나는배한쪽에자리를잡고앉는다. 배가다시출발한다. 안개자욱한강위를미끄러지듯이나아간다. 나는다른배들을바라본다. 여러척의나룻배들이강물을가르며나아간다. 일행들모두여러배에나누어타고있다. 내가탄배에는젊은여인과사내아이. 그래. Jambu ( 잠부 ) 와 Kai ( 카이 ) 가떠오른다. 만일아내와아들이살아있다면 아마이들과비슷한모습이리라. 나는안개낀강을바라본다. 신비한강. 신비한안개. 나는신비한배를타고어디론가가고있다. 이때들리는소리. 누군가나를부른다. " 아빠!" 301

302 Epigram 154 가장소중한기억, 가족 II The most precious Memory, Family II 나는깜짝놀라돌아본다. "Kai ( 카이 )!" "Jambu ( 잠부 )!" 사공의모습이 Jambu 와 Kai 로바뀌었다. 내사랑하는아내와아들이서있다. " 여보! 당신의아내 Jambu 에요 " " 아빠! Kai 야... 아빠, 너무보고싶었어." " 그래. Kai 야. 아빠도네가너무보고싶었단다. 매일. 매순간." "Jambu! 당신어떻게된일이오?" " 여보. 당신을 Shambhal ( 샴발라 ) 까지데려다주려고잠시들렀어요." " 여보. Jambu. 제발떠나지말아요. 나도함께데려가줘." " 그래. 아빠! 아빠도우리랑함께살아요. 우리셋이서." "Kai 야! 아빠는아직우리랑함께살수없단다. 아빠는아직해야할일이있으셔." " 아니오. 여보. Jambu! 나는아무것도해야할일이없소. 나에게는당신과 Kai 가전부야." 나는 Jambu 와 Kai 에게다가간다. Jambu 와 Kai 의손을잡으러. 그들을다시는놓치지않기위해서. 현실이든, 꿈이든상관없다. 나는내가족을, 내사랑을다시는놓치지않으리. 나는내온힘을다해 Jambu 와 Kai 의손을잡는다. 302

303 Epigram 155 죽은자는산자의기억속에서살아간다 The life of the dead is placed in the memory of the living "Jambu ( 잠부 )! Kai ( 카이 )! 흐흑! 여보." 내손은연신허공을가른다. 그리고계속해서아내와아들을부른다. 어느새그들의모습은사라지고없다. 나홀로배위에앉아강을바라본다. " 제발. 가지마. 제발." 사랑하는가족이없는세상. 무엇을위해살아간단말인가? 사랑하는사람이없는세상. 무슨의미가있단말인가? 이때 Jambu ( 잠부 ) 의목소리가들린다. ' 여보! 저와 Kai는언제나당신곁에있어요.' ' 내가곁에없다고당신이나를사랑하는마음이사라졌던가요?' ' 우리가곁에없다고당신이우리를그리워하는마음이사라지던가요?' ' 우리의영혼은언제나당신의기억속에서, 당신의마음속에서살아가고있어요.' ' 우리는영원히함께할거에요.' ' 서로의마음속에서...' ' 만나면헤어지는것이삶이고, 헤어진후에는다시만나는날을기다려요...' ' 저와 Kai 는당신과다시만날날을기다립니다.' ' 그때까지당신을위해서기도하겠습니다.' 사공이사라진배는나를실은채조용한물살을가르며계속해서나아간다 * The Title of the Epigram is a Quotation form Marcus Tullius Cicero (BC 106 ~ BC 43) 에피그램소제목은 키케로 의말을인용. 303

304 Epigram 156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마나사로 The Sacred Mother Lake, Manasaro 여러척의나룻배가강을떠간다. Jamkai ( 잠카이 ) 가다른배를바라본다. 다른배에도사공은사라지고없다. 모두들아쉬운표정이가득하다. 그들모두그리운이들을만났을까? 각자의추억과의조우를위해마련된시간일까? 아쉬움을뒤로하고 그리움을뒤로하고 배가앞으로나아간다. 안개가서서히걷히기시작한다. 강폭이넓어지고 커다란호수가나온다. 모두가탄성을지른다. ' 아! 호수다. 호수.' 성스러운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어머니의호수. Manasaro. 생명을품은호수. 부처님의자비를품은호수. Manasaro 호수가기나긴여정이끝남을알린다. 304

305 Epigram 157 수정같이맑은물, 시미즈 Crystal Clear Water, Shimizu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 이것보세요. 물이너무맑아요." " 정말그렇구나. Hikari ( 히카리 ). 호수바닥이다보일정도로맑구나." " 한번드셔보세요. 맑고차갑고맛있어요." " 정말맑고아름답구나. 여기는마치이세상이아닌것처럼아름다워." " 할아버지! 이제배에서내려도될것같아요." " 그래. Hikai! 이할아버지를부르는 Shimizu ( 시미즈 ) 가무슨뜻인지모르지?" " 네. 할아버지." " 바로 ' 맑은물 ( 淸水 )' 이란뜻이란다." " 맑은물요? " 그래. 그리고할아버지의아버지, 할아버지, 또가족들이태어난고향이 바로 Shimizu ( 시미즈 ) 란곳이란다. 여기서북쪽으로, 그리고동쪽으로멀리아주멀리떨어져있는곳이야." "Shimizu ( 시미즈 )? "Shimizu 를떠나한평생맑은물을, 새고향을찾기위한고달픈여행. 결국 Shimizu 를찾았구나." " 무슨말씀이세요? 할아버지? " 아니다. 이제이할아버지는죽어도여한이없단다. 내영혼이돌아갈곳을찾았으니." 305

306 Epigram 158 새로운보금자리, 새로운희망 New Home, New Hope 나룻배가호숫가에거의다다랐다. 일행들이나룻배에서내려짐을내린다. 다리정강이까지물속에담근채짐을조심조심내린다. Chakalon ( 챠카롱 ) 에서가져온소금과곡식, 씨앗, 야크털옷까지내린다. Jamkai ( 잠카이 ) 는야크들을뗏목에서내린다. 맑고시원한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에발을담근채 야크들은오랜만에시원한물을맘껏마신다. Jamkai 는다시만난 Manasaro 호수를바라보며감사의절을올린다. 정성을다해절을올린다. 일행들이조용히 Jamkai 의모습을바라본다. 자비롭고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에게감사하는마음은모두다르지않으리라. 해는뉘엿뉘엿서산으로향해간다. Jamkai 와일행, 어미말과야크, Momo ( 모모 ) 까지. Shambhala ( 샴발라 ) 를향해가는발걸음이가볍다. " 딸랑... 딸랑... 어미말의목에걸린방울소리가유난히경쾌하다. 306

307 Epigram 159 새로운고향, 샴발라 New Home, Shambhala " 저기야! 저기언덕에있는동굴... 저기가집이야..." Jamkai ( 잠카이 ) 가흥분한목소리로외친다. 손을들어언덕을가리킨다. 일행의발걸음도모두빨라진다. 아름다운 Shambhala ( 샴발라 ) 의석양이언덕을붉게물들인다. ' 우우!!!' 야크울음소리가들린다. Shambhala 의야크가족이일행을반긴다. 야크새끼 Puri ( 푸리 ) 도보인다. 녀석, 이제제법많이컸다. Jamkai 가다시금큰목소리로외친다. "Aurora ( 오로라 )! 아빠가돌아왔어. Aurora!" 오로라가자신의목소리를듣지못한다는사실을잊어버린것일까? Jamkai 가계속해서큰소리로부른다. "Aurora! 아빠가왔어!" "Hun ( 훈 )! 내가돌아왔어!" 307

308 Epigram 160 재회 ( 再會 ) Reunion 석양을등지고선사람들의모습이보인다. 흐릿한검은형체일뿐이지만 사랑하는사람들을알아보기에는충분하다. Hun ( 훈 ), Ha ( 하 ), Min ( 민 ), 그리고 Aurora ( 오로라 ). Atisa ( 아티샤 ) 는벌써달려나가기시작했다. Aurora 의품으로달려드는 Atisa. Aurora 가반갑게 Atisa 를품에안고쓰다듬는다. 늑대가아니라마치강아지와같이 Aurora 에게몸을비비는 Atisa. Aurora 가 Atisa 를떼어놓고 Jamkai ( 잠카이 ) 를향해달려온다. ' 아빠!' 그래... 내딸아! 바람이그들의대화를전한다. 아빠 Jamkai 의품에안기는 Aurora. 그렇게가족은다시만났다. 서로를그리워하면언젠가는다시만나게된다. 그리움이삶을지탱하는힘이기에 그힘으로고통을헤쳐나올수있었기에

309 Epigram 161 파티 Party 동굴속에서작은파티가열린다. 동굴가운데모닥불이피어오른다. Hun ( 훈 ) 의아내 Ha ( 하 ) 가모닥불속에감자를굽는다. Jamkai ( 잠카이 ) 는따뜻한수유차 ( 酥油茶 ) 를따른다. 말린야크고기, 보릿가루를치댄떡찐빠, 수유차 ( 酥油茶 ) 에감자까지... 소박하지만풍성한잔치가벌어진다. 오랜만에재회한가족을반기는잔치, 새로운가족을맞아들이는잔치, 반기는사람도새로 Shambhala ( 샴발라 ) 를찾아온사람도모두행복한표정이다. Atisa ( 아티샤 ) 와 Momo ( 모모 ) 도야크고기를맛나게먹는다. 따뜻한음식이들어가자몸은행복을느낀다. 두려움이사라진마음도따뜻한행복을느낀다. 몸과마음이모두포근하다. 두려움이떠난자리에는희망이대신한다. 동굴밖에서는푸리의야크가족이새로운야크떼와어울린다. 그들도인사를하느라바쁠것이다. 어미말의방울소리가음악을대신해울린다. 이제더이상길을안내하는방울소리는필요가없다. 모두의집을찾아왔으니까. 새로운집. 새로운고향. Shambhala ( 샴발라 ). 309

310 Epigram 162 씨뿌리기 ( 播種 ) Sowing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은여전히따뜻한연기를내뿜고있다. 저멀리언덕아래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가보인다. 소중한씨앗을뿌리기위해땅을고르는사람들. 남쪽에서온사람들이소중한씨앗을가져온다. 그들의고향에서가져온생명의씨앗. 온천에서가까운언덕에씨앗을하나하나뿌린다. 온세상이매서운겨울에쌓여있지만지금이곳 Shambhala ( 샴발라 ) 는충분히이겨울을이겨낼수있을정도의추위다. Jamkai ( 잠카이 ) 는 Chakalon ( 챠카롱 ) 에서가져온보리씨앗을꺼낸다. 보리가잘자랄수있게온천에서떨어진언덕위서늘한땅에씨앗을뿌린다. 모두가신이났다. 웃음을머금고땅을고른다. 씨앗을뿌린다. 이들이뿌리는것은하나하나의씨앗이다. 그리고하나하나의희망이다. 씨앗은무럭무럭자라곡식을맺을것이다. 희망도무럭무럭자라미래를만들것이다. Jamkai 가언덕을내려다본다. 지금 Jamkai 의눈에비치는것은거친땅과스무명남짓한사람들. 그리고땅에뿌려진몇줌의작은씨앗들이다. 하지만 Jamkai 의마음에는아름다운미래의 Shambhala 가보인다. 어머니의호수 Manasaro. 치유의온천 Tirthapuri ( 딜타푸리 ). 그리고 Shambhala 의언덕을가득메운녹색의논밭이펼쳐진다. 희망은꿈이되어미래를만든다. 벅찬희망이강한의지가되어용기를만든다. Jamkai 는다시굳은마음을다잡는다. 새로운삶을개척하기위하여

311 Epigram 163 미오와하 Mio and Ha Mio ( 미오 ) 가땅고르는것을도우려다가온다. 한손에나무토막을들고다가온다. Kenta ( 켄타 ) 가 Mio 를말린다. "Mio! 그무거운몸을이끌고무슨일을하려고그래?" " 아니야. Kenta! 조금만도울게. 이정도는할수있어." 씨를뿌리던 Ha ( 하 ) 가 Mio 에게다가온다. Mio 의손을붙잡고나간다. Ha 는 Kenta 를바라보며안심하라는미소를짓는다. 양지바른곳에 Mio 를편한자세로앉히는 Ha. "Mio! 지금당신은소중한생명을잉태하고있어요. 우리에게는이소중한생명을무사히세상에태어나도록하는것이 가장중요한일이에요. 그러니다른일은걱정하지말아요. 알았죠?" Mio 는 Ha 가하는말을알아듣지는못하지만 Ha 의표정과따뜻한눈빛은충분히느낄수있다. Ha 가 Mio 의두손을잡는다. 두여인은서로의체온을느낀다. "Mio 가이곳에와서너무고마워요." "Ha 가나를보살펴주어서저도너무고마워요." 두여인은서로에게감사한다. 311

312 Epigram 164 아이들 Children 어른들이땅을고르고씨를뿌리는사이 아이들도신이났다. 아이들이노는데는말이통할필요가없다. 뭐가그리신이나는지웃음소리가끊이지않는다. Aurora ( 오로라 ), Min ( 민 ), Hikari ( 히카리 ), Jin ( 진 ) 까지... Shambhala ( 샴발라 ) 의언덕에서 Tirthapuri ( 딜타푸리 ) 의온천까지 이들에게는모두놀거리를제공한다. 아이들의웃음소리는새소리와같다. 어른들의마음까지밝게한다. 아이들과함께뛰어노는친구들이또있다. 늑대 Atisa ( 아티샤 ). 강아지 Momo ( 모모 ). 야크새끼 Puri ( 푸리 ). 고난뒤에행복을느낄수있다. 슬픈눈물뒤에기쁜웃음을지을수있다. 그래서지금이아이들은누구보다신나게놀수있다. 312

313 Epigram 165 관조 ( 觀照 ) Contemplation 언덕한편에앉아겨울햇살을쬐고있는 Shimizu ( 시미즈 ). Shimizu는한참동안조용히바라본다. 사람들이땅을고르는모습을. 그리고씨를뿌리는모습을. 아이들이뛰어노는모습을. 그리고 Shambhal ( 샴발라 ) 를천천히바라본다.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 Tirthapuri ( 딜타푸리 ) 온천. 오랜생각에잠기는 Shimizu. Shimizu 의눈빛은평온하다. Shimizu 가기침을한다. 기침은쉬이그치지않는다. 이때 Shimizu 에게다가오는 Tony ( 토니 ). Tony 는손에그림을그리던낡은노트를들고있다. 서로마주보고잠깐의미소로인사를대신한다. Shimizu 의곁에앉아함께 Shambhala 를바라보는두노인. 두노인은아무말이없다. 그들에게지금껏 Shambhal 에오기까지의수많은순간들이스쳐지나간다. 이곳을오기까지일생이걸렸다. 한사람의일생이... 짧은순간, 많은생각이스쳐간다. 지금이순간. 시간은현재에서과거로흐른다. 313

314 Epigram 166 천국은하늘뿐만아니라우리의발밑에도있다 Heaven is under our feet as well as over our head 힘들고고된, 하지만행복한노동을마친 Shambhala ( 샴발라 ) 의사람들. 신성한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에서있다. Manasaro의맑고깨끗한물을마신다. 그리고땀과흙이묻은손과얼굴을씻는다. 차고깨끗한 Manasaro의물결이그들의발을적신다. 아름다운석양이 Manasaro를붉게물들이기시작한다. 잠시모두는아름다운 Manasaro의석양을넋을잃고바라본다. Aurora가 Jamkai의손을잡는다. Mio가남편 Kenta의손을잡는다. 모두사랑하는가족의손을잡는다. Hikari ( 히카리 ) 가 Shimizu ( 시미즈 ) 에게다가온다. Hikari 가 Shimizu 의거친손을잡는다. Shimizu 는 Hikari 를바라본다. 아름다운 Shambhala. 사랑하는가족. 지켜야할소중한존재들. Tony ( 토니 ) 가석양을바라보며말한다. " 그래, 천국은하늘에만있는게아니야." " 이곳, 바로우리발이딛고있는이곳도천국이야..." * The Title of the Epigram is a Quotation form Henry David Thoreau (1817 ~ 1862) 에피그램소제목은 헨리데이비드소로 의말을인용. 314

315 Epigram 167 출산 Giving Birth 한동굴에서바삐움직이는여인들의모습. 더운물을끓이고깨끗한헝겊을준비한다. Mio ( 미오 ) 가식은땀을흘리며누워있다. Ha ( 하 ) 는 Mio 의곁에서땀을닦아준다. "Mio! 걱정하지마. 내가있잖아. 조금만힘을내." " 고마워요. Ha." Mio 는바싹마른입술로힘겨운미소를짓는다. Ha 가 Mio 에게따뜻한차를한모금마시게한다. "Mio! 오늘밤안으로아마아이가나올거야. 오늘밤만함께견뎌내요." " 힘을내라는말이지? Ha? 걱정마요. 내가오늘이순간을얼마나기다려왔는데..." 곁에서다른몇몇의여인들이아기를출산할준비를한다. 동굴밖에서는 Kenta ( 켄타 ) 와 Jamkai ( 잠카이 ) 등이서성댄다. 그들은초조한마음으로 기대에찬마음으로 Shambhala ( 샴발라 ) 의첫번째생명의탄생을고대한다. 한생명이탄생을준비하는이순간. 다른동굴에서는한생명이이세상을떠날준비를하고있다. 315

316 Epigram 168 시미즈의마지막밤 Shimizu s Last Night " 할아버지!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 눈을떠요. 주무시면안돼요." " 응. 그래. Hiaki ( 히카리 ). 근데할아버지는잠이계속오구나..." " 할아버지..." "Hikai! 우리가여기 Shambhala ( 샴발라 ) 에온지얼마나되었지?" " 한달정도되었어요." " 그렇구나. 내일생에가장평온한시간이었어." "..." "Mio 는아기를낳았니?" " 아마오늘밤에낳을거래요. " 그렇구나. 神은공평하시구나. 새생명을보내주시고낡은생명을거두어가시는구나." " 할아버지. 그런말씀하시면안돼요. " 눈을감기전에 Mio 의아기를볼수있다면정말좋겠구나..." Hikari 는 Shimizu 할아버지의손을잡는다. Shimizu 의손은이미딱딱하게굳어가고있다. 316

317 Epigram 169 출산 II Giving Birth II "Mio ( 미오 )! 조금만힘을내. 아이가나오고있어!" Mio 의얼굴에도 Ha 의얼굴에도땀이흐른다. 동굴속여인들의얼굴에긴장이흐른다. " 응애... 응애... 아기가세상에나왔다. 아기의힘찬울음소리가동굴속에퍼진다. " 건강한아이가태어났어. Mio! 아들이야. 아들!" Ha 의얼굴에환한웃음이피어난다. 여인들은아기의탯줄을끊고깨끗이닦아낸후헝겊으로감싼다. 그리고 Mio 에게아기를건넨다. Mio 가아기를바라본다. " 엄마야! 엄마. Kenji ( 켄지 )! 건강하게태어나줘서너무고마워." Mio 는세상에서가장행복한표정으로사랑하는아이를안는다. Ha 가동굴밖으로나가반가운소식을알리고 Kenta 가한달음에 Mio 에게달려온다. "Mio! 고생했어. 고마워. 모두건강해서정말다행이야." "Kenta! 이것봐요. 당신을꼭닮은아이에요..." " 그래. Mio! 그래. 정말그렇구나. 정말..." Kenta의눈에도 Mio의눈에도뜨거운눈물이흐른다. 지금까지살아온지금까지버텨온그모든의미가바로여기있다. 지금이순간. 317

318 Epigram 170 탄생과죽음 Birth and Death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 Kenta ( 켄타 ) 아저씨가아기를안고왔어요. Hikari ( 히카리 ) 가 Shimizu 를흔들어깨운다. Shimizu 가힘겹게눈을뜬다. Kenta 는조심스레아기를 Shimizu 의품으로건넨다. Shimizu 는한팔로아기를감싼다. 그리고나머지한손으로아기의조그만손을감싸쥔다. 딱딱하게굳은 Shimizu 의손이작고보드라운아기의손을잡는다. " 아기의이름은뭐라고지었지?" "Kenji ( 켄지 ) 라고지었어요. ' 건강한아이 ' 가되라구요." " 그래. Kenji. 좋은이름이구나. 틀림없이건강하게자랄거야." Shimizu 의거친숨과 Kenji 의작은숨이만난다. 그렇게그들은잠깐의만남을가진다. Shimizu 는순간, 가슴이벅차오르는감동을느낀다. 그리고이삶의후회와미련을남김없이다털어버린다. 생명이이어지는삶... 그렇게인간의삶은아직이어지고있다. 318

319 319

320 Epigram 171 마지막작별인사 Last Farewell Shimizu ( 시미즈 ) 가누워있는동굴안에 Shambhala ( 샴발라 ) 의사람들이모두모였다. Mio ( 미오 ) 와 Ha ( 하 ) 를제외한모든사람들이모였다. 그들은 Shimizu 의마지막순간을지켜본다. Shimizu 가사람들을둘러본다. 천천히한사람, 한사람을. Hikari ( 히카리 ). Jamkai ( 잠카이 ). Tony ( 토니 ). Hun ( 훈 ). 그리고모든 Shambhala의사람들의눈을바라본다. Shimizu 를바라보는사람들의눈빛이슬프다. Shimizu 는곧죽음이다가옴을느낀다. 하지만 Shimizu 는두려움이아닌어떤따뜻한편안함을느낀다. 죽음은평소에생각했던것만큼그렇게무서운게아닌듯하다. Shimizu 의눈에동굴이화창한봄날의평원으로변한다. 그평원에는꽃이가득하다. 그리고자신이걸어가야할아름다운길이멀리펼쳐져있다. 320

321 어서자리에서일어나그꽃길을걸어가고싶은 Shimizu. Shimizu 는마지막힘을다해사람들을향해인사를한다. 그리고 Shimizu 의영혼은가벼운몸으로자리에서일어난다. 아름다운꽃내음을맡으면서푸른평원을걸어간다. Shimizu 의영혼이잠시뒤를돌아본다. Shambhala 의사람들이웃음으로자신을배웅하는것이보인다. 다시먼길을떠나는 Shimizu. 영혼의나라로... 꽃의나라로

322 Epigram 172 서로사랑하라 Love One Another " 서로사랑해야해." " 지금이순간. 살아남은이는모두가족이야." " 사랑만이우리삶을의미있게하는거야." Shimizu 할아버지는조용하게마지막바램을말한다. 그리고행복한미소를지으며천천히눈을감는다. 322

323 Epigram 173 샴발라의첫번째장례 First Funeral in Shambhala Shambhala ( 샴발라 ) 에서첫번째생명이태어나고, 또첫번째생명이떠났다. 사람들은정성을다해장례를준비한다. Kenta ( 켄타 ) 의의견을따라화장 ( 火葬 ) 을하기로했다. Shimizu 와함께동쪽에서온사람들이 Kenta 를중심으로 Shimizu 의화장을준비한다.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가보이는언덕에서 Shimizu 의육신은하루종일연기를피우며타올랐다. Tony 와나머지남자들은돌을구한후, Shimizu 의바램을새기느라바쁘다. 모두 Shimizu 의영혼이편히잠들기를바라는마음으로 Shimizu 를보내는마지막의식을준비한다. 323

324 Epigram 174 지금, 나는살아있다 Now, I am Alive Shiimzu ( 시미즈 ) 의육신이불길속에서타오른다. Kenta ( 켄타 ) 가시체가잘타도록나무를태운다. 매캐한냄새가피어난다. Kenta 의눈에서눈물이흐른다. 연기때문일까? 슬픔때문일까? Kenta 가불길속에서사라져가는 Shimizu 를향해말한다. "Shimizu 아저씨! 저는믿어요. 아저씨덕분에우리 Kenji ( 켄지 ) 가건강하게태어날수있었다는것을요. 神은우리에게많은것을베풀지않는군요. 만남의기쁨을주는동시에헤어짐의슬픔도주시네요." " 아저씨말씀대로서로사랑하며하루하루살아나가겠습니다." Kenta 는다시금마음을굳게먹는다. ' 지금이순간, 나는살아있다. 언제까지살아있을지어느누구도알수없다. 하지만살아있는지금, 생명이가진힘과의지는이세상무엇보다강력하다. 나는내모든힘을다해살아나갈것이다. 내아이를위해... 내아내를위해... 살아남은모든사람들이힘을모은다면분명히지금보다나은내일을꼭만들수있을것이다.' 한손으로눈물을훔치는 Kenta. 다시마른나무를불속으로밀어넣는다. 324

325 Epigram 175 시미즈 ( 淸水 ) 를떠났던시미즈, 시미즈에잠들다 "Hikari ( 히카리 )! 이건 Shimizu ( 시미즈 ) 할아버지의마지막유해야. 네가할아버지를편히호수에보내드리렴." " 네. Kenta ( 켄타 ) 아저씨. 근데아저씨?" " 응?" " 우리가이곳에처음도착했을때, Shimizu 할아버지가하신말씀이생각나요." " 뭐라고하셨는데?" " 할아버지이름이맑은물이라는뜻이래요. 그리고할아버지의아버지, 가족들고향이름을따서 Shimizu ( 시미즈 ) 라고지었다구요. 이제맑은물을가진 Manasaro 호수로와서행복하다구요." " 그랬구나! 어쩌면할아버지는다시고향으로돌아가시는것일지도몰라." " 네." Hikari 가천천히 Shimizu 할아버지의유해를 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에뿌린다. Manasaro 의석양이 Hikari 를비춘다. "Shimizu 할아버지! Manasaro 호수의맑은물에서편히쉬세요. 언제나우리와함께계실거죠?" 325

326 Epigram 176 계명 ( 誡命 ) Commandment 어머니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가석양으로물든다. Tony ( 토니 ) 와남자들이돌을들고온다. 비석과같은모양이다. 그들은돌비석을 Manasaro 호숫가에묻는다. Shimizu ( 시미즈 ) 를기리기위하여... 그리고 Shimizu 의바램을잊지않기위하여... 돌비석에는 Shimizu 가남긴말이새겨져있다. ' 서로사랑하라.' Tony 가직접새긴글귀가보인다. 'Love One Another' 그리고여러사람들이각자자신들의글로새긴글귀가함께새겨져있다. 여러종류의언어가보인다. 하지만모두의뜻은같을것이다. 모두 Shimizu 의마음을새긴것이다. 사람들이모여 Manasaro 호숫가땅에묻은비석을바라본다. 사람들이서로를바라본다. 그리고함께손을잡는다. 그들은함께 Shambhala 의석양을바라본다. 그리고다짐한다. ' 서로를사랑하며... 함께희망의 Shambhala 를만들어나가리라.' 326

327 327

328 Epigram 177 불새, 가루다 The Firebird Garuda Aurora ( 오로라 ) 가 Jamkai ( 잠카이 ) 의손을잡아당긴다. " 왜그래? Aurora?" Aurora 는한손을들어석양이물든하늘을가리킨다. " 불새다. 불새!" 사람들이외친다. Manasaro 의하늘에커다란불새가날고있다. 온몸에불꽃을휘감은채날고있다. Jamkai 는알고있다. Kai 의장례를치러주었던그신비한새라는것을... 특별한오늘 특별한새가다시나타났다. Jamkai 는새를바라보며감사의기도를드린다. "Garuda ( 가루다 )! Garuda ( 가루다 )!" " 神의새, Garuda!" 남쪽에서온사람들이외친다. 그들은 'Garuda' 를외치며하늘을향해엎드려절을하기시작한다. 328

329 Epigram 178 불새, 가루다 II The Firebird Garuda II 성스러운어머니의호수, 고요한 Manasaro가보인다. 그리고그호수를둘러싼눈덮인산들. 나는지금 Manasaro의하늘을날고있다. 이땅의, 이자연의여러호수중에서도특별한 Manasaro. 내가살던하늘의세상과닮은호수. 이곳에는神의향기가깃들어있다. Manasaro 를바라보는사람들이보인다. 그들은한인간의죽음을애도한다. ' 시간 ( 時間 ) 이란무엇일까?' 시간은모든존재에게다른의미와다른크기로다가온다. 나에게인간은마치그들의시간으로가늠해볼때단하루를사는벌레가아침에태어나서금방죽음을슬퍼하고, 아침에태어나저녁에죽음을장수했다고기뻐하는것처럼보인다. 하루밖에살지못하는벌레에게아침에죽는것과저녁에죽는것이 무엇이그리다르단말인가? 하지만그들은바로그짧은순간의차이를위해모든것을바칠수도있을것이다. 인간과나는결국무엇이다를까? 인간들은나를 ' 神의새 ' 라고숭배하지만나도 ' 영원 ' 한시간을살아가고있지만나도위대한神에게는한낱벌레나먼지와같은존재가아닌가? 내가사는 ' 영원 ' 의시간도神께서볼때는 ' 찰나 ' 의순간이지않을까? 나는인간들의모습을조금자세히보고싶어진다. 나는날개를편채 Manasaro 호수를향해다가간다. 329

330 Epigram 179 용기가그대를인간으로만든다 Courage makes you Human 사람들이나를발견했다. 그들은나를경외의눈빛으로바라본다. 몇몇의사람들이나를향해절을한다. 아! 이사람들의눈빛. 그들의눈빛속에강한의지가보인다. 살아가려는의지. 미래를바꾸어보려는의지. 그들은神이정해준. 우주가정해놓은자연이정해버린그운명을바꾸려한다. 그들의작은힘으로는어림도없는일이다. 하지만그순간, 내마음은작은울림을느낀다. 神이인간에게감동을느끼는순간... 그것은바로미천한인간이 ' 용기 ( 勇氣 )' 를가질때이다. ' 용기 ' 를낼때그들은비로소 희망을갖게되고, 그희망을만들어나갈의지를갖게된다. ' 용기 ' 를가진인간들에게 神과자연은비로소조그만관심을가지게된다. 그들의짧은 ' 용기 ' 있는삶을기원하며 나는그들에게작은축복을내린다. ' 그대들에게행운이함께하길기원하며...' 330

331 Epigram 180 우주는훨씬광대하다 The Universe is wider than our views of it 이땅에어둠이드리우고 하늘에는별들이모습을드러낸다. 나는밤하늘을날아간다. 동쪽을향해날아간다. 높은하늘을올려다본다. 넓은하늘을바라본다. 나는이지구의밤하늘을자유롭게날고있지만 저넓은우주는훨씬더 상상할수없을정도로광대하다. 반짝이는수많은별들 그많은별중의하나인이지구 나는그리움의날갯짓을한다. 아쉬움의불꽃을하늘로던져낸다 * The Title of the Epigram is a Quotation form Henry David Thoreau (1817 ~ 1862) 에피그램소제목은 헨리데이비드소로 의말을인용. 331

332 Epigram 181 나의별, 아르카디아 My Star, Arcadia 저수많은별들, 저반짝이는별들중에 나의별 Arcadia ( 아르카디아 ) 도있겠지? 나의고향 Arcadia ( 아르카디아 ) 도있겠지? 반짝이는별들이모여서 아름다운추억을비추어낸다. 밤하늘에나의기억이, 나의추억이새겨진다. 아! 아름다운여인의모습. 눈부시게환한미소. 그리고하얀날개. 행복하던그때의내모습이보인다. 그리고내가사랑하던내모든것을바칠수있었던나의사랑. 그의모습도그려낸다. 나는잠시아름다운추억속을날아간다. 별들은여전히아름다운빛을쏟아낸다. 332

333 Epigram 182 불의산 The Mountain of Fire 땅의끝이보인다. 동쪽땅의끝. 이제넓은바다가펼쳐진다. 거센파도소리만감싸는어두운바다. 나는쉬지않고바다위를날아간다. 바 다한가운데떠있는작은섬이나타난다. 붉은불꽃을내뿜고있다. 뜨거운불꽃과함께용암이해안절벽으로흘러내린다. 용암은바다위로떨어지고바다에서는연기가치솟아오른다. 불꽃과연기가끊임없이하늘로솟구친다. 섬한가운데우뚝솟아오른높은산. 'The Mountain of Fire ( 불의산 )' 나는속도를줄이고불의산으로다가간다. 불의산이내뿜는열기가느껴진다. 산이점점가까워진다. 산꼭대기에분화구가보인다. 두개의분화구. 하나의분화구에서는용암이솟아나온다. 뜨거운용암은천천히산아래로흘러내린다. 다른하나의분화구는용암이나오지않는다. 단지검은구멍이깊이뚫려있다. 연기를내뿜는깊은동굴. 그곳에내사랑하는이가살고있다. 아니, 형벌을받고유배되어있다. 그리움과서러움이북받쳐오른다. ' 아! 사랑하는나의님이여...' 333

334 Epigram 183 잃어버린사랑에대한그리움 The Nostalgia of Lost Love 당신은어떻게지내시나요? 당신이받는고통과아픔을가늠할길이없네요. 당신의모습을보고싶지만 나는당신께다가갈수없어요. 당신에게내가당신을그리워하고있음을보여주고싶어도 서로바라보는것이허락되지않았음을. 당신의이름을불러보고싶지만 이름조차도부를수없는이형벌이원망스러워요. 神은너무나가혹해요. 우리를이렇게갈라놓으시다니. 하지만우리는神을원망해서는안돼요. 神의형벌을달게받고神의용서를구하는그날까지제발견뎌야해요. 사랑하는내님이여. 나의님이여. 당신께드릴것은내눈물밖에없군요. 사랑을말하지못해눈물에실어보냅니다. 그리운내님이여. 나의님이여. 334

335 335

336 Epigram 184 카르마 Karma ' 불의산 ' 꼭대기의분화구, 깊은동굴. 깊은동굴바닥에한사내가웅크리고있다. 사내는절망에가득찬표정으로하늘을올려다본다. ' 神이시여! 이 Karma ( 카르마 ) 가용서를구하나이다. 제발이뜨거운태양을거두어주시옵소서.' Karma 가올려다보는동굴의입구. 높고높은곳에있는동굴의입구로작렬하는뜨거운태양이보인다. Karma의얼굴은흉칙하게일그러져있다. 마치불속에서타올라온몸이녹아버린것처럼눈과코입의형체마저알아볼수없을정도로일그러져있다. 징그러운괴물의모습을한 Karma의모습. 뜨거운태양빛은 ' 불의산 ' 에있는뜨거운암석을녹이기시작한다. 동굴입구에있던암석이벌겋게달아오르고 암석조각이아래로떨어지기시작한다. 뜨거운암석조각은 Karma 에게로떨어진다. Karma 는고통속에울부짖는다. 태양은계속내려쬐고동굴안쪽의암석도조금씩녹기시작한다. Karma 가동굴바닥의벽에새겨놓은글자가녹기시작한다. " 안돼! 제발. 안돼! Karma 가절규한다. 동굴벽에는알수없는형태의문자가새겨져있다. 암석위에새겨진문자가뜨거운열기와함께녹기시작한다. Karma 의절규와통곡이계속해서울려퍼진다. 336

337 Epigram 185 카르마 II Karma II The Mountain of Fire ( 불의산 ) 에밤이찾아왔다. 뜨거운태양에녹아내리던동굴속의암석도조금씩식어가기시작한다. 동굴입구로보이는작은하늘. 그밤하늘에별이비친다. 나는동굴바닥에웅크리고앉아있다. 하루하루의시간은어김없이지나가고밤과낮도어김없이다시찾아온다. 그시간의반복속에내고통과슬픔은커져만간다. 내머리위. 저작은하늘에도별은오늘도찾아온다. 내가살았던곳도저렇게아름답고밝은별이었다. 아! Arcadia ( 아르카디아 )! 나의별, 그리고나의사랑. 저별보다눈부시고더아름다운 나의사랑하는여인 'Selene ( 셀레네 )!' 그녀와의추억이마치존재하지않았던착각처럼느껴진다. 그만큼지금이순간나의절망은깊고무겁다. 하늘에서작은물방울이떨어지기시작한다. 맑은밤하늘에서내리는물방울. 마치빗방울처럼떨어지지만나의얼굴에타고흐르는물방울, 그물방울은짜다. 마치눈물방울처럼물방울속에슬픔이담겨있다. 하늘도내슬픈마음을아는걸까? 하늘에서떨어지는눈물방울이불의산동굴을식혀준다. 그리고내분노와슬픔도조금씩달래준다. 337

338 Epigram 186 카르마 III Karma III 나는동굴바닥의벽을바라본다. 벽에새겼던글은이미녹아버려흔적만남아있다. 나는다시마음을다잡는다. 뜨거웠던암석은조금씩식어다시글을새길수있다. 나는단단하고뾰족한돌조각을집어든다. 그리고벽에새기기시작한다. 神이내린내형벌을행하기위하여... 나는천천히벽에내罪를새긴다. 神을거역한죄, 神에게대항한죄. 그리고내마음의뉘우침과후회를새긴다. 그리고神을찬양하는내마음을새긴다. 고된형벌은밤새도록이어진다. 언제끝날지모르는이형벌. 내일이면또다시수포로돌아갈지모르는이수행. 하지만나에게방법은없다. 그저이번만은 오늘만은이수행이헛수고가되지않기만을바랄뿐이다. 나는두려움과기대로 태양을다시맞이한다. 338

339 Epigram 187 실패보다절망이그대를파괴한다 It is not failure, it is despair that destroys you 나는동굴벽을바라본다. 어제밤에새긴암석위의글씨들을바라본다. 체념의눈빛으로그글을바라본다. 태양은다시뜨거운빛을쏟아붓고암석이녹기시작한다. 역시나두려움은현실로다가왔다. 오늘도... 어제와마찬가지로. 어찌할도리가없는체념속에서 참을수없는분노가치밀어오른다. 나는온힘을다해동굴밖을탈출하려고몸부림을쳐본다. 잠시동안의몸부림. 필사의날갯짓. 하지만그것도잠시뿐. 결국오늘도동굴바닥에쓰러지고만다. 다시절망의순간순간이흘러간다. 339

340 Epigram 188 필사의날갯짓 Desperate Fluttering Karma ( 카르마 ) 가암석위에새겨진글을바라본다. 뜨거운태양에암석표면이조금씩녹기시작한다. 글씨도흐물흐물형태가희미해진다. 실망한표정의 Karma. 체념의눈빛이분노로바뀐다. Karma가하늘을한번바라본다. 온몸의힘을모으고뛰어오를준비를한다. Karma의몸이서서히변한다. 한마리새의형태로변해가는 Karma. 독수리와같은새의형태로변한 Karma. 하지만이새도 Karma의망가진몸처럼형태가온전치못하다. 날개의깃털은군데군데빠져있고몸에있는털의곳곳이심하게그을려있다. 부리도절반가까이부러져있다. 새로변한 Karma는있는힘을다해날아오른다. 하늘을향해동굴입구를향해날아오른다. ' 푸드득... 푸드득... 필사적인날갯짓. 온전하지못한날개로힘겹게조금씩날아오른다. 깊은동굴을겨우겨우절반쯤날아올랐을까? 갑자기동굴위에서작은불덩이들이떨어지기시작한다. 불덩이들은사정없이 Karma 에게떨어진다. Karma는힘없이동굴바닥으로떨어져버린다. 불덩이를맞은곳에털이타들어가고연기가피어오른다. Karma는다시사내의몸으로변해간다. 절망의눈빛만이변하지않은채로

341 Epigram 189 모든것이숙명 ( 宿命 ) 이다 Everything is Predestined 나는동굴바닥에쓰러져벽을쳐다본다. 녹아내려버린글씨를바라본다. 내손톱은다갈라지고찢어져버렸다. 손가락에서피가흐른다. 그냥차라리여기서모든것이끝나버렸으면좋겠다. 영원한형벌도영원한속죄도그냥지금이순간다끝나버린다면좋겠다. 매일매일붙잡는실날같은희망. 그리고다음날이면꺾어지고마는희망. 이모든것이운명인가? 神께서정해버린숙명인것인가? 내가아무리노력해도 아무리절실하게바래도 나는아무것도바꿀수없는데... 하루하루살아있는게가장무서운형벌이다. 하루하루새롭게절망하는게가장두려운형벌이다. 그냥이대로잠이들어영원히깨지않았으면... 아! 神이시여! 그냥이대로저를거두어가시옵소서. 341

342 Epigram 190 그리움의바다 The Sea of Nostalgia 'The Sea of Romance' ( 낭만의바다 ) 는그아름다움을잃어버린후, 'The Sea of Rage' ( 분노의바다 ) 로변해버렸다. 끊이지않던분노는스스로에게지쳐버린후 이제남은이의가슴속깊이스며들었다. 넓은바다는이제 'The Sea of Romance' ( 그리움의바다 ) 가되어 잃어버린추억을노래한다. 파도가작은섬에밀려든다. 해변에작은소녀 Stella ( 스텔라 ) 가쪼그린채누워있다. Stella 는자신이상상하는엄마의모습을해변에그린다. 그리고그그림속에들어가누워엄마랑얘기를한다. Stella 는이곳이가장편안하다. 엄마의품속이가장따뜻하다. 행복한표정의 Stella. 작은모래알이엄마의살처럼느껴져서일까? 모래바닥에얼굴을비비는 Stella. 하지만모래사장에그린엄마는대답이없다. 342

343 343

344 Epigram 191 사샤와스텔라 SASHA and STELLA 섬으로밀려드는파도와함께한마리상어가다가온다. 해변이가까워지면서상어는한사내의모습으로바뀐다. 해변으로걸어나오는사내, SASHA ( 사샤 ). SASHA 는해변에누워있는 Stella 에게다가간다. Stella 곁에함께눕는 SASHA. 딸에게아무런말도하지않는다. 아무런꾸중도하지않는다. ' 왜또엄마그림을그렸는지를...' ' 왜또그림속에들어가놀고있는지를...' 딸을꼭끌어안는 SASHA. Stella 를힘껏끌어안는아빠. " 아빠! 왜그래? 아프단말이야." "Stella! 실은이아빠도엄마가무척보고싶단다. 언제나..." 아빠와딸. 그리고모래위의엄마그림. 그렇게세사람이누워있다. 344

345 Epigram 192 엄마냄새 Mom s Smell " 아빠! 얼굴좀비비지마! 아프단말이야." " 뭐가아프다고그래?" " 아빠수염이까칠까칠해서아프단말이야." " 그럼살살비비면되지." " 아빠! 땀냄새나, 그리고바다냄새도..." "Stella ( 스텔라 )! 이게바로 ' 아빠냄새 ' 란다. 아빠의냄새..." " 아빠! 그럼엄마냄새는뭐야? 엄마는어떤냄새가나는거야?" "..." " 응?" "..." Stella 를다시조용히품에안는아빠. 파도만계속해서그들에게밀려올뿐이다. ' 솨, 솨...' 345

346 Epigram 193 모성 ( 母性 ) 의바다와용 ( 龍 ) 'The Sea of Nostalgia' ( 그리움의바다 ). 그깊은바닷물속에는 'The Maternal Sea' ( 모성의바다 ) 가자리한다. 햇빛이닿지않는깊은바닷속. 작은물보라가일고거대한생명체가꿈틀거린다. 뱀과비슷하기도하지만머리에난긴비늘과양손의형태는짐승과도닮았다. 아마인간들이이야기속에서그려냈던 'Dragon' ( 용 ) 이 그것과닮은형태이리라. ' 바다의용 ' 은섬에있는아빠와딸, SASHA ( 사샤 ) 와 Stella ( 스텔라 ) 에게노래를부르려한다. 하지만용의입에서나오는소리를괴상한울부짖음이다. 바다의용은긴몸을꿈틀대며물결을일으킨다. 파도를만들어내고그파도에노래를실어보낸다. 마음의노래를... 아빠와딸을그리워하는마음의노래를. 아름다운선율을싣고 그렇게파도는계속해서섬으로밀려든다. 346

347 347

348 Epigram 194 샴발라의아빠와딸 Father and Daughter in Shambhala Shambhala ( 샴발라 ). 성스러운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Shambhala 의아빠와딸. Jamkai ( 잠카이 ) 와 Aurora ( 오로라 ) 가호수를바라본다. Jamkai 의손은딸의손을꼭쥐고있다. 아빠가딸을바라본다. "Aurora! 아빠는이제너를위해살거야." Aurora 의커다란눈이반짝인다. " 아빠는너를위해이곳을더행복한곳으로만들거야." " 지금아빠는이렇게예쁘고사랑스러운딸이있어서너무행복하단다." Aurora 도 Jamkai 를바라보며눈을반짝인다. ' 나도아빠가생겨서너무행복해요. 내아빠가되어주어서너무고마워요. 아빠...' 말은언어로통하는것이아니다. 딸이말을하지못해도사랑을전달하는데는아무런장애가없다. 사랑은말로서표현하는것이아니기때문이다. 아빠와딸은손을꼭붙잡은채집으로돌아간다. 348

349 Epigram 195 달이인류의운명을결정할것이다 The Moon will determine the Fate of Human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에밤이찾아왔다. 태양이떠나간자리에는다시달이돌아왔다. 밤하늘에떠있는동그란달이호수에도함께비친다. 호숫가에앉아달을바라보는 Tony ( 토니 ). Tony ( 토니 ) 는호주머니에서무언가를꺼낸다. 은빛으로반짝이는목걸이와머리띠. 목걸이와머리띠에새겨진글씨를바라본다. 'This too shall pass' ' 이또한지나가리라 뭔가생각난듯 Tony 가다시호주머니를뒤지기시작한다. 잠시후 Tony 가꺼낸것은하나의동그란주화. Tony 가쓴웃음을짓는다. 주화를손에들고한참을바라보는 Tony. 만감이교차하는표정의 Tony. Tony 가고개를들어달을바라본다. 그리고혼자중얼거린다. " 그래. 이모든것도다언젠가는지나갈거야." " 그리고저달이우리의운명을결정할거야." " 저달이..." 349

350 350

351 351

352 352

353 Epigram 196 켄타, 미오와켄지 Kenta, Mio and Kenji "Kenta ( 켄타 )! 우리아들 Kenji ( 켄지 ) 를봐요. 웃고있어요. " 그래. 정말활짝웃고있네. Mio ( 미오 )! 고마워. 이렇게건강한아들을낳아줘서." "Kenji 는정말당신을꼭닮은것같아요. 웃는모습마저. "Mio! 당신과, 또우리 Kenji 와함께여기서행복하게살아가자." " 그래요. Kenta. 당신과또우리 Kenji 만있다면나는어느것도두렵지않아요." " 당신과 Kenji 를지키기위해나는뭐든지할거야." " 우리저달님을향해기도해요." " 그래. Mio. 우리세사람을지켜달라고기도하자." 353

354 Epigram 197 우리는살아남아야한다. 오늘도 We must be Alive Today Manasaro ( 마나사로 ) 호수위로떠있는푸른달. 달은오늘따라신비한푸른빛을머금고있다. 호수에비친달표면에아름다운세사람의모습이비친다. 세상에서가장행복한 ' 가족의모습 '. 아니, 이세상에존재하는모든것중에가장아름다운모습일것이다. ' 아빠, 엄마, 그리고그들의아이.' 달에비친세사람의행복한모습은 지구에있는모든이에게도함께비칠것이다. Manasaro 호수의달을바라보는세사람. 그리고그세사람을멀리서지켜보는한사람. Tony ( 토니 ). Tony 는미소를머금고세사람을바라본다. Tony 가혼잣말로나직하게말한다. " 그래. 우리는살아야해. 오늘하루도... 이렇게살아남아야해. 하루하루를... 있는힘껏, 살아가야해." 354

355 Epigram 198 누구나달에게기도한다 Everyone prays to the Moon 'The Mountain of Fire' ( 불의산 ) 꼭대기의깊은동굴. Karma ( 카르마 ) 는좁은동굴입구의하늘에비친푸른달을바라본다. 달을바라보던 Karma, 천천히동굴벽에다시금글을새기기시작한다. 무거운운명의형벌을수행한다. 'The Sea of Nostalgia' ( 그리움의바다 ). SASHA ( 사샤 ) 와 Stella ( 스텔라 ). 바다위에떠있는둥근달을눈에담는다. 푸른달을감상한다. Stella는푸른달속에서그리운엄마의모습을상상한다. SASHA 는푸른달속에서아름다운아내 'Tear of Salt' ( 소금의눈물 ) 을만난다. Shambhala ( 샴발라 ) 의호수, Manasaro ( 마나사로 ). Kenta ( 켄타 ) 가족은푸른달을바라보며 행복한 Shambhala 의삶을기원한다. Tony ( 토니 ) 가푸른달을올려다본다. Tony는피리를불기시작한다. 달속에비치는모든떠나간이들과의재회를기원하며언제가될지모르는그날을기원하며피리를분다. 'Auld Lang Syne' ( 올드랭사인 ) 의멜로디가바람에실려날아간다. 'The Land of Wind' ( 바람의땅 ). 바람이황량한땅을휘감는다. 석굴앞에서있는한승려. 푸른달을바라본다. 부처님의자비도저푸른달빛처럼이땅의모든곳에비칠수있을까? 355

356 Epigram 199 푸른달과셀레네 Blue Moon and Selene 커다랗고둥근푸른달은이지구를구석구석비춘다. 밤하늘을날아가는새. 불의새. 불새의붉은불꽃은밝은푸른달빛아래에서 푸른불꽃으로변한다. 푸른불새가푸른달을배경으로밤하늘을날아간다. 푸른불새는달을보며예전의아름다운추억을떠올린다. 그리고자신의이름을되뇐다. 'Selene' ( 셀레네 ). 아름다운여인의모습을한 Selene ( 셀레네 ) 의모습이 달속에비친다. 달속의 Selene 가노래를부른다. 푸른달빛과함께 Selene 의노래는 달을바라보는모든사람의마음속에울린다. 아픔의노래, 고통의노래, 절망의노래, 그리고사랑의노래

357 3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