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FEFBBEA20BDBAC5E4B8AE20C5DAB8B52DBEC6B9F6C1F6BFCD20B1CDBDC5B0EDB7A12E687770>

Save this PDF as:
 WORD  PNG  TXT  JPG

Size: px
Start display at page:

Download "<BFEFBBEA20BDBAC5E4B8AE20C5DAB8B52DBEC6B9F6C1F6BFCD20B1CDBDC5B0EDB7A12E687770>"

Transcription

1 본 작품들의 열람기록은 로그파일로 남게 됩니다. 단순 열람 목적 외에 작가와 울산광역시의 허락 없이 이용하거나 무단 전재, 복제, 배포 시 저작권법의 규정에 의하여 처벌받게 됩니다. 울산 문화자원 스토리텔링 공모전 구 분 내 용 제목 아버지와 귀신고래 수상내역 우수상(울산광역시장상) 작가 정경환 공모분야 시나리오 주요내용 미국의 탐험가,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의 귀신고래 논문을 왜곡한 일본의 외신보도에 분노의 감정을 표출한 치매 아버지를 위하여 어부 아들은 동해 바다에서 귀신고래를 찾으려 한다. 동해에서 오랫동안 자취를 감춘 귀신고 래는 보이지 않지만 일본의 왜곡보도를 반박할 결정적 자료는 아버지의 낡 은 일기장 속에 오랜 추억으로 간직되어 있었다.

2 아버지와 귀신고래 # 1. 장생포 횟집 _ 저녁 장생포 바다가 보이는 한적한 횟집. 벽에는 수면 위로 솟구치는 귀신고래의 장관을 담은 대형 사진액자가 걸려있다. 사진액자 옆엔 귀신고래를 촬영한 자에게 현상금을 내건 포스터가 붙어있다. 횟집 중앙통로에 놓인 전동휠체어에 쇠약해진 몸을 기댄 백발노인(105세)이 퀭한 눈빛으로 TV 를 응시하고 있다. 깊게 패인 얼굴주름이 세월의 흔적을 짐작케 한다. TV에선 일본 외무성의 외신보도가 흘러나온다. 아무도 뉴스에 관심두지 않는데 노인만 미동도 없이 시청 중이다. 순박한 인상의 횟집 여주인 (60세), 소주병을 손님 테이블에 갖다 놓고 돌아서다 깜짝 놀 란다. 시아버지의 눈에 맺힌 눈물 때문이다. 아버님! 대답도 없이 TV를 응시한 채 눈물 글썽이는 시아버지의 행동에 당황하는. 이때 횟집 문을 열고 투덜거리며 들어서는 노년의 어부, (64세) 깡마른 체격에 까무잡잡한 얼굴에서 거친 뱃사람의 흔적이 엿보인다. 에이, 오늘도 허탕이구만.. 웅이 아부지, 퍼뜩 와 보소! 웬 호들갑이고. 날도 더운데. 아버님이 좀 이상해예., 눈시울 젖은 아버지를 보고 놀란다. 아부지, 무슨 일입니꺼?, 아버지의 시선을 쫓아 TV를 보면 일본 외무성의 기자회견을 취재한 외신이 보도중이다. 언론의 플래시세례를 받으며 발표하는 외무차관. 기자회견의 번역된 내용이 자막으로 뜨며, 중간 중간 귀신고래의 자료 화면이 삽입된다. 외무차관 우리 일본은 미국의 탐험가,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가 1914년에 발표한 귀신고래 관련 논문의 잘못된 부분을 바로잡고자 한다

3 그의 논문에 적힌 한국계 귀신고래(Korean gray whale)는 일본계 귀신고래 (Japanese gray whale)를 잘못 표기한 것이다. 앤드류스는 1910년 일본 전역을 돌며 전통고래잡이, 고래뼈 등을 연구하고 귀신고래를 탐사했다. 그가 한국의 장생포항에 잠시 머문 건 사실이나 그곳에서 귀신고래를 봤다는 어떠한 기록도 존재하지 않는다. 앤드류스가 촬영한 한국인의 포경사진은 사실 일본에서 선진포경기술을 배우기 위해 노역하던 한국인이었다. 즉 일본해에서 잡은 귀신고래인 것이다. 현재 일본해에선 귀신고래가 자주 출몰하고 있지만 한국에선 1977년 이후 귀신고래가 목격된 사례가 전무하다. 그 이전에도 간혹 출몰한 사례가 있긴 하지만 일본에 비하면 턱없이 적은 횟수다. 고로 앤드류스가 한국계 귀신고래라고 명명할 어떠한 조건도 갖추지 못한 바, 한국계 귀신고래라는 명칭은 적절치 않으며, 일본계 귀신고래로 수정되어야 마땅하다. 일본정부는 이 사항에 대해 국제포경위원회(IWC)에 정식으로 제기할 것이며, 명칭수정요구를 관철시킬 것이다. TV에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의 자료 화면이 나올 때, 아버지의 퀭한 눈에 힘이 들어간다. 믿을 수 없다는 표정으로 외신 보도를 보는 과. (흥분) 저, 저 자슥들! 저 말이 사실일까예? 사실은 무슨! 함 생각해 보래이. 동해를 누비던 귀신고래에 한국계가 붙는다는 게 뭘 의미하긋노. 동해의 독도영유권이 한국에 있음을 인정하는 거나 다름없다 아이가. 이를 인정할 수 없다는 기지. 자슥들, 속보인다! 이때, 아버지가 어눌한 말투로 무언가를 말하려 애쓴다. 하지만 치매로 인한 뇌손상으로 인지능력이 현저히 떨어져 알아들을 수 없는 웅얼거림으로 들 린다. 아으우흐후아... 아버님이 뭔가 말하고 싶으신 게 있나 본데예. (귀기우려) 아부지, 뭐라고예? 또렷하이 말씀해보이소! (더 힘주어) 아으우흐후아... 뭐라시는 겁니꺼? (답답한) 내도 못 알아듣겄다. 인자... 무표정한 아버지의 미간이 꿈틀하고, 푸른 핏줄이 선명히 보이는 야윈 손을 움켜쥔다. 아버지의 표정과 손동작을 유심히 바라보는, 그 의미를 알 것 같다

4 아부지, 분하시지예? (미간이 주름진다) 지도 속에 천불이 납니더! 아부지, 일제시대 때 일본에 끌려가 강제노역 하믄서 얼매나 고생했습니꺼. 그것도 모자라 인자 귀신고래 이름까지 지 멋대로 바꾸려 한다는 기 말이 됩니꺼. (움켜쥔 손에 더 힘이 들어간다) 부아가 치밀어 오른, 테이블에 놓인 물통의 물을 벌컥 들이키고는 리모컨으로 TV를 꺼버 린다. 아부지, 저랑 목욕이나 하러 가입시더. 이 목욕하는 제스처를 보이자 표정 찌푸려있던 아버지가 언제 그랬냐는 듯 틀니 빠진 입 으로 히죽 웃는다. 아버지는 퇴행성 뇌질환으로 인해 세 살 어린아이가 돼버렸다. # 2. 동네목욕탕 _ 밤 뜨거운 김이 모락모락 나는 욕탕에 나란히 앉아 있는 과 아버지. 아버지의 몸은 뼈만 남은 듯 앙상하고 살은 축 늘어져있다. 퀭한 눈으로 욕탕 벽을 가득 채운 대형 그림타일을 응시하는 아버지. 물보라를 일으키며 수면 위로 솟구치는 귀신고래를 그린 그림이다. 물끄러미 바라보는 아버지의 시점으로 그림이 꿈틀하더니 살아 움직인다(환상) 그림타일 속 귀신고래가 수면 아래로 풍덩 빠지더니 두 사람이 몸 담그고 있는 욕탕으로 스멀 스멀 헤엄쳐온다. 주위를 뱅뱅 맴도는 귀신고래를 향해 손을 뻗는 아버지. 귀신고래는 다가올 듯 말 듯 애만 태우다 그대로 사라진다. 짙은 아쉬움의 눈빛으로 바라보는 아버지., 욕탕에 앉아 무언가를 향해 손을 뻗은 아버지를 가만히 바라본다. 에겐 아버지의 이런 행동들이 낯설지 않다. 아부지. (쳐다본다) 아부지 젊었을 적에 귀신고래 얘기 많이 해주셨잖습니꺼. 지한테 그랬지예? 장생포 앞바다가 물 반 고래 반이었다고... 아부지한테 귀신고래는 오랜 친구나 다름없잖습니꺼

5 아까 뉴스 말입니더. 일본이 주장하는 거, 다 거짓이지예?... 아부지 맘, 다 압니더. 한 평생 고래만 잡아오셔서 누구보다 잘 아실 텐데.. 억울하지예. 일본이 아무리 꼼수를 쓴다캐도 진실을 가릴 순 없는 법입니더. 지는 아부지 생전에 일본계 귀신고래로 불리는 꼴, 절대 못 봅니더. 까짓것, 동해에 다시 귀신고래가 나타나믄 지킬 수 있는 거 아입니꺼. 한국계 귀신고래 이름 말입니더. 그지예?... 아부지, 제가 함 찾아보겠심더! 동해바다에 귀신고래가 산다는 걸 증명해 보겠심더! 아버지와 알몸으로 대면한 은 속에 있는 말을 거침없이 토해낸다. 아들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알 수 없는 옹알이만 웅얼거리는 아버지. 아부진 늦둥이 저를 장남처럼 생각하셨잖습니꺼. 형제들 중에 제일 믿음이 간다고 그랬었지예? 지 평생 아부지 믿음에 어긋남 없이 살아왔다고 자부합니더. 이번에도 그럴 낍니더. 두고 보이소. 귀신고래 그림타일을 바라보며 결연한 표정 짓는. 착시현상처럼 꿈틀대는 귀신고래 그림 옆으로 수채화처럼 새겨지는 타이틀. <아버지와 귀신고래> # 3. 목욕탕 앞 _ 밤 어두워진 골목길. 목욕을 마친 이 아버지를 등에 업고 걷는다. 아부지, 와 이리 가볍습니꺼? 때가 엄청 나오드만, 그 때문인가 보네. 은 농담처럼 말했지만 나날이 가벼워지는 아버지가 안쓰럽다. 지는 아부지랑 목욕할 때마다 옛날 생각이 납니더. 유난히 목욕하기 싫어 하던 절 꼭 데꼬 목욕탕에 가셨다 아입니꺼. 그땐 그기 귀찮고 싫었는데, 인자는 손자녀석이랑 목욕탕 가는 게 낙이 됐심더. 근데 이 녀석은 할아부지랑 목욕 가는 게 싫은지 별의 별 핑계만 댄다 아입니꺼. 지 어릴 때처럼 말입니더. 허허

6 ... 지는 두 가지 소원이 있심더. 동해에서 귀신고래 보는 거랑, 오래오래 아부지 등 밀어주는 거, 딱 두 가집니더. 아버지는 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표정변화가 없다., 허한 미소 지으며 아버지를 업은 채 가로등 켜진 골목길을 걸어간다. # 4. 아버지의 방 _ 밤 횟집에 딸린 방으로 들어온 이 등에 업은 아버지를 바닥에 앉힌다. 세평 남짓한 남루한 방 에는 낡은 장롱만 놓여있고 벽에는 고래의 종을 모아놓은 고래도감이 붙어있다., 장롱 문을 열고 이불을 꺼내는데 아버지가 장롱을 향해 손가락질하며 웅얼거린다. 아으우흐후아... 아부지, 와예? 아으우흐후아..., 옷과 이불이 가득 들어있는 장롱 속을 훑어본다. 여가 뭐 우쨌다는 겁니꺼? 아버지의 시선이 장롱 속에 고정된 채 옹알이를 계속한다., 건성으로 옷과 이불을 뒤적거리지만 특별한 건 보이지 않는다. 아부지, 피곤하실 텐데 그만 주무이소. 이 장롱 문을 닫으면서 암전된다. # 5. 장생포 선착장 _ 이른 아침 F.I 새벽동 트는 장생포 선착장. 출항을 앞둔 용운호 어선에 승선하는. 중년의 동료어부들이 의 손에 들린 캠코더를 주목한다. 과 가장 친분 있는 (62세)이 다가와 묻는다. 그기 뭐꼬? - 5 -

7 알 거 없다 마. 그거 촬영장비 아이가? 까막눈은 아니구먼. 내는 그런 거 어려워가 만질 줄도 모린다. 근데 뭐 촬영할라꼬? 귀신고래. (콧방귀) 귀신고래? 하이구, 동해바다에서 사라진지가 은젠데... 있어! 내가 찍을 기다! 그기 똥고집 피운다고 될 일이가. 내 성질 모르나. 한번 한믄 끝장을 보는 거. 현상금이 그리 탐나던가? 현상금 때문이 아이다. 그라믄? 아부지 살아생전에 장생포 앞바다를 헤엄치는 귀신고래를 보여주고 싶어가 그란다. (고개 절레절레) 효자 났네... 효자 났어... # 6. 용운호 어선 _ 낮 장생포 앞바다에서 고기잡이하는 어부들. 동료어부들이 어장의 물고기 움직임을 주시하는 동안, 은 망원경으로 드넓은 동해바다를 살핀다. 하지만 고래를 닮은 그 무엇도 보이지 않는다. 맥 빠진 을 바라보는. 귀신고래 말이다, 참말로 아부지한테 보여드릴라꼬 찾는 기가? 딴 이유가 있긋나? 뜬금없이 귀신고래 찾는 기 이상해서 그라제. 뉴스 안 봤나? 일본 글마들이 한국계 귀신고래를 일본계 귀신고래라고 우기는 거. 그걸 우째 가만 보고 있노! 오지랖은... 뻐뜩하믄 독도가 즈그네 땅이라고 우기는 글마들을 우째 말리겠노. 걍 내비둬. 그카다 허구헌날 우리만 당하는 기다. 동해에 귀신고래가 산다는 걸 똑똑히 알려야제. 그래야 고래이름을 지킬 거 아이가. 한국계 귀신고래이든, 일본계 귀신고래이든 아무렴 어뜬노. 먹고 사는 데 아무 지장 없데이. 먹고 사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도 있는 기다. 자넨 이해 못하겠지만... 허이구, 어부가 고기 순풍순풍 낚아가 처자식 멕여 살리믄 되는 기지, - 6 -

8 뭐가 더 필요하노. 누라 뭐라캐도 내는 찾고 말끼다! 현상금 타믄 거하게 술 한 잔 쏠 테이 나타나길 기도나 하고 있그라. 어데로 기도할꼬. (하늘 보며) 하느님? (바다 보며) 용왕님? 영감탱아, 정신 차리래이. 정신! 의 볼멘소리에도 아랑곳없이 은 귀신고래를 찾아 동해바다를 주시한다. 이때, 의 시선에 수면을 가르는 고래의 푸른 등줄기가 포착된다. (흥분) 저, 저기! 뭐, 어데? 이 가리키는 곳을 바라보는. 수면 위로 살짝 드러나는 푸른 등줄기에 의 표정도 혹시나 하는 기대감에 찬다., 다급히 캠코더를 손에 들고 촬영할 만반의 준비를 한다. 흔들리는 캠코더 촬영 화면 속에서 줌인 되는 그것은 귀신고래가 아니다. 유심히 관찰하던 의 표정에 실망감이 번진다. 돌고래네. 그럼 그렇지..., 촬영정지버튼을 누리고 캠코더를 힘없이 내린다. 동해바다를 힘차게 헤엄쳐가는 돌고래를 멀거니 바라보는. 영민 (다짐) 괘안타... 돌고래가 있으믄 귀신고래도 곧 나타날 끼다... # 7. 장생포 선착장 어귀 _ 저녁 과, 선착장 어귀에서 생선 담는 나무상자를 뒤집어 깔고 앉은 채 갓 잡아온 횟감을 안주로 소주를 마신다. 얼큰하게 취한 두 사람. 내라고 귀신고래 보고 싶은 맴이 와 없겠노. 그칸데 장생포 바다가 허락을 안 해 주이 우짜긋노. 바다가 허락을 해야 오든지 말든지 할 꺼 아이가. 바다가 아이라 인간이 허락을 안 해 주는 기다. 그기 무신 소리고? 우리가 귀신고래를 못 오게 했단 말이가? 귀신고래가 와 귀신고래고? 귀신처럼 몰래 온다캐서 붙은 이름 아이가. 그칸데 여기저기서 고기잡이 한다고 불빛을 훤히 비추고 소릴 질러대지, - 7 -

9 또 바다 속엔 촘촘히 그물을 쳐놨으이 우째 다가오겠노. 그 뿐이가. 바닷물은 예전보다 얼매나 오염됐노. 돌아오고 싶어도 못 온다. 우리가 귀신고래를 내쫓은 거나 다름 없제. (고개 끄덕) 듣고 보이 그러네. 내도 귀신고래 내쫓은 한 사람이네. 그자?... 바다를 바라보며 말없이 쓰디쓴 소주를 들이키는 두 사람. 장생포 앞바다의 웅장한 유조선이 귀신고래의 회유를 가로막는 거대한 장벽처럼 보인다. 선착장에 부딪혀 철썩이는 파도소리가 처량하게 들린다. # 8. 아버지의 방 _ 밤 이불 속에 산송장처럼 누워있는 아버지 곁에 앉아있는., 취기 오른 얼굴로 넋두리하듯 아버지께 얘기한다. 아부지, 오늘은 귀신고래 못 찾았심더. 그래도 괘안심더. 금방 찾으믄 그기 귀신고래겠습니꺼. 찾기 힘드니까 귀신고래지. 지는 절대 포기 안 합니더. 꼭 찾고 말낍니더...., 아버지의 퀭한 눈을 물끄러미 바라본다. 아부지, 옛날에 고래 잡던 얘기 좀 들려 주이소. 아버지의 퀭한 시선이 벽에 걸린 고래도감에 머문다. 도감 속 고래사진을 주목하는 아버지의 눈동자에서 Dissolve. 선행되는 거센 파도소리. 인서트-흑백화면. 자막 : 1930년 동해, 일본 포경선 갑판 위에서 작살 끝에 묶인 밧줄을 붙잡고 끌어당기는 20대 청년시절의 아버지()와 한국인 선원들. 는 깡마른 체형이지만 강한 눈빛에서 악바리 근성이 느껴진다. 엄청 큰 고래가 잡혔는지 거친 너울에 포경선이 요동친다. 뱃전까지 날아오는 물방울을 맞으며 안간힘으로 밧줄을 끌어당기는 와 선원들. 이때, 한국인 선원들을 관리 감독하는 일본인 어로장이 날카로운 목소리로 외친다

10 어로장 (일본어) 더 힘껏 끌어당겨! 더! 더! 나약한 조센징! 깡다구 있게 끌어당기란 말이다!! 한국인 선원들, 독종 같은 어로장에게 불만 가득한 표정이지만 어쩔 수 없이 이를 악물고 노역한다. 고래의 저항이 만만찮아 고전하지만 살아남기 위해 악착같이 버티는 선원들. 굵은 밧줄이 끊어질 듯 포경선 갑판에 팽팽한 긴장감이 흐른다. 선원들이 구령에 맞춰 힘을 모아 밧줄을 끌어당겼다가 다시 풀었다가를 반복하며 고래의 힘을 가늠한다. 오랜 줄다리기 끝에 마침내 고래가 지쳤는지 밧줄이 당겨온다. 더욱 기세를 올려 끌어당기는 선원들. 맥없이 끌려오는 거대한 고래. 기력을 잃은 고래가 뱃전까지 끌려오면 밧줄 고리로 꼬리를 단단히 묶는다. 그제야 체력이 소진된 선원들이 갑판에 털썩 주저앉아 가쁜 숨을 몰아쉰다. 땀인지 바닷물인지 흠뻑 젖은 선원들의 지친 몰골. 백두장사 같은 건장한 몸집의 두만, 어로장의 눈치를 보며 투덜거린다. 두만 젠장! 일케 고생해서 고래 잡으믄 뭐 하노. 왜놈들 배때기만 불릴 긴데. 내가 니들 시다바리가? (쓴웃음)... 두만 왜놈들이 우리바다의 고래들 잡아가는 꼴을 언제까지 봐야 되노. 쫌만 참아라. 우리 손으로 잡은 고래가 우리나라 사람들한테 돌아갈 날이 안 오긋나. 두만 (한숨) 그런 날이 과연 올까 싶다... 내 꿈이 뭔 줄 아나? 두만 뭔데? 언젠가 해방이 되믄 말이다, 우리 선원들끼리 뭉쳐가 대한민국의 포경회사를 만드는 기다. 지금 닦은 포경기술로, 우리 힘으로 당당히 고래를 잡는 기라. 왜놈들 고래 말고 우리의 고래 말이다! 두만 좋은 생각이네! 진짜 해방이 되믄 내도 기꺼이 도우꾸마! 여기 선원들이야 고래 잡는 덴 도사들 아이가. 고래 잡아가 돈도 마이 벌고, 배고픈 사람들한테 고래 고기도 나눠주고, 그카믄 얼매나 좋겠노. 와 두만, 마주보며 희망의 미소 짓는데 펑 소리와 함께 고래작살이 발사된다. 철퍽 고래 등줄기에 작살 꽂히는 소리와 처절하게 몸부림치는 소리가 들린다. 어로장 (일본어) 명중이다! 뭣들 하고 있어! 끌어당기란 말이야! 어서! - 9 -

11 저 고래 놓치면 니들 삯 한 푼도 없을 줄 알아! 어로장의 엄포에 제대로 휴식도 취하지 못한 한국인 선원들이 인상 쓰며 일어나 작살에 매달린 밧줄을 끌어당긴다. 두만 배때기에 탐욕만 가득 찬 왜놈들, 우리 고래 싹쓸이할라꼬 그라나. 야! 나중에 우리가 포경회사 세운다 캐도 동해에 고래가 남아 있을란가 모르것다. 남아있어야제. 내 인생을 고래에 걸기로 작정했는데 멸종당하믄 안 되지. 반드시 남아있어야제! 이 악물고 묵묵히 밧줄을 끌어당기는 의 얼굴에 나라 잃은 설움이 묻어있다. 다시 현재. 아버지는 젊은 시절 일본 포경선에서 고래잡이 노역을 하던 기억을 말하지만 에겐 그저 치매 노인의 옹알이로만 들린다. 웅얼거리는 아버지의 눈시울이 젖어있다. 은 아버지의 눈빛만 봐도 마음을 가늠할 수 있다. 그거 압니꺼? 아부지, 고래얘기 할 때마다 눈가가 젖는다는 거... (옹알이 멈춘다)... 의 말을 알아들었는지 아버지의 주름진 얼굴에 씁쓸한 미소가 번진다. 이를 바라보는 의 가슴이 먹먹해진다. # 9. 용운호 어선 _ 낮 장생포 앞바다에서 고기잡이하는 어부들. 동료 어부들이 어장의 물고기를 주시하고 있는 동안, 은 망원경으로 드넓은 바다를 살핀 다. 여전히 귀신고래는 보이지 않는다. 실망스런 표정이 역력한. 그런 을 탐탁찮은 시선으로 지켜보던 털보 선장(58세)이 다가와 불만을 표출한다. 보다 어리지만 강단 있어 보이는 선장. 선장 선장 물고기 잡으러 온 기가, 고래 잡으러 온 기가? 차라리 포경선을 타지, 이 고깃배는 뭐 하러 탔노? (심기 불편) 너무 그카지 마소. 잠시 고래 좀 찾는 기 그리 못마땅합니꺼? 고래에 정신 팔린 어부가 뭔 물고길 잡긋노!

12 선장 선장 선장 나이 많은 거 감수하고 받아줬더니만... 차라리 젊은이랑 일하는 게 속편하지. (발끈) 뭐라고예? 와? 내가 틀린 말 했나? 으이? ( 말리며) 흥분한 거 같은데, 진정하이소. (자존심 상하지만 참고) 선장님, 고래 이름 지키고 싶지 않습니꺼? 일본계 귀신고래가 아닌, 한국계 귀신고래 말입니더! 고래 이름이 한국계든, 일본계든 그기 뭔 상관이고! 뱃사람이 물고기만 마이 잡으믄 장땡이지! (바다를 가리키며) 그라믄 선장님은 이 바다 이름이 동해가 아이고, 일본해라캐도 상관없네예. 그지예? 뭐라꼬? 그거랑 똑같심더. 이름을 지키는 건 우리의 자존심을 지키는 기고, 세상에 알리는 겁니더. 귀신고래를! 이 동해바다를 말입니더! 의 주장에 대꾸 못하고 당황하는 선장. 선장 백날 찾아봐라. 40년 동안 안 보인 귀신고래가 나타나는가. 흠... 할 말 없어진 선장, 괜히 구시렁대며 조타실로 돌아간다. 동료어부들, 무식한 선장을 언변으로 제압한 에게 대리만족 느끼는 듯 내심 통쾌해 하는 눈치다. # 10. 장생포 횟집 _ 낮 횟집 테이블에 손님들이 가득 찼다. 손님들 주문이 이어지고, 종업원과 함께 정신없이 회를 나르는. 손님 여 보소! 회 가지러 장생포 바다까지 갔는교? 네네, 지금 나갑니데이. 쪼매만 기다리소. 숨 돌릴 틈 없는 서빙이 끝나고 잠시 여유가 생긴, 벽시계를 보더니 아차! 한다., 서둘러 차린 앉은뱅이 밥상을 들고 횟집에 딸린 쪽방 문을 열며 아버님, 진지 드실...(멈칫) 방 안에 이불만 깔려있고 시아버지가 보이지 않는다

13 의아해하며 방문을 닫은, 젊은 여종업원을 불러 세운다. 혹시 아버님 못 봤나? 여종업원 아까 휠체어타고 나가시던데... (정색) 뭐? 혼자서 못 나가게 했어야지! 여종업원 (주눅 들어) 전 그냥... 잠깐 산책하시는 거 같아서... 치매 노인인 거 모르나? 길이라도 잃으면 우짤라꼬 그라노! 여종업원 죄송합니다. 나가서 찾아볼 테니 급한 일 생기면 연락하고. 여종업원 네., 앞치마를 벗어젖히고 서둘러 횟집을 나선다. # 11. 장생포 횟집 인근 _ 낮 잰걸음으로 횟집 인근 동네를 둘러보는. 마주치는 동네 주민에게 시아버지의 행방을 물어보는. 고개 절레절레하는 주민들. 아버님! 아버님!! 골목 구석구석 살펴봐도 보이지 않자 초조해진 의 발걸음이 더욱 빨라진다. 이리저리 둘러보던 의 시선에 전동휠체어 탄 백발노인의 뒷모습이 보인다., 급히 달려가 앞모습을 확인하면 다른 노인이다. 가 고개를 조아리면 노인이 다시 갈 길을 간다. 이제 어디서 찾아야할지 정신이 아득해진, 다리에 힘이 풀려 이대로 주저앉을 것만 같다. 핸드폰을 꺼내 버튼을 누르는 의 손가락이 떨린다. # 12. 용운호 어선 _ 낮 그물로 물고기를 낚기 위해 동해어장을 누비는 어선. 어부들이 물고기의 움직임을 주시하는 와중에 의 시선은 귀신고래를 찾아 바다를 훑는다. 의 주머니에서 핸드폰 벨소리 울리고, 수신자 확인 후 전화 받는다. 이 시간에 웬일이고? (사이, 놀라며) 뭐라꼬? 아부지가... 알긋다. 지금 곧장 갈꾸마. (통화 끊고 선장에게) 미안헌데, 급한 일이 있어가 가봐야겄소

14 선장 영민 선장 선장 선장 뭐라? 배를 돌리라 이 말이가? 죄송합니더. 쪼매만 더 가믄 황금어장인데 그기 무신 소리고! 하루 공치믄 손실이 얼매나 큰 줄 아나? 그카지 말고 배 돌려주이소! 와 이라는데, 참말로. 도대체 무신 일인데? 아부지가 행방불명이랍니더. 치매라 길눈도 어두븐데 지금 어데로 갔는지 모른답니더! 혹 잘못되믄 우짤낍니꺼. (짜증스런) 귀신고래에 치매노인까지... 가지가지 한다, 증말... # 13. 장생포항 선착장 _ 낮 회향한 어선이 선착장으로 되돌아온다. 어선이 선착장에 닿자마자 어부용 장갑과 앞치마를 벗어젖히고 하선하는. 허겁지겁 달려가는 을 바라보며 미간을 찌푸리는 선장. 선장 선장 선장 숟가락 들 기운도 없는 치매노인이 가면 어델 간다고, 호들갑은... 장생포에서 소문난 효자 아입니꺼. 이해해 주이소. 효자고 뭐고 그 노친네 때문에 공친 적이 어디 한두 번이가? 이 아부지, 그래도 한때는 고래잡이 명포수로 유명했던 분입니더. 장생포의 살아있는 전설! 모릅니꺼? 전설... 좋지. 내도 고래잡이나 했으믄 좋겠다. 폼 나게. 피식 웃는, 멀리 달려가는 의 뒷모습을 물끄러미 바라본다. # 14. 장생포항 인근 동네 _ 낮 급한 마음에 허둥지둥 동네를 살피는. 마주치는 동네 주민마다 행방을 물어보지만 모두 고개 절레절레한다. 불안한 낯빛으로 골목길을 걸어가던, 목욕탕 앞에 다다른다. 며칠 전, 아버지와 함께 찾은 그 목욕탕이다. 지친 발걸음을 멈추고 목욕탕을 물끄러미 바라보며 회상에 잠기는. 인서트-과거회상. 욕탕에서 귀신고래 그림타일을 물끄러미 바라보던 아버지가 마치 귀신고래를 잡으려는 듯 손을 뻗는다

15 곰곰이 기억을 떠올리는 에게 가 달려온다. 어. 아버님 못 봤어예? 불안감에 휩싸여 안절부절 못하는. 아무 일 없겠지예? 하모, 별 일 없을 기다. 혹시라도 잘못되믄 우얍니꺼? 걱정 마라. 휠체어 타고 멀리는 못 갔을 기다. 파출소에 신고할까예? 쪼매만 더 찾아보자. 그래도 못 찾으믄 내가 신고하꾸마. 당신은 동네를 좀 더 살피봐라. 내는 확인해볼 때가 있다. 이 아버지의 예상행선지로 달려간 후 가 동네를 계속 둘러본다. # 15. 장생포 고래박물관 앞 _ 저녁 고래박물관 인근에 설치된 커다란 귀신고래 조형물로 이끌리듯 달려가던 의 발걸음이 뚝 멈춘다. 귀신고래 조형물 아래 전동휠체어 탄 아버지의 뒷모습이 보인다. 안도의 한숨 내쉬며 아버지에게 다가가는. 아부지! (뒤돌아본다) 혼자 여 계시믄 우짭니꺼! 얼매나 찾아댕긴 줄 아십니꺼! 아버지, 한바탕 소동을 아는지 모르는지 귀신고래 조형물을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히죽 웃는다. 어린아이 같은 그 모습에 가슴이 먹먹해지는. 아부지가 저보다 먼저 찾으셨네예... 귀신고래 말입니더. 제가 졌네예 소원대로 귀신고래 찾았으이 인자 집으로 가입시더

16 이 휠체어를 끌려는 순간, 아버지의 손이 의 바지를 붙든다. 와예? (손가락으로 장생포 바다 쪽을 가리킨다) 바다로 가자고예? (고개 끄덕, 귀신고래 조형물을 손가락으로 가리킨다) 진짜 귀신고래 찾을라꼬예? (고개 끄덕) 어린아이처럼 떼쓰는 아버지를 바라보는 의 가슴이 아려온다. 아버지의 전동휠체어를 붙들고 하염없이 서있는. # 16. 집으로 오는 길 _ 저녁, 땅거미 지는 길에서 아버지의 전동휠체어를 끌며 이야기한다. 아부지, 기억납니꺼? 27년 전, 고래잡이가 금지돼가 제가 고래배를 마지막으로 타던 날 말입니더. 그날 처음으로 아부지가 제 앞에서 눈물을 보이셨잖습니꺼. 우리 아들이 장생포 최고의 명포수라고 동네방네 자랑하고 다니셨는데, 얼매나 아쉬웠겠습니꺼. 저보다 더 마음이 아팠을 낍니더. 제가 처음으로 고래배 탄 것도 아부지 때문였지예. 그때 내 나이 겨우 열일곱 살이었는데.. 참고래.. 밍크고래.. 참 마이도 잡았지예. 지는예, 그 중에서도 귀신고래를 잊을 수가 없심더. 딴 고래들은 먼 바다에 사는데, 귀신고래는 연안까지 헤엄쳐 오잖아예. 위험한 걸 알면서 왜 그랬을까 생각했는데, 문득 이런 생각이 듭디더. 인간이 그리워서... 그래서 귀신처럼 나타났다 사라졌다 하믄서 우리랑 숨바꼭질하는 거라고... (피식 웃음) 20년 동안 고래잡이 하믄서 참 행복했심더. 동해바다에서 고래 잡고 돌아올 땐, 소식 듣고 동네사람들이 몰려와 구경하고 그랬다 아입니꺼. 마누라랑 아들래미한테 가장노릇 한 것 같아 뿌듯했지예. 그땐 세상 부러울 게 없었심더. 내보고 고래잡이가 되라고 하셨던 아부지가 얼매나 고마웠는지 모르실 낍니더. 한 번 더 고래배에 만선기를 달고 장생포항에 돌아올 수 있다믄 좋으련만... 옛 추억을 이야기하는 의 얼굴에 절로 미소가 떠오른다. 의 이야기에 아버지도 옛 기억이 떠오르는지 입가에 미소를 머금고 있다. 가로등 켜진 골목길을 전동휠체어 끌며 동행하는 부자의 정겨운 모습. 서서히 암전

17 # 17. 장생포 횟집 _ 이른 아침 F.I 새벽동이 트는 이른 아침, 횟집 문을 열고 선착장을 향해 걸어가는. 뒤에서 아내, 가 캠코더를 손에 들고 달려 나온다. 웅이 아부지! (뒤돌아본다) (캠코더 들어 보이며) 이거 가져가야지예! 필요 없다. 와예? 아부지, 귀신고래 찾았으이 인자 필요 없다. 다시 걸어가는 의 뒷모습을 의아하게 바라보는. 귀신고래 찾았다는 게 뭔 말이래예? 진짭니꺼? (대답 없이 걸어간다) 웅이 아부지! 웅이 아부지!! 캠코더 손에 든 채 고개 갸웃거리는. # 18. 용운호 어선 _ 이른 아침, 항해하는 어선에 앉은 채 해 뜨는 동해바다를 응시한다. 출렁이는 바다가 붉은 빛으로 물들었다. 옆에 앉은, 기분이 가라앉은 의 표정을 살핀다. 어부 자네, 오늘은 캠코던가 뭔가.. 안 보이네. 쓸모 없어가. 와? 귀신고래 안 찍나? 애시당초 불가능했지. 35년 동안이나 사라졌던 귀신고래를 찾겠다고 고집을 피웠으이 나도 참... 사람이 나이 들면 고집만 는다카드만, 내도 인자 다 늙었는갑다. 고집이 없으믄 그기 자넨가? (쓴웃음) 갑자기 포경이 금지돼가 일손을 놓을 수밖에 없었을 땐 참 막막하더라. 우리 웅이 한창 돈 들어가야 될 땐데... 동고동락하던 포경선원들이 지 앞길 찾아

18 전국으로 뿔뿔이 흩어졌지. 내도 묵고 살라꼬 고깃배를 타긴 했는데, 고래 잡던 사람이 피래미 같은 물고기 잡고 있을라카이 영 의욕이 안 생기는 기라. 방황도 참 마이 했제. 장생포 최고의 고래사냥꾼이라는 명예를 접어야 했으이 안 글컸나. 그때 내 꼴이 꼭 어항 속의 물고기 같았데이. 쪼매 갈라카믄 유리벽에 부딪히고... 돌아가믄 금세 또 부딪히고... 그카니까 내가 점점 쪼그라들더라고. 아무 야망도 없이 지금까지 살아온 기라. 그냥 뻐끔뻐끔 하믄서 그칸데 고래를 위해선 오히려 잘된 일이지. 인간이 이백만 년을 살아온 고래를 멸종시켜서 되긋나. 인자 내는 귀신고래 찾는 허튼짓 고마하고 물고기나 잡을란다. (자리 툭툭 털고 일어나 큰소리로) 어이! 아직 물고기 소식 없나? 임마들이 아직 잠에서 안 깼나 보네. 허허..., 야망을 잃어버린 늙은 사내의 쓸쓸한 뒷모습을 물끄러미 바라본다. # 19. 장생포 횟집 _ 낮, 바쁜 서빙 와중에 앉은뱅이 밥상에 정성껏 차린 진짓상을 들고 쪽방으로 들어간다. 쪽방 너머로 들리는 의 목소리. (V.O) 아버님, 진지 드이소...아버님!...아버님!! (진짓상 떨어지며 깨지는 소리) # 20. 장생포 선착장 _ 낮 입항한 고깃배에서 포획한 물고기 하역작업에 여념이 없는. 뜨거운 태양볕 아래 온몸이 땀에 흠뻑 젖었다. 이때, 의 주머니에서 핸드폰 벨소리 울린다. 잠시 일손 멈춘, 수신자 확인 후 전화 받는다. 이 시간에 전화하지 말라카이... 바쁘다. 퍼뜩 말해라. (의 눈이 커진다) 알긋다... 내 곧 가꾸마! 핸드폰을 손에 쥔 채 충격에 굳어있는. 인서트-하역 작업 도중 선착장 바닥에 떨어진 물고기 한 마리가 강렬한 햇볕을 받으며 힘없이 파닥거리다 축 늘어진다

19 # 21. 장생포 횟집 앞 _ 낮 횟집 앞에 주차한 차량에서 중년남성 두 명이 하차한다. 두 사람, 횟집으로 들어가려다 출입문에 붙어있는 < 喪 中 > 글씨를 보고는 아쉬워하며 되돌아간 다. 유리문 너머로 횟집 중앙통로에 주인 잃은 전동휠체어가 덩그러니 놓여있다. # 22. 장례식장 빈소 _ 낮 빈소 앞에 용운호 선원일동 글귀가 적힌 화환이 놓여있다. 상복차림의, 환하게 웃고 있는 아버지의 영정사진을 슬픈 눈빛으로 바라본다. 빈소에 들어와 조문하는 선장과 동료어부들을 휑한 눈빛으로 지켜보는. 동료어부들, 의 손잡고 위로의 말 건넨다. 와 줘서 고맙데이... 참말로 고맙데이. 애써 슬픔을 견디고 있는 을 보며 숙연해지는 동료어부들. 컷 바뀌면, 빈소 옆에 마련된 상에 마주앉아 있는 과 동료어부들., 의 빈 잔에 소주를 따라준다. 황량한 얼굴로 소주를 들이키는 을 안쓰럽게 바라보는. 천수를 다 누리고 갔으이 복이 많으신 분이다. 그래도 살아계실 적에 귀신고래 함 보여드렸으믄 좋았을 낀데... 다섯 살 땐가... 아부지 따라 포경선에 탄 적이 있는데 그때 고래 사냥하는 모습을 처음 봤제. 아부지가 쏜 작살이 고래 등에 푹 꽂히는데, 하아... 충격이더라고. 작살에 꽂히가 매가리 없이 끌려오는 고래는 동해바다를 당당히 누비던 그 모습이 아이라. 늙은 아부지 맨키로... 서글펐어. 아부진 내가 그처럼 훌륭한 고래사냥꾼이 되길 바라셨는데, 내는 고래사냥꾼이 되고 싶은 맴이 없었어. 처량한 고래 모습을 보고 싶지 않았거든. 그땐 그랬는데, 사람의 마음이란 게 자라면서 변하더라. 그때 맴은 다 잊아뿌고, 난 아부지 바램대로 최고의 고래사냥꾼이 됐지. (소주 들이키고) 그칸데 다 늙어서야 잊아뿠던 그때 그 맴이 생각나는 기라. 얄궃그로... 웬 줄 아나? 치매 걸린 아부지가 그때 그 고래 같더라고. 무기력하게 끌려오던 그 고래 말이다

20 의 넋두리를 가만히 들어주는. 참말로 신기헌 게, 정신이 가물가물하신 분이 귀신고래는 또렷하이 기억하시더라. 본지 30년도 넘었는데 말이다. 치매 노인은 현재와 과거 중간에서 사는 거라 안카더나. 수 십 년이 흘러도 강렬했던 기억은 생생하이 느낄 수 있는 기라. 기억이란 게, 완전히 사라지는 게 아이고 파편조각처럼 남는 거거든. 그 기억의 파편을 평생 붙잡고 사는 거지. 허한 얼굴로 소주잔 들이키려던 순간, 의 뇌리를 스치는 기억. 인서트-플래시백. S#4 아버지의 방. 목욕 다녀온 과 아버지. 이 장롱 문을 여는데 아버지가 장롱을 향해 손가락질하며 웅얼거린다. 아으우흐후아... 장롱예? 장롱이 와예? 아으우흐후아... 다시 현재. 소주잔을 손에 든 채 멈춰있는. (혼잣말) 기억의 파편..., 소주잔을 탁 내려놓더니 벌떡 일어선다. 문상객의 식사를 챙기던, 서둘러 빈소를 나가는 을 보며 웅이 아부지, 어데 가는 데예? 대답도 없이 빈소를 빠져나가는. 의아하게 바라보는 문상객들과. # 23. 아버지의 방 _ 낮 상복차림의, 아버지의 방문을 벌컥 열고 들어와 장롱 문을 열고 안을 살펴본다. 아버지의 남루한 옷을 뒤적거리고, 이불도 뒤적거린다. 그러다 이불 맨 아래에 꽁꽁 싸매진 조그만 보자기를 발견한다

21 , 보자기 매듭을 풀고 열어보면 그 속에 낡은 일기장이 놓여있다. 누렇게 변색된 종이가 오랜 세월의 흐름을 짐작케 한다., 일기장을 손에 쥐고 조심스레 넘겨보면 아버지가 어릴 적 썼던 일기가 펼쳐진다. 일기장을 넘기던 의 손이 멈춘다. 책갈피처럼 끼워진 낡은 흑백사진 한 장을 집어 들고 바라보는. 그것은 미국인 탐험가,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와 함께 포획된 귀신고래를 배경으로 찍은 다섯 살 남자아이()의 사진이다. 사진을 응시하는 의 놀란 눈동자 위로 Dissolve 인서트-낡은 흑백화면. 1912년 자막. 장생포항에서 혼자 놀고 있는 사진 속 꼬마() 항구엔 여러 대의 포경선이 열 지어 출항을 기다리고 있다. 꼬마는 호기심 가득한 눈으로 거대한 포경선을 바라본다. 뱃머리에 작살포를 장착한 포경선의 늠름한 자태에 매료된 꼬마. 이때, 탐험복장에 탐사가방을 짊어진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가 다가온다. 큰 키에 파란 눈의 이방인, 앤드류스를 신기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꼬마. 걸음을 멈춘 앤드류스, 귀여운 꼬마와 눈높이를 맞추고 말을 건다. 앤드류스 꼬마 Hello! Are you hungry? Do you want to chocolate? (영어를 이해 못해 멀뚱히 바라본다) 앤드류스, 탐사가방 속에서 초코렛 하나를 꺼내 꼬마에게 내민다. 쭈뼛거리던 꼬마가 앤드류스의 사람 좋은 미소에 경계심 풀고 초코렛을 건네받는다. 초코렛 한입 베어 물고 행복한 표정 짓는 귀여운 꼬마의 머리를 쓰다듬는 앤드류스. 앤드류스 Good bye. 일어나 포경선으로 가려는 앤드류스의 바지를 붙잡는 꼬마. 앤드류스 You want to ride the ship? 꼬마... 앤드류스 Come on! To show you the whale! 같이 가자는 제스처를 알아들은 꼬마가 앤드류스를 따라 포경선으로 다가간다. 포경선을 직접 타볼 수 있다는 기대감에 꼬마의 가슴이 두근두근 설렌다. 막상 포경선에 승선하려니 두려움이 앞서 머뭇거리는 꼬마. 앤드류스 (손 내밀며) Trust me. Have the courage

22 앤드류스의 믿음직스런 눈빛에 용기를 얻은 꼬마가 그의 손을 잡고 포경선에 승선한다. 컷 바뀌면 포경선 뱃머리 갑판에서 동해바다를 탐사하는 앤드류스 옆에 선 꼬마. 망원경으로 바다를 살피던 앤드류스가 뭔가를 발견한 듯 흥분해 소리친다. 앤드류스 Look! over there! 앤드류스가 손가락으로 가리키는 방향을 바라보는 한국인 선원들과 꼬마. 그곳엔 물보라를 일으키며 수면 위로 솟구쳐 오르는 귀신고래가 보인다. 웅장한 광경에 압도된 꼬마, 벌린 입을 다물지 못한다. 꼬마 앤드류스 와아... That's devil fish! It looks amazing!! 앤드류스 역시 신비스런 귀신고래의 모습에 감탄을 감추지 못한다. 포경선에 가깝게 접근하는 귀신고래. 꼬마는 귀신고래를 향해 손을 뻗는다. 임종 얼마 전, 욕탕의 귀신고래 그림타일을 향해 손을 뻗은 것처럼. 귀신고래는 장난치듯 포경선 주위를 유영하며 맴돈다. 귀신고래와의 경이로운 첫 만남에 꼬마의 표정이 한없이 들떠있다. 초롱한 눈망울에 귀신고래의 황홀한 자태를 가득 담는 꼬마. 그런 꼬마를 흐뭇한 미소로 바라보는 앤드류스. 다시 현재. 아버지의 방.,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의 미발표 사진을 손에 든 채 넋 놓고 서있다. 앤드류스가 한국에서 귀신고래를 탐사한 기록적 의의를 지닌 이 사진은 일본 외무성의 왜곡보 도를 반박할 수 있는 결정적 증거이다. 사진 속 해맑은 아이(아버지)의 모습에 의 눈시울이 촉촉이 젖어든다. 은 명확히 깨닫는다. 기억을 거의 상실한 아버지가 앤드류스의 귀신고래 논문을 왜곡 보도 한 일본에 분노의 반응을 보인 이유를. 앤드류스와 귀신고래와의 추억은 아버지의 기억 속에 보물처럼 소중히 간직되어 있었던 것이 다. 치매로도 지워지지 않는 강렬한 기억으로... 영원히 간직될 꿈으로... 아부지... 사무치는 그리움에 가득 찬 눈빛으로 사진을 하염없이 바라보며 서있는. 멀리서 희미하게 들려오는 장생포 바다의 파도소리가 의 가슴을 헤집는다

23 서서히 암전. # 24. 고래박물관 앞 _ 저녁 F.I 고래박물관 앞으로 터벅터벅 걸어온 이 귀신고래 조형물을 바라본다. 아버지의 꿈이었던 귀신고래를 바라보는 의 가슴이 먹먹해진다., 손을 들어 손바닥 위에 귀신고래를 올려놓는다. (착시) 귀신고래를 떠받든 포즈의 영민, 하늘을 올려다본다. 푸른 하늘에 눈이 시리다. 영민 아부지, 인자 잘 보입니꺼? 동해에서 헤엄치는 귀신고래 말입니더... 아버지는 대답이 없다., 울적한 마음을 추스르고 발걸음을 옮겨 마지막 포경선으로 전시된 제6진양호에 승선한다. 포경선 뱃머리의 작살포를 움켜쥐고 멀리 장생포 바다 쪽을 응시하는. 바다 내음을 머금은 바람이 불어온다. 작살포를 움켜진 손에 힘이 주어지는, 지그시 눈 감는다. 인서트-의 과거회상. 암전된 화면 위로 바람소리와 파도소리가 들린다. 의 눈을 가렸던 손이 치워지면서 탁 트인 동해바다가 드러난다. 포경선 뱃머리 갑판에 선 어린 (5세) 뒤로 아버지가 서있다. 40대 중반의 아버지는 패기 넘치는 건장한 포경선원이다. 든든한 아버지의 품에 기대어 망망대해를 바라보는 어린. 동해바다엔 거대한 어미귀신고래가 새끼를 이끌며 여유롭게 헤엄치고 있다. 거대한 고래가 일으키는 너울에 부딪혀 포경선이 흔들린다. 햇살에 반짝이는 바다물결과 귀신고래가 힘차게 헤엄치며 일으키는 포말. 은 귀신고래가 연출하는 기막힌 장관에서 시선을 떼지 못한다. 늦둥이 아들, 의 환한 미소를 바라보며 마냥 흐뭇해하는 아버지. 그 옛날, 로이 채프먼 앤드류스가 어린 그를 바라보던 것처럼. 귀신고래를 넋 놓고 바라보는 의 환희에 찬 얼굴 위로 나레이션 흐른다. (Na) 생애 처음 본 귀신고래는 강하고 멋있었다. 내 아버지처럼... 의 얼굴 위로 작살포 쏘는 소리, 작살이 귀신고래의 등에 푹 꽂히는 소리 들린다. 서서히 웃음기가 사라지는 어린 의 얼굴. (Na) 그땐 알지 못했다. 귀신고래가 35년 동안이나 동해바다로 돌아오지

24 않을 줄은... 만일 그때 알았더라면, 조금은 달라질 수 있었을까... 의 눈망울에 눈물이 그렁그렁 맺힌다. 다시 현재. 눈 뜬 노년의, 눈시울이 붉어졌다. (Na) 나는 꿈꾼다. 동해바다를 위풍당당이 헤엄치는 귀신고래를 내 아들, 손자와 함께 보게 될 그 날을... 그 옛날, 아버지가 내게 보여줬던 것처럼..., 입가에 잔잔한 미소 짓는데... 자꾸만 눈물이 난다. 포경선 제6진양호에서 은 오래도록 아버지를, 귀신고래를 느낀다. 화면 서서히 멀어지며 하늘에서 내려다본 시점으로 장엄한 장생포 앞바다가 펼쳐진다. 짙푸른 동해바다에 금방이라도 귀신고래가 힘차게 튀어오를 것만 같다. - End

Print

Print > > > 제1장 정치 의회 1. 민주주의 가. 민주주의 지수 나. 세계은행의 거버넌스 지수 다. 정치적 불안정 지수 2. 의회 가. 의회제도와 의석 수 나. 여성의원 비율 다. 입법통계 현황 라. 의회의 예산 규모 마. 의원보수 및 보좌진 수당 3. 선거 정당 가. 투표율 나. 선거제도 다. 정당과 정치자금 4. 정치문화 가. 신뢰지수 나. 정부에 대한 신뢰

More information

슬라이드 1

슬라이드 1 stuckers EDITOR s letter Movie Music Home & Interior Gadget Fly to the Sky Pen & Note Somewhere over the Truth I know who I want to talk with Rest in Peace hello & good

More information

야쿠르트2010 3월 - 최종

야쿠르트2010 3월 - 최종 2010. 03www.yakult.co.kr 10 04 07 08 Theme Special_ Action 10 12 15 14 15 16 18 20 18 22 24 26 28 30 31 22 10+11 Theme Advice Action 12+13 Theme Story Action 14+15 Theme Reply Action Theme Letter Action

More information

단위: 환경정책 형산강살리기 수중정화활동 지원 10,000,000원*90%<절감> 형산강살리기 환경정화 및 감시활동 5,000,000원*90%<절감> 9,000 4,500 04 민간행사보조 9,000 10,000 1,000 자연보호기념식 및 백일장(사생,서예)대회 10

단위: 환경정책 형산강살리기 수중정화활동 지원 10,000,000원*90%<절감> 형산강살리기 환경정화 및 감시활동 5,000,000원*90%<절감> 9,000 4,500 04 민간행사보조 9,000 10,000 1,000 자연보호기념식 및 백일장(사생,서예)대회 10 2013년도 본예산 일반회계 환경위생과 ~ 환경위생과 세 출 예 산 사 업 명 세 서 부서: 환경위생과 단위: 환경정책 환경위생과 8,231,353 3,622,660 4,608,693 국 2,472,543 기 144,000 도 976,102 시 4,638,708 자연환경보호(환경보호/환경보호일반) 5,910,247 1,462,545 4,447,702 국 1,817,800

More information

(참고1) 의결서 (HWP).hwp

(참고1) 의결서 (HWP).hwp 방 송 통 신 심 의 회 의 결 의결번호 : 제2015-17-0350호 피 심 인 : 씨제이이앤엠 (채널명 : tvn) 방송프로그램명 : 신분을 숨겨라 방송일시 : 2015.7.6.월, 22:50-00:15, 2015.7.13.월, 22:50-00:15, 2015.8.4. 화, 22:50-00:15 주 문 피심인의 채널에서 방송된 방송프로그램 신분을 숨겨라

More information

축 사 이러한 체험들이 교육 현장에 역동적인 생명의 힘을 불어 넣고, 새로운 변화의 물길을 열어줄 수 있기를 기대하며 부총리 겸 교육인적자원부장관 김 신 일 인생을 살아가면서 우리는 간혹 시간의 흐름을 잊곤 합니다. 목표를 향해 오로지 전진만을 생각하며 혼신의 힘을 쏟을 때는 더욱 그러합니 다. 한 단계 한 단계 마무리 짓는 시점, 또 새로운 목표를 세우는

More information

4 5 4. Hi-MO 애프터케어 시스템 편 5. 오비맥주 카스 카스 후레쉬 테이블 맥주는 천연식품이다 편 처음 스타일 그대로, 부탁 케어~ Hi-MO 애프터케어 시스템 지속적인 모발 관리로 끝까지 스타일이 유지되도록 독보적이다! 근데 그거 아세요? 맥주도 인공첨가물이

4 5 4. Hi-MO 애프터케어 시스템 편 5. 오비맥주 카스 카스 후레쉬 테이블 맥주는 천연식품이다 편 처음 스타일 그대로, 부탁 케어~ Hi-MO 애프터케어 시스템 지속적인 모발 관리로 끝까지 스타일이 유지되도록 독보적이다! 근데 그거 아세요? 맥주도 인공첨가물이 1 2 On-air 3 1. 이베이코리아 G마켓 용평리조트 슈퍼브랜드딜 편 2. 아모레퍼시픽 헤라 루즈 홀릭 리퀴드 편 인쇄 광고 올해도 겨울이 왔어요. 당신에게 꼭 해주고 싶은 말이 있어요. G마켓에선 용평리조트 스페셜 패키지가 2만 6900원! 역시 G마켓이죠? G마켓과 함께하는 용평리조트 스페셜 패키지. G마켓의 슈퍼브랜드딜은 계속된다. 모바일 쇼핑 히어로

More information

?

? Contents p.73 p.06 p.49 p.26 p.55 p.28 85 Q. 1,380 Q. 1,744 Q. 3,375 Q. 5,170 Q. 6,000,000 m 2 News Briefing News Briefing News Briefing News Briefing News Briefing News Briefing

More information

슬라이드 1

슬라이드 1 EDITOR s letter Movie : Inside Job Music : Paper Tongues Photos Photos Photos : Ski Slopes Photos : Ski Slopes Photos : Mother Nature Photos : Burning Platform (in memory of NOKIA) Photos : Old Days

More information

Stage 2 First Phonics

Stage 2 First Phonics ORT Stage 2 First Phonics The Big Egg What could the big egg be? What are the characters doing? What do you think the story will be about? (큰 달걀은 무엇일까요? 등장인물들은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는 걸까요? 책은 어떤 내용일 것 같나요?) 대해 칭찬해

More information

2013년 제 49회 중앙일보 최우수상 (교육,출판) 윤선생 집중하는 척! 따라하는 척! 이해하는 척! 딱, 걸렸다! 최우수상 (패션,뷰티) 루이비통 (LOUIS VUITTON) L'INVITATION AU VOYAGE-LE LOUVRE- 최우수상 (생활,레저) 밀레

2013년 제 49회 중앙일보 최우수상 (교육,출판) 윤선생 집중하는 척! 따라하는 척! 이해하는 척! 딱, 걸렸다! 최우수상 (패션,뷰티) 루이비통 (LOUIS VUITTON) L'INVITATION AU VOYAGE-LE LOUVRE- 최우수상 (생활,레저) 밀레 중앙광고대상 수상작 리스트 연도 회 부 문 2014년 제 50회 반세기 베스트 대상 삼성 병원,제약 동아제약 건설 삼성물산 금융 현대카드 교육 윤선생 식음료 서울우유협동조합 유통 롯데백화점 자동차 현대자동차 전자,통신 KT 패션,뷰티 아모레퍼시픽 중앙일보 올해의 광고대상 SK텔레콤 ICT 노믹스 베스트 커뮤니케이션상 신한은행 신한은행과 함께 미래는 봄 베스트

More information

I 문학과 우리 사회 눈 은 다가오는 계절인 봄의 생명력과 연결되어 작품 전체의 분위 기를 주도하고 있다. 1. 문학과 인접 분야 바탕 학습 확인 문제 01 4 02 5 본문 009쪽 01 4 문학은 음악, 미술 등과 같이 예술의 한 갈래로, 다른 예술 갈래와 달리 언

I 문학과 우리 사회 눈 은 다가오는 계절인 봄의 생명력과 연결되어 작품 전체의 분위 기를 주도하고 있다. 1. 문학과 인접 분야 바탕 학습 확인 문제 01 4 02 5 본문 009쪽 01 4 문학은 음악, 미술 등과 같이 예술의 한 갈래로, 다른 예술 갈래와 달리 언 고 등 학 교 자 습 서 정답과 해설 I. 문학과 우리 사회 01 I 문학과 우리 사회 눈 은 다가오는 계절인 봄의 생명력과 연결되어 작품 전체의 분위 기를 주도하고 있다. 1. 문학과 인접 분야 바탕 학습 확인 문제 01 4 02 5 본문 009쪽 01 4 문학은 음악, 미술 등과 같이 예술의 한 갈래로, 다른 예술 갈래와 달리 언어로써 작가의 생각과 사상을

More information

2007 학년도 하반기 졸업작품 아무도 모른다 (Nobody Knows) 얄리, 보마빼 (AIi, Bomaye) 외계인간 ( 外 界 人 間 )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극작과 예술전문사 2005523003 안 재 승

2007 학년도 하반기 졸업작품 아무도 모른다 (Nobody Knows) 얄리, 보마빼 (AIi, Bomaye) 외계인간 ( 外 界 人 間 )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극작과 예술전문사 2005523003 안 재 승 2007 학년도 하반기 졸업작품 아무도 모른다 (Nobody Knows) 알리, 보마예 (Ali, Bomaye) 외계인간 ( 外 界 A 間 ) 원 사 3 승 극 문 연 전 재 E 숨 } 닮 런 예 m 안 합 과 ; 조 O 자 숨 그, 예 시 국 하 2007 학년도 하반기 졸업작품 아무도 모른다 (Nobody Knows) 얄리, 보마빼 (AIi, Bomaye)

More information

중학영어듣기 1학년

중학영어듣기 1학년 PART A Part A Part A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 How do you do? Nice to meet you. Good to meet you. Pleased to meet you. Glad to meet you. How do you do? Nice to meet you, too. Good to meet you, too.

More information

소식지도 나름대로 정체성을 가지게 되는 시점이 된 거 같네요. 마흔 여덟번이나 계속된 회사 소식지를 가까이 하면서 소통의 좋은 점을 배우기도 했고 해상직원들의 소탈하고 소박한 목소리에 세속에 찌든 내 몸과 마음을 씻기도 했습니다. 참 고마운 일이지요 사람과 마찬가지로

소식지도 나름대로 정체성을 가지게 되는 시점이 된 거 같네요. 마흔 여덟번이나 계속된 회사 소식지를 가까이 하면서 소통의 좋은 점을 배우기도 했고 해상직원들의 소탈하고 소박한 목소리에 세속에 찌든 내 몸과 마음을 씻기도 했습니다. 참 고마운 일이지요 사람과 마찬가지로 HMS News Letter Hot News 2 nd Nov. 2011 / Issue No. 48 Think safety before you act! 국토해양부 지정교육기관 선정 우리회사는 선박직원법 시행령 제2조 및 동법 시행규칙 제4조에 따라 2011년 10월 14일 부 국토해양부 지정교육기관 으로 선정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 청년취업아카데미 현장실습 시행

More information

71816 감사해 복음성가 17898 주여 이 죄인이 복음성가 71815 감사함으로 그 문에 복음성가 16154 파송의 노래 복음성가 71817 괴로울 때 주님의 얼굴 보라 복음성가 16808 하나님은 너를 지키시는 자 복음성가 71808 고난의 길 복음성가 73370

71816 감사해 복음성가 17898 주여 이 죄인이 복음성가 71815 감사함으로 그 문에 복음성가 16154 파송의 노래 복음성가 71817 괴로울 때 주님의 얼굴 보라 복음성가 16808 하나님은 너를 지키시는 자 복음성가 71808 고난의 길 복음성가 73370 ** (A-100 1월~2월1주-1 신곡) ** " ** " 리믹스곡 번호 곡 명 가 수 번호 곡 명 가 수 18033 갈무리(디스코) 나훈아 ** 19252 사랑하는 사람아(디스코) 조진원,홍종** 16552 건 배(디스코) 나훈아 ** 17033 사모곡(디스코) 태진아 ** 18783 검은 장갑(디스코) 손시향 ** 19696 삼다도 소식(디스코) 황금심

More information

[동고동락한다] [가슴 아프다] [비서관] 2013년 8월 19일 9.[비서관]덕에 아이가 탄생해서 [미역국] [맛있다] [처음엔 어떤 사연인 줄 몰랐었지만] 마귀와[동고동락한다]하였으니[가슴 아프다]하지만[처음엔 어떤 사연인 줄 몰랐었지만]여러 가지 말 못할 역경을

[동고동락한다] [가슴 아프다] [비서관] 2013년 8월 19일 9.[비서관]덕에 아이가 탄생해서 [미역국] [맛있다] [처음엔 어떤 사연인 줄 몰랐었지만] 마귀와[동고동락한다]하였으니[가슴 아프다]하지만[처음엔 어떤 사연인 줄 몰랐었지만]여러 가지 말 못할 역경을 1.[소개팅][한강다리 건너서] [한강다리 건너서] [소개팅] 2013년 8월 8일 2.[드라마 넥스터(drama next)] [드라마 넥스터(drama next)] 2013년 8월 11일 3.[가만히 계세요] [미안해] [피차] [세우면 그때 주께] [이소진이 하고 일소진이라 하더니] [위험해] [태주( 太 主 )야] [비겼다] [사건이 나던날] 2013년

More information

농심-내지

농심-내지 Magazine of NONGSHIM 2012_ 02 농심이 필요할 때 Magazine of NONGSHIM 농심그룹 사보 농심 통권 제346호 발행일 2012년 2월 2일 월간 발행인 박준 편집인 유종석 발행처 (주)농심 02-820-7114 서울특별시 동작구 신대방동 370-1 홈페이지 www.nongshim.com 블로그 blog.nongshim.com

More information

<FEFF11121162110211611106116E002D1107116911B71112116900330036002E0069006E0064006400000000000093782FC816B427590034001CBDFC1B558B202E6559E830EB00000000937C28D9>

<FEFF11121162110211611106116E002D1107116911B71112116900330036002E0069006E0064006400000000000093782FC816B427590034001CBDFC1B558B202E6559E830EB00000000937C28D9> 02 04 06 14 16 19 24 26 27 28 31 3 4 5 세상과 (소통)하다!! 세상과 (소통)하다!! 세상과 (소통)하다!! 6 7 건강지원 프로그램으로 굳어져가는 몸과 마음을 풀어보아요~ 8 9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0 11 12 13 14 15 14 14 14 14 15 15 16 17 18 19 20 21 방과 후 교실(해나무 주간보호센터

More information

목차 1. Investment Summary p2 2. 일본에서 강화되는 팬덤 p4 3. 지속적인 아티스트 배출 능력 p9 4. 국내외 콘텐츠 수요 확대 p11 5. Valuation p13 Fundamentals 동사의 아티스트 발굴 시스템은 지속적인 포트폴리오 강화

목차 1. Investment Summary p2 2. 일본에서 강화되는 팬덤 p4 3. 지속적인 아티스트 배출 능력 p9 4. 국내외 콘텐츠 수요 확대 p11 5. Valuation p13 Fundamentals 동사의 아티스트 발굴 시스템은 지속적인 포트폴리오 강화 (4151/BUY) COMPANY IN-DEPTH REPORT 최고의 한류 콘텐츠 생산 기업 12개월 목표주가 29,원 Up/downside 31.2% 현재주가 22,1원 THE PITCH BUY 투자의견과 12개월 목표주가 29,원(212년 목표 P/E 12.9배 적용)을 제시하며 커버리지 개시. BUY 투자의견은, 1) 일본에서 강화되는 아티스트들에 대한

More information

Page 2 of 6 Here are the rules for conjugating Whether (or not) and If when using a Descriptive Verb. The only difference here from Action Verbs is wh

Page 2 of 6 Here are the rules for conjugating Whether (or not) and If when using a Descriptive Verb. The only difference here from Action Verbs is wh Page 1 of 6 Learn Korean Ep. 13: Whether (or not) and If Let s go over how to say Whether and If. An example in English would be I don t know whether he ll be there, or I don t know if he ll be there.

More information

삼외구사( 三 畏 九 思 ) 1981년 12월 28일 마산 상덕법단 마산백양진도학생회 회장 김무성 외 29명이 서울 중앙총본부를 방문하였을 때 내려주신 곤수곡인 스승님의 법어 내용입니다. 과거 성인께서 말씀하시길 道 를 가지고 있는 사람과 어울려야만 道 를 배울 수 있

삼외구사( 三 畏 九 思 ) 1981년 12월 28일 마산 상덕법단 마산백양진도학생회 회장 김무성 외 29명이 서울 중앙총본부를 방문하였을 때 내려주신 곤수곡인 스승님의 법어 내용입니다. 과거 성인께서 말씀하시길 道 를 가지고 있는 사람과 어울려야만 道 를 배울 수 있 2014 2 통권 342호 차 례 제목 : 백양역사의 초석 사진 : 모경옥 단주 2 7 8 12 14 17 20 30 32 34 36 38 42 45 곤수곡인법어 성훈한마디 신년사 심법연구 이상적멸분( 離 相 寂 滅 分 ) 59 경전연구 論 語 78 미륵세상 만들기 스승을 그리며/김문자 점전사 편 용두봉 음악 산책

More information

시민청에서 더 많은 재미를 만나세요! 인터넷 검색창에 시민청 을 검색하세요. www.seoulcitizenshall.kr 02) 739-7733

시민청에서 더 많은 재미를 만나세요! 인터넷 검색창에 시민청 을 검색하세요. www.seoulcitizenshall.kr 02) 739-7733 시민청에서 더 많은 재미를 만나세요! 인터넷 검색창에 시민청 을 검색하세요. www.seoulcitizenshall.kr 02) 739-7733 숫자로 보는 시민청 2014.10.31 기준 관람료 개방시간 정규 프로그램 시민청 예술가 방문객 만족도 총 운영일 (09:00~21:00) 2014.5 설문조사 (1월 1일 및 월요일 제외 상시운영) 92.2% 12시간

More information

4. 수업의 흐름 차시 창의 인성 수업모형에 따른 단계 수업단계 활동내용 창의 요소 인성 요소 관찰 사전학습: 날짜와 힌트를 보고 기념일 맞춰보기 호기심 논리/ 분석적 사고 유추 5 차시 분석 핵심학습 그림속의 인물이나 사물의 감정을 생각해보고 써보기 타인의 입장 감정

4. 수업의 흐름 차시 창의 인성 수업모형에 따른 단계 수업단계 활동내용 창의 요소 인성 요소 관찰 사전학습: 날짜와 힌트를 보고 기념일 맞춰보기 호기심 논리/ 분석적 사고 유추 5 차시 분석 핵심학습 그림속의 인물이나 사물의 감정을 생각해보고 써보기 타인의 입장 감정 World Special Days 1. 수업 목표 과목 영어 학년 6 학년 내용 목표 인성 목표 언어 목표 여러 기념일에 대해 알아보고 새로운 기념일을 만들고 소개할 수 있다. 소외된 사람이나 사물에 대해 생각해보고 이들에 대한 배려와 관심의 필요성을 깨달음으로써 타인의 입장에 감정 이입, 배려 등의 요소를 기를 수 있다. 기념일이나 특별한 날짜를 묻고 대답할

More information

쿠폰형_상품소개서

쿠폰형_상품소개서 브랜드이모티콘 쿠폰형 상품 소개서 카카오톡 브랜드이모티콘 잘 만든 브랜드이모티콘 하나, 열 마케팅 부럽지 않다! 카카오톡 브랜드이모티콘은 2012년 출시 이후 강력한 마케팅 도구로 꾸준히 사랑 받고 있습니다.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잘 반영하여 카카오톡 사용자의 적극적인 호응과 브랜딩 지표 향상을 얻고 있는 강력한 브랜드 아이템입니다. Open

More information

등대3강(이남수) - 옆집 엄마 한마디에 무너지지 마세요.hwp

등대3강(이남수) - 옆집 엄마 한마디에 무너지지 마세요.hwp 솔빛엄마의 부모내공키우기 저자 이남수 1. 영어 열풍에서 중심 잡기 -> 2008년 영어 사교육비 약 12 % 증가 (사교육비 총 20조9천억원 4.3% 증가) -> 사교육 의존도 높은 영어교육 현실 (학습지->학원(원어민)->어학연수->다시 학원) 70년대..사전 씹어먹던 시대---문법, 암기 위주의 교육 80년대...학습지 시장

More information

가정법( 假 定 法 )이란, 실제로 일어나지 않았거나 앞으로도 일어나지 않을 것 같은 일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밝히거나 소망을 표현하는 어법이다. 가정법은 화자의 심적 태도나 확신의 정도를 나타내는 어법이기 때문 에 조동사가 아주 요긴하게 쓰인다. 조동사가 동사 앞에

가정법( 假 定 法 )이란, 실제로 일어나지 않았거나 앞으로도 일어나지 않을 것 같은 일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밝히거나 소망을 표현하는 어법이다. 가정법은 화자의 심적 태도나 확신의 정도를 나타내는 어법이기 때문 에 조동사가 아주 요긴하게 쓰인다. 조동사가 동사 앞에 chapter 08 Subjunctive Mood Subjunctive Mood 가 정 법 UNIT 39 가정법 과거 UNIT 40 가정법 과거완료, 혼합 가정법 UNIT 41 I wish[as if, It s time] + 가정법 UNIT 42 주의해야 할 가정법 가정법( 假 定 法 )이란, 실제로 일어나지 않았거나 앞으로도 일어나지 않을 것 같은 일에 대해

More information

2012 MARFPR Vol.92 0304 World Best Safety, Global INHA 2012. 03+04 C O N T E N T S Mar.Apr Vol.92 02 04 06 09 12 14 16 18 20 22 24 27 28 30 31 32 33 38 04 2012_ Mar + Apr 05 06 2012_ Mar + Apr 07 08 2012_

More information

112초등정답3-수학(01~16)ok

112초등정답3-수학(01~16)ok Visang 1 110 0 30 0 0 10 3 01030 5 10 6 1 11 3 1 7 8 9 13 10 33 71 11 6 1 13 1 7\6+3=5 15 3 5\3+=17 8 9\8+=76 16 7 17 7 18 6 15 19 1 0 < 1 18 1 6\1+=76 6 < 76 6 16 1 7 \7+1=55 < 55 15 1 1 3 113 1 5? =60?6=10

More information

2 / 26

2 / 26 1 / 26 2 / 26 3 / 26 4 / 26 5 / 26 6 / 26 7 / 26 8 / 26 9 / 26 10 / 26 11 / 26 12 / 26 13 / 26 14 / 26 o o o 15 / 26 o 16 / 26 17 / 26 18 / 26 Comparison of RAID levels RAID level Minimum number of drives

More information

Find and circle the words. 1 : 머리 : 눈 : 코 : 입 : 이 : 목 : 어깨 : 귀 : 팔 : 손 : 다리 : 발 She shakes her head. Close your eyes. We smell with our nose. Open you

Find and circle the words. 1 : 머리 : 눈 : 코 : 입 : 이 : 목 : 어깨 : 귀 : 팔 : 손 : 다리 : 발 She shakes her head. Close your eyes. We smell with our nose. Open you 1 Write the words. head eye nose mouth tooth neck shoulder ear arm hand leg foot 1 Find and circle the words. 1 : 머리 : 눈 : 코 : 입 : 이 : 목 : 어깨 : 귀 : 팔 : 손 : 다리 : 발 She shakes her head. Close your eyes.

More information

Çï·ÎÅäÀÍ1

Çï·ÎÅäÀÍ1 TB Quiz Hello! TOEIC Bridge를 정독(! )한 친구라면 누구라도 풀 수 있는 퀴즈 퀴즈! 정답과 함께 Hello! TOEIC Bridge에 대한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skolinick@toeic.co.kr로 보내 주세요. 추첨 후, 푸짐한 선물^^도 드려요! 1. TOEIC Bridge와 관계 없는 것은? ① TOEIC으로 가는 지름길

More information

[일산]조이플58

[일산]조이플58 발행인 박동찬 / 발행처 기독교대한감리회 일산광림교회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풍동 1281 / 전화 031-904-1004 / 팩스 031-905-7625 / 창간일 2007년 1월 21일 / 편집 문화부 / 인쇄 현대원색문화사 표어 서로 하나되어 말씀을 실천하는 교회 (요일 5:3) THE ILSAN KWANGLIM JOYFUL NEWS 속장 중보기도자

More information

À½¾ÇÁöµµ¼�¥³-14~261S

À½¾ÇÁöµµ¼�¥³-14~261S Harmony 1 2 3 4 244 IV. Harmony Harmony IV.Harmony Harmony IV. IV. Harmony 245 245 01 246 IV. Harmony 247 p.234 1. 2. 3. 1 234 IV. Harmony 248 IV. Harmony p.235 1 2 3 4 5 6 7 8 235 249 p.236 WhenI findmy-self

More information

PowerPoint 프레젠테이션

PowerPoint 프레젠테이션 Translation Song 1 Finger Family 한글 해석 p.3 아빠 손가락, 아빠 손가락. p.4 p.5 엄마 손가락, 엄마 손가락. p.6 p.7 오빠 손가락, 오빠 손가락. p.8 p.9 언니 손가락, 언니 손가락. p.10 p.11 아기 손가락, 아기 손가락. p.12 p.13 p.14-15 재미있게 부르기 (Sing and Play Time)

More information

49-9분동안 표지 3.3

49-9분동안 표지 3.3 In the ocean, humans create many noises. These noises disturb the waters. People do not know that manmade sound harms the creatures living in the sea. In the end, disturbing the ocean affects each one

More information

왼쪽 그림은 고대 인도에서 사용한 명상( 冥 想 ) 의 도구인 만다라 이다. 가운데 위를 향하는 삼각 형과 아래로 향하는 삼각형이 각각 대립하고 있으나 원이 그것을 통합하여 전체성을 부여하고 있다. 전통적인유럽교회의둥근장미창도인간이우주와하나가될수있다는믿음을나타내고 있다

왼쪽 그림은 고대 인도에서 사용한 명상( 冥 想 ) 의 도구인 만다라 이다. 가운데 위를 향하는 삼각 형과 아래로 향하는 삼각형이 각각 대립하고 있으나 원이 그것을 통합하여 전체성을 부여하고 있다. 전통적인유럽교회의둥근장미창도인간이우주와하나가될수있다는믿음을나타내고 있다 2012학년도 언어능력평가 문제지 왼쪽 그림은 고대 인도에서 사용한 명상( 冥 想 ) 의 도구인 만다라 이다. 가운데 위를 향하는 삼각 형과 아래로 향하는 삼각형이 각각 대립하고 있으나 원이 그것을 통합하여 전체성을 부여하고 있다. 전통적인유럽교회의둥근장미창도인간이우주와하나가될수있다는믿음을나타내고 있다. 오른쪽 그림은 20 세기의 칸딘스키가 그린 몇 개의 원

More information

3항사가 되기 위해 매일매일이 시험일인 듯 싶다. 방선객으로 와서 배에서 하루 남짓 지내며 지내며 답답함에 몸서리쳤던 내가 이제는 8개월간의 승선기간도 8시간같이 느낄 수 있을 만큼 항해사로써 체질마저 변해가는 듯해 신기하기도 하고 한편으론 내가 생각했던 목표를 향해

3항사가 되기 위해 매일매일이 시험일인 듯 싶다. 방선객으로 와서 배에서 하루 남짓 지내며 지내며 답답함에 몸서리쳤던 내가 이제는 8개월간의 승선기간도 8시간같이 느낄 수 있을 만큼 항해사로써 체질마저 변해가는 듯해 신기하기도 하고 한편으론 내가 생각했던 목표를 향해 HMS News Letter Hot News 16 th August. 2011 / Issue No.43 Think safety before you act!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전용 홈페이지 개선 Open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전용 홈페이지를 8/13(토) 새롭게 OPEN하였습니다. 금번 컨소시엄 전용 홈페이지의 개선과정에서 LMS(Learning Management

More information

<B1B9BEEEBEEEC8D6B7C25FB9AEB9FDBEEEC8D63430302E687770>

<B1B9BEEEBEEEC8D6B7C25FB9AEB9FDBEEEC8D63430302E687770> 번호 단어 직관적인 이해 2/26(수) test 예정 예시 1 품사 성질이 같은 단어의 묶음, 명사 대명사 수사 조사 동사 형용사 관형사 부사 감탄사 2 체언 명사, 대명사, 수사 체언 : 사과,~것(의존명사), 그것, 하나, 둘, 용언:달리다, 먹자, 눕다, 젊다, 노는~ 3 불변어 활용하지 않는 단어 명사 대명사 수사 조사 관형사 부사 감탄사 4 가변어

More information

명작소설 100선 감상

명작소설 100선 감상 명작소설 100선 감상 언덕에서 소개글 소설이라 함은 사실 또는 작가의 상상력에 바탕을 두고 허구적으로 이야기를 꾸며 나간 산문체의 문학 양식으로 일정한 구조 속에서 배경과 등 장인물의 행동, 사상, 심리 따위를 통하여 인간의 모습이나 사회상을 드러낸다. 블로그 북 '(청소년을 위한)소설의 이해와 감상'에 이어 '명작소 설 100선 감상'을 발간해보았다. 본

More information

008°�³²°¡Á·½Å¹®1012-¼öÁ¤

008°�³²°¡Á·½Å¹®1012-¼öÁ¤ 008강남가족신문1012-수정 2010.12.4 1:45 AM 페이지 1 www.fgkc.kr 발행처 : 순복음강남교회 발행인 : 최명우 편집인 : 오훈세 서울시 강남구 역삼1 동 833-6 02 ) 3469-4600 2010년 12월 최명우 담임목사는 지난 11월 2, 3일 양일간 일본 오사카순복음교회 가을축복성회에 주강사로 초청받아 말씀을 전

More information

Breathing problems Pa t i e n t: I have been having some breathing problems lately. I always seem to be out of breath no matter what I am d o i n g. ( Nurse : How long have you been experiencing this problem?

More information

2009½Å¿ëÆò°¡-³»Áö0309

2009½Å¿ëÆò°¡-³»Áö0309 Special Report KIS Credit Monitor 2009.3.9 14 15 Special Report 2005 2006 2007 2008(F) 2009(F) TV 21,492 21,839 21,076 - - 2,683 2,799 2,807 - - 24,175 24,638 23,883 22,000 20,500~22,650 4 16,724 17,013

More information

HWP Document

HWP Document 일러두기 1. 책의 목적 우리 바다에는 역사적으로 다양한 고래가 풍부하게 분포하고 사회, 문화, 산업 및 환경적인 밀접한 관계에도 불구하고 고래류의 과학적인 정보는 거의 알려져 있지 않다. 이 책은 우리 바다의 고래류에 대한 조사와 연구의 증진 그리고, 보존과 관리에 관한 국민적 인식을 높이 는데 기여하고자 하였다. 어민, 시험조사선, 어업지도선, 정기여객선

More information

<4D6963726F736F667420576F7264202D20C7D1B1B9B9AEC8ADC4DCC5D9C3F720C0CFBABBBDC3C0E5C1F8C3E220BBE7B7CAC1B6BBE720BAB8B0EDBCAD2E646F63>

<4D6963726F736F667420576F7264202D20C7D1B1B9B9AEC8ADC4DCC5D9C3F720C0CFBABBBDC3C0E5C1F8C3E220BBE7B7CAC1B6BBE720BAB8B0EDBCAD2E646F63> 일본시장진출을 위한 사례 조사 Chap1 천국의 계단 대장금(일본명 : 장금이의 맹세) Chap2 원더풀 데이즈 마리이야기(일본명: 마리와 있던 여름) 라즈베리타임즈(일본명 : 마슈마로 통신) Chap3 내 여자친구를 소개합니다 Chap4 라그나로크 온라인 Chap5 세븐(일본명 : SE7EN) K 1 Content 목차 Chap1 텔레비젼 드라마 천국의 계단

More information

May 2014 BROWN Education Webzine vol.3 감사합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목차 From Editor 당신에게 소중한 사람은 누구인가요? Guidance 우리 아이 좋은 점 칭찬하기 고맙다고 말해주세요 Homeschool [TIP] Famil

May 2014 BROWN Education Webzine vol.3 감사합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목차 From Editor 당신에게 소중한 사람은 누구인가요? Guidance 우리 아이 좋은 점 칭찬하기 고맙다고 말해주세요 Homeschool [TIP] Famil May 2014 BROWN Education Webzine vol.3 BROWN MAGAZINE Webzine vol.3 May 2014 BROWN Education Webzine vol.3 감사합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목차 From Editor 당신에게 소중한 사람은 누구인가요? Guidance 우리 아이 좋은 점 칭찬하기 고맙다고 말해주세요 Homeschool

More information

<C7CFB4C3B0F8BFF828C0FCC7CFC1F6B8F8C7D1C6EDC1F6292D31302E3128C3D6C1BE292D31302E31342E687770>

<C7CFB4C3B0F8BFF828C0FCC7CFC1F6B8F8C7D1C6EDC1F6292D31302E3128C3D6C1BE292D31302E31342E687770> 하늘편지 첫번째 모음집 전하지 못한 마지막 하늘공원에서 널 보낸다 그곳에선 늘 행복하길 바란다 사랑한다 - 하늘나무 중에서 - 울산시설공단 차례 발간사 _ 02 1 사랑하는 아버지, 어머니 _ 05 2 영원한 배필 당신 _ 59 3 나의 붕어빵 아들, 딸아! _ 71 4 그리운 할아버지, 할머니 _ 85 5 내 짝꿍 형, 누나, 오빠, 동생아! _ 131

More information

Silvio Berlusconi 2012년 12월 정계 복귀를 선언한 이탈리아 전 총리 베를루스코니가 2013년 2월 총선을 앞두고 자신이 이끄는 자유국민당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출처 : 로이터, Possible Berlusconi comeback is night

Silvio Berlusconi 2012년 12월 정계 복귀를 선언한 이탈리아 전 총리 베를루스코니가 2013년 2월 총선을 앞두고 자신이 이끄는 자유국민당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출처 : 로이터, Possible Berlusconi comeback is night 사건, 그 후 이탈리아 전 총리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그는 다시 살아날 것인가? 글. 최을영 작가 2013년 11월 27일, 세금포탈 혐의로 의원직 박탈을 앞두고 있는 이탈리아 전 총리 베를루스코니가 로마의 자택 앞에서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출처 : 뉴스1, 베를루스코니 정치생명 끝나는가, 2013년 11월 28일자) 42 사건, 그 후 Silvio Berlusconi

More information

부모를 위한 틱/뚜렛 안내서 엄마 틱 해서 미안해 이 자료는 오랜 기간 틱과 함께 한 성인환우와 가족들의 경험을 모은 틱부모안내 서입니다. 틱 자녀를 키우며 겪게 되는 시행착오를 줄이는 용도로, 틱을 하는 아이 의 상황과 마음을 알아차리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1

부모를 위한 틱/뚜렛 안내서 엄마 틱 해서 미안해 이 자료는 오랜 기간 틱과 함께 한 성인환우와 가족들의 경험을 모은 틱부모안내 서입니다. 틱 자녀를 키우며 겪게 되는 시행착오를 줄이는 용도로, 틱을 하는 아이 의 상황과 마음을 알아차리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21 Tic & Tourette Syndrome 2014년 2호 통권 제24호 http://www.kotsa.org 틱 과 뚜 렛 이 특 별 해 보 이 지 않 는 그 날 까 지 부모를 위한 틱/뚜렛 안내서 엄마 틱 해서 미안해 이 자료는 오랜 기간 틱과 함께 한 성인환우와 가족들의 경험을 모은 틱부모안내 서입니다. 틱 자녀를 키우며 겪게 되는 시행착오를 줄이는 용도로,

More information

「지적 재산 추진 계획 2007」의 책정에 있어서

「지적 재산 추진 계획 2007」의 책정에 있어서 2014. 6. 23. 일본 콘텐츠산업동향 CONTENTS INDUSTRY TREND OF JAPAN 2014년 12호 단신 기사 구분(장르) 제 목 Key Word 주간 심층Issue 2014년 일본 상반기 엔터테인먼트 히트 동향 일본의 2014년도 상반기 엔터테인먼트업계는 애니메이션 ' 겨울왕국'이 압도적인 인기를 모았으며, 현지화 과정에서 이들 OST

More information

<33C2F731323239292DC5D8BDBAC6AEBEF0BEEEC7D02D3339C1FD2E687770>

<33C2F731323239292DC5D8BDBAC6AEBEF0BEEEC7D02D3339C1FD2E687770> 텍스트언어학 39, 2015, pp. 283~311 한국 대중가요 가사의 문체 분석 장소원(서울대) Chang, Sowon, 2015. The stylistic Analysis of the lyrics of Korean popular song. Textlinguistics 39. The sociological approach, one of the methods

More information

zb 2) zb3) 나 위 시와 보기의 공통적인 표현 방법이 아닌 것은? 뻐꾹새야 뻐꾹새야 뻐꾹뻐꾹 울어 주면 < 보기> 고개를 넘어서 마을로 뻐꾹새야 뻐꾹새야 뻐꾹뻐꾹 울어 주면 밭을 매는 우리 엄마 허리 허리 덜 아프고 ᄂ밭을 매는 우리 엄마 허리 허리 덜 아프고

zb 2) zb3) 나 위 시와 보기의 공통적인 표현 방법이 아닌 것은? 뻐꾹새야 뻐꾹새야 뻐꾹뻐꾹 울어 주면 < 보기> 고개를 넘어서 마을로 뻐꾹새야 뻐꾹새야 뻐꾹뻐꾹 울어 주면 밭을 매는 우리 엄마 허리 허리 덜 아프고 ᄂ밭을 매는 우리 엄마 허리 허리 덜 아프고 zb1) 중 2014 년 1학기 중간고사 대비 국어 콘텐츠산업 진흥법 시행령 제33조에 의한 표시 1) 제작연월일 : 2014-03-04 2) 제작자 : 교육지대 3) 이 콘텐츠는 콘텐츠산업 진흥법 에 따라 최초 제작일부터 5 년간 보호됩니 콘텐츠산업 진흥법 외에도 저작권법 에 의하여 보호되는 콘텐츠의 경우, 그 콘텐츠의 전부 또는 일부 를 무단으로 복제하거나

More information

004 go to bed 잠자리에 들다 He went to bed early last night. 그는 지난밤 일찍 잠자리에 들었다. 유의어 go to sleep, fall asleep 잠들다 005 listen to n ~을 (귀 기울여) 듣다 week 1 I lik

004 go to bed 잠자리에 들다 He went to bed early last night. 그는 지난밤 일찍 잠자리에 들었다. 유의어 go to sleep, fall asleep 잠들다 005 listen to n ~을 (귀 기울여) 듣다 week 1 I lik V O C A B U L A R Y DAY 001 014 동사 중심 표현 001 come from ~출신이다; ~에서 오다 Joe comes from Canada. Joe는 캐나다 출신이다. Hamburger came from Hamburg, a city in Germany. 햄버거는 독일의 도시인 함부르크에서 유래했다. 유의어 be from ~ 출신이다;

More information

p. 10 Before You Read............... p. 26 Understanding the Story ( ).,.,..,,...,...

p. 10 Before You Read............... p. 26 Understanding the Story ( ).,.,..,,...,... Grade 3-1 p. 4 19.., 1851.,,. 55. 62.,,,. 82 90. p. 5.?. 1885..,,. p. 10 Before You Read............... p. 26 Understanding the Story ( ).,.,..,,...,... ... p. 44 Before You Read,.....!.,.,......!......!

More information

재원은 크게 지역, 직장 가입자의 총 보험료와 국고지원을 합한 것이라고 보면 된다. 여기까지는 타당해 보인다. 그러나 1만1천원의 기적 이라는 상자를 열어 보면 이는 기적 과는 거리가 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건강보험 보장성은 강화되어야 마땅하다. 그러나 노동자 민중

재원은 크게 지역, 직장 가입자의 총 보험료와 국고지원을 합한 것이라고 보면 된다. 여기까지는 타당해 보인다. 그러나 1만1천원의 기적 이라는 상자를 열어 보면 이는 기적 과는 거리가 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건강보험 보장성은 강화되어야 마땅하다. 그러나 노동자 민중 기획 Ⅱ 이명박 정부의 의료민영화와 보건의료운동 건강보험 하나로, 어떻게 볼 것인가 병원 자본 통제 없는 허구적인 사회적 합의 최윤정 정책위원 김동근 보건의료팀 6월 7일, 건강보험 하나로 시민회의 준비위원회 가 발족하면서 언론과 대중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1만1천원의 기적 이라고 하여, 1만 1천원 더 내서 건강 보험 하나로 마음 놓고 병원을 이용하자는

More information

2015°ø¹«¿øÇѱ¹»ç1´Ü¿ø

2015°ø¹«¿øÇѱ¹»ç1´Ü¿ø 02 w w w. g o s a b u. k r 1 Scan Me. 16 D y n a m i c H i s t o r y 17 w w w. g o s a b u. k r 18 D y n a m i c H i s t o r y GOSABU KOREAN HISTORY 19 w w w. g o s a b u. k r 2 20 D y n a m i c H i s

More information

....11....-....

....11....-.... 2011 가을호 Vol.33 2 0 1 1 a u t u m n contents Vol.33 World Wide 스티브 잡스 이야기 Stay Hungry Stay Foolish 계속 갈망하라, 늘 우직하게 04 애플 창립자이자 전(前) CEO 스티브 잡스 가 향년 56세로 사망한 것으로 유명했던 스티브 가운데 생전 스티브 잡스가 남긴 명언들이 다시 회자되고

More information

치밀한 시간 계산으로 한 치의 오차 없이 여행일정을 계획하지만, 상황이 항상 뜻대로 돌 아가지는 않는다. 인도에서는 철로가 끊겨 있기도 하고, 미국에서는 인디언의 공격을 받 기도 한다. 하지만 그는 항상 침착하고 냉정한 태도를 유지하며, 때로는 일정에 차질이 생 겨도

치밀한 시간 계산으로 한 치의 오차 없이 여행일정을 계획하지만, 상황이 항상 뜻대로 돌 아가지는 않는다. 인도에서는 철로가 끊겨 있기도 하고, 미국에서는 인디언의 공격을 받 기도 한다. 하지만 그는 항상 침착하고 냉정한 태도를 유지하며, 때로는 일정에 차질이 생 겨도 한글 번역 Grade 3-9 80일간의 세계일주 p. 4 이 책의 저자 쥘 베른 (1828~1905) 과학 모험 소설가로 유명한 쥘 베른은 1828년 프랑스의 항구도시 낭트에서 태어났 다. 그는 어렸을 때부터 바다와 모험을 동경하고 독서와 글쓰기를 좋아하였으나, 아버지 의 뜻에 따라 파리에서 법률을 공부하고 졸업 후에는 사업가, 주식 중개인 등으로 일하였 다.

More information

는 우연히 안나를 알게 되고, 이후 두 사람은 서로 격렬한 사랑에 빠진다. 결국 안나가 브 론스키의 아이를 임신하게 되자, 브론스키는 안나가 카레닌과 이혼하고 자기와 함께 새로 운 생활을 하길 바라지만, 안나는 아들 때문에 망설인다. 한편, 카레닌은 브론스키를 사랑 한

는 우연히 안나를 알게 되고, 이후 두 사람은 서로 격렬한 사랑에 빠진다. 결국 안나가 브 론스키의 아이를 임신하게 되자, 브론스키는 안나가 카레닌과 이혼하고 자기와 함께 새로 운 생활을 하길 바라지만, 안나는 아들 때문에 망설인다. 한편, 카레닌은 브론스키를 사랑 한 한글 번역 Grade 5-9 안나 카레니나 p. 4 이 책의 저자 톨스토이 (1828~1910) 19세기 러시아 문학을 대표하는 세계적 작가인 동시에 사상가. 유서 깊은 백작 집안의 넷째 아들로 태어났다. 대학을 중퇴한 후 고향으로 돌아와 지주로서 영지 내 농민생활의 개선을 위해 노력하였으나, 그의 이상주의는 실패로 끝나 모스크바에서 방탕한 생활에 빠 져들었고

More information

TFT 2015 04 02 03 3.57 3.98 3.36 3.68 4.06 5% 41% 3.45 3.26 0 1 2 3 4 5 47% 7.1% 13.6% 2.2% 29.3% 13.0% 10.9% 7% 0% 23.9% 24.3% 20.6% 7.5% 5.6% 23.4% 18.7% 15.8% 6.6% 7.7% 20.2% 18.6% 12.0% 19.2% 04 05

More information

권두 칼럼 쁜 활동과 끊임없이 따라다니는 질투와 감시의 눈길을 피해 스도의 부활을 목격했기 때문이었다. 다시 사신 그리스도를 예수께서 이 집에 오시면 언제나 정성이 가득 담긴 음식을 그들이 눈으로 보고 손으로 만져 보았는데 도무지 아니라고 대접받고 휴식을 취했던 것으로

권두 칼럼 쁜 활동과 끊임없이 따라다니는 질투와 감시의 눈길을 피해 스도의 부활을 목격했기 때문이었다. 다시 사신 그리스도를 예수께서 이 집에 오시면 언제나 정성이 가득 담긴 음식을 그들이 눈으로 보고 손으로 만져 보았는데 도무지 아니라고 대접받고 휴식을 취했던 것으로 100년을 이어 온 복된 소식 SINCE 1910 커버특집 Cover Feature 부활의 진실 성경과 연구가의 부활 증언 그리스도의 부활과 빈 무덤 죽은 자의 부활과 소망 죽음과 부활 사이 빛나는 소망 4 2011 April 권두칼럼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세상을 보는 눈 일본 지진 쓰나미 대재앙 희망을 만드는 삶의 이야기 고통의 학교에서 수련받고 부르는

More information

?

? 2015.APRIL VOL.122 CEL-DERMA IBK Economic Research Institute CONTENTS 2015.April vol.122 M MANAGEMENT LOUNGE 022 024 026 E ECONOMY LOUNGE 028 032 034 036 C CEO LOUNGE 042 040 044 046 BUSINESS MANUAL 014

More information

±Â¸ð´×ÀÎõ ÃÖÁ¾

±Â¸ð´×ÀÎõ ÃÖÁ¾ 2007.5 0 4 0 Good Morning Incheon 5 2 0 1 4 I n c h e o n A s i a n G a m e s V i s i o n 2 0 1 4 I n c h e o n A s i a n G a m e s 0 8 0 Good Morning Incheon 9 1 0 1 Good Morning Incheon 1 1 2 1 Good

More information

2 2010년 1월 15일 경상북도 직업 스쿨 운영 자격 취득 위한 맞춤형 교육 시 10곳 100명에 교육 기회 제공 본인에게 적합한 직종 스스로 선택 1인당 최고 100만원까지 교육비 지원 경상북도는 결혼이주여성 100명에게 맞춤형 취업교 육을 제공하는 결혼이민자 직

2 2010년 1월 15일 경상북도 직업 스쿨 운영 자격 취득 위한 맞춤형 교육 시 10곳 100명에 교육 기회 제공 본인에게 적합한 직종 스스로 선택 1인당 최고 100만원까지 교육비 지원 경상북도는 결혼이주여성 100명에게 맞춤형 취업교 육을 제공하는 결혼이민자 직 대구경북 다문화가족신문 2010년 1월 15일 제17호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10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한국에서는 새해가 시작되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라는 말로 새해 첫 인사를 나누며 서로의 행복을 기원합니다. 세계 어느 나라 사람이든 새로운 해를 맞이하는 설렘은 같습니다. 며칠 지났지만 아내의 나라 말로 다정하게 새해 인사를 건네보면 어떨까 요?

More information

business structure CJ Culture Foundation 문화를 키우다 나누다 CJ문화재단이 하는 일 다양한 장르의 창작자 지원을 통한 문화융성 세계 무대를 향한 도전 함께하는 문화나눔 우리는 문화의 다양성을 추구합니다. CJ문화재단은 자유로운 상상,

business structure CJ Culture Foundation 문화를 키우다 나누다 CJ문화재단이 하는 일 다양한 장르의 창작자 지원을 통한 문화융성 세계 무대를 향한 도전 함께하는 문화나눔 우리는 문화의 다양성을 추구합니다. CJ문화재단은 자유로운 상상, CJ Culture Foundation Annual report 2015 문화를 키우다 나누다 business structure CJ Culture Foundation 문화를 키우다 나누다 CJ문화재단이 하는 일 다양한 장르의 창작자 지원을 통한 문화융성 세계 무대를 향한 도전 함께하는 문화나눔 우리는 문화의 다양성을 추구합니다. CJ문화재단은 자유로운 상상,

More information

2016지명원(한글본문)수정

2016지명원(한글본문)수정 Create the Future with Trust Global Reliable Partner KTC Create the Future with Trust Global Reliable Partner KTC Create the Future with Trust Global Reliable Partner KTC Create the Future with Trust Global

More information

2015.08Vol.230 C O N T E N T S 02 08 24 45 51 60 75 82 93 111 118 124 127 140 M O N T H L Y P U B L I C F I N A N C E F O R U M

2015.08Vol.230 C O N T E N T S 02 08 24 45 51 60 75 82 93 111 118 124 127 140 M O N T H L Y P U B L I C F I N A N C E F O R U M 2015.08Vol.230 C O N T E N T S 02 08 24 45 51 60 75 82 93 111 118 124 127 140 M O N T H L Y P U B L I C F I N A N C E F O R U M 2 2015.8 3 4 2015.8 5 8 2015.8 73.9 75.3 76.2 76.7 76.8 73.8 73.2 73.1

More information

영어-중2-천재김-07과-어순-B.hwp

영어-중2-천재김-07과-어순-B.hwp Think Twice, Think Green 1 도와드릴까요? Listen and Speak 1 (I / you / may / help) 130,131 15 이 빨간 것은 어때요? (this / how / red / about / one) 16 오, 저는 그것이 좋아요. (I / it / oh / like) 2 저는 야구 모자를 찾고 있는데요. (a / looking

More information

이 샘 에 와 서 성장통 2015/04 영적 성숙 고난 진리 묵상과 나눔의 기쁜 소리 주님의 보혈로 정화되어 간다 얼음 조각도 깎고 다듬고 두들기고 찰흙도 치고 던지고 두들겨서 만지듯이 표지 이야기 삶을 변화시키고 끝없이 펼쳐진 꽃밭이 마치 봄의 한가운 데로 초대하는

이 샘 에 와 서 성장통 2015/04 영적 성숙 고난 진리 묵상과 나눔의 기쁜 소리 주님의 보혈로 정화되어 간다 얼음 조각도 깎고 다듬고 두들기고 찰흙도 치고 던지고 두들겨서 만지듯이 표지 이야기 삶을 변화시키고 끝없이 펼쳐진 꽃밭이 마치 봄의 한가운 데로 초대하는 月 刊 묵상과 나눔의 기쁜 소리 생명샘 기획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은평교회 이야기 은혜의 샘 부활, 그 영광의 순간이여 특별기고 이슬람교와 IS, 제대로 알고 대비하기 은평가족 화보 미취학부 새봄맞이 성경학교 이모저모 4 2015 통권 179호 이 샘 에 와 서 성장통 2015/04 영적 성숙 고난 진리 묵상과 나눔의 기쁜 소리 주님의 보혈로 정화되어 간다 얼음

More information

55호 1면

55호 1면 발행인 전광선 주간 정민환 편집장 장재현 편집위원 곽영주, 박현철, 오 령, 이동현, 이영재, 이정우 이종호, 이홍렬, 정상보, 정연철, 최윤석 취재편집 이정남, 안양수 광고 최강현 전화 3219-6476~9 주소 서울시 양천구 목동 923-5 한국방송회관 15층 제작 여백 2008년 6월 13일(금) 55호 www.tvnews.or.kr 카메라기자의 안전을

More information

에스엠 (4151 표 1. 목표주가 상향 구분 16년 지배주주 순이익 37 주식 수 2,885,663 EPS 2,95 Target PER 33. 69,135 목표 주가 7, 현재주가 45,3 상승 여력 54.5% 자료: 하나금융투자 단위 억원 주 원 배 원 원 원 표

에스엠 (4151 표 1. 목표주가 상향 구분 16년 지배주주 순이익 37 주식 수 2,885,663 EPS 2,95 Target PER 33. 69,135 목표 주가 7, 현재주가 45,3 상승 여력 54.5% 자료: 하나금융투자 단위 억원 주 원 배 원 원 원 표 216년 1월 28일 I Equity Research 에스엠 (4151 NCT - 에스엠이기에 꿈 꿀 수 있는 미래 목표주가 상향 27일 개최된 이수만 회장의 PT를 통해 밝힌 NCT(New Culture Technology 프로젝트에서 찾은 2가지 의미는 1 아티스트들이 데뷔 전부터 팬들과 다양한 방식의 소통을 통 해 강력한 팬덤을 구축하여 수익화 과정 즉,

More information

여섯개의 시선01

여섯개의 시선01 If you were me 100-842 1 16 02 2125 9893 02 2125 9898 civiledu@humanrights.go.kr www.humanrights.go.kr If you were me 1 6 2003 11 57 2003 4 30 8 13 YMCA 2004 1 6 4 2002 2002 2003 2004 2005 2006 2 If you

More information

<28BFCF29C7D1B1B9B5B6B8B3BFEEB5BFBBE734322E687770>

<28BFCF29C7D1B1B9B5B6B8B3BFEEB5BFBBE734322E687770> 105인사건 피의자의 사건 이후 행적과 활동 5 연 구 논 문 105인사건 피의자의 사건 이후 행적과 활동 * -국외에서 독립운동에 참여한 19인을 중심으로- 윤 경 로* 1. 머리말 2. 해외로 망명한 19인의 사회경제적 배경 3. 안동현 지역 망명자의 행적과 활동 4. 상해 미주 망명자의 행적과 활동 5. 맺음말 1. 머리말 105인사건 (이후 본 사건

More information

85.. ....

85.. .... 85호 표지 2015.6.10 2:21 PM 페이지2 2012 WINTER Vol.85 2012 WINTER Vol.85 85호 내지 2015.6.10 4:24 PM 페이지4 신년사 신/년/사 다사다난했던 임진년(壬辰年) 한 해를 보내고, 이제 더 나은 미래에 대한 희망 으로 가득 찬 계사년(癸巳年) 새해가 환히 밝았습니다. 20년만의 양대선거로 장애인계는

More information

<32B1B3BDC32E687770>

<32B1B3BDC32E687770> 008년도 상반기 제회 한 국 어 능 력 시 험 The th Test of Proficiency in Korean 일반 한국어(S-TOPIK 중급(Intermediate A 교시 이해 ( 듣기, 읽기 수험번호(Registration No. 이 름 (Name 한국어(Korean 영 어(English 유 의 사 항 Information. 시험 시작 지시가 있을

More information

???? 1

???? 1 행 복 한 명 성 교 회 안 내 집회 및 성경공부 주일예배 1 부 오전 7:00 대예배실 2부 오전 9:00 대예배실 3부 오전 11:00 대예배실 4부 싱글예배 오후 2:00 302호 5부 오후예배 오후 3:30 대예배실 수요예배 1부 오전 10:00 비전302호 2부 오후 7:20 대예배실 실버주일학교 오후 1:00 비전503호 실버화요예배 오전 11:00

More information

사무엘하 적용

사무엘하 적용 사무엘하 적용 ------------------------------------------------------ 1:1~27 사무엘하 1 장 자, 다 읽었죠? 질문할 것 있어요? 말이 이상하거나 뜻이 애매한 것이 있나요? 앞에랑 좀 다른 것 같은데요? (김성훈) 어디하고요? 31장에 보면 사울이 자살했잖아요? 그런데 여기에 보면 아말렉 군사가 사울을 죽인 것처럼

More information

untitled

untitled 일본 한류 소비자 연구 - 한류 마니아와 일반 소비자의 소비행태를 중심으로- 연구책임자 : 채 지 영 (한국문화관광정책연구원 책임연구원) 공동연구자 : 小 針 進 ( 静 岡 県 立 大 学 教 授 ) 장 수 지 ( 東 京 大 学 社 会 心 理 学 科 博 士 過 程 ) 연구 조원 : 권 현 주 (중앙대학교대학원 일어일문학) 이 혜 진 (이화여자대학교 심리학과)

More information

퇴좈저널36호-4차-T.ps, page 2 @ Preflight (2)

퇴좈저널36호-4차-T.ps, page 2 @ Preflight (2) Think Big, Act Big! Character People Literature Beautiful Life History Carcere Mamertino World Special Interview Special Writing Math English Quarts I have been driven many times to my knees by the overwhelming

More information

생명의 신비를 푸는 화학

생명의 신비를 푸는 화학 빅뱅의 세 기둥_김희준(서울대학교 화학부 명예교수) 탈레스 등 고대 그리스의 철학자들로부터 출발한 인류의 과학은 2500년 정도의 역사를 지녔고, 갈릴 레오에 의해 근대 과학이 출발한 지도 500년이 지났습니다. 이러한 과학 전체의 역사를 통틀어서 가장 위대한 발견을 하나만 꼽으라면 인간이 우주 자체의 기원을 발견한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우주의 기 원에

More information

PL10

PL10 assert(p!=null); *p = 10; assert(0

More information

<32303136C7D0B3E2B5B520B4EBBCF6B4C920C7D8BCB3C1F628B1B9BEEE41C7FC20C8A6BCF6292E687770>

<32303136C7D0B3E2B5B520B4EBBCF6B4C920C7D8BCB3C1F628B1B9BEEE41C7FC20C8A6BCF6292E687770> 2016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국어영역 A형 정답 및 해설(홀수형) 01. 4 02. 2 03. 1 04. 4 05. 3 06. 5 07. 4 08. 3 09. 4 10. 3 11. 3 12. 3 13. 4 14. 2 15. 2 16. 5 17. 2 18. 4 19. 2 20. 3 21. 3 22. 5 23. 1 24. 5 25. 5 26. 1 27. 1 28.

More information

ePapyrus PDF Document

ePapyrus PDF Document Game Industry Trend 5 Global Game Trend 6 Game Industry Trend Game Industry Trend 7 Global Game Trend 8 Game Industry Trend Game Industry Trend 9 Global Game Trend 10 Game Industry Trend Game Industry

More information

2014년 유료방송심의2팀 심의의결현황(10월).xls

2014년 유료방송심의2팀 심의의결현황(10월).xls 2014년도 10월 심의의결 현황(유료방송2 부문) 의결일/ 여행을 떠난 5명의 남녀 주인공들이 갑자기 괴물의 공격을 받아 죽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2012년 6월, 청소년관람불가) 프로그램에서, 2014.10.1. 제2014-방송-37-474호 SUPER ACTION '케빈 인 더 우즈' 2014.8.26.화, 01:05-02:55 - 피를 흘리는 장면

More information

2011 <C560><B274><C5BC><B9AC><D3EC><D2B8> <CD5C><C885>.pdf

2011 <C560><B274><C5BC><B9AC><D3EC><D2B8> <CD5C><C885>.pdf 1 1 Greeting 2011 Annual Report You & I We Make Miracle! 2 3 4 5 Contents 2011 Annual Report 2011 Annual Report 6 7 2011 Annual Report 8 9 2011 Annual Report 10 11 2011 Annual Report 12 13 2011 Annual

More information

..........(......).hwp

..........(......).hwp START START 질문을 통해 우선순위를 결정 의사결정자가 질문에 답함 모형데이터 입력 목표계획법 자료 목표계획법 모형에 의한 해의 도출과 득실/확률 분석 END 목표계획법 산출결과 결과를 의사 결정자에게 제공 의사결정자가 결과를 검토하여 만족여부를 대답 의사결정자에게 만족하는가? Yes END No 목표계획법 수정 자료 개선을 위한 선택의 여지가 있는지

More information

1967년 비틀즈는 ‘Sergeant Pepper

1967년 비틀즈는 ‘Sergeant Pepper 경쟁과 영향, 60년대 대중 음악사를 중심으로 1. 1964년 2월 7일 1시 35분, 비틀즈를 태운 비행기가 케네디 공항에 도착하는 것으로 영 국 대중음악의 미국 침공이 시작된다. 재기발랄하고(기자 회견장에서 노래를 청하자 존 레 논은 돈을 먼저 달라고 대꾸했다) 기상천외하며(베토벤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링고 스타는 대단히 멋진 분이며 특히 그 분의

More information

05 12¿ùÈ£-01

05 12¿ùÈ£-01 2005년 12월호 아쉬움의 연말, 기대에 찬 신년 내 마 음 의 풍 경 출애굽단상 컬럼/ 오치용 목사 크리스챤 맵시 WANGSIMNI 4 독자투고 / 윤용자 권사 정든 나의 집, 왕십리교회를 떠나며 인사드립니다.» ƒ Øœ º.»» ı ˇ (»38:5)» ß œ`ł ` º» ˇ WANGSIMNI 5 기도제목 / 성경인물 / 이상훈 목사 나 바울에게는 나의

More information

326ƒÆ∂Û5.11

326ƒÆ∂Û5.11 교훈 진리와 정의와 사랑의 나라를 위하여 THE KEIMYUNG CHOON CHOO 창간일 : 1980. 09. 25 발행인 편집인 : 박명호 주간 : 허남원 편집국장 : 최유나 발행처 : 계명춘추사 704-703 대구광역시 달서구 달서대로 675 계명춘추사 : (053)589-7786 제작처 : 현대전산인쇄(주) (053)254-4100 2015. 05.

More information

ISSN 2465-7883 NO.765 2016.1.25 ~2016.2.21 Weekly choice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말 인터뷰 밑줄 긋기 www.univ20.com + ISSUE 일본은 잊어도 우리는 기억해야 할 8가지 아무도 소녀들에게 미안하지 않았네 INTERVIEW 배정훈 PD 쫄지 않고 막 들이대는 오늘만 사는 PD geek

More information

대우증권인_표지수정

대우증권인_표지수정 Chal len ge * Monthly theme magazine of Daewoo Securities 2010 Vol.94 March T O G E T H E R.. CONTENTS 04 06 10 12 Special Theme. Challenge 16 18 20 22 26 28 30 32 34 36 38 39 Global Top Player Focus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