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BEC6C1D6B9FDC7D05F39B1C733C8A32E687770>

Save this PDF as:
 WORD  PNG  TXT  JPG

Size: px
Start display at page:

Download "<313231325FBEC6C1D6B9FDC7D05F39B1C733C8A32E687770>"

Transcription

1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 우리나라와 일본의 판례를 중심으로 - 홍남희 (변호사, 서울시립대학교 일반대학원 법학과 박사과정) 국문초록 친자관계는 자연적인 혈연관계를 바탕으로 성립되기 때문에 법률상의 친자관계를 진실한 혈연관계에 부합시키는 것이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혼인과 가족제도의 원칙이 다. 한편 사회적으로 이혼 및 재혼이 크게 증가하였고 의학적으로 영아사망률이 크게 감소하였으며 법률적으로 여성의 재혼금지기간이 폐지되어 혼인 종료 후 3백일 이내 에 출생한 자( 子 )가 부( 夫 )의 친자일 개연성 은 상당히 감소하게 되었다. 그리고 최근 의 DNA 검사 기술의 진보는 상당하여 저렴하게 신체에 대한 침습( 侵 襲 )을 하지 않고 서도 거의 100%의 확률로 생물학상의 친자관계를 판정할 수 있게 되었다. 혈연관계를 객관적으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정립된 과학적인 방법이 존재함에도 그에 따른 결과를 무시한 채 현실과 달리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도록 하는 것은 가족 법의 근본원리인 혈연진실주의를 지나치게 희생하는 것으로서 부당하다. 또한 이는 친자관계의 신속한 확정 이라는 형식적 측면만을 부각한 채 친자관계를 진실에 부합 시키고자 하는 당사자의 의사 라는 실질적 측면을 도회시하는 결과만을 낳게 되는 것 이다. 한편 법률상 친자관계가 진실한 혈연관계와 일치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에는 부( 夫 )와 자 사이에 정서적 유대감이 형성되거나 유지되기 어려울 것이다. 이 러한 상황에서 친생추정의 법리가 가정의 평화나 자의 복리에 유용하다는 주장은 설득 력이 떨어진다. 따라서 유전자 검사 등 과학적인 방법에 의하여 부( 夫 )의 자가 아니라는 점이 객관 제9권 제3호 419

2 적이고 명백하게 증명된 경우에는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봄이 친생추정 제도의 취지 및 사회현실에 비추어 타당할 것이다. 주제어 : 친생추정, 친생부인, 외관설, 민법 제844조, 유전자 검사 420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3 목차 Ⅰ. 들어가면서 Ⅱ. 우리나라의 판결 및 결정 Ⅲ. 친생추정제도의 개관 Ⅳ. 일본의 학설과 판례 Ⅴ. 친생추정 관련 판결 등에 대한 평가 Ⅵ. 나가면서 Ⅰ. 들어가면서 우리 민법 제844조 제1항은 처가 혼인 중에 포태한 자는 부의 자로 추정한다. 고 규정하고 같은 조 제2항은 혼인성립의 날로부터 2백일 후 또는 혼인관계 종료의 날로 부터 3백일 내에 출생한 자는 혼인 중에 포태한 것으로 추정한다. 고 규정한다. 이로 인해 전( 前 ) 남편과의 혼인관계 종료 후 3백일 이내에 전 남편이 아닌 남성의 자녀를 출산한 처의 경우에 문제가 발생한다. 이 경우 그 자녀는 민법 제844조 제2항 에 의해 전 남편과의 혼인 중에 포태한 것으로 추정되고 같은 조 제1항에 의해 전 남편 의 자( 子 )로 추정된다. 그리고 이처럼 전 남편과의 관계에서 친생자로 추정되면 그 추 정은 오직 친생부인의 소를 통해서만 번복될 수 있다(민법 제844조 제1항, 제847조). 한편 출생신고는 자의 출생 후 1개월 이내에 해야 하고 신고기간 내에 신고를 해태하 면 과태료의 제재를 받는다(가족관계의 등록 등에 관한 법률 제44조 제1항, 제46조 제2항, 제122조). 따라서 혼인관계 종료 후 3백일 내에 출생한 자가 전 남편의 친생자 가 아님이 명백하고 전 남편이 친생추정을 원하지도 않으며 생부가 그 자를 인지하려 는 경우에도, 가족관계등록부에는 일단 전 남편의 친생자로 등록될 수밖에 없다. 1) 한 편 일본은 민법 제772조에서 우리 민법 제844조와 동일한 내용을 규정하고 있다. 2) 1) 이로 인해 모( 母 )의 경우, 전 남편과 이혼하고 새로운 가정을 꾸려 출산한 생부의 자가 가족관계등록부에 전 남편의 자로 기재되고 이를 해소하기 위해서는 제소기간 내에 전 남편을 상대로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해야 하는데, 이러한 사정은 모가 이혼 후 새로운 가정을 꾸리는 데 부담이 된다. 또한 부( 夫 )의 경우, 전처가 이혼 후 출산한 제3자의 자가 자신의 친생자로 추정되어 가족관계등록부에 등록되고 이에 따라 부양의무를 부담하게 되는데, 그로부터 벗어나려면 모의 친생부인의 소를 기다리거나 2년의 제척기 간 안에 스스로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해야 한다. 나아가, 모 또는 부( 夫 )가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지 않아 2년의 제척기간이 도과하면, 자는 생부에게 인지를 청구할 수 없고 생부도 자를 인지할 수 없어, 진실한 혈연관계를 회복하는 데 장애가 되고 있다. 2) 일본 민법 제772조는 적출의 추정 이라는 조문명으로 제1항에서 처가 혼인 중에 포태한 자는 부의 자로 추정한다. 라고, 제2항에서 혼인성립의 날로부터 2백일을 경과한 후 또는 혼인 해소일 혹은 취소일 로부터 3백일 내에 출생한 자는 혼인 중에 포태한 것으로 추정한다. 라고 규정하고 있다. 제9권 제3호 421

4 그런데 최근 우리나라와 일본에서는 유전자 검사 3) 를 통해 혼인관계 종료일부터 3 백일 내에 출생한 자 의 생부가 전 남편이 아님이 밝혀진 상황에서 그 자가 전 남편의 친생자로 추정되는지가 사법기관에서 다투어졌고 우리나라 헌법재판소는 민법 제844 조 제2항 중 혼인관계 종료의 날로부터 3백일 내에 출생한 자 에 관한 부분이 헌법에 합치되지 않는다는 결정을 했다. 본고에서는 이들 판결과 결정의 내용을 정리하고 기 존 판례의 태도를 살펴 본 후 판결과 결정에 대한 평가를 하고자 한다. Ⅱ. 우리나라의 판결 및 결정 1. 대법원의 판결 4) (1) 사건의 개요 피고가 운영하는 치과병원에서 간호조무사로 근무하던 B는 1991년 7월 D와 혼인신 고를 마쳤으나 피고와 성관계를 갖고 원고를 포태해 1992년 8월 출산했다. 5) 한편 D는 원고가 피고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자, 1994년 2월 피고를 상대로 손해배상 및 원고가 성년이 될 때까지의 양육비를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하여 승소하였고 피고로부 터 2,500만원을 지급받았다. B는 계속 D와 혼인관계를 유지하면서 그 사이에서 원고 의 동생까지 출산하였으나, 결국 2003년 협의 이혼했다. 1심 법원이 직권으로 실시한 유전자 검사 결과에 의하면 원고와 피고 사이에 혈연적 부자관계가 성립할 확률이 %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후 원고가 피고를 상대로 자신을 친생자로 인지해 달라는 소를 제기했고, 피고는 원고가 B와 D의 혼인 중에 포태한 자로서 민법 제844조 에 의하여 D의 자로 추정을 받으므로 친생부인의 판결에 의하여 그 추정이 번복되지 않은 이상 인지청구는 부적법하다고 주장했다. (2) 제1심 및 제2심 판결 6) 제1심 및 제2심은 유전자 검사 결과, 피고와 원고 사이에 부자관계가 존재한다는 점이 밝혀진 이상, 원고와 D 사이에서는 혈연적 부자관계가 성립할 수 없다는 점이 3) DNA 검사 라고도 한다. 4) 대법원 선고 2012므745 판결. 5) 피고는 B의 요구에 따라 B에게 낙태수술비, 수술휴양비 등 명목으로 여러 차례에 걸쳐 685만원을 지급했으 며, B가 피고의 예상과 달리 원고를 출산하자 다시 위자료 명목으로 500만원을 지급했다. 6) 서울가정법원 선고 2010드단76699 판결(제1심), 서울가정법원 선고 2011르1959 판결(제2심). 422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5 객관적으로 명백하고, 사정이 이와 같다면 원고와 D 사이에 효력을 미치던 민법 844조 에 의한 친생추정은 번복되었다고 봄이 타당하다. 며, 원고는 D와 친생부인의 소 등 을 거치지 않더라도 생부인 피고를 상대로 인지청구의 소를 제기할 수 있다. 고 판시하 여 원고의 피고에 대한 인지청구를 인용하였다. 7) (3) 대법원 판결 8) 그러나 대법원은 피고의 상고를 받아들여 제2심 판결을 파기하고, 제1심 판결을 취 소한 후 이 사건 소를 각하했다. 재판부는 원고는 B가 D와의 혼인 중에 포태하여 출 생한 자로서 민법 844조 1항에 따라 D의 친생자로 추정을 받는데, 이러한 친생추정은 반증을 허용하지 않는 강한 추정이므로, 원칙적으로 위 규정에 따라 친생추정을 받는 자에 대해서는 민법 846조, 847조에서 규정하는 친생부인의 소에 의해서만 그 추정을 번복할 수 있을 뿐이고 그 외의 방법으로 그 자가 부( 夫 )의 친생자가 아님을 주장할 수 없으며, 따라서 위 추정과 달리 다른 남자의 친생자라고 주장하여 인지를 청구할 수도 없다. 고 하였다. D를 상대로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해 친생추정을 번복한 후 인 지청구를 하라는 취지로 판결한 것이다. 2. 헌법재판소의 결정 9) (1) 사건의 개요 청구인( 母 )은 유 술( 夫 )과 혼인하였다가 이혼에 합의하 고 관할 구청에 이혼신고를 하였다. 이후 청구인은 송 민( 生 父 )과 동거 하면서 딸을 출산하였다. 7) 제2심은 친생추정 규정은 과학기술 수준이 낮은 등으로 객관적인 혈연관계의 확정이 곤란했던 시기에 가정평화의 유지와 자의 복리라는 이익을 혈연진실이라는 이익에 우선하도록 한 것으로서, 1 유전자 검사 등 과학적인 방법을 통한 친생자 판별이 손쉬워진 상황에서는 친생추정의 필요성이 상당 부분 소멸되 었다 할 수 있고(이는 성도덕이 문란해진 사회현실에 비추어 더욱 그러하다), 2 혈연관계를 객관적으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정립된 과학적인 방법이 존재함에도 이를 도외시한 채 그대로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도록 하는 것은 가족법의 근본원리인 혈연진실주의를 지나치게 희생하는 것으로서 반드시 타당하다고 는 하기 어려우며, 3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는 자의 입장에서는 자신의 혈연관계를 객관적으로 명백히 알고 있는 경우에는 이를 바로잡을 방법이 전혀 존재하지 않아 자로서의 행복추구권을 침해받는 등 불합리 할 뿐만 아니라, 여기에 4 앞서 본 바와 같이 동거의 결여로 부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 그 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해석하면서도, 이와는 달리 보다 더 과학성 및 객관성이 담보되는 정립된 유전자 검사 등에 의하여 과학적이고 객관적으로 부의 자가 아니라는 점이 명백한 경우에 그 추정이 미친다고 할 합리적인 이유가 없는 사정을 더하여 보면, 유전자 검사 등 과학적인 방법에 의하여 부의 자가 아니라는 점이 객관적이고 명백하게 증명된 경우에도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봄이 친생추정제도의 취지 및 사회현실에 비추어 타당하다고 할 것이다. 라고 판시하였다. 8) 대법원 선고 2012므745 판결. 9) 헌법재판소 선고 2013헌마623 결정. 제9권 제3호 423

6 청구인은 관할 구청을 방문하여 송 윤이라는 이름으로 딸의 출생신고 를 하려 하였으나, 담당 공무원으로부터 딸이 혼인관계 종료일로부터 3백일 내에 출생 하였으므로 전 남편의 성( 姓 )에 따라(즉 딸의 이름을 유 윤 으로 하여) 전 남편의 친 생자로 가족관계등록부에 기재되며, 이를 해소하기 위해서는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 여야 한다는 말을 듣고 출생신고를 보류하였다. 한편 DNA 검사 결과 송 윤은 송 민의 친생자로 확인되었고, 송 민은 송 윤을 자신의 친생자로 인지하려 하였다. 이에 청구인은, 혼인관계 종료 후 3백일 내에 출생한 자를 전 남편의 친생자로 추정 하는 민법 제844조 등 10) 으로 인하여 청구인의 기본권이 침해된다고 주장하면서 헌법 소원심판을 청구하였다. (2) 대상 결정의 요지 1) 다수의견 가) 결정 요지 다수의견은 심판대상조항이 민법 제정 이후의 사회적 의학적 법률적 사정변경을 전혀 반영하지 아니한 채 아무런 예외 없이 일률적으로 3백일의 기준만 강요함으로써 가족 구성원이 겪는 구체적이고 심각한 불이익에 대한 해결책을 마련하지 아니하고 있는 것은, 입법형성의 한계를 벗어난 것으로서 모가 가정생활과 신분관계에서 누려야 할 인격권 및 행복추구권, 개인의 존엄과 양성의 평등에 기초한 혼인과 가족생활에 관한 기본권을 침해한다. 고 판시하였다. 그 이유 11) 로 사회적으로 이혼 및 재혼이 크게 증가하고 법률적으로 여성의 재혼금 지기간도 폐지되었으며 협의상 및 재판상 이혼에 필요한 시간이 상당히 늘어난 이상, 혼인 종료 후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가 부( 夫 )의 친자일 개연성은 과거에 비하여 크게 줄어들게 되었다. 그리고 유전자 검사를 통해 생부로 확인된 사람이 자신의 친자를 인지할 적극적 의사가 있는 경우에는 자의 법적 지위에 공백이 발생할 여지도 없다. 10) 청구인은 재혼한 여자가 해산한 경우에 제844조의 규정에 의하여 그 자의 부를 정할 수 없는 때에는 법원이 당사자의 청구에 의하여 이를 정한다. 고 규정하는 민법 제845조(법원에 의한 부의 결정)에 대하여도 위헌확인을 하였다. 그러나 헌법재판소는 청구인은 송 민과 재혼하지 않은 상태에서 송 윤 을 출산하여 민법 제845조는 청구인의 경우에 적용되지 아니하므로 이는 심판대상에서 제외한다. 고 하였다. 11) 헌법재판소는 친생추정제도는 모자관계와 달리 부자관계의 정확한 증명이 실질적으로 불가능하다는 전제 아래 만들어진 것이다. 그러나 DNA 검사 등을 통하여 친자관계 증명이 가능하게 된 현 상황에서 부자관계 입증 곤란은 더 이상 친생추정의 근거가 되기 어렵게 되었다. 또한 심판대상조항과 같이 모와 부( 夫 ) 사이의 혼인이 이미 종료된 경우를 전제로 친생추정을 적용하는 경우에는 가정의 평화 유지를 그 입법취지로 볼 수 없다. 따라서 심판대상조항의 입법취지로는 자의 법적 지위를 신속히 안정시킬 필요성만 남게 된다. 고 전제하였다. 424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7 그러므로 이러한 경우 심판대상조항은 본래의 입법취지에는 아무런 기여를 못한 채 친자관계를 신속히 진실에 맞게 합치시키고 새로운 가정을 이루려고 하는 당사자의 의사를 도외시하는 결과만 초래한다. 이미 모와 부( 夫 )의 혼인관계가 종료된 이후에 자가 출생하였고 이 사건과 같이 생부가 그 자를 인지하려는 경우마저도, 아무런 예외 없이 혼인 종료 후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를 부( 夫 )의 친생자로 추정함으로써 오직 친 생부인의 소를 통해서만 그 친생추정을 번복하도록 하는 심판대상조항은, 친생추정의 주된 목적인 자의 복리에 비추어 보아도 지나치게 불합리한 제한 이라고 판시하였다. 나) 헌법불합치 결정과 잠정적용 명령 다수의견은 심판대상조항에 대하여 단순위헌으로 결정하면, 혼인종료 후 3백일 이 내에 출생한 자에 대한 친생추정이 즉시 없어지게 되므로, 그 자가 부( 夫 )의 친생자임 이 명확한 경우에도 친생추정이 소멸되어 자의 법적 지위에 공백이 발생하게 된다. 또한 심판대상조항의 위헌상태를 어떤 기준과 요건에 따라 개선할 것인지는 원칙적으 로 입법자의 형성재량에 속한다. 고 하면서 심판대상조항에 대하여 헌법불합치로 결정 하되 입법자의 개선입법이 있을 때까지 계속적용을 명한다고 하였다. 2) 반대의견(재판관 이진성, 김창종, 안창호) 반대의견은 심판대상조항은 혼인종료 후 출생한 자의 친생자관계를 추정하는 규정 인데, 추정규정은 그 본질상 진실과 다른 경우가 있을 수밖에 없으므로, 예외규정으로 이를 번복할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면 입법형성의 한계를 준수한 것으로 보아야 한다. 고 전제하였다. 그리고 심판대상조항이 규율하는 범위는 첫째 아무도 친생추정을 다 투지 않는 경우, 둘째 자녀의 생부가 전 남편이 아닌 제3자일 개연성이 농후한 경우, 셋째 자녀의 생부가 누구인지 명백하지 않은 경우인데 다수의견은 이 중 둘째의 경우 에 타당할 뿐이고 나머지 경우에는 법적보호의 공백을 방치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 다. 고 다수의견의 문제점을 지적하였다. 그리고 친생추정은 친생부인의 소와 유기적 으로 작용하는 것이므로, 다수의견이 지적하는 문제점을 해결하는 지름길은 친생부인 의 소를 규정한 민법 제846조 및 제847조로 심판대상을 확장하여, 그 규정들이 추정을 번복할 보다 합리적인 방법을 규정하지 아니한 부진정입법부작위가 위헌인지 여부를 논하는 것이 타당하다. 심판대상조항 그 자체는 자녀의 출생과 동시에 안정된 법적 지위를 갖추게 함으로써 법적 보호의 공백을 방지하는 기능을 수행한다는 점에서 합리 성과 필요성이 인정되므로, 입법재량의 한계를 준수한 것으로서 청구인의 기본권을 침 제9권 제3호 425

8 해하지 아니한다. 고 판시하였다. (3) 헌법 불합치 결정 이후 민법 일부개정법률안 발의 헌법재판소의 헌법 불합치 결정 이후인 새정치민주연합 이찬열 의원 등 11명은 혼인관계 종료일로부터 3백일 내에 출생한 자라도 유전자 검사에 의하여 친생자가 아님이 증명된 경우에는 친생추정이 제한되도록 하는 단서를 민법 제844조 제2항에 신설하는 내용의 민법 일부개정법률안 12) 을 발의했다. 3. 최근 가정법원의 판결 13) (1) 사건의 개요 호적에 A와 B는 아버지를 C, 어머니를 D로 하는 남매로 기재되어 있는데 C와 D는 1971년 혼인신고를 하였으나 1987년 협의 이혼하였다. C는 2014년 2월 사망하였는데 사망 직전 병원에서 처치를 받던 중 치아 하나가 빠져 병원 측이 이를 A에게 교부하였 다. A가 위 치아를 가지고 유전자 검사를 의뢰한 결과 A와 C 사이에는 친생자관계가 성립하나 B와 C 사이에는 친생자관계가 성립하지 않는다는 결과가 나왔다. 이후 A는 B를 상대로 C와 B 사이의 친생자관계부존재확인의 소를 제기하였다. (2) 대상 판결의 요지 서울가정법원은 여러 정황 14) 에 비추어 C와 D 사이의 혼인관계는 원고가 포태되기 이전부터 이미 사실상 파탄된 상태였던 것으로 봄이 상당하여 동서의 결여로 D가 C의 자녀를 포태할 수 없음이 외관상 명백한 경우에 해당한다고 하였다. 나아가 친생추정 및 친생부인 제도에 관한 입법은 부성의 정확한 감별이 실질적으 로 불가능했던 시대적 배경 하에 이루어진 것인데, 현대에 이르러서는 과학적 친자감 별기법의 발달로 친자감정을 함으로써 친생추정이 혈연에 반하는지 여부를 명확하게 판단할 수 있는 점, 동서의 결여로 부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 12) 민법 일부를 다음과 같이 개정한다. 제844조 제2항에 단서를 다음과 같이 신설한다. 다만, 혼인관계 종료의 날로부터 300일 내에 출생한 자라도 유전자 검사에 의하여 친생자가 아님이 증명된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13) 서울가정법원 선고 2014드단 판결. 14) C와 D의 공통주소지가 명백하게 확인되지 않는 점, C는 D와 법률상 부부관계였던 1975년 2월 7일 원고의 생모(D는 원고의 생모가 아니다)와의 사이에서 원고를 출산하기도 한 점, 원고에 대한 출생신고는 C가, 피고에 대한 출생신고는 D가 하였던 점, 원고는 C와 동거하면서 C에 의하여 양육된 것으로 보이는 반면 피고는 출생 이후 C와의 사이에 또는 부계 친척들과의 사이에 어떠한 교류도 없었던 것으로 보이는 점 등 426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9 이 있는 경우에 그 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해석하면서도, 이와 달리 보다 더 과학성 및 객관성이 담보되는 유전자 검사 등에 의하여 부의 자가 아니라는 점이 명백히 밝혀 진 경우까지 그 추정이 미친다고 할 합리적인 이유가 없는 점 등을 종합하면, 부부 사이의 동서의 결여뿐만 아니라 유전자형 배치의 경우에도 친생추정의 효력은 미치지 않는다고 봄이 타당하다고 하였다. 그리고 본 사건에서는 C의 치아 15) 를 이용하여 이 루어진 유전자 검사에서 C와 피고는 유전학적으로 서로 부녀관계에 있지 아니하다는 결과가 나왔으므로 피고의 친생자 추정의 효력은 번복된다고 하였다. 16) Ⅲ. 친생추정제도의 개관 1. 친생추정제도의 취지 혼인관계에 있는 부부 사이에서 자녀가 출생하는 경우 일반적으로 모자관계는 출산 이라는 자연현상에 의하여 그 존부가 외관상 명백한 반면 부자관계는 그렇지 않다. 그러나 처가 혼인 중에 출산한 자는 부의 자라는 고도의 개연성이 있으므로 민법 844 조는 1항에서 처가 혼인 중에 포태한 자는 부의 자로 추정한다. 고 하고 2항에서 혼 인성립의 날로부터 2백일 후 또는 혼인관계 종료의 날로부터 3백일 내에 출생한 자는 혼인 중에 포태한 것으로 추정한다. 고 하여 혼인 중에 포태한 자에 대하여는 부자 사 이에 친생자관계가 존재하는 것으로 추정한다. 민법 844조의 친생추정제도는 정상적인 혼인생활을 하고 있는 부부 사이임에도 불 구하고, 그 자가 진실로 모의 부( 夫 )의 자라고 하는 사실과 혼인 중에 포태하였다는 것을 개별적으로 입증하도록 한다면 가정의 평화가 훼손될 우려가 있으므로 부자관계 를 조기에 확정함으로써 가정의 평화를 유지하려는 데 그 취지가 있고, 이는 그 바탕에 정상적인 부부생활과 처의 정절을 전제로 삼고 있는 것이다. 17) 한편 부자관계를 조기 에 확정하는 것은 자의 법률상의 부( 父 )를 지정하여 자에게 부( 父 )가 없는 상황이 생기 15) 이 사건에서 C는 이미 사망하였으므로 C로부터 직접 유전자를 채취할 수 없었다. 그렇기 때문에 A가 보관하고 있는 치아가 과연 C의 치아인지 여부 그리고 C에게서 나온 치아가 과연 유전자 검사 대상인 치아와 동일한 치아인지 여부가 중요한 쟁점이 되었다. 16) 대법원은, 친생추정은 반증을 허용하지 않는 강한 추정이므로, 원칙적으로 민법 844조에 따라 친생추정을 받는 자에 대해서는 민법 846조, 847조에서 규정하는 친생부인의 소에 의해서만 그 추정을 번복할 수 있다고 하므로(대법원 선고 2012므745 판결) 친생추정이 번복된다는 표현은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다는 의미로 받아들여야 한다는 견해가 있다(박병규, 친생부인의 소와 친자관계존부확인의 소, < 검색일 : ) 서울가정법원 선고 2005르47 판결. 제9권 제3호 427

10 는 것을 미연에 방지하는 것으로서 자의 복리 를 위한 것이기도 하다. 18) 2. 친생추정의 부인 그러나 민법 제844조에 의하여 친생추정을 받는 자는 실은 부( 夫 )의 자가 아니고 처가 다른 남성과의 성적 교섭을 통해 낳은 자일 수 있다. 이러한 경우 부( 夫 )가 침묵 을 지키는 한 그 가정의 평화를 위하여 타인이 관여할 바는 아니지만 부( 夫 )가 자기의 자가 아님을 주장함에도 불구하고 그 자를 부( 夫 )의 자로 강제할 수는 없다. 이는 처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이에 민법은 제846조에서 부부의 일방은 제844조의 경우에 그 자가 친생자임을 부인하는 소를 제기할 수 있다. 고 하여 친생추정을 받는 자에 대하여 그 친생성을 부인할 수 있는 길을 터놓고 있다. 19) 다만 신분질서는 본래 안정을 요하는 것이므로 부( 夫 )에게 친생부인권을 부여한다 하더라도 그로 인하여 부자관계가 장기간 불확정한 상태로 방치됨으로써 기본적으로 부모의 양육 하에 성장하고 교육받을 수밖에 없는 자의 지위가 불안하게 되어서는 안 될 것이다. 20) 이에 민법은 부( 夫 ) 혹은 처에게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할 수 있는 친생부 인권을 보장하는 한편 친생부인의 소에 일정한 제척기간을 두어 그 기간 내에서만 소 를 제기할 수 있도록 하여 친생부인권을 제한하고 있다. 즉 민법은 부자관계를 결정함 에 있어 가정의 평화' 또는 자의 복리'를 위하여 혼인 중에 출생한 자를 부( 夫 )의 친생 자로 강하게 추정하면서도 혈연진실주의 를 채택하여 일정한 경우에 친생자임을 부인 하는 소를 제기할 수 있도록 하고 있는 것이다. 21) 민법 제844조에 의해 친생추정을 받는 자에 대하여 그 추정을 번복하기 위해서는 오직 부( 夫 ) 또는 처가 다른 일방 또는 자를 상대로 민법 제846조에 규정된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여야 하고 민법 제847조 제1항은 그 제척기간을 2년으로 규정하여 제소권자와 제소기간에 엄격한 제한을 두고 있다. 그런데 구 민법( 법률 제7427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당시에는 부 ( 夫 )만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할 수 있도록 규정하였으나 이후 민법 개정으로 부( 夫 ) 외에 처도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할 수 있게 되었는데, 개정 이유는 부( 夫 )만 친생부인 의 소를 제기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은 혈연진실주의 및 부부평등의 이념에 부합되지 아니한다는 취지에서였다. 22) 18) 대법원 선고 2013므4591 판결. 19) 헌법재판소 선고 95헌가14, 96헌가7(병합) 전원재판부 결정. 20) 헌법재판소 선고 95헌가14, 96헌가7(병합) 전원재판부 결정. 21) 대법원 선고 2013므4591 판결. 22) 즉 부부가 이혼하여 처가 자의 생부와 혼인한 경우, 부부가 화해의 전망 없이 상당한 기간 별거하고 있는 경우, 부( 夫 )가 친생부인을 하지 않은 채 단지 보복적 감정에서 자를 학대하는 경우 등에는 생모도 친생부인을 할 수 있도록 하자는 것이 주된 개정 이유였다. 428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11 반면 친생추정을 받지 않는 자를 상대로 친자관계를 다투는 경우에 인정되는 친생 자관계 부존재 확인의 소는 민법 제777조 소정의 친족이면 누구나 제소권자가 될 수 있고 23) 그 제소기간 또한 부자( 父 子 )가 모두 생존한 경우에는 제한이 없는 등(민법 제865조) 제소권자와 제소기간 등에 별다른 제한을 두지 않아 친생추정을 받는 자의 경우에는 그렇지 않은 자에 비해 매우 강력한 법적 보호를 하고 있다. 3. 친생추정 범위의 제한 (1) 친생추정의 범위를 제한하자는 견해 친자관계는 원래 자연적 혈연관계를 바탕으로 하여 성립되는 것이기 때문에 법률상 의 친자관계를 진실한 혈연관계에 부합시키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혼인 중 포태한 자가 자신의 자녀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고도 이를 받아들인 경우와 같이 예외적인 경 우를 제외하고 부( 夫 )가 자의 출생 후 1년이 경과된 후 24) 에 그 자가 자신의 자가 아님 을 알게 되거나 자신의 자인지 여부에 관하여 의심을 갖게 된 경우에도 친생부인의 소의 제척기간 때문에 당사자의 의사에 반하여 객관적 진실에 반하는 혈연관계를 유지 시킬 필요가 있다고 하기는 어렵다. 25) 뿐만 아니라 이러한 경우 진실에 반하는 부자관 계를 법에 의해 유지되도록 한다고 해서 가정의 평화가 보장되는 것도 아니다. 26) 위와 같은 불합리한 결과를 피하기 위하여 민법 제844조에 규정된 친생추정의 의미를 제한 적으로 해석하여 일정한 경우에는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 것으로 보자는 견 해가 있다. 즉 일정한 경우에는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지 않고 친생자관계 부존재 확 인의 소로서 법률상의 친자관계를 다툴 수 있도록 하자는 것으로 다음과 같은 견해 가 있다. 27) 첫째 외관설로 부부의 한쪽이 장기간에 걸쳐 해외에 나가 있거나 사실상의 이혼으 로 부부가 별거하고 있는 경우와 같이 외관상 동서( 同 棲 )의 결여가 객관적으로 보아 명백한 경우에 그 혼인기간 중 포태한 자에 대하여는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보 는 견해 28) 인데 우리 대법원의 태도 29) 이다. 23) 대법원 선고 2003므2503 판결. 24) 민법 제847조 제1항은 부인의 소는 자 또는 그 친권자인 모를 상대로 하여 그 출생을 안 날로부터 1년 내에 제기하여야 한다. 고 규정하고 있었는데 헌법재판소가 위헌으로 결정하여[헌법재판소 선고 95헌가14, 96헌가7(병합) 전원재판부 결정] 친생부인의 사유가 있음을 안 날부터 2년 내에 제기하여야 한다. 로 개정되었다. 25) 서울가정법원 자 94즈2565 결정. 26) 서울가정법원 자 94즈2565 결정. 27) 서울가정법원 자 94즈2565 결정에서 설시한 것으로 이들 학설은 일본 학자들에 의해 주장된 것으로서 학설의 주장자를 비롯한 자세한 내용은 홍춘의, 친생의 추정과 부인제도, 가족법연구 제9호, 한국가족법학회, 1995, 쪽 을 참조하라. 제9권 제3호 429

12 둘째 혈연설로 부( 夫 )의 생식불능 또는 혈액형의 배치 등의 경우와 같이 과학적인 실험 결과 정상적인 부부관계가 존재하지 않은 것이 명백하게 된 경우에 그 혼인기간 중 포태된 자에 대해서도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것으로 보는 견해 30) 이다. 셋째 파탄설(가정평화설)로 원칙적으로 외관설에 입각하여 해석하면서도 가정의 평 화와 진실주의의 조화를 꾀하여 이미 지켜야 할 가정이 파탄되어 있고 부자 간에 진실 한 혈연관계가 없는 경우에 그 혼인기간 중 포태된 자에 대해서도 혈연주의를 우선 적용하여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것으로 보는 견해 31) 이다. (2) 판례의 경향 1) 친생추정의 범위 제한 불인정(1983년 전원합의체 판결 이전의 판례) 종래에 대법원은 법률상 부부관계가 계속 중에 처가 포태한 자는 부( 夫 )의 자로 추정된다 함이 민법 제844조 제1항에서 규정하고 있는 바이고, 이러한 자의 친생을 부인하려면 민법 제847조 제1항의 규정에 의하여 확정 판결을 받는 도리밖에 없으며, 부부가 사실상 이혼하여 여러 해에 걸쳐 별거 생활을 하던 중에 자를 포태한 경우에도 위 추정은 번복되지 않는다 할 것이다. 라고 하여 32)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예외를 인정하지 않았다. 2) 친생추정의 범위 제한 인정(1983년 전원합의체 판결로 종전 판례 변경) 가)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예외적인 경우(외관설)와 그 불복 방법 이후 대법원은 전원합의체 판결(1983년 전원합의체 판결) 33) 로 기존 판 례를 변경하여 민법 제844조는 부부가 동거하여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있는 상태에서 자를 포태한 경우에 적용되는 것이고 부부의 한쪽이 장기간에 걸쳐 해외에 28) 이 견해에 의하면 구제되는 경우가 한정된다는 문제점이 있다. 29) 대법원 선고 82므59 전원합의체 판결 등 30) 외관설에서 제시하는 경우 외에 혈액형, 생식 능력, DNA 감정 등에 의해 조사를 한 뒤 과학적 객관적으로 보아 부( 夫 )의 자일 수 없는 경우에도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다는 견해이다. 이 견해에 대해서는 당사자 가 평온한 가정생활을 하고 있는데도 제3자인 진실한 아버지가 등장하여 평온한 가정생활을 방해하는 경우 자의 이익에 반하게 될 뿐만 아니라 생식 능력, DNA 등 사적인 사항을 파헤칠 수 있다는 비판이 있다. 31) 이 견해는 혈연설을 수정하여 부자관계의 존부를 다투는 경우를 가족관계등록부상 부모의 별거 등 가족관계가 파괴된 경우에 한정한다는 견해이다. 그러나 이 견해에 대해서는 결국 부부의 사생활을 법정에서 파헤친다는 점에 있어서는 혈연설과 다르지 않다는 비판이 있다. 또한 예를 들어 다른 남성의 자라고 해도 스스로 키우겠다는 의지를 가지고 일단 부( 夫 )가 친생부인 없이 자신의 자로서 키우기 시작했지만 그 뒤 부( 夫 )의 의사가 아닌 처의 의사로 별거를 하면 가정생활이 파탄에 이르러 부자관계의 존부를 다투게 되므로 안정된 친자관계의 구축이라는 자의 이익에 어긋나는 결과가 된다는 비판도 있다. 32) 대법원 선고 67므34 판결, 선고 75다65 판결 등(이들 판례는 후술하는 대법원 선고 82므59 전원합의체 판결로 변경되었다). 33) 대법원 선고 82므59 전원합의체 판결. 430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13 나가 있거나 사실상의 이혼으로 부부가 별거하고 있는 경우 등 동서의 결여로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그 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할 것이다. 라고 판시하여 34)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예외적인 경우 를 인정하였다. 그리고 그 이유로 민법 제844조는 제846조 이하의 친생부인의 소에 관한 규정과 더불어 부부가 정상적인 혼인생활을 영위하고 있는 경우를 전제로 가정의 평화를 위하여 마련한 것이라 할 것이어서 그 전제사실을 갖추지 아니한 경우에까지 이를 적용하여 요건이 엄격한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게 함은 도리어 제도의 취지에 반 하여 진실한 혈연관계에 어긋나는 부자관계의 성립을 촉진시키는 등 부당한 결과를 가져올 수 있기 때문 이라고 판시하였다. 그리고 이후 이러한 취지의 판시가 계속 되었 다. 35) 그러나 부부 중 한쪽이 장기간 외국에 거주하고 있었다든가, 사실상 이혼하여 남남처럼 살고 있었다는 등 동서의 결여로 인하여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없음 이 외관적으로 명백한 경우가 아닌 한 원칙대로 민법 제844조 제1항의 친생추정은 혼 인 중에 처가 포태한 자에게 모두 적용된다고 하였다. 36) 한편 대법원은 단순히 부부 가 평상시에 별거하고 있다는 등의 사정만으로는 친생추정을 받지 아니하는 사유가 될 수 없다. 고 하였다. 37) 그리고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 한 사정이 있어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경우에는 민법 제865조, 제863조에 의해 자도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고 하였다. 38) 나) 친생추정이 미치는 경우에는 친생부인의 소만으로 불복 대법원은 민법 제844조 제1항의 친생추정은 다른 반증을 허용하지 않는 강한 추정 이므로, 예외적인 사유 39) 가 없는 한 아무도 그 자가 부( 夫 )의 친생자가 아님을 주장할 34) 이는 다수의견의 판시 내용이고 판사 유태흥, 이일규, 김중서, 전상석은 민법 제844조는 제846조 이하의 친생부인의 소에 관한 규정과 더불어 혼인 중에 포태한 자를 일률적으로 부( 夫 )의 자로 추정하는 일반원칙 을 정하고 부( 夫 )가 이를 부인하는 예외적 경우에는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여 사실을 입증하여 이를 번복할 수 있게 하고 있으므로 일반원칙에 어긋난 예외적 경우를 미리 상정하여 위 추정을 제한적으로 해석하는 것은 위 법조의 근본취지에 반하고, 민법 제844조 소정의 혼인은 모든 법률혼을 의미하므로 그 추정범위를 부부가 정상적인 혼인생활을 영위하는 경우로 제한함은 법조의 명문에 반하며 나아가 친생부인의 소의 제기기간의 제한은 부자관계의 신속한 확정을 위한 것임에도 이를 이유로 오히려 친생추 정의 규정을 제한적으로 해석하려고 하는 것은 본말을 전도한 것이다. 라고 반대의견을 제시하였다. 35) 대법원 선고 87므73 판결, 대법원 선고 88므85 판결 등. 36) 대법원 선고 87므73 판결. 37) 청구인이 갑과 혼인한 후 다른 여자와 부첩관계를 맺고 평소에 갑과는 별거하고 있었으나 갑이 청구인의 부모를 모시고 본가에서 거주하는 관계로 1년에 한번 정도로 찾아와 만난 사례에서 이 부부 사이는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없음이 객관적으로 명백할 정도로 동서의 결여가 있다고는 할 수 없는 것이므로 갑이 혼인 중에 포태하였음이 명백한 피청구인은 청구인의 친생자로 추정 받는다고 할 것이다. 라고 판시하였다(대법원 선고 90므637 판결). 38) 대법원 선고 88므85 판결. 39) 부부의 한쪽이 장기간에 걸쳐 해외에 나가 있거나 사실상의 이혼으로 부부가 별거하고 있는 경우 등 동서의 결여로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 제9권 제3호 431

14 수 없는 것이어서, 이와 같은 추정을 번복하기 위해서는 부( 夫 )가 민법 제846조, 제847 조에서 규정하는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여 그 확정판결을 받아야 하고, 이러한 친생 부인의 소의 방법이 아닌 민법 제865조 소정의 친생자관계 부존재 확인의 소의 방법에 의하여 그 친생자관계의 부존재 확인을 소구하는 것은 부적법하다. 라고 판시하였 다. 40) 서울가정법원도 외관상 처가 부( 夫 )의 자를 포태할 수 없다는 것이 명백하게 나타나지 않는 이상 처가 제3자와 내연관계를 맺어 그 사이에서 자를 출산하였다고 하더라도 부( 夫 )가 친생부인의 소를 통해 위 추정을 번복하지 않는 이상 그 자와 친부 ( 親 父 )인 제3자 사이의 친생자관계는 법률적으로 인정되지 않는 것이다. 라고 판시하 였다. 41) 헌법재판소도 민법 제844조에 의하여 인정되는 친생자 추정의 효력은 법률에서 인 정하는 다른 추정에 비하여 대단히 강력한 것이어서 친생자로 추정되는 한 생부가 혼 인 외의 출생자로서 인지를 하는 것이나 자가 생부를 상대로 인지를 청구하는 것 모두 허용되지 아니하며, 일단 제소기간이 경과된 경우에는 나중에 그 추정이 진실에 반하 는 것임이 명백하여졌다고 하더라도 그 추정을 번복하는 것은 허용되지 아니한다. 고 판시하였다. 42) 3) 외관상 명백한 사정을 인정하기 어려운 경우 43) 에 추정의 예외를 인정한 사례 44) 서울가정법원은 피고(생부)와 소외 2(모) 사이에서 출생한 원고의 실제 출생일이 소 외 2(모)와 소외 3의 혼인관계종료의 날로부터 3백일 이내인 사례 45) 에서 소외 2가 소 외 3의 자를 포태할 수 없었던 것이 외관상 명백하다고 사실 인정하여 원고와 소외 3 사이에는 민법 제844조 제1항에 의한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판시하였 다. 46) 한편 서울가정법원은 설령 소외 2가 소외 3의 자를 포태할 수 없었다는 외관상 40) 대법원 선고 96므1663 판결, 대법원 선고 2000므292 판결. 민법 제844조에 의하여 자가 부( 夫 )의 친생자로 추정이 되는 경우 부( 夫 )가 그 친생을 부인하려면 민법 제846조, 제847조 에 규정한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여만 하고 민법 제865조 제1항에 규정한 친생자관계 부존재 확인 심판은 구할 수 없다(대법원 선고 87므73 판결). 41) 서울가정법원 선고 2005르47 판결. 42) 헌법재판소 선고 95헌가14, 96헌가7(병합) 전원재판부 결정. 43) 한편 친생추정에 반하는 유전자 감정 결과가 있었다. 44) 서울가정법원 선고 2005르47 판결. 45) 피고(생부)는 소외 1과 혼인신고를 마친 남자이고, 원고의 모인 소외 2는 소외 3과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률상 부부로 지내다가, 협의이혼신고를 마친 여자이다. 소외 2는 혼인 중 보험설계사로 일하면서 고객으로 피고를 만나게 되어, 경부터 피고와 수차례에 걸쳐 성관계를 맺었고, 경(호적에는 생으로 출생신고가 됨)에는 피고와의 사이에 서 원고를 출산하였다. 432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15 명백한 사정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하더라도, 소외 2와 소외 3의 이혼으로 가정이 이미 파탄되고, 이혼한 소외 3이 원고를 자신의 호적에도 등재하지 아니함으로써 자신의 자로 인정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나타내고 있는 상태에서 과학적인 유전자 감정 결과에 의하여 원고와 제3자인 피고가 친자관계에 있음이 명백하게 밝혀졌으므로, 이미 붕괴 된 가정의 평화보호보다는 혈연진실주의를 우선하여 친생추정의 범위를 제한해야할 필요성이 높다고 할 것이다. 라고 판시하였다. 또한 서울가정법원은 위와 같은 사정 이 인정됨에도 불구하고 외관상 명백하게 소외 2가 소외 3의 자를 포태할 수 없었다는 사정이 인정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원고와 소외 3 사이의 친생추정을 인정한다면, 친생 추정을 통하여 이미 붕괴된 가정의 평화를 유지하거나 회복할 수 없고, 이혼한 소외 3이 원고를 자신의 자로 인정하지도 않는 상태에서, 소외 3이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 지 않는 이상 원고가 인지청구 등을 통하여 진실한 친자관계를 법률상 인정받을 수 있는 길이 완전히 차단되어, 원고에게 지나치게 가혹하다고 할 것이므로, 이러한 점에 서도 원고와 소외 3 사이에는 민법 제844조 제1항에 의한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봄이 상당하다. 고 판시하였다. Ⅳ. 일본의 학설과 판례 1. 민법 규정 친생추정에 관한 현행 민법 규정은 1897년에 시행된 구( 舊 ) 민법의 규정과 기본적으 로 같아서 처가 혼인 중에 임신한 아이를 부( 夫 )의 자로 추정하고(민법 제772조 제1 항), 부( 夫 )가 그 자가 친자임을 부인하기 위해서는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여야 하며(민 법 제775조), 이 소는 부( 夫 )가 자의 출생을 안 때로부터 1년 이내에 제기해야 한다고 (민법 제777조) 되어 있다. 그리고 이러한 친생추정에 관한 규정이 있음에 따라 부성 추정의 중복을 회피하기 위한 재혼금지기간의 규정(민법 제733조) 및 부( 父 )를 정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소의 규정(민법 제773조)이 마련되어 있다 47). 46) 소외 2가 경부터 피고와 내연관계를 유지해 오다가 경 원고를 출산한 점, 원고가 소외 2의 호적에 부( 父 )란이 공란인 채로 등재되어 있는 점 등 이 사건 변론에 나타난 제반 사정을 종합하여 보면, 비록 소외 2와 소외 3의 혼인관계가 형식적으로는 위 협의이혼신고일까지 유지되었으나, 그 오래 전부터 이미 소외 2와 소외 3은 사실상 이혼한 상태에서 별거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하였다. 47) 같은 취지로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재판관 사쿠라이 류쿄( 櫻 井 龍 子 )의 보충의견 제9권 제3호 433

16 2. 친생추정 범위의 제한 (1) 친생추정의 범위를 제한하자는 견해 판례는 친생 48) 추정 이 미치지 않는 경우를 인정하고 있는데 추정이 미치지 않는 자 에 대해서는 친생자관계 부존재 확인의 소 (인사소송법 제2조 제2호)에 의해 부자관계 를 부정할 수 있다. 누구나 제소할 수 있으며 민법 제777조와 같은 제소 기간의 제한도 없다. 어떠한 경우에 추정이 미치지 않는 자 가 되는 것인가에 대해서는 우리나라와 마찬 가지로 외관설, 혈연설, (가정)파탄설 등의 견해가 있고 그 내용은 전술한 것과 같다. 일본 판례는 외관설 의 입장을 취하고 있다. 49) (2) 판례의 태도 :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예외적인 경우(외관설) 인정 판례는 처의 임신 시에 부부 사이에 성관계를 가질 수 없는 것이 명확한 외관상의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자로서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지 않고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고 한다. 최고재판소는 민법 772조 2항 소정의 기간 내에 처가 출산한 자에 대해서 처가 그 자를 임신하였을 시기에, 부부가 사실상의 이혼을 하여 부부의 실체를 잃어버리거나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사이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었던 것이 분명하다는 등의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위 자는 실질적으로는 같은 조의 추정을 받지 않는 친생자에 해당한다고 할 수 있으므로 민법 774조 이하의 규정에도 불구하고,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으로 부( 夫 )와 위 자 사이 의 부자관계의 존재 여부를 다툴 수 있다고 해석하는 것이 상당하다. 고 판시 50) 하여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예외적인 경우를 인정하고 있다. 그리고 이 소송은 출소 기간의 제한 없이 확인의 이익이 있으면 누구라도 제기할 수 있고 형성소송이 아닌 친자관계의 존부를 확인하는 취지의 소송이기 때문에 친생추 48) 일본 민법에서는 적출( 嫡 出 ) 이라는 용어를 쓰고 있다. 49) 이혼에 의한 혼인 해소 후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라도 모와 그 부( 夫 )가 이혼신고에 앞서 약 2년 전부터 사실상 이혼을 하여 별거하여 완전히 교섭을 끊고 부부의 실태를 잃고 있었던 경우에는 친생추정을 받지 않는 것으로 해석해야 한다[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昭 和 44 年 (1969년) 5 月 29 日 昭 43(オ)1184 号 ]. 민법 772조 2항 소정의 기간 내에 처가 출산한 자에 대해서 처가 자를 포태하였을 시기에 이미 부부가 사실상의 이혼을 하여 부부의 실태를 잃어버리거나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간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었던 것이 분명하다는 등의 사정이 존재하는 경우에는 위 자는 실질적으로는 민법 772조의 추정을 받지 않는 친생자에 해당한다고 할 수 있다[ 最 高 裁 判 所 第 三 小 法 廷 平 成 12 年 (2000년) 3 月 14 日 平 8(オ)380 号 ]. 50)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昭 和 44 年 (1969년) 5 月 29 日 昭 43(オ)1184 号, 最 高 裁 判 所 第 三 小 法 廷 平 成 12 年 (2000년) 3 月 14 日 平 8(オ)380 号. 처가 자를 포태하였을 시기는 부( 夫 )가 출정하여 아직 귀환하지 않은 때이므로 처가 부( 夫 )의 자를 임신하는 것이 불가능하여 그 자는 친생추정을 받지 않는 친생자이다[ 最 高 裁 判 所 第 二 小 法 廷 平 成 10 年 (1998년) 8 月 31 日 平 7(オ)2178 号 ]. 434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17 정이 미치지 않는 부자관계의 존재 여부에 대해서는 이 소송에 의하지 않고 별소의 전제 문제로서도 주장할 수 있다고 해석된다. 51) 또한 최고재판소는 부( 夫 )와 사실상 이혼하고 3년 가까이 지난 후에 모가 낳은 자에 대해서 친생추정을 받지 않는다. 고 판단 52) 하였다. 53) 한편 최고재판소는 법률상의 부( 夫 )가 자를 상대로 친생자관계 부존재 확인을 요구 한 소송에서 가정이 붕괴되어 있다. 는 사정만으로는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할 수 없다고 판단 54) 하였다. 추정을 뒤집기 위해서는 처가 자를 임신하였을 시기에 부부 가 사실상의 이혼을 하여 부부의 실태를 잃어버리거나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간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었던 것이 분명하다는 사정이 필요하다고 하였다. 처가 혼인 중에 임신한 자에 관한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은 위 외관상의 사정이 인정되는 경우에만 예외적으로 인정되는 것이며 소송에서는 위 외관상의 사정이 있음 이 인정된 경우에 비로소 혈액 검사나 DNA 검사 등에 의한 생물학상의 부자관계의 존재 여부에 관한 사실 입증의 단계로 나아가게 된다(위 외관상의 사정이 인정되지 않는 경우에는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에 관한 소는 그 단계에서 각하되어 혈액 검사나 DNA 검사 결과가 증거로 제출되어도 의미를 가지지 않게 된다). 55) 51) 같은 취지로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판결에서 재판관 야마우 라 요시키( 山 浦 善 樹 )의 보충의견 52)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昭 和 44 年 (1969년) 5 月 29 日 昭 43(オ)1184 号, 모는 1946년 전 남편과 결혼했지만 1949년 4월경 사실상 이혼을 하고 별거하면서 그 후 전 남편과 완전히 교섭을 끊고 1951년 10월 2일 정식으로 이혼하였다. 모는 이에 앞선 1950년 9월경부터 1964년 3월경까지 사이에 자의 생부와 육체적 관계를 지속하고 그 사이 1952년 2월 28일 자를 분만하여 이 자를 자신의 적출이 아닌 자로 출생 신고를 했다. 53) 피상고인은 모와 모의 전 남편의 혼인 해소일로부터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이지만 모와 모의 전 남편 사이의 부부관계는 이혼신고에 앞서 약 2년 반 전부터 사실상 이혼을 하여 그 후 부부의 실체는 사라지고 다만 이혼신고가 늦게 되었다는 것에 그치는 것이므로 피상고인은 실질적으로는 민법 772조의 추정을 받지 않는 친생자라고 할 만한하고 피상고인은 모의 전 남편으로부터의 친생부인을 기다릴 것도 없이 상고인(피상고인의 생부)에 대해서 인지 청구를 수 있다고 하였다. 54) 最 高 裁 判 所 第 三 小 法 廷 平 成 12 年 (2000년) 3 月 14 日 平 8(オ)380 号. 부( 夫 )와 처의 혼인 관계가 종료하고 그 가정이 붕괴되어 있다는 사정이 있어도 자의 신분 관계의 법적 안정을 유지할 필요가 당연히 없어지는 것은 아니므로 위와 같은 사정이 존재하는 것 하나를 가지고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할 수 있는 기간의 경과 후에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하여 부( 夫 )와 자 사이의 부자관계의 존재 여부를 다툴 수 없는 것으로 해석하는 것이 상당하다. 고 판시하였다. 55) 같은 취지로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판결에서 재판관 야마우 라 요시키의 보충의견 제9권 제3호 435

18 (3) 법무성 민사국장 통보 56) 한편 2007년 5월 7일자 법무성 민사국장 통보( 法 務 省 民 -제1007호)에 의해 혼인 해 소 후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라도 의사가 작성한 임신 시기에 관한 증명서 의 기재로 부터 추정되는 임신 시기의 가장 빠른 날이 혼인 해소일보다 뒤인 경우에는 모의 적출 이 아닌 자 또는 후혼의 부( 夫 )를 아버지로 하는 적출 자녀 출생 신고서를 제출할 수 있게 되었다. 57) 3. 친생추정제도에 관한 최근의 주요 판례 일본에서는 민법 제772조 제2항 소정의 기간 내에 처가 출산한 자에 대해서 처가 자를 임신하였을 시기에 이미 부부가 사실상의 이혼을 하여 부부의 실태를 잃거나 또 는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간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었던 것이 분명하다는 등의 사정이 없어서 친생추정이 미치는 경우에 DNA 검사 등의 결과 생물학상의 부자관계 의 부존재가 분명한 경우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제기할 수 있는지가 문제되었 다. 최고재판소는 유사한 두 사건에 대해서 그러한 경우에도 친생추정이 미쳐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은 부적법하다고 판시하였다. (1) 사건 1 1) 사건의 개요 법률상의 혼인관계에 있는 피고와 원고의 법정대리인으로서 친권자인 모(이하 A 라 한다) 사이의 적출자로 출생한 원고가 원고의 생물학상의 아버지는 피고가 아니라 소 외 B(이하 B 라 한다)라고 주장하여 원고와 피고 사이에는 부자관계가 존재하지 않는 다는 확인을 요구하였다. 58) 한편 A와 원고는 현재 소외 B와 함께 생활하고 있으며 56) 민법 772조 1항은 일반적으로 혼인 중에 아내가 임신한 자녀의 아버지는 남편일 가능성이 높다는 점에 기초를 두는 것이며, 같은 조 2항은 임신부터 분만까지 통상 소요되는 일수에 기초를 두어 혼인 중에 임신했다는 추정을 하는 것으로 풀이되는데 후자에 관해서 조산 등 임신 기간이 통상보다 짧아진 출산이 있는 것은 공지의 사실이다. 그래서 본건 통보는 확실하고 분명한 자료인 의사 작성의 임신 시기에 관한 증명서 에 의해 임신 시기가 혼인 해소 등의 후라고 인정되는 경우에는 같은 조 2항의 추정이 뒤집힌다고 한 다음 같은 조 1항에서 정한 아내가 혼인 중에 임신한 자녀 라는 요건에 해당하지 않는 것으로부터 그 적용이 없음을 나타낸 것으로 이해할 수 있다. 57) 그 요점은 1 혼인의 해소 또는 취소 후 3백일 이내에 태어난 자의 출생신고가 의사가 작성한 임신 시기에 관한 증명서 를 첨부하여 제출된 경우, 시구정촌장은 자의 임신 시기가 혼인의 해소 또는 취소 후인지 여부를 심사하여 2 시구정촌장은 혼인의 해소 또는 취소 후에 임신했다고 인정하는 경우에는 민법 772조의 추정이 미치지 않는 것으로서 혼인의 해소 또는 취소 시의 남편을 아버지로 하지 않는 출생신고를 수리한다는 것이다. 58) 이에 대하여 피고는 민법 772조 1항에 의해 원고가 피고의 적출자로 추정되고 친생부인의 출소 기간을 경과한 이상 원고의 소는 부적법하며(본안 전의 항변) 원고의 청구는 이유가 없다(본안의 항변)고 주장하였다. 436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19 DNA 감정에서는 B가 원고의 아버지일 확률이 99.99%라는 결과가 나왔다. 2) 제1심 59) 판결의 요지 제1심은 피고는, A가 원고를 임신했을 무렵에 그 임신 사실을 알게 되어 원고의 출생일로부터 2년 이상이 경과한 본소 제기일은 친생부인의 소의 제기 기간을 경과한 때이다. 또한 원고를 임신하였을 무렵 A와 피고 사이에서 피고가 원고의 생물학상의 아버지라는 개연성이 부정될만한 사정이 있었다고 하기 어려우므로 원고를 추정이 미 치지 않는 자 라고 할 수는 없으며 원고는 민법 772조 1항의 친생추정을 받는 것이 분명하다. 한편 DNA 감정 결과 원고와 B 사이에 생물학상의 부자관계가 인정될 확률 은 99.99%라고 인정되어 원고가 피고의 생물학상의 자녀가 아닌 것이 명백하다. 고 사실 인정하여 그렇다면 이제 누구도 원고와 피고 사이의 적출 친자 관계를 부정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으므로 본건 소는 부적법하여 각하해야 한다는 결론을 도출하는 것도 충분히 가능하다. 고 하였다. 그러나 DNA 감정의 결과는 친생추정을 뒤집는 사실이 고 이렇게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원고에게는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의 소를 제기할 이익이 있다고 할 수 있다. 원고와 피고 사이에 원고를 자, 피고를 부( 父 )로 하는 생물 학상의 관계가 없음은 분명하다. 고 하여 원고의 청구를 인용하였다. 3) 항소심 60) 판결의 요지 항소심은 여러 가지 사정 61) 에 비추어 보면 원고에게는 민법 772조의 적출 추정이 미치지 않는 특별한 사정이 있다. 이처럼 원고에게는 민법 772조의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으므로 62) 원고는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의 소를 제기할 수 있으며 확인의 이익이 있 는 것으로 인정된다. 고 하면서 원고와 피고 사이에 원고를 자, 피고를 부( 父 )로 하는 생물학상의 관계가 없음은 분명하다고 하여 피고의 항소를 기각하였다. 59) 大 阪 家 庭 裁 判 所 平 成 24 年 (2012년) 4 月 10 日 平 23( 家 ホ)668 号. 60) 大 阪 高 等 裁 判 所 平 成 24 年 (2012년) 11 月 2 日 平 24(ネ)1567 号. 61) 민법 772조 2항 소정의 기간 내에 처가 출산한 자에 대해서 처가 자를 임신하였을 시기에 이미 부부가 사실상의 이혼을 하여 부부의 실태를 잃거나 또는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간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었던 것이 분명하다는 등의 사정이 존재하는 경우에는 민법 772조의 추정을 받지 않는 적출자에 해당되므로 자녀는 위 부( 夫 )와의 부자관계의 존부를 다툴 수 있는 점, DNA 감정 결과 원고와 B 사이에 생물학상의 부자관계가 인정될 확률은 99.99%라고 인정되어 원고가 피고의 생물학상의 자가 아닌 것이 명백한 점, 피고도 원고의 생물학상의 아버지가 B인 것 자체는 적극적으로 다투지는 않는 점, 현재 원고는 A와 B에 의해 양육되어 B를 아버지 라고 부르며 순조롭게 성장하고 있는 점 62) 친생추정제도가 법률상의 부자관계와 그 조기 안정을 일정 한도로 보호하고 있다고 해도 그로부터 바로 이러한 보호의 요청이 혈연상의 부자관계를 확인하는 이익보다 항상 우선한다고 하기는 어렵고, 본건에서는 원고의 복지의 관점에서도 민법 772조의 친생추정을 받지 않는 것으로 해석해야 하기 때문에 자의 복지의 관점에서 원고에게 친생추정을 미치게 할 이유가 있다고는 할 수 없다. 고 하였다. 제9권 제3호 437

20 4) 상고심 63) 판결의 요지 최고재판소의 다수의견은 민법 772조에 의해 친생 추정을 받는 자녀에 대해서 친생 자임을 부인하기 위해서는 부( 夫 )가 제기하는 친생부인의 소에 의하여야 하고 이 소송 에 대해서 1년의 출소 기간을 정한 것은 신분 관계의 법적 안정을 유지하는 데에서 합리성을 가지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부( 夫 )와 자 사이에 생물학상의 부자관계가 인 정되지 않는 것이 과학적 증거에 의해 분명하고 또한 부부가 이미 이혼하여 별거하고, 자가 친권자인 모 밑에서 감호되고 있다는 사정이 있어도, 자의 신분 관계의 법적 안정 을 유지할 필요가 당연히 없어진 것은 아니므로 위 사정이 존재한다고 해도 같은 조에 의한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것으로 할 수 없으며,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으로 당해 부자관계의 존재 여부를 다투는 것이 가능하지 않다고 해석하는 것이 상당하다. 이렇게 해석하면 법률상 부자관계가 생물학상의 부자관계와 일치하지 않는 경우가 생 기게 되지만 같은 조 및 774조에서 778조까지의 규정은 이러한 불일치가 생기는 것도 허용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고 판시하였다. 그리고 최고재판소의 다수의견 64) 은 무엇보다도 민법 772조 2항 소정의 기간 내에 처가 출산한 자에 대해서 처가 자를 임신하였을 시기에, 이미 부부가 사실상의 이혼을 하여 부부의 실체를 잃거나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사이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 었던 것이 분명하다는 등의 사정이 존재하는 경우에는 위 자는 실질적으로는 같은 조 의 추정을 받지 않는 친생자에 해당한다고 할 수 있으므로 이 법 774조 이하의 규정에 도 불구하고,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으로 부( 夫 )와 자 사이의 부자관계의 존재 여 부를 다툴 수 있다고 해석하는 것이 상당하다. 그러나 본건에서는 처가 자를 임신한 시기에 이러한 사정이 있었다고는 인정되지 않고 달리 본건 소의 적법성을 긍정할 사 정도 인정되지 않는다. 고 판시하였다. 63)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5( 受 )233 号. 64) DNA 감정의 기술이 진보한 가운데 부자관계를 조속히 확정하고 자의 이익을 도모하는 친생추정은 지금도 중요성을 잃지 않았다. 종래의 규정이 사회 실정에 어긋나게 되었다면 입법 정책의 문제로서 검토해야 한다. 는 취지의 재판관 사쿠라이 류코의 보충의견, 결코 DNA 감정을 남용해서는 안 된다. 새로운 규범을 만든다면 국민 가운데에서 충분히 논의한 뒤 입법할 수밖에 없다. 는 취지의 재판관 야마우라 요시키의 보충의견이 있다. 그리고 이번 소송에서는 부부관계가 파괴되어 자의 출생도 밝혀졌 다. 생물학적 부( 父 )와의 사이에서 법률상의 부자관계를 확보할 수 있는 상황이기도 하다. 그래서 부자관 계의 취소는 인정해야 한다. 는 취지의 재판관 가네쓰키 세이지( 金 築 誠 志 )의 반대의견과 DNA 감정 기술의 진보는 민법 제정 시에는 상정하지 못 했다. 이 기술로 부자 간의 혈연의 존재 여부를 밝혀 호적에 반영시키고자 하는 인정( 人 情 )과 민법의 친생추정의 제도를 적절히 조화할 필요가 있다. 그 실현에 는 입법을 기다리는 것이 바람직하다. 는 취지의 재판관 시라키 유( 白 木 勇 )의 반대의견이 있다. 438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21 (1) 사건 2 1) 사건의 개요 본건은 원고가 피고에게 원고의 모인 A(이하 원고의 모 라 한다)는 피고와의 혼인 중에 원고를 임신하여 원고를 출산했지만 임신 당시 원고의 모와 피고는 성관계를 가 지지 않아서 원고는 피고의 자가 아니라고 하여 원고와 피고 사이에 부자관계가 존재 하지 않는다는 확인을 요구한 사건이다. 한편 원고의 모와 원고는 현재 소외 B와 함께 생활하고 있으며 DNA 감정에서 B가 원고의 부( 父 )일 확률이 %라는 결과가 나왔다. 2) 제1심 65) 판결의 요지 제1심은 원고는 피고와 원고의 모가 혼인 중에 포태한 자이고 그 당시 피고와 원고 의 모는 동거하고 있었으며 부부로서의 실체를 상실했다고 하는 사정은 보이지 않지만 여러 가지 사정 66) 에 비추어 보면 원고와 피고 사이에는 생물학적 관점에서의 친자관 계가 존재하지 않는 것이 분명하여 민법 772조의 친생추정은 미치지 않는다. 고 판시 하였다. 67) 3) 항소심 68) 판결의 요지 항소심은 친생추정이 배제되는 경우를 처가 부( 夫 )의 자를 임신할 가능성이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경우에 한정하는 것은 상당하지 않다. 민법의 취지 69) 가 훼손되지 않는 특별한 사정이 인정되고 생물학상 친자관계의 부존재가 객관적으로 명백한 경우 에는 친생추정이 배제되어야 한다. 여러 사정 70) 이 인정되므로 본건에서는 친생 추정 이 배제된다고 해석하는 것이 상당하고 본건 소는 적법하다. 고 판시하였다. 65) 旭 川 家 庭 裁 判 所 平 成 23 年 (2011년) 12 月 12 日 平 23( 家 ホ)21 号. 66) 원고의 모가 원고를 포태하였을 당시 피고와 원고의 모 사이에는 임신에 이를만한 성관계가 없어 원고가 피고의 자일 가능성이 낮은 것, 그 때문에 원고의 모는 원고가 피고의 자가 아니라고 확신하고 피고도 원고가 자신의 자인지 의심했던 것, 한편 원고의 모가 교제하고 있던 B가 원고의 부( 父 )일 가능성이 매우 높은 것 등 67) 친생추정제도는 가정의 평온을 유지하고 아동의 양육 환경을 안정시킬 것을 목적으로 하는 것으로 해석되는데 본건에서 피고와 원고의 모는 이미 이혼했으며 현재 원고, 원고의 모 및 B가 함께 생활하고 있으므로 민법 772조의 친생추정을 배제해도 이 제도의 취지에 반한다고까지는 할 수 없다고 하였다. 68) 札 幌 高 等 裁 判 所 平 成 24 年 (2012년) 3 月 29 日 平 24(ネ)32 号. 69) 민법이 혼인관계에 있는 모가 출산한 자에 대해서 부자관계를 다투는 것을 엄격히 제한하려고 하는 취지는 가정 내의 비밀과 평온을 보호하는 동시에, 평온한 가정에서 양육을 받아야 할 자의 이익이 부당하게 훼손되는 것을 방지하는 데 있다고 해석된다고 판시하였다. 70) 원고와 피고 사이의 생물학상 친자관계의 부존재는 과학적 증거에 의해 객관적이고 명백하게 증명되었고 또한 원고의 모와 피고는 이미 이혼하여 별거하고 원고가 친권자인 모 밑에서 감호되고 있다는 것 등 제9권 제3호 439

22 4) 상고심 71) 판결의 요지 위 사건 1의 상고심 판결[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5( 受 )233 号 ]과 동일한 내용으로 판시하였다. Ⅴ. 친생추정 관련 판결 등에 대한 평가 1. 헌법재판소의 헌법 불합치 결정 민법 제844조 제2항의 친생추정 기준은 민법이 제정된 이래 한 번도 개정되지 않았다. 그런데 오늘날 사회적 법률적 상황은 이러한 친생추정의 기준이 제 정된 당시 72) 와는 크게 달라졌다. 우선 사회적으로 이혼 및 재혼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변화하여 이혼율 및 재혼건수가 증가하였고, 법률적으로 여성의 재혼을 일정기간 금지 하던 구 민법 제811조도 삭제되었다. 한편 협의상 이혼의 경우 이혼숙려기간 제도가 도입되었고(민법 제836조의2), 재판상 이혼의 경우 조정전치주의가 도입된 결과(가사소송법 제50조), 혼인관계가 파탄에 이른 뒤 법 률상 이혼의 효력이 발생하기까지 시간 간격이 크게 늘어났다. 그 결과 여성이 부( 夫 ) 아닌 생부의 자를 포태하여 혼인 종료일로부터 3백일 이내에 그 자를 출산할 가능성이 높아지게 되었다. 더욱이 과거에는 불가능했으나 유전자 검사 기술의 발달로 부자관계 도 과학적으로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되었다. 헌법재판소의 헌법 불합치 결정은 민법 제정 이후 사회적 의학적 법률적 사정변경 을 전혀 반영하지 않은 채 예외 없이 일률적으로 3백일의 기준만 강요함으로써 가족 구성원이 겪는 구체적이고 심각한 불이익에 대한 해결책을 마련하지 않고 있는 민법 제844조 제2항이 입법형성의 한계를 벗어난 것으로서 모가 가정생활과 신분관계에서 누려야 할 기본권을 침해하였다는 점을 확인하고 이 규정의 개정을 촉구한 것으로 그 의의가 크다. 71)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72) 제정 당시에는 이혼율이 낮고 이혼 후 재혼도 흔치 않았기 때문에, 여성이 전혼( 前 婚 ) 종료일로부터 3백일 이내에 전 남편이 아닌 다른 남성의 자를 출산하는 일은 사회적으로 드물었다. 또한 여성에게는 이혼 후 6개월 간의 재혼금지기간이 존재하였기 때문에(구 민법 제811조), 여성이 전혼 종료일로부터 6개월 이후 생부와 재혼하여 포태한 자가 전혼 종료일로부터 3백일 이내에 출생하는 것은 법률적으로 불가능하였다. 그러므로 혼인 종료 후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를 법률상 예외 없이 부( 夫 )의 친생자로 추정하되, 이에 반하는 경우에는 친생부인의 소를 통하여만 바로 잡도록 하는 것이 합리적이었다. 440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23 2. 우리나라의 대법원 판결 및 일본의 최고재판소 판결 (1) 생물학상의 부자관계와 배치되는 관계를 인정함으로 인한 불합리함 73) 민법은 법률상의 부자관계가 생물학상의 부자관계와 일치하지 않는 경우가 생기는 것을 용인하고 있다. 그러나 혈연관계의 유무가 친생부인의 이유 유무나 인지의 유효 성을 결정하는 사유로 되는 점에 비추어 민법이 생물학상의 부자관계를 본래의 부자관 계로 인정한다는 점 역시 분명하다. 일본의 두 판례에서 자녀는 모가 재혼한 남편과 생물학상의 부자관계를 가지고 모 의 전 남편과는 그 관계를 가지지 않는 것이 과학적 증거를 통해 확실하고 이 점은 법정에서도 명백하다. 하지만 모의 전 남편으로부터 친생부인의 소가 제기되지 않은 결과 또한 모의 전 남편이 부자관계 해소에 동의하지 않는 상황에서 합의에 상당하는 심판도 성립할 전망이 없기 때문에, 만약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이 인정되지 않는 다면 위 전 남편과는 법률상의 친자관계를 해소할 수 없으며, 위 재혼한 남편과의 사이 에 법률상의 친생자 관계를 성립시킬 수 없다. 혈연관계가 있는 부( 父 )를 알고 있으며, 그 부( 父 )와 생활하고 있는데도 법률상의 부( 父 )는 모의 전 남편이라고 하는 상태가 계 속되는 것이다. 이러한 상황은 자연스러운 상태라고도 안정된 관계라고도 할 수 없다. 부모와 자는 혈연만의 결속은 아니지만 위 두 판례에서와 같이 혈연관계에 있고 동 거하고 있는 부( 父 )와 그렇지 않은 부( 父 )가 있는 상황에서는 보통 전자의 부자관계가 보다 안정적 영속적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자의 양육 감호라고 하는 점에서 보아 도 위 두 판례와 같은 상황에서는 모의 전 남편이 자의 양육 감호에 실질적으로 관여하 는 것은 사실상 어려울 것이다. 또한 장래 모의 전 남편의 상속 문제가 생겼을 때 모의 전 남편의 다른 상속인은 자가 모의 재혼남이 아니라 모의 전 남편의 친자로서 상속인 이 되는 것을 납득할 수 없을 것이다. 모의 재혼남과 친자관계를 맺고 싶다면 입양을 하면 되지만 법적인 효과에는 차이 가 없다고 해도 심정적으로는 친자관계와 다른 점이 있을 것이다. 혈연관계가 없는 모의 전 남편과의 법률상의 부자관계가 남는다는 것도 자의 성장에 심리적, 감정적인 불안 요인이 될 것이다. 게다가 모의 전 남편과의 법률상의 부자관계가 해소되지 않는 한, 생부에게 인지를 요구하는 방법으로, 자가 자신이 주도권을 가지고 생부와의 법률 상의 부자관계를 구축할 수 없으며, 모의 전 남편에 대한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인정하지 않는 것은 자로부터 부( 父 )를 요구할 권리를 빼앗아 간다는 측면이 있다는 점도 경시해서는 안 된다. 그리고 위 두 판례와 같은 경우에는 모의 전 남편와의 법률 73) 같은 취지로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판결에서 재판관 가네쓰 키 세이지( 金 築 誠 志 )의 반대 의견 제9권 제3호 441

24 상의 부자관계가 해소된다고 해도 즉시 생부를 부( 父 )로 확보할 수 있는 상황에 있다 고 할 수도 있다. 친자관계는 원래 자연적 혈연관계를 바탕으로 하여 성립되는 것이기 때문에 법률상 의 친자관계를 진실한 혈연관계에 부합시키는 것이 바람직하고 당사자의 의사에 반하 여 객관적인 진실에 반하는 혈연관계를 유지시킬 필요가 있다고 하기는 어려울 뿐만 아니라 이와 같은 경우 진실에 반하는 부자관계를 법에 의해 유지되도록 한다고 해서 가정의 평화가 보장되는 것도 아니다. 74) DNA 감정 등이 존재하지 않던 시대에 법률상의 부자관계를 조속히 확정하여 자의 신분을 안정시키고 복지를 도모할 필요가 있어서 생각해낸 것이 혼인하고 있을 때 태 어난 자는 부( 父 )의 자 라고 하는 친생추정이었다. 그러나 위 두 판례의 경우에 이미 자는 DAN 감정으로 혈연관계가 있다고 판명된 부( 父 )와 살고 있다. 이러한 경우에는 친생추정에 의해서 자의 이익을 추구하려 하는 것은 무리가 있고 결과적으로 법률상 의 부( 父 ) 와 혈연상의 부( 父 ) 라는 두 아버지가 생기고 말아서 자의 성장에 불안 요인 이 되고 가족관계에 큰 혼란을 가져온다. 혈연관계가 있는 부( 父 )와 생활하고 있는데 법률상의 부( 父 )가 따로 있는 상태가 계속되는 것은 부자연스러운 모습이다. 재판의 목적은 사안의 해결이고 사안을 해결함에 있어서는 구체적 타당성을 실현하 여야 한다. 위 두 판례와 같은 사안에서 구체적 타당성을 도외시하고 일반적 추상적 인 법적 안정성의 유지를 우선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친생추정에 의해서 자의 이익을 확고하게 하는 경우도 있겠지만, 혈연관계가 기본이라는 원칙을 우선할 필요 가 있다. (2) 명백한 사실보다 추정을 우선하는 불합리함 추정이란 A 사실(전제사실)로부터 증명의 주제인 B 사실(또는 권리)을 추인하는 것 을 말하며 사실상의 추정과 법률상의 추정으로 나뉘는데 사실상의 추정은 반증에 의하 여, 법률상의 추정은 반대사실의 증명(즉 본증)에 의하여 추정력이 번복된다. 75) 민법 제30조는 2인 이상이 동일한 위난으로 사망한 경우에는 동시에 사망한 것으로 추정한 다. 고 규정하는데 이 조문과 관련하여 대법원은 이 추정은 법률상 추정으로서 이를 번복하기 위하여는 동일한 위난으로 사망하였다는 전제사실에 대하여 법원의 확신을 흔들리게 하는 반증을 제출하거나 또는 각자 다른 시각에 사망하였다는 점에 대하여 법원에 확신을 줄 수 있는 본증을 제출하여야 한다. 고 하였다. 76) 즉 반증을 통해 동일 74) 서울가정법원 자 94즈2565 결정. 75) 지원림, 민법강의(제7판) 제7판, 홍문사, 2009, 490쪽. 76) 대법원 선고 98다8974 판결. 442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25 한 위난으로 사망하지 않았을지도 모른다. 는 의심을 법원에 심어주거나 2인 이상이 각자 다른 시각에 사망하였다는 점을 입증하는 본증을 제출하면 2인 이상이 동시에 사망하지 않은 것으로 인정될 수 있다는 것이다. 77) 한편 대법원은 민법 제844조 제1항의 친생추정 규정(혼인 중 처가 포태한 자에 대한 부의 자로서의 친생추정)은 다른 반증을 허용하지 않는 강한 추정이라고 하였다. 78) 이처럼 강한 추정이므로 처가 혼인 중에 포태한 이상 그 부부의 한 쪽이 장기간에 걸쳐 해외에 나가 있거나 사실상의 이혼으로 부부가 별거하고 있는 경우 등 동서의 결여로 처가 부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만 그러한 추정 이 미치지 않을 뿐 이러한 예외적인 사유가 없는 한 아무도 그 자가 부의 친생자가 아님을 주장할 수 없다고 하였다. 따라서 이와 같은 추정을 받고 있는 상태에서는 위 추정과 달리 다른 남성의 친생자라고 주장하여 인지를 청구할 수 없으며, 이와 같은 추정을 번복하기 위하여서는 부측에서 민법 제846조, 제847조가 규정하는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여 그 확정판결을 받아야 하며, 친생부인의 소의 방법이 아닌 민법 제865 조 소정의 친생자관계 부존재 확인의 소의 방법에 의하여 그 친생자관계의 부존재 확 인을 소구하는 것은 부적법하다고 하였다. 79) 다른 반증을 허용하지 않는 강한 추정 이 라면 간주 와 다름없다고 할 것인데 명문으로 추정 한다고 규정되어 있음에도 명문의 규정과 달리 간주 하는 것으로 운용하고 있는 점, 동시 사망 추정의 규정과 달리 다른 반증을 허용하지 않는 점은 친생추정의 번복을 함부로 하지 못하게 함으로써 가정의 평화 를 유지하려는 것임을 감안하더라도 특별한 이유 없이 법조의 명문에 반하는 해 석을 하는 것으로서 부당하다. 종래에 우리나라 대법원 및 일본의 최고재판소는 부부가 성관계를 가질 수 없는 것 이 물리적으로 명백한 경우에는 친생추정의 예외로 판시하였다. 이러한 경우에는 추정 에 의한 형식적인 부자관계보다는 생물학적인 부자관계라는 사실 을 우선하여 친생추 정을 부정한 것이다. 80) 추정은 사실을 확인할 방법이 없는 경우 부득이하게 이용하는 것이므로 사실이 분명하다면 그 사실을 법적으로 인정하여야 할 것이고 사실과 다른 추정을 고수할 이유가 없다. 그런데 임신하였을 시기에 이미 부부가 사실상의 이혼을 77) 대법원은 이 경우 사망의 선후에 의하여 관계인들의 법적 지위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점을 감안할 때 충분하고도 명백한 입증이 없는 한 위 추정은 깨어지지 아니한다고 보아야 할 것이다. 라고 부언하였다 (대법원 선고 98다8974 판결). 78) 대법원 선고 91므566 판결, 대법원 선고 2000므292 판결. 79) 대법원 선고 91므566 판결, 대법원 선고 2000므292 판결. 80) 일본에서 2007년 5월 7일자 법무성 민사국장 통보( 法 務 省 民 -제1007호)에 의해 혼인 해소 후 3백일 이내에 출생한 자라도 의사가 작성한 임신 시기에 관한 증명서 의 기재로부터 추정되는 임신 시기의 가장 빠른 날이 혼인 해소일보다 뒤인 경우에는 모의 적출이 아닌 자 또는 후혼의 부( 夫 )를 아버지로 하는 적출 자녀 출생 신고서를 제출할 수 있게 한 것도 이러한 취지에서이다. 제9권 제3호 443

26 하고 부부의 실태를 잃어버리거나 원격지에 거주하여 부부 간에 성관계를 가질 기회가 없었던 것이 분명하다 는 것과 유전적으로 아버지의 친자가 아닌 것이 명확하다 는 검 사 결과를 놓고 보면 후자가 더 명백한 사실이다. 81)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 대법 원과 일본 최고재판소의 위 세 판결은 전자의 경우에는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으나 후 자의 경우에는 친생추정이 미친다고 하고 있으므로 사실보다 추정을 우선하고 있다. 82) 이러한 판단은 기존 판례와 논리적으로 부합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상식에도 반하는 것이다. (3)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 범위를 확대할 필요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 범위에 관한 대법원 및 일본 최고재판소의 판단은 친생추 정 규정의 요건에 부합하는 한 어떠한 경우에도 친생추정의 범위를 제한할 수 없다는 기존의 견해에서 진일보하여 처가 부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 이 있는 경우에는 예외적으로 친생추정의 효력을 제한하는 것이다. 이는 가정의 평화 를 유지 등 위 규정의 취지를 최대한 살리면서 예외적 사안에서는 구체적인 혈연관계 의 진실을 발견할 수 있도록 한다. 그러나 성도덕이 문란해지고 유전자 검사 등을 통한 과학적인 친생자 판별이 용이해진 현대의 사회현실을 감안할 때 여전히 친생추정이 제한되는 범위가 너무 좁은 것이 아닌가라는 의문이 든다. 83) 특히, 구체적 사안에 따라 가정의 평화 유지와 혈연진실주의의 요청이 조화될 수 있다는 점에서 보면, 자가 진실한 혈연관계를 법률상의 친자관계로 실현하고자 하는 경우 또는 이미 부부가 이혼했거나 처가 자의 생물학상의 부( 父 )와 동거하면서 생부가 그 자를 양육하고 있는 경우 등과 같이, 가정이 붕괴된 경우에는 앞서 본 친생추정제도 81) 같은 취지로 서울가정법원은 동거의 결여로 부의 자를 포태할 수 없는 것이 외관상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 그 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해석하면서도, 이와는 달리 보다 더 과학성 및 객관성이 담보되는 정립된 유전자 검사 등에 의하여 과학적이고 객관적으로 부의 자가 아니라는 점이 명백한 경우에 그 추정이 미친다고 할 합리적인 이유가 없다. 고 하였다(서울가정법원 선고 2011르1959 판결). 82) 일본 최고재판소는 성 동일성 장해자의 성별 취급의 특례에 관한 법률 에서 정한 심판을 받아 여성에서 남성으로 성별이 변경된 사람인 X1이 다른 여성 X2와 혼인하였는데 X2가 다른 남성의 정자를 제공 받아 인공수정에 의해 출산한 자인 A가 민법 772조에 의해 X1의 친생자로 추정을 받는다고 판시[ 最 高 裁 判 所 第 三 小 法 廷 平 成 25 年 (2013년) 12 月 10 日 平 25( 許 )5 号 ]하여 일관하여 사실보다 추정을 우선하고 있다. 최고재판소는 성별 취급 변경의 심판을 받은 사람이 처와의 성관계에 의해 자녀를 가지는 것은 전혀 상정할 수 없지만 한편으로 그러한 사람에게 혼인하는 것을 인정하면서 다른 한편으로 그 주요한 효과인 이 조항에 의한 친생추정에 대한 규정의 적용을, 처와의 성관계의 결과 태어난 자녀일 수 없다는 것을 이유로 인정하지 않는다고 하는 것은 상당하지 않다고 하여야 한다. (중략) A는 처인 항고인 X2가 혼인 중에 임신한 자녀이기 때문에, 남편인 항고인 X1이 성별 취급 변경의 심판을 받은 사람이라 하더라 도 민법 772조의 규정에 의해 항고인 X1의 자라고 추정되고 또한 A가 실질적으로 이 조항의 추정을 받지 않는 사정, 즉 부부의 실태를 잃은 것이 분명한 것 기타 사정도 엿볼 수 없다. 따라서 A에 대해서 민법 772조의 규정에 따른 적출자로서의 호적 신고를 하는 것은 인정되어야 한다. 라고 판시하였다. 83) 같은 취지로 서울가정법원 선고 2005르47 판결. 444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27 의 취지가 상당 부분 그 의미를 상실한 반면, 상대적으로 혈연진실주의를 우선하여야 할 필요성이 높아져, 친생추정의 범위를 제한하는 것이 타당하다. 민법이 친생추정을 받는 자에 대해서 원고 적격 및 제소 기간을 엄격히 제한한 친생 부인의 소에 의하여야 한다고 하고 있는 이유는 가정 내의 비밀과 평온을 보호하는 동시에 신속히 부자관계를 확정하여 자를 보호하는 데 있다고 할 수 있다. 그러므로 부부관계가 파탄에 이르러서 자의 출생의 비밀이 드러나 있는 경우에는 전자의 보호 법익은 상실되고, 이에 더하여 자의 부( 父 )를 확보한다는 관점에서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허용해도 되는 상황이라면 친생부인제도에 의한 엄격한 제약을 미치게 하여야 할 실질적인 이유는 더더욱 존재하지 않는다. 따라서 부부관계가 파탄에 이르 러서 자의 출생의 비밀이 드러나 있고 생물학상의 부( 父 )와의 사이에서 법률상의 친자 관계를 확보할 수 있는 상황에 있다는 등의 요건을 충족한 경우에는 자와 모의 전 남편 사이에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하는 것이 타당하다. 이러한 경우에 친생추정이 미치지 않는다고 하여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인 정하게 되면 그 요건이 불명확하게 된다는 비판이 있을 수 있다. 그러나 부부관계의 파탄이라는 요건은 이혼 소송에서 일상적으로 인정하는 것이며 자의 출생의 비밀이 드러나고 있다는 요건, 생물학상의 부( 父 )와 법률상의 친자관계를 확보할 수 있는 상 황에 있다는 요건 등도 특별히 불명확한 것은 아니다. 84) 외관설은 일반적으로 부부 관계의 내부에 들어가지 않고 판단할 수 있어서 요건 해당성의 점에서 명확한 경우가 많다고 할 수 있는데 이러한 경우에는 요건의 명확성에서 차이가 별로 없다고 할 것이 다. 85) (4) DNA 검사의 강제나 남용에 대한 우려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이 적법한 경우를 확장하면 DNA 검사의 강제나 남용으 로 이어지지 않을까 우려하는 견해도 있을 수 있다. 일본의 위 두 최고재판소 판결에서 재판관 야마우라 요시키( 山 浦 善 樹 )는 보충의견에서 DNA는 인간의 존엄에 관한 중요 한 정보이므로 결코 남용해서는 안 된다., 우연히 DNA 검사를 해 본 결과 어느 날 84) 같은 취지로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판결에서 재판관 가네쓰 키 세이지의 반대 의견 85) 최고재판소 판례는 상고인은 피상고인이 출생하기 9개월 정도 전에 나쓰코(모)와 별거하고 그 이전부터 나쓰코와의 사이에서 성관계가 없었지만 별거 후 피상고인이 출산하기까지의 사이에 나쓰코와 성관계의 기회가 있었던 것에 더해서 나쓰코와 여전히 혼인관계에 있는 것에 기초하여 혼인비용의 부담금과 출산비 용의 지불에 응하는 조정을 성립시켰다고 하므로 상고인과 나쓰코 사이에 혼인의 실태가 존재하지 않은 것이 명확하다고까지는 말하기 어렵다. 따라서 피상고인은 실질적으로 민법 772조의 추정을 받지 않는 친생자에 해당한다고는 할 수 없고 달리 본건 소의 적법성을 긍정할만한 사정도 인정되지 않는다. 고 판시[ 最 高 裁 判 所 第 二 小 法 廷 平 成 10 年 (1998년) 8 月 31 日 平 7(オ)1095 号 ]하여 외관설을 통해 부부관계의 내부에 들어가지 않은 채 판시를 지속하고 있다. 제9권 제3호 445

28 갑자기 지금까지 존재하는 것으로 신뢰해 온 법률상의 부자관계가 존재하지 않는 것으 로 되는 법 해석을 제시하는 것은, 부부 친자 관계의 안정을 파괴하는 것이 되어 자녀 가 태어나면 바로 DNA 검사를 하지 않으면 평생에 걸쳐 불안정한 상태가 해소되지 못할 수도 있다. 고 하였다. DNA 검사는 현재 이미 인지소송 등에서 뿐만 아니라 소송 이외의 상황에서도 널리 이용되고 있으며, 일본 최고재판소의 위 두 판결 사안(생물학적인 혈연에 관한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에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인정할지 여부에 상관없이 남용에 대한 우려는 상존하고 있다. 현재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제9장 벌칙)에서 법령 이 금지하는 유전자 검사를 한 자 등을 처벌하도록 하고 있으며 남용 방지 등을 위해 추가적으로 입법 내지 법 해석상 일정한 규제가 필요하다면 이는 별도로 검토해야 할 것이다. 위 두 판결 사안에서는 강제나 남용의 문제는 없으며 DNA 검사 결과 친자관 계 유무가 분명하게 되는 것은 남용 등이 없어도 생길 수 있는 현상이므로 위 두 판결 사안과 같은 경우에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을 인정할지 여부의 문제와는 분리하여 생각해야 한다. 한편 친자관계에 의문이 생겨 DNA 검사를 해 보는 것, 그 검사의 결과를 재판에서 증거로 제시하는 것을 가지고 DNA를 남용하는 것이라고 할 수는 없다. DNA 감정을 인정하면 부자관계의 안정이 훼손된다는 주장도 설득력이 없다. DNA 감정의 결과만 으로도 부자관계의 안정은 충분히 파괴되었으므로 그것이 재판에 현출되거나 재판에 현출된 것을 재판부가 인정한다고 하여 비로소 부자관계의 안정이 훼손되는 것은 아니 다. 재판부가 명백한 사실을 외면한다는 점이 더 큰 문제이다. (5) 과연 자녀의 이익을 고려한 것인지 86) 일본 최고재판소의 위 두 판결 사안의 경우 모가 자의 법정대리인으로 소송을 제기 하고 있는데 이에 대해 정말 자의 이익을 고려한 것인지 의문을 제기할 수 있다. 그 점에 의문이 있다면 자에게 특별대리인을 선임하도록 하는 것이 타당할 것이다. 원래 의 원인이 처의 불륜에 있으므로 위 판결과 같은 사안에서 친자관계 부존재 확인 소송 을 인정하는 것에 주저를 느낄 수도 있다. 이 점은 외관설에서도 마찬가지이며 부자관 계의 확정이라는, 자가 정체성의 문제로서 최대의 이해관계를 갖는 사항에 대해서 그 러한 사정이 소의 적부에 영향을 미치게 하는 것은 타당하지 않다. 86) 같은 취지로 最 高 裁 判 所 第 一 小 法 廷 平 成 26 年 (2014년) 7 月 17 日 平 24( 受 )1402 号 판결에서 재판관 가네쓰 키 세이지의 반대 의견 446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29 (6) 친생추정 규정이 사문화되는지 여부 과학적 증거에 의해 생물학상의 부자관계가 부정된 경우에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 지 않는다고 보게 되면 유전자 검사의 결과만이 법정을 지배하게 되고 민법의 친생추 정의 규정 자체가 사문화될 수 있는 위험성이 있다는 우려도 있다. 87) 하지만 이러한 주장은 다음과 같은 이유에서 타당하지 않다. 우리 민법 제844조 제1항은 처가 혼인 중에 포태한 자는 부의 자로 추정한다. 고 규정하고 있으므로 이 규정에 의해 일단은 혼인 중에 처가 포태한 자는 부의 자로 추정 을 받고 과학적 증거에 의해 부와 자 사이에 생물학상의 부자관계가 부정되는 경우에 이러한 추정이 번복되게 되므로 과학적 증거에 의해 친생추정을 부정한다고 하여도 이로 인해 친생추정 규정이 사문화되는 것은 아니다. Ⅵ. 나가면서 친자관계는 자연적인 혈연관계를 바탕으로 성립되기 때문에 법률상의 친자관계를 진실한 혈연관계에 부합시키는 것이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혼인과 가족제도의 원칙이 다. 88) 한편 사회적으로 이혼 및 재혼이 크게 증가하였고 의학적으로 영아사망률이 크 게 감소하였으며 법률적으로 여성의 재혼금지기간이 폐지되어 혼인 종료 후 3백일 이 내에 출생한 자가 부( 夫 )의 친자일 개연성 은 상당히 감소하게 되었다. 89) 그리고 최근 의 DNA 검사 기술의 진보는 상당하여 저렴하게 신체에 대한 침습을 하지 않고서도 거의 100%의 확률로 생물학상의 친자관계를 판정할 수 있게 되었다. 혈연관계를 객관적으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정립된 과학적인 방법이 존재함에도 그에 따른 결과를 무시한 채 현실과 달리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도록 하는 것은 가족 법의 근본원리인 혈연진실주의를 지나치게 희생하는 것으로서 부당하다. 90) 또한 이는 친자관계의 신속한 확정 이라는 형식적 측면만을 부각한 채 친자관계를 진실에 부합 시키고자 하는 당사자의 의사 라는 실질적 측면을 도회시하는 결과만을 낳게 되는 것 87) 이현곤, 판례해설-유전자 검사 결과 친자가 아닌 것으로 판명된 경우 친생추정의 효과, < lawtimes.co.kr/legal-news/legal-news-view.aspx?serial=95476>, 검색일 : 유전자 검사 에 의해서 친생추정이 번복될 수 있다면 친생추정 규정 자체가 아무런 의미 없는 규정이 될 수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88) 헌법재판소 선고 95헌가14, 96헌가7(병합) 전원재판부 결정. 89) 승이도, 혼인종료 후 300일 이내에 출생한 자 의 친생추정에 관한 연구, 가족법연구 제29권 제1호, 2015, 쪽. 90) 같은 취지로 서울가정법원 선고 2011르1959 판결. 제9권 제3호 447

30 이다. 91) 한편 법률상 친자관계가 진실한 혈연관계와 일치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에는 부( 夫 )와 자 사이에 정서적 유대감이 형성되거나 유지되기 어려울 것이 다. 92) 이러한 상황에서 친생추정의 법리가 가정의 평화나 자의 복리에 유용하다는 주 장은 설득력이 떨어진다. 따라서 유전자 검사 등 과학적인 방법에 의하여 부( 夫 )의 자가 아니라는 점이 객관 적이고 명백하게 증명된 경우에는 친생추정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봄 93) 이 친생추 정제도의 취지 및 사회현실에 비추어 타당할 것이다. 91) 승이도, 앞의 글, 282쪽. 92) 현소혜, 친생자 추정과 가족관계등록절차의 개선방안, 법학논고, 제49집, 2015, 275쪽. 자의 부( 父 )를 조속히 확보함으로써 자의 복리를 도모한다는 것이 친생추정의 취지 중 하나인데 부( 父 )가 자를 자신의 친자로 알고 있다가 실제로는 혈연관계에 있지 않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경우에는 부( 夫 )와 자 사이에 정서적 유대감이 형성되거나 유지되기 어려울 것이라는 점에 비추어 보면 이러한 경우에는 친생추정이 자의 복리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하기도 어렵다. 93) 만일 유전자 검사를 통하여 생부임이 확인된 사람이 그 자를 인지할 적극적 의사가 있는 경우에는 자에게 부( 父 )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하는 법적 지위에 공백 이 발생할 우려도 없다. 448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31 참고문헌 박병규, 친생부인의 소와 친자관계존부확인의 소, < nhn?blogid=sk2000pbk&logno= >, 검색일 : 승이도, 혼인종료 후 300일 이내에 출생한 자 의 친생추정에 관한 연구, 가족법연 구 제29권 제1호, 이현곤, 판례해설-유전자 검사 결과 친자가 아닌 것으로 판명된 경우 친생추정의 효 과, < >, 검색일 : 지원림, 민법강의(제7판), 홍문사, 현소혜, 친생자 추정과 가족관계등록절차의 개선방안, 법학논고 제49집, 홍춘의, 친생의 추정과 부인제도, 가족법연구 제9호, 한국가족법학회, 접수 : 심사 : 게재확정 : 제9권 제3호 449

32 Abstract Brief Study on presumption of paternity under the article 844 of the Civil Law in cases where there is scientific evidence - Mainly with precedents of Korea and Japan - Hong Namhee* 94) Parent-child relationship comes into existence on the basis of natural blood relationship and therefore, conformity of parent-child relationship on law to true blood relationship is the principle of marriage and family institution guaranteed by the constitution. Socially, divorce and remarriage have much increased; medically, infant mortality rate has greatly decrease; and, legally, period of the prohibition of women's remarriage was abolished and so, probability that a child born within 300 days after marriage termination would be a biological child of husband is considerably reduced. And, recent DNA testing technology is much developed so that it becomes possible to judge a biological parent-child relationship at low cost with almost 100% probability without bodily invasion. Even though there is an established scientific method to easily and objectively check blood relationship, it is unreasonable to disregard the result but to make effect of presumption of paternity different from reality to be valid because it too much sacrifices verismo by blood, the fundamental principle of the Family Law. In addition, it highlights only formal aspect of 'prompt confirmation of parent-child relationship' and it brings about the outcome to ignore actual aspect of party's intention to conform parent-child relationship to truth. Meantime, it is difficult for husband and the child to form or maintain emotional connectedness after they become to know that legal parent-child relationship does not comply with true blood relationship. Under such situation, the * Lawyer, doctorate course, Department of Law, Graduate School of University of Seoul. 450 홍남희 / 과학적 증거가 있는 경우 민법 제844조의 친생추정에 대한 소고( 小 考 )

33 assertion that legal principle of paternity presumption is useful for domestic peace or child's welfare is unpersuasive. Therefore, considering intention of paternity presumption system and social reality, it is reasonable to believe that effect of paternity presumption is not valid if it is objectively and clearly proved that a child is not the child of husband by a scientific method such as genetic testing. key words : presumption of paternity, denial of paternity, appearance theory, article 844 of the Civil Law, genetic testing 제9권 제3호 451

34

¾Æµ¿ÇÐ´ë º»¹®.hwp

¾Æµ¿ÇÐ´ë º»¹®.hwp 11 1. 2. 3. 4. 제2장 아동복지법의 이해 12 4).,,.,.,.. 1. 법과 아동복지.,.. (Calvert, 1978 1) ( 公 式 的 ).., 4),. 13 (, 1988 314, ). (, 1998 24, ).. (child welfare through the law) (Carrier & Kendal, 1992). 2. 사회복지법의 체계와

More information

1, 항소이유의 요지 가. 사실오인 및 법리오해 피고인이 피해자와 공사도급계약을 체결할 당시 피고인은 피해자에게 공사대금을 지 급할 의사와 능력이 있었으므로 피고인에게 사기죄의 유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에는 사 실을 오인하거나 법리를 오해한 위법이 있어 부당하다. 나. 양

1, 항소이유의 요지 가. 사실오인 및 법리오해 피고인이 피해자와 공사도급계약을 체결할 당시 피고인은 피해자에게 공사대금을 지 급할 의사와 능력이 있었으므로 피고인에게 사기죄의 유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에는 사 실을 오인하거나 법리를 오해한 위법이 있어 부당하다. 나. 양 사 건 2013노246 사기 피 고 인 주거 등록기준지 항 소 인 피고인 검 사 이종민( 기소), 김동율( 공판) 변 호 인 법무법인 등대 담당 변호사 원 심 판 결 청주지방법원 2013. 1. 9. 선고 2011고단2709 판결 판 결 선 고 2013. 6. 27. 원심판결을 파기한다. 피고인은 무죄. 피고인에 대한 판결의 요지를 공시한다. - 1 - 1,

More information

1. 상고이유 제1, 2점에 관하여 가. 먼저, 구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2013. 3. 23. 법률 제11690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구 정보통신망법 이라 한다) 제44조의7 제3항이 정한 정보의 취급 거부 등 에 웹사이트의 웹호스팅

1. 상고이유 제1, 2점에 관하여 가. 먼저, 구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2013. 3. 23. 법률 제11690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구 정보통신망법 이라 한다) 제44조의7 제3항이 정한 정보의 취급 거부 등 에 웹사이트의 웹호스팅 대 법 원 제 2 부 판 결 사 건 2012두26432 취급거부명령처분취소 원고, 상고인 진보네트워크센터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양재 담당변호사 김한주 외 3인 피고, 피상고인 방송통신위원회 소송대리인 정부법무공단 담당변호사 조민현 외 2인 원 심 판 결 서울고등법원 2012. 11. 1. 선고 2012누13582 판결 판 결 선 고 2015. 3. 26. 주

More information

1. 상고이유 제1점에 대하여 구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2009. 2. 6. 법률 제9444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구 도시정비법 이라 한다) 제4조 제1항, 제3항은 시 도지사 또는 대도시의 시장이 정비구 역을 지정하거나 대통령령이 정하는 경미한 사항을 제외한

1. 상고이유 제1점에 대하여 구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2009. 2. 6. 법률 제9444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 이하 구 도시정비법 이라 한다) 제4조 제1항, 제3항은 시 도지사 또는 대도시의 시장이 정비구 역을 지정하거나 대통령령이 정하는 경미한 사항을 제외한 대 법 원 제 1 부 판 결 사 건 2012두6605 사업시행계획무효확인등 원고, 상고인 원고 1 외 1인 원고들 소송대리인 법무법인(유한) 태평양 담당변호사 이인재 외 2인 피고, 피상고인 서울특별시 종로구청장 외 1인 소송대리인 정부법무공단 외 3인 원 심 판 결 서울고등법원 2012. 2. 2. 선고 2011누16133 판결 판 결 선 고 2015. 4.

More information

.....6.ok.

.....6.ok. Ⅳ 성은 인간이 태어난 직후부터 시작되어 죽는 순간까지 계속되므로 성과 건강은 불가분의 관계이다. 청소년기에 형성된 성가치관은 평생의 성생활에 영향을 미치며 사회 성문화의 토대가 된다. 그러므로 성과 건강 단원에서는 생명의 소중함과 피임의 중요성을 알아보고, 성매매와 성폭력의 폐해, 인공임신 중절 수술의 부작용 등을 알아봄으로써 학생 스스로 잘못된 성문화를

More information

<37322DC0CEB1C7BAB8C8A3BCF6BBE7C1D8C4A2C0C7B0DFC7A5B8ED5B315D2E687770>

<37322DC0CEB1C7BAB8C8A3BCF6BBE7C1D8C4A2C0C7B0DFC7A5B8ED5B315D2E687770> 인권보호수사준칙개정안에 대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의견 국가인권위원회는 국가인권위원회법 제20조 제1항에 따른 법무부의 인권보호 수사준칙개정안에 대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의견 요청에 대하여 검토한 결과 국가인권위원회법 제19조 제1호에 의하여 아래와 같이 의견을 표명한다. 1. 개정안 제12조의 체포 등에 대한 신속한 통지조항에서 지체없이 라는 용어는 명확성의 원칙을

More information

관람가, 12세 이상 관람가, 15세 이상 관람가, 청소년 관람불가, 제한상영가로 분류하 고 있고, 같은 조 제7항은 위 상영등급에 대한 구체적인 기준은 건전한 가정생활과 아 동 및 청소년 보호에 관한 사항, 사회윤리의 존중에 관한 사항, 주제 및 내용의 폭력 성 선정

관람가, 12세 이상 관람가, 15세 이상 관람가, 청소년 관람불가, 제한상영가로 분류하 고 있고, 같은 조 제7항은 위 상영등급에 대한 구체적인 기준은 건전한 가정생활과 아 동 및 청소년 보호에 관한 사항, 사회윤리의 존중에 관한 사항, 주제 및 내용의 폭력 성 선정 대 법 원 제 2 부 판 결 사 건 2011두11266 청소년관람불가등급분류결정처분취소 원고, 피상고인 청년필름 주식회사 소송대리인 변호사 장서연 피고, 상고인 영상물등급위원회 소송대리인 법무법인(유한) 정률 담당변호사 허기원 외 1인 원 심 판 결 서울고등법원 2011. 4. 20. 선고 2010누32237 판결 판 결 선 고 2013. 11. 14. 주

More information

민법 주요 개정 내용 II. 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1. 2011. 3. 7. 법률 제10429호 민법개정안 1) 개정이유 복지 국가,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면서 장애인의 인권과 노인 복지에 대한 국가의 책무와 사회적 관심이 부각되고 있으나, 현행 민법의 행위능력 및 후견

민법 주요 개정 내용 II. 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1. 2011. 3. 7. 법률 제10429호 민법개정안 1) 개정이유 복지 국가,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면서 장애인의 인권과 노인 복지에 대한 국가의 책무와 사회적 관심이 부각되고 있으나, 현행 민법의 행위능력 및 후견 01 조사 연구 민법 주요 개정 내용 정 치 화 / 기획조정실 변호사 I. 머리말 현행 민법은 일정하에서 의용되던 일본민법에 대체하여 재산관계와 가족관계를 규율하기 위하여 1958. 2. 22. 법률 제471호로 제정되어 시행되어 오고 있는데, 2009. 5. 8. 법률 제9650호로 개정된 이 후, 총칙 및 친족편에 대한 대폭적인 3차례의 개정(2011.

More information

신설 제839조의3에서 재산분할청구권 보전을 위한 사해행위취소권은 특정할 수 없 는 장래(비교적 먼 장래를 포함하여)에 채권성립의 개연성만으로도 피보전채권성을 갖 게 하려는 것이며, 이는 종래의 406조의 전통적인 피보전채권성과는 그 성격이 다른 새 로운 개념의 피보전

신설 제839조의3에서 재산분할청구권 보전을 위한 사해행위취소권은 특정할 수 없 는 장래(비교적 먼 장래를 포함하여)에 채권성립의 개연성만으로도 피보전채권성을 갖 게 하려는 것이며, 이는 종래의 406조의 전통적인 피보전채권성과는 그 성격이 다른 새 로운 개념의 피보전 재산분할청구권 보전을 위한 사해행위취소소송 운용 실태 연구* - 민법 제839조의3을 중심으로 - 허 영 무 (법학박사, 한경대학교 겸임교수) 국문초록 제839조의3이 도입된 지 7년 정도의 시간이 흘렀지만, 이 규정에 대해 학계에서는 여전 히 우려와 비판의 목소리가 작지 않다. 신설규정 도입 이후 사해행위취소의 요건을 둘러 싸고 여러 가지 논의가 있었다.

More information

2013다16619(비실명).hwp

2013다16619(비실명).hwp 대 법 원 제 2 부 판 결 사 건 2013다16619 손해배상(기) 2013다16626(병합) 손해배상(기) 원고, 피상고인 겸 상고인 별지 원고 명단 기재와 같다. 원고들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이산 담당변호사 유충권 피고, 피상고인 겸 상고인 한국정보통신 주식회사 외 9인 피고 1 내지 10의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양헌 담당변호사 최경준 외 3인 피고, 상고인

More information

<B3EDB9AEC0DBBCBAB9FD2E687770>

<B3EDB9AEC0DBBCBAB9FD2E687770> (1) 주제 의식의 원칙 논문은 주제 의식이 잘 드러나야 한다. 주제 의식은 논문을 쓰는 사람의 의도나 글의 목적 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2) 협력의 원칙 독자는 필자를 이해하려고 마음먹은 사람이다. 따라서 필자는 독자가 이해할 수 있는 말이 나 표현을 사용하여 독자의 노력에 협력해야 한다는 것이다. (3) 논리적 엄격성의 원칙 감정이나 독단적인 선언이

More information

항은 발명의 상세한 설명에는 그 발명이 속하는 기술분야에서 통상의 지식을 가진 자 (이하 통상의 기술자 라고 한다)가 용이하게 실시할 수 있을 정도로 그 발명의 목적 구성 및 효과를 기재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이는 특허출원된 발명의 내용을 제 3자가 명세서만으로

항은 발명의 상세한 설명에는 그 발명이 속하는 기술분야에서 통상의 지식을 가진 자 (이하 통상의 기술자 라고 한다)가 용이하게 실시할 수 있을 정도로 그 발명의 목적 구성 및 효과를 기재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이는 특허출원된 발명의 내용을 제 3자가 명세서만으로 대 법 원 제 2 부 판 결 사 건 2013후518 권리범위확인(특) 원고, 상고인 코오롱인더스트리 주식회사 소송대리인 변리사 경진영 외 2인 피고, 피상고인 토요보 가부시키가이샤(변경 전: 토요 보세키 가부시키가이샤) 소송대리인 변호사 박성수 외 4인 원 심 판 결 특허법원 2013. 1. 25. 선고 2012허6700 판결 판 결 선 고 2015. 9.

More information

1. 이 사건 공소사실의 요지 이 사건 공소사실의 요지는 피고인 함선주, 김 영은는 삼성에스디아이(SDI)주식회사(이하 삼성SDI'라고 함)의 협력업체인 영 회사 소속 근로자였고, 피고인 강용환는 또 다른 협력업체인 명운전자 주식회사 소 였다. 삼성SDI는 세계 디스플

1. 이 사건 공소사실의 요지 이 사건 공소사실의 요지는 피고인 함선주, 김 영은는 삼성에스디아이(SDI)주식회사(이하 삼성SDI'라고 함)의 협력업체인 영 회사 소속 근로자였고, 피고인 강용환는 또 다른 협력업체인 명운전자 주식회사 소 였다. 삼성SDI는 세계 디스플 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위반 [울산지법, 2008.6.10, 2008고정204] 판시사항 [1] 근로자 1인이 고용보장을 위해 회사 앞에서 벌인 소위 1인 시위 가 집회 법률 제2조 제2호의 시위 에 해당하는지 여부(소극) [2] 집회 또는 시위에 공모공동정범이론을 적용하여 미신고 옥외집회나 시위의 참가자 집회 또는 시위의 주최자로 볼 수 있는지 여부(소극) 판결요지

More information

CD 2117(121130)

CD 2117(121130) 제품보증서 품질 보증기간은 구입일로부터 1년간이며, 애프터서비스용 부품의 보증기간은 5년간 입니다. 애프터서비스용 부품이란 외장을 제외한 회로, 기능 부품을 말합니다. (당사 규정에 따른 것임) 제 품 명 모 년 구 입 일 구 입 자 판 매 자 월 일 주소 성명 주소 대리점명 델 명 SERIAL NO. TEL. TEL. 제품보증조건 무상 서비스: 보증기간내의

More information

아동

아동 아동 청소년이용음란물(child pornography) 규제의 문제점과 개선방향 황성기 (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1. 아동 청소년이용음란물(child pornography) 규제의 내용 o 현행 아동 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이하 아청법 )은 아동 청소년이용 음란물, 즉 child pornography를 규제하는 시스템을 갖고 있음. - 아청법

More information

- 2 - 결혼생활 유지에 중대한 지장을 초래하는 정신질환 병력과 최근 10년간 금고 이상의 범죄경력을 포함하고, 신상정보(상대방 언어 번역본 포함)의 내용을 보존토록 하는 등 현행법의 운영상 나타나는 일부 미비점을 개선 보완함으로써 국제결혼중개업체의 건전한 영업을 유

- 2 - 결혼생활 유지에 중대한 지장을 초래하는 정신질환 병력과 최근 10년간 금고 이상의 범죄경력을 포함하고, 신상정보(상대방 언어 번역본 포함)의 내용을 보존토록 하는 등 현행법의 운영상 나타나는 일부 미비점을 개선 보완함으로써 국제결혼중개업체의 건전한 영업을 유 결혼중개업의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한선교의원 대표발의) 의 안 번 호 9899 발의연월일 : 2010. 11. 15. 발 의 자 : 한선교 손범규 이인기 유성엽 이애주 이한성 안홍준 김태원 안형환 정갑윤 의원(10인) 제안이유 최근 국제결혼의 상당수가 국제결혼중개업체를 통해 이루어지고 있 으나, 일부 국제결혼중개업자가 이윤만을 추구하기 위하여 사실과

More information

.....hwp

.....hwp 미국노동법제의이해 PRIMER ON AMERICAN LABOR LAW, third edition by William B. Gould IV Copyright 1993 by Massachusetts Institute of Technology All rights reserved. Korean translation copyright 2003 by Korea Labor

More information

음주측정을 위한 긴급강제채혈의 절차와 법리, A Study on the Urgent Compulsory Blood

음주측정을 위한 긴급강제채혈의 절차와 법리, A Study on the Urgent Compulsory Blood 음주측정을 위한 긴급강제채혈의 절차와 법리 A Study on the Urgent Compulsory Blood Collecting for Investigation of Driving while Intoxicated 양 동 철 * (Yang, Dong-Chul) < 차 례 > Ⅰ. 서론 Ⅱ. 체내신체검사와 긴급압수ㆍ수색ㆍ검증의 허용범위 Ⅲ. 긴급강제채혈의 허용범위와

More information

(중등용1)1~27

(중등용1)1~27 3 01 6 7 02 8 9 01 12 13 14 15 16 02 17 18 19 제헌헌법의제정과정 1945년 8월 15일: 해방 1948년 5월 10일: UN 감시 하에 남한만의 총선거 실시. 제헌 국회의원 198명 선출 1948년 6월 3일: 헌법 기초 위원 선출 1948년 5월 31일: 제헌 국회 소집. 헌법 기 초위원 30명과 전문위원 10명

More information

뉴스95호

뉴스95호 인도 특허 절차의 주요 내용 1 특허 해설 2 특허 해설 지식재산권 관련 정보 11월말 국내 최대의 지식재산권 통합 전시회 개최 7월 20일부터 2015 대한민국지식재산대전 출품작 접수 시작 미국특허, 빨리 받는데 비용은 줄어... - 한-미 협력심사 프로그램(CSP, Collaborative Search Pilot Program) 시행 - 3 지식재산권 관련

More information

서울고등법원 2014누64157.hwp

서울고등법원 2014누64157.hwp 서 울 고 등 법 원 제 1 행 정 부 판 결 사 건 2014누64157 행정처분 취소 원고, 항소인 1. 2. 피고, 피항소인 제 1 심 판 결 수원지방법원 2014. 9. 3. 선고 2013구합15645 판결 변 론 종 결 2015. 3. 3. 판 결 선 고 2015. 3. 17. 주 문 1. 제1심 판결을 취소한다. 2. 피고가 (1) 2013. 8.

More information

2003report250-12.hwp

2003report250-12.hwp 지상파 방송의 여성인력 현황 및 전문화 방안 연구 한국여성개발원 발간사 Ⅰ....,.,....... .. Ⅱ. :...... Ⅲ.,,. ..,.,.... 9 1 1.. /.,. PD,,,,, / 7.93%. 1%... 5.28% 10.08%. 3.79%(KBS MBC), 2.38 %(KBS MBC) 1%...,. 10. 15. ( ) ( ), ( ) ( )..

More information

Microsoft PowerPoint - 2-1. 지성우, 분쟁조정 및 재정제도 개선방향

Microsoft PowerPoint - 2-1. 지성우, 분쟁조정 및 재정제도 개선방향 방송통신융합시장에서의 분쟁조정 및 재정제도 개선방향 2010. 6. 29(화), KISDI 지 성 우(단국대 법학과) C a u t i o n 여기에서 주장된 의견은 발표자의 개인적 견해에 불과하며 특정 기관의 공식적인 견해와는 무관함을 밝힙니다. 목차 1 대안식 분쟁해결제도 개관 2 현행법상 방송통신 분쟁해결제도의 문제점 3 방방 방송통신분쟁해결 제도의 발전방향

More information

家 事 裁 判 의 回 顧 와 展 望 第 1 章 序 論 第 2 章 家 事 裁 判 의 回 顧 第 1 節 實 體 法 의 變 化 3 1. 光 復 후 民 法 施 行 까지 3 2. 民 法 典 의 制 定 4 3. 民 法 의 改 正 5 가. 1977년의 개정 5 나. 1990년의 개

家 事 裁 判 의 回 顧 와 展 望 第 1 章 序 論 第 2 章 家 事 裁 判 의 回 顧 第 1 節 實 體 法 의 變 化 3 1. 光 復 후 民 法 施 行 까지 3 2. 民 法 典 의 制 定 4 3. 民 法 의 改 正 5 가. 1977년의 개정 5 나. 1990년의 개 제 출 문 대법원장 귀하 출합니다. 본 보고서를 가사재판의 회고와 전망 의 최종 연구보고서로 제 2008년 10월 17일 연구책임자: 윤진수(서울대학교 법과대학 교수) 참여연구원: 김상용(중앙대학교 법과대학 부교수) 김원태(충북대학교 법과대학 부교수) 이유정(인하대학교 법과대학 조교수) - 1 - 家 事 裁 判 의 回 顧 와 展 望 第 1 章 序 論 第 2

More information

152*220

152*220 152*220 2011.2.16 5:53 PM ` 3 여는 글 교육주체들을 위한 교육 교양지 신경림 잠시 휴간했던 우리교육 을 비록 계간으로이지만 다시 내게 되었다는 소식을 들으니 우 선 반갑다. 하지만 월간으로 계속할 수 없다는 현실이 못내 아쉽다. 솔직히 나는 우리교 육 의 부지런한 독자는 못 되었다. 하지만 비록 어깨너머로 읽으면서도 이런 잡지는 우 리

More information

5 291

5 291 1 2 3 4 290 5 291 1 1 336 292 340 341 293 1 342 1 294 2 3 3 343 2 295 296 297 298 05 05 10 15 10 15 20 20 25 346 347 299 1 2 1 3 348 3 2 300 301 302 05 05 10 10 15 20 25 350 355 303 304 1 3 2 4 356 357

More information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渡 變 峻 現 代 銀 行 勞 動 東 京 大 月 書 店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新 報 關 東 渡 變 峻 現 代 銀 行 勞 動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相 互 銀 行 計 數 集 計 ꌞ ꌞꌞ ꌞ ꌞꌞ

More information

한 TV 방송의 심층보도 프로그램은 2명의 여성 연예인이 유명배우 L모씨와 함께한 술자 리에서 촬영한 음담패설 등이 담긴 동영상을 이용해 L씨에게 거액을 요구한 사건을 다루었 다. 그런데 피의자 중 1명의 이름을 밝히면서, 또 다른 피의자는 모델 A양 이라는 자막과 함

한 TV 방송의 심층보도 프로그램은 2명의 여성 연예인이 유명배우 L모씨와 함께한 술자 리에서 촬영한 음담패설 등이 담긴 동영상을 이용해 L씨에게 거액을 요구한 사건을 다루었 다. 그런데 피의자 중 1명의 이름을 밝히면서, 또 다른 피의자는 모델 A양 이라는 자막과 함 판례토크 TV 보도와 직접 관련 없는 자료화면 어떻게 사용해야 문제없나? - 대법원 2016. 4. 15. 선고 2015다252969 판결을 중심으로 한위수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 영상이 주가 될 수밖에 없는 TV 보도프로그램에는 방송내용과 직접 관계없는 이른바 자료화면 이 사용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그런데 그 보도가 좋은 내용이라면 별 문제 없겠으나 안 좋은

More information

<C0B1C1F6BFB5372E687770>

<C0B1C1F6BFB5372E687770> 191 [논 문] 형사소송법상 공소시효제도의 개선방안* 윤 지 영** 1) 차 례 Ⅰ. 서 론 Ⅳ. 형사소송법상 공소시효 기간의 개정 Ⅱ. 공소시효제도의 일반적 고찰 방향 Ⅲ. 형사소송법상 공소시효제도의 개선 필 Ⅴ. 결 론 요성과 도입 가능한 제도 Ⅰ. 서 론 지난해 한 방송국의 시사프로그램에서는 21세기 수사 기법으로 20세기의 살인마를 잡는다 는 슬로건

More information

¾ç¼ºÄÀ-2

¾ç¼ºÄÀ-2 양성평등 캠퍼스 문화 조성을 위하여... 고려대학교 양성평등센터 는 2001년 6월에 제정된 성희롱 및 성폭력 예방과 처리에 관한 규정 에 의거하여 같은 해 7월에 설치된 성희롱및성폭력상담소 를 2006년 10월 개칭한 것입니다. 양성평등 센터 로의 개칭은 교내에서 발생하는 성피해에 대한 즉각적인 대응과 상담 제공뿐만 아니라 상호 존중을 바탕으로 한 양성평등

More information

10월추천dvd

10월추천dvd 2011 10 DVD CHOICE dvd dvd?!!!! [1] [2] DVD NO. 1898 [3] Days of Being Wild 지금도 장국영을 추억하는 이는 많다. 그는 홍콩 영화의 중심에 선 배우였고, 수많은 작품에 출연했다. 거짓말 같던 그의 죽음은 장국 영을 더욱 애잔하고, 신비로운 존재로 만들었다. 하지만 많은 이들 이 장국영을 추억하고, 그리워하는

More information

총서12. 프랜차이즈 분쟁사례 연구

총서12. 프랜차이즈 분쟁사례 연구 프랜차이즈 분쟁사례 연구 발 간 사 프랜차이즈 경영가이드 연구 총서 C ontents 서 문 프랜차이즈 분쟁사례 연구 제1장 지적재산권 위반사례 제1장 지적재산권 위반사례 프랜차이즈 분쟁사례 연구 제2장 정보제공의무 제2장 정보제공의무 프랜차이즈

More information

<B0B3BFE42E687770>

<B0B3BFE42E687770> - 1 - - 1 - - 2 - - 3 - - 4 - - 5 - - 6 - - 7 - - 8 - - 9 - - 10 - - 11 - - 12 - - 13 - - 14 - - 15 - - 16 - - 17 - - 18 - - 19 - - 20 - - 21 - - 22 - - 23 - - 24 - - 25 - - 26 - - 27 - - 28 - - 29 - -

More information

휴일.hwp

휴일.hwp .smcinfo.co.kr 1. 휴일의 의의 휴일은 근로자가 사용자의 지휘 명령으로부터 완전히 벗어나는 날로서 심신의 피로 회복과 노동력 능률제고와 문화생활을 향상하기 위하여 보장되는 제도이다. 2. 휴일의 종류 (1) 법정휴일 가. 의의 근로기준법 등 노동관계법은 최소한의 휴일을 규정하고 있는데 이를 법정휴일이라 고 한다. 근로기준법에서 정하고 있는 주휴일

More information

1. 보고서의 목적과 개요 (1) 연구 목적 1) 남광호(2004), 대통령의 사면권에 관한연구, 성균관대 법학과 박사논문, p.1 2) 경제개혁연대 2008.7.23. 보도자료, 경제개혁연대, 사면심사위원회 위원 명단 정보공개청구 -2-

1. 보고서의 목적과 개요 (1) 연구 목적 1) 남광호(2004), 대통령의 사면권에 관한연구, 성균관대 법학과 박사논문, p.1 2) 경제개혁연대 2008.7.23. 보도자료, 경제개혁연대, 사면심사위원회 위원 명단 정보공개청구 -2- 8.15 :. 서울 종로구 운니동 65-1 오피스텔월드 606호 02-763-5052 www.ser.or.kr -1- 1. 보고서의 목적과 개요 (1) 연구 목적 1) 남광호(2004), 대통령의 사면권에 관한연구, 성균관대 법학과 박사논문, p.1 2) 경제개혁연대 2008.7.23. 보도자료, 경제개혁연대, 사면심사위원회 위원 명단 정보공개청구 -2- (2)

More information

<B0F8C0CDB0FAC0CEB1C72D31B1C731C8A32E687770>

<B0F8C0CDB0FAC0CEB1C72D31B1C731C8A32E687770> 자 료 중국동포 국적확인 소송 * 1) 해설: 정 대 화 ** 이 사건의 청구인들은 재중동포로서 대한민국의 건국과 동시에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의 지위를 취득했음에도 불구하고 1992. 8. 한중수교 이후에도 이를 인정하는 법률 또 는 조약을 제정하지 아니한 국회의 입법부작위로 인하여 평등권 등 기본권을 침해받고 있다는 이유로 헌법소원심판청구를 하였다. 이에

More information

기본소득문답2

기본소득문답2 응답하라! 기본소득 응답하라! 기본소득 06 Q.01 07 Q.02 08 Q.03 09 Q.04 10 Q.05 11 Q.06 12 Q.07 13 Q.08 14 Q.09 응답하라! 기본소득 contents 16 Q.10 18 Q.11 19 Q.12 20 Q.13 22 Q.14 23 Q.15 24 Q.16 Q.01 기본소득의 개념을 쉽게 설명해주세요. 06 응답하라

More information

¼ÒµæºÒÆòµî.hwp

¼ÒµæºÒÆòµî.hwp 소득불평등 및 빈곤의 실태와 정책과제 요 약 ⅰ ⅱ 소득불평등 및 빈곤의 실태와 정책과제 요 약 ⅲ ⅳ 소득불평등 및 빈곤의 실태와 정책과제 요 약 ⅴ ⅵ 소득불평등 및 빈곤의 실태와 정책과제 제1장 서 론 1 2 소득불평등 및 빈곤의 실태와 정책과제 제1장 서 론 3 4 소득불평등 및 빈곤의 실태와 정책과제 제2장 소득분배 이론 및 국제비교

More information

Boström, Familienerbrecht und Testierfreiheit in Schweden und anderen skandinavischen Ländern, in: Familienerbrecht und Testierfreiheit im europäische

Boström, Familienerbrecht und Testierfreiheit in Schweden und anderen skandinavischen Ländern, in: Familienerbrecht und Testierfreiheit im europäische 가정의 달 기념 심포지엄 ❷ 부부 공동노력으로 형성된 재산, 상속법에서도 인정해야!! 고령사회에서 노년의 복지와 밀접한 연관이 있는 배우자 상속분의 문제를 지속적으로 제기하여 민법상 부부재산제 개정을 주도 해온 상담소에서는 가정 내 양성평등과 혼인재산형성에 기여한 배우자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지난 5월 24일 가정의 달 기념 심 포지엄 부부 공동노력으로 형성된

More information

Ⅲ 사회통합센터 Working Paper 13-02 분할연금제도와 이혼숙려제도의 이혼에 대한 경제적 유인 효과 임 병 인 충북대학교 경제학과 2013년 1월 Ⅰ. 서론 최근 병역 혜택 없어지자 야구 월드컵 WBC(월드베이스볼클래식) 대표팀 구 성 난항 이라는 신문기사(2013년 1월 5일 조선일보 보도)를 본 적이 있을 것이다. 1) 국가대표에 뽑히는 것만도 대단한

More information

<313030312032303135B3E25FB1B9B9CEB1E2C3CABBFDC8B0BAB8C0E5BBE7BEF7BEC8B3BB5FC1FAC0C7C0C0B4E4C1FD28C0CEBCE2292E687770>

<313030312032303135B3E25FB1B9B9CEB1E2C3CABBFDC8B0BAB8C0E5BBE7BEF7BEC8B3BB5FC1FAC0C7C0C0B4E4C1FD28C0CEBCE2292E687770> ㅔ 응답집 활용관련 유의사항 [2015년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안내 맞춤형급여 운영방안 응답집]은 기초생활보장 업무담당 공무원이 ʻʻ국민기초생활보장법ˮ과 ʻʻ국민기초 생활보장사업 안내ˮ 지침의 취지를 보다 쉽게 이해하고, 보다 용이하게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실무적인 내용과 사례를 바탕으로 제작하였습니다. 다만, 개별 사례의 경우 세부 내용에 따라 응답집에서

More information

BOX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01 02 01 02 03 04 01 02 03 04 03 04 05 06 07 08 09

BOX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01 02 01 02 03 04 01 02 03 04 03 04 05 06 07 08 09 정답 및 풀이 1. 경제생활과 바람직한 선택 02`쪽 2. 사회 변화와 우리 생활 11`쪽 3. 지역 사회의 발전 20`쪽 1. 경제생활과 바람직한 선택 28`쪽 2. 사회 변화와 우리 생활 35쪽 3. 지역 사회의 발전 42쪽 BOX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01 02 01

More information

문 ㅂ 출입국 외국인정책본부 목 차 국적법 일반 Q&A 10차 개정 국적법[법률 제10275호, 2011. 1. 1. 본격시행] 문 1) 용어의 정의 1 복수국적자 1 원정출산자 1 외국국적 불행사 서약 2 국적선택기간 2 기본 국적선택기간 3 국적선택명령 3 대한민국 국적취득일 3 문 2) 국적선택 불이행과 관련하여 우리국적이 자동상실되는 사람 과 자동상실되지

More information

중금속 황토팩 보도와 관련해 KBS 해당 프로그램의 담당 PD들은 형사재판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다. 그러나 민사재판에서 재판부는 사건 보도 내용이 진실이라거나 또는 그렇지 않다 하더라도 이를 진실이라고 믿을 만한 상당한 이유가 있다는 점에 대하여 피고 공사 등에게 입증

중금속 황토팩 보도와 관련해 KBS 해당 프로그램의 담당 PD들은 형사재판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다. 그러나 민사재판에서 재판부는 사건 보도 내용이 진실이라거나 또는 그렇지 않다 하더라도 이를 진실이라고 믿을 만한 상당한 이유가 있다는 점에 대하여 피고 공사 등에게 입증 법을 알고 기사 쓰기 58 중요한 부분이 진실과 부합하지 않으면 허위로 보아야 2010년 언론보도 관련 주요 판결 양재규 언론중재위원회 조사팀장, 변호사 2011년 새해가 밝았다. 지난 한 해를 매듭짓는 의미 로 이번 호에서는 지난해 법원에서 선고된 언론보도 관련 주요 판결들을 살펴보도록 하자. 2010년 언론 보도 관련 주요 판결에는 어떤 것들이 있었을까?

More information

가해하는 것은 좋지 않은 행동이라 생각하기 때문이다 불쌍해서이다 가해하고 나면 오히려 스트레스를 더 받을 것 같아서이다 보복이 두려워서이다 어떻게 그렇게 할 수 있는지 화가 나고 나쁜 아이라고 본다 그럴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아무런 생각이나 느낌이 없다 따돌리는 친구들을 경계해야겠다 남 여 중학생 고등학생 남 여 중학생 고등학생 남 여 중학생 고등학생 남 여

More information

....2-.......hwp

....2-.......hwp 방송연구 http://www.kbc.go.kr/ 이 논문은 방송과 통신이 융합하는 디지털 미디어시대에 한국 TV방송의 전 통적인 뉴스가치를 고찰해 보았다. 디지털 미디어의 미래는 일부의 장미빛 기대와는 달리 여전히 불투명하다. 일반 수용자가 디지털 TV세트를 구입하 며, 디지털화된 뉴스를 일상적으로 이용하는데는 최소한 10년 정도의 시간 이 필요하리라 예상해

More information

2002report220-10.hwp

2002report220-10.hwp 2002 연구보고서 220-10 대학평생교육원의 운영 방안 한국여성개발원 발 간 사 연구요약 Ⅰ. 연구목적 Ⅱ. 대학평생교육원의 변화 및 외국의 성인지적 접근 Ⅲ. 대학평생교육원의 성 분석틀 Ⅳ. 국내 대학평생교육원 현황 및 프로그램 분석 Ⅴ. 조사결과 Ⅵ. 결론 및 정책 제언 1. 결론 2. 대학평생교육원의 성인지적 운영을 위한 정책 및 전략 목

More information

5권심층-양화1리-1~172

5권심층-양화1리-1~172 526 527 528 529 530 531 532 332 333 332 사갑 제례 음식준비 334 335 333 진설 334 사갑제례 335 음복 8시부터 8시 30분 사이에 제사에 참여했던 가족들이 각자 집으로 돌아갔다. 고인의 부인은 제사에 참여한 이 들에게 제사 음식과 반찬거리(깻잎 등)를 골고루 싸 주었고 마을에 거주하는, 제사에 참여하지는 않았으나

More information

<312E20C0AFC0CFC4B3B5E55F5352444320C0FCC0DAB1E2C6C720B1B8B8C5BBE7BEE7BCAD2E687770>

<312E20C0AFC0CFC4B3B5E55F5352444320C0FCC0DAB1E2C6C720B1B8B8C5BBE7BEE7BCAD2E687770> 페이지 2 / 6 첨부 1. 공급품 목록 및 납기일정 번호 품명 모델명/사양 Vendor 단위 수량 납기 비고 1 (샘플기판) 6Layer, FR-4, 1.6T, 1온스, 2 (샘플기판) 3 (샘플기판) 4 (샘플기판) 5 (샘플기판) FRONT PANEL BOARD 3종 1. 샘플기판은 Board 별 성능시험용 2. 샘플 기판 후 Board 별 육안점검 및

More information

CC......-.........hwp

CC......-.........hwp 방송연구 http://www.kbc.go.kr/ 텔레비전의 폭력행위는 어떠한 상황적 맥락에서 묘사되는가에 따라 상이한 효과를 낳는다. 본 연구는 텔레비전 만화프로그램의 내용분석을 통해 각 인 물의 반사회적 행위 및 친사회적 행위 유형이 어떻게 나타나고 이를 둘러싼 맥락요인들과 어떤 관련성을 지니는지를 조사하였다. 맥락요인은 반사회적 행위 뿐 아니라 친사회적

More information

No Title

No Title Ⅲ 金 Ⅰ Ⅱ Ⅰ Ⅰ Ⅰ Ⅰ ~ Ⅰ Ⅰ Ⅰ Ⅰ Ⅰ Ⅰ Ⅱ Ⅱ Ⅱ Ⅱ Ⅱ Ⅱ Ⅱ ~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Ⅰ Ⅰ ] Ⅰ Ⅰ Ⅰ Ⅱ ~ Ⅱ Ⅱ Ⅱ Ⅲ Ⅲ Ⅴ Ⅴ

More information

DBPIA-NURIMEDIA

DBPIA-NURIMEDIA 방송통신연구 2011년 봄호 연구논문 64 98 PD수첩 관련 판례에서 보이는 사법부의 사실성에 대한 인식의 차이 연구* 1)2) 이승선 충남대학교 언론정보학과 부교수** Contents 1. 문제제기와 연구문제 2. 공적인물에 대한 명예훼손 보도의 면책 법리 3. 분석결과의 논의 4. 마무리 본 이른바 PD수첩 광우병 편 에 대해 다양한 법적 대응이 이뤄졌다.

More information

장양수

장양수 한국문학논총 제70집(2015. 8) 333~360쪽 공선옥 소설 속 장소 의 의미 - 명랑한 밤길, 영란, 꽃같은 시절 을 중심으로 * 1)이 희 원 ** 1. 들어가며 - 장소의 인간 차 2. 주거지와 소유지 사이의 집/사람 3. 취약함의 나눔으로서의 장소 증여 례 4. 장소 소속감과 미의식의 가능성 5.

More information

02. 특2 원혜욱 지니 3.hwp

02. 특2 원혜욱 지니 3.hwp 仁 荷 大 學 校 法 學 硏 究 第 18 輯 第 4 號 2015년 12월 31일, 31~60쪽 Inha Law Review The Institute of Legal Studies Inha University Vol.18, No.4, December, 2015 아동학대의 개념 및 실효적인 대책에 관한 검토 * ** -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을 중심으로

More information

<2831B1B329392E20BFDCB1B9C0CEC0C720C6F2B5EEB1C728B1E8C1F6BFB5292DC0DBBEF7C1DF2E687770>

<2831B1B329392E20BFDCB1B9C0CEC0C720C6F2B5EEB1C728B1E8C1F6BFB5292DC0DBBEF7C1DF2E687770> 외국인의 평등권 - 우리나라와 미국의 논의를 중심으로 - 연구책임자 : 김 지 영(책임연구관) 목 차 Ⅰ. 서 론 / 1 1. 연구의 의의 및 필요성 1 2. 연구의 범위와 논의전개 방향 2 Ⅱ. 헌법상 외국인의 지위 / 4 1. 외국인의 개념, 범위 및 유형 4 2. 국제법과 조약에 의해 보장되는 외국인의 지위 7 3. 외국인의 기본권의 주체 인정 여부

More information

<BFACBCBCC0C7BBE7C7D02831302031203139292E687770>

<BFACBCBCC0C7BBE7C7D02831302031203139292E687770> 延 世 醫 史 學 제12권 제2호: 29-40, 2009년 12월 Yonsei J Med Hist 12(2): 29-40, 2009 특집논문 3 한국사회의 낙태에 대한 인식변화 이 현 숙 이화여대 한국문화연구원 1. 들어가며 1998년 내가 나이 마흔에 예기치 않은 임신을 하게 되었을 때, 내 주변 사람들은 모두 들 너무나도 쉽게 나에게 임신중절을 권하였다.

More information

공무원복지내지82p-2009하

공무원복지내지82p-2009하 2009 2009 151-836 1816 869-12 6 Tel. 02-870-7300 Fax. 02-870-7301 www.khrdi.or.kr Contents 04 05 05 07 10 11 12 14 15 17 21 23 25 27 29 31 33 34 35 36 37 38 39 40 41 43 45 47 49 51 53 56 62 62 62 63 63

More information

한다). 이 유 1. 기초사실 가. 피고는 부산 북구 C에 있는 D아파트(이하 이 사건 아파트 라고 한다)의 입주자 등으로 구성된 자치관리기구이고, 원고는 2011. 12. 10. 이 사건 아파트 입주자들의 직 접 선거를 통하여 피고의 회장으로 선출 1) 되었는데, 그

한다). 이 유 1. 기초사실 가. 피고는 부산 북구 C에 있는 D아파트(이하 이 사건 아파트 라고 한다)의 입주자 등으로 구성된 자치관리기구이고, 원고는 2011. 12. 10. 이 사건 아파트 입주자들의 직 접 선거를 통하여 피고의 회장으로 선출 1) 되었는데, 그 부 산 지 방 법 원 제 7 민 사 부 판 결 사 건 2012가합13326 회장직위해제결의 등 무효확인 원 고 A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A' 피 고 B 대표자 회장 B'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B'' 변 론 종 결 2013. 3. 8. 판 결 선 고 2013. 3. 29. 주 문 1. 피고의 2012. 5. 24.자 원고에 대한 회장직위해제 결의 및 2012. 6.

More information

<35BFF9C8A32D372E687770>

<35BFF9C8A32D372E687770> 3 논 문 구분소유자의 권리의무에 관한 일본의 논의 신 봉 근 전북대학교 법학과 강사, 법학박사 A Study on the Rights and Duties of Individual Owners in the Japanese Condominium Act. Bong-Geun Shin Ph. D. Instructor, Chonbuk National University

More information

<C4A3B1C7B9FD2C20BEEEB6BBB0D420B0B3C1A4B5C7BEEEBEDF20C7CFB4C2B0A128C6EDC1FD292E687770>

<C4A3B1C7B9FD2C20BEEEB6BBB0D420B0B3C1A4B5C7BEEEBEDF20C7CFB4C2B0A128C6EDC1FD292E687770> Program 14:30~15:00 등 록 15:00~15:10 사 회 변 화 순 실장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인 사 말 김 태 현 원장 (한국여성정책연구원) 15:10~16:00 발 표 1 피해사례를 중심으로 본 현행 친권제도의 문제점 조이여울 기자 (여성주의 저널 일다) 발 표 2 친권제도 개선방향에 대한 모색 박 복 순 연구위원 (한국여성정책연구원) 16:00~17:00

More information

untitled

untitled 구비전승의 지속과 변천 117 구비전승의 지속과 변천 < 南 白 月 二 聖 努 肹 夫 得 怛 怛 朴 朴 >의 사례를 중심으로 김 헌 선* 1. 머리말 2. 구비전승 의 성격규명 3. < 南 白 月 二 聖 努 肹 夫 得 呾 呾 朴 朴 >의 구비전승적 성격 4. 마무리 1. 머리말 구비전승은 문헌전승과 일정한 관련을 가지고 있다. 구비전승과

More information

2001 .10. .

2001 .10.   . 인용 2011-625 공중위생관리법 위반 영업정지처분 취소청구 시 구청장 이 유 1. 사건개요 청구인은 2011. 7. 4.자로 시 구 동 번지 소재 이발관 (이하 이 사건 업소 라 한다)을 청구외 이 로부터 영업승계 받은 사람인데, 청구외 이 은 같은 해 7. 1. 00:50경 이 사건 업소에 밀실 6개를 설치하고 여성접대부를 고용하 여 손님으로부터 7만원을

More information

제1차 양성평등정책_내지_6차안

제1차 양성평등정책_내지_6차안 www.mogef.go.kr www.mogef.go.kr C O N T E N T S C O N T E N T S 01 Ministry of Gender Equality & Family 008 009 02 Ministry of Gender Equality & Family 010 011 Ministry of Gender Equality & Family

More information

A000-008목차

A000-008목차 1 농어촌 지역과 중소도시 및 대도시 낙후지역에 150개의 기숙형공립 고교를 설립하여 학생의 80% 정도가 기숙사에 입주할 수 있는 시설을 준비하겠습니다. 농어촌 지역과 중소도시 등 낙후지역에 150개의 기숙형공립고교를 설립 학생의 80% 정도가 기숙사에 입주할 수 있는 시설을 준비하고, 기숙사비는 학생의 가정형편을 반영한 맞춤형 장학금으로 지원하여 더 이상

More information

월간 SW 산업동향 2013. 1 월호 Ⅰ. Summary 2 3 Ⅱ. 5 6 7 8 9 10 11 Ⅲ. 13 14 15 16 17 18 19 20 Ⅳ. SW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51 52 54 55 56 57 58 59 60

More information

<B1DDC0B6B1E2B0FCB0FAC0CEC5CDB3DDB0B3C0CEC1A4BAB82E687770>

<B1DDC0B6B1E2B0FCB0FAC0CEC5CDB3DDB0B3C0CEC1A4BAB82E687770> 여 48.6% 남 51.4% 40대 10.7% 50대 이 상 6.0% 10대 0.9% 20대 34.5% 30대 47.9% 초등졸 이하 대학원생 이 0.6% 중졸 이하 상 0.7% 2.7% 고졸 이하 34.2% 대졸 이하 61.9% 직장 1.9% e-mail 주소 2.8% 핸드폰 번호 8.2% 전화번호 4.5% 학교 0.9% 주소 2.0% 기타 0.4% 이름

More information

07_Àü¼ºÅÂ_0922

07_Àü¼ºÅÂ_0922 176 177 1) 178 2) 3) 179 4) 180 5) 6) 7) 8) 9) 10) 181 11) 12) 182 13) 14) 15) 183 16) 184 185 186 17) 18) 19) 20) 21) 187 22) 23) 24) 25) 188 26) 27) 189 28) 29) 30)31) 32) 190 33) 34) 35) 36) 191 37)

More information

2016년 신호등 1월호 내지(1219).indd

2016년 신호등 1월호 내지(1219).indd www.koroad.or.kr E-book 01 2016. Vol. 425 06 C o n t e n t s 58 48 18 22 04 CEO 18 2016 48! 06 22 52,, 2 08 26,! 56 KoROAD,! 14 28 58 16 32 60,?! 36, 62?, 38, 64 KoROAD?. (IBA) 4! 425 2016 1 4 1980 8 22.

More information

이슈브리핑

이슈브리핑 이슈브리핑 이슈브리핑 2016-15호 2016년 6월 20일 발행처 민주정책연구원 발행인 민병두 www.idp.or.kr 경제민주화를 위한 공정거래위원회의 역할 제고 방안 정상희 부연구위원 이번 20대 총선의 최대 화두는 침체에 빠진 우리 경제의 회복이라고 할 수 있었으며, 이를 위해서 는 경제민주화를 바탕으로 한 선순환 구조의 시장 형성은 필수적이며 불공정하고

More information

연구노트

연구노트 #2. 종이 질 - 일단은 OK. 하지만 만년필은 조금 비침. 종이질은 일단 합격점. 앞으로 종이질은 선택옵션으로 둘 수 있으리라 믿는다. 종이가 너무 두꺼우면, 뒤에 비치지 는 않지만, 무겁고 유연성이 떨어진다. 하지만 두꺼우면 고의적 망실의 위험도 적고 적당한 심리적 부담도 줄 것이 다. 이점은 호불호가 있을 것으로 생각되지만, 일단은 괜찮아 보인다. 필자의

More information

<34BFF9C8A320B4DCB8E9B0EDC7D8BBF32E706466>

<34BFF9C8A320B4DCB8E9B0EDC7D8BBF32E706466> ISSN 2288-5854 Print ISSN 2289-0009 online DIGITAL POST KOREA POST MAGAZINE 2016. APRIL VOL. 687 04 DIGITAL POST 2016. 4 AprilVOL. 687 04 08 04 08 10 13 13 14 16 16 28 34 46 22 28 34 38 42 46 50 54 56

More information

º´¹«Ã»Ã¥-»ç³ªÀÌ·Î

º´¹«Ã»Ã¥-»ç³ªÀÌ·Î 솔직히 입대하기 전까지만 해도 왜 그렇게까지 군대를 가려고하냐, 미친 것 아니냐는 소리도 많이 들었다. 하지만 나는 지금 그 때의 선택을 후회하지 않는다. 내가 선택한 길이기에 후회는 없다. 그런 말을 하던 사람들조차 지금의 내 모습을 보고 엄지 손가락을 치켜세운다. 군대는 하루하루를 소종하게 생각 할 수 있게 만들어 주었고, 점점 변해가는 내 모습을 보며

More information

특허청구의 범위 청구항 1 복수개의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부재(1)를 서로 결합하여 연속화시키는 구조로서, 삽입공이 형성되어 있고 상기 삽입공 내면에는 나사부가 형성되어 있는 너트형 고정부재(10)가, 상기 프리캐스 트 콘크리트 부재(1) 내에 내장되도록 배치되는 내부

특허청구의 범위 청구항 1 복수개의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부재(1)를 서로 결합하여 연속화시키는 구조로서, 삽입공이 형성되어 있고 상기 삽입공 내면에는 나사부가 형성되어 있는 너트형 고정부재(10)가, 상기 프리캐스 트 콘크리트 부재(1) 내에 내장되도록 배치되는 내부 (19) 대한민국특허청(KR) (12) 등록특허공보(B1) (51) 국제특허분류(Int. Cl.) E01D 19/12 (2006.01) E01D 2/00 (2006.01) E01D 21/00 (2006.01) (21) 출원번호 10-2011-0036938 (22) 출원일자 2011년04월20일 심사청구일자 2011년04월20일 (65) 공개번호 10-2012-0119156

More information

September 1st (Thu) 5th (Mon) ~ 7th(Wed) 19th (Mon) 20th (Tue) ~ 22th (Thu) Fall Semester Begins Add/Drop Courses Finalize Fall Semester Attendance Sh

September 1st (Thu) 5th (Mon) ~ 7th(Wed) 19th (Mon) 20th (Tue) ~ 22th (Thu) Fall Semester Begins Add/Drop Courses Finalize Fall Semester Attendance Sh 2016 KNU Academic Calendar Month Date Contents January 2016 25th (Mon) ~ 27th (Wed) Spring Semester Pre Registration 11st (Thu) ~ 12nd (Fri) Spring Semester New Students Course Registration 16th (Tue)

More information

3

3 한국 내 존재한 위안부 역사를 바로 알고 현재 한국 내 기지촌 미군 위안부 국가배상청구소송 의 성과 및 쟁점을 살펴보며 숨겨왔던 역사의 진실 토론하고 정부의 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는다. 3 4 5 3 4 6 9 31 45 61 65 6 7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More information

2 KHU 글로벌 기업법무 리뷰 제2권 제1호 또 내용적으로 중대한 위기를 맞이하게 되었고, 개인은 흡사 어항 속의 금붕어 와 같은 신세로 전락할 운명에 처해있다. 현대정보화 사회에서 개인의 사적 영역이 얼마나 침해되고 있는지 는 양 비디오 사건 과 같은 연예인들의 사

2 KHU 글로벌 기업법무 리뷰 제2권 제1호 또 내용적으로 중대한 위기를 맞이하게 되었고, 개인은 흡사 어항 속의 금붕어 와 같은 신세로 전락할 운명에 처해있다. 현대정보화 사회에서 개인의 사적 영역이 얼마나 침해되고 있는지 는 양 비디오 사건 과 같은 연예인들의 사 연구 논문 헌법 제17조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에 대한 소고 연 제 혁* I. II. III. IV. 머리말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의 의의 및 법적 성격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의 내용 맺음말 I. 머리말 사람은 누구나 타인에게 알리고 싶지 않은 나만의 영역(Eigenraum) 을 혼자 소중히 간직하 기를 바랄 뿐만 아니라, 자기 스스로의 뜻에 따라 삶을 영위해 나가면서

More information

레이아웃 1

레이아웃 1 2010 3 5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7 우리가 함께 만들어 나갈 수 있습니다. - 인간의 존업성과 여성인권의 수호 - 성 산업의 구조적 사슬 단절 31 - 성매매 피해여성 적극 보호 - 성매매방지법이 시행됩니다. 32 - 인식부터 바뀌어야 합니다. - 성매매에 대한 처벌

More information

³»Áö_10-6

³»Áö_10-6 역사 속에서 찾은 청렴 이야기 이 책에서는 단순히 가난한 관리들의 이야기보다는 국가와 백성을 위하여 사심 없이 헌신한 옛 공직자들의 사례들을 발굴하여 수록하였습니다. 공과 사를 엄정히 구분하고, 외부의 압력에 흔들리지 않고 소신껏 공무를 처리한 사례, 역사 속에서 찾은 청렴 이야기 관아의 오동나무는 나라의 것이다 관아의 오동나무는 나라의 것이다 최부, 송흠

More information

30이지은.hwp

30이지은.hwp VR의 가상광고에 나타난 그래픽영상 연구 -TV 스포츠 방송을 중심으로- A study of the graphic image that is presented in Virtual Advertising of VR(Virtual Reality) - Focused on TV Sports broadcasts - 이지은(Lee, ji eun) 조일산업(주) 디자인 실장

More information

Page 2 of 5 아니다 means to not be, and is therefore the opposite of 이다. While English simply turns words like to be or to exist negative by adding not,

Page 2 of 5 아니다 means to not be, and is therefore the opposite of 이다. While English simply turns words like to be or to exist negative by adding not, Page 1 of 5 Learn Korean Ep. 4: To be and To exist Of course to be and to exist are different verbs, but they re often confused by beginning students when learning Korean. In English we sometimes use the

More information

24011001-07072015000.ps

24011001-07072015000.ps Economy p/06 market index 코스피 코스닥 2053.93 (-50.48) 752.01 (-17.25) 금리 환율 1.83 (변동없음) 1126.30 (+2.80) (국고채 3년) KT, 콘텐츠 무단 사용 (원 달러) 메트로 2015년 7월 7일 화요일 제3252호 www.metroseoul.co.kr 지난 5월 22일 충남 천안에서

More information

닥터큐3.indd

닥터큐3.indd MEDICAL MAGAZINE drq.busan.com 2013 03 vol. Tel. 051. 903. 5417Fax. 051. 852. 5417www.dnafactory.kr YOUR SMART HEALTH SPECIALIST 201303 DOCTOR Q vol. YOUR SMART HEALTH SPECIALIST DOCTOR Q vol. 03 C O

More information

<B4E3B9E8B0A1B0DD3033303830322DB9E8C6F7C0DAB7E12E687770>

<B4E3B9E8B0A1B0DD3033303830322DB9E8C6F7C0DAB7E12E687770> 담배가격과 건강증진 - 1. 서론: 담배값 을 다시 보기 - 1 - 2. 고령사회( 高 齡 社 會 )와 고흡연율( 高 吸 煙 率 ): 위기의 복합 1) 과소평가되어 있는 담배 피해 - 2 - - 3 - 건 강 위 해 암, 만성호흡기계질환, 심혈관계질환의 지연 위험 등 급성호흡기계질환, 천식발작, 태아 영향, 심혈관계질환 조기 위험 등 흡연 시작 15-20년

More information

<BFA9BCBABFACB1B8BAB8B0EDBCAD28C6EDC1FD292E687770>

<BFA9BCBABFACB1B8BAB8B0EDBCAD28C6EDC1FD292E687770> 성매매방지법 제정과정에 영향을 미친 요인에 관한 연구 - 거버넌스 관점과 여성단체의 역할을 중심으로 오 혜 란 * 1) 초 록 주요용어:성매매방지법, 성매매, 여성관련 법률, 여성단체, 여성정책, 입법과정, 젠더, 거버넌스, 젠더 거버넌스, NGO I. 들어가는 말 II. 이론적 배경 여성정책과 거버넌스 거버넌스의 의미 거버넌스의 유형 1) 국가(정부)주도형

More information

<C1A634C0E52E687770>

<C1A634C0E52E687770> 제4장 인구통계 부문 인구란 특정한 시점에서 일정 지역에 살고 있는 사람들의 수를 말한다. 고대로부터 인구의 규모는 영토와 함께 한 나라의 국력을 의미해 왔다. 인구의 규모나 구조, 분포 등은 그 사회의 사회경제적인 요인에 영향을 받지만 한편으로는 인구의 변동이 다시 사회경제적 변동을 초래하기 때문에 인구현황의 파악은 매우 중요한 정책적 관심사라고 할 수 있다.

More information

<313233305FC1A4BAB8B9FDC7D02031372D332E687770>

<313233305FC1A4BAB8B9FDC7D02031372D332E687770> 122) 우리나라에서 퍼블리시티권(the right of publicity)보호에 관한 소견 * The Legal Protection of the Right of Publicity in Korea 계승균(KYE, Seungkyoon)**123) 목 차 Ⅰ. 서언 Ⅱ. 의의 Ⅲ. 법적성격 1. 인격권설 2. 재산권설 3. 혼합권설 Ⅳ. 각국의 사례 1. 일본

More information

판사 오원찬

판사 오원찬 서 울 북 부 지 방 법 원 결 정 사 건 2012초기 1262 위헌심판제청 (2012고정2220 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관한법률위반(성매매)) 피 고 인 (여) 주거 서울특별시 구 등록기준지 경남 군 변 호 인 신 청 인 법무법인(유한) 정률 담당변호사 정관영 피고인 주 문 피고인 에 대한 당원 2012고정2220 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관한법률위반(성 매매)

More information

토론문

토론문 토 론 문 법무법인 이공 양홍석 변호사 아동 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이하 아청법 )의 아동 청소년 이용음란물 정의규 정 개정은 성인교복물이나 만화, 애니메이션 등 가상표현물이 아동 청소년 이용음란 물에 포함될 수도 있는 해석이 형식적으로 가능하도록 함으로써 과잉처벌 논란이 일고 있습니 이런 점에 대해서는 발제자께서 적절히 지적해 주셨고, 저는 아청법 상

More information

아동 성폭력으로 인한 출산 경험과 혼인취소 - 법적 쟁점과 입법적 과제 - 일시: 2015년 3월 5일(목) 오후 3시 장소: 국회도서관 지하1층 소회의실 주최: 여성폭력근절을위한공동행동,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유엔인권정책센터,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 전국가정폭력상담소 협의회, 전국성폭력피해자보호시설협의회, 전국이주여성쉼터협의 회, 장애여성공감, 한국여성의전화,

More information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규정집(2015ver11).hwp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규정집(2015ver11).hwp 유연근무제 운영지침 Ⅳ-10. 유연근무제 운영지침 유연근무제 운영지침 제정 2012.09.03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제139호 개정 2012.12.31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제152호 개정 2013.08.01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제165호 개정 2014.04.09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제188호 개정 2014.06.27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제194호 제 1 장 총 칙 제1조(목적)

More information

Jkafm093.hwp

Jkafm093.hwp 가정의학회지 2004;25:721-739 비만은 심혈관 질환, 고혈압 및 당뇨병에 각각 위험요인이고 다양한 내과적, 심리적 장애와 연관이 있는 질병이다. 체중감소는 비만한 사람들에 있어 이런 위험을 감소시키고 이들 병발 질환을 호전시킨다고 알려져 있고 일반적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건강을 호전시킬 것이라는 믿음이 있어 왔다. 그러나 이런 믿음을 지지하는 연구들은

More information

*12월영상 내지<265턁

*12월영상 내지<265턁 영상물등급위원회는 등급분류에 관한 문의 대표전화 : 02-2272-8560 ( ) 안은 내선번호 월간 KOREA MEDIA RATING BOARD MAGAZINE 은 위원회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볼 수 있습니다. 특 집 B 시상식 및 송년회 영상 칼럼 B제한상영가에 대한 소견 이 달에 만난 사람 BPC게임물

More information

<3130C7D1B0E6C0D32E687770>

<3130C7D1B0E6C0D32E687770> ,, Ⅰ. 서 론 hriver2@changwon.ac.kr 206 체험적 음악 감상 활동이 발달장애 유아의 신체 표현 능력에 미치는 효과 207 Ⅱ. 이론적 배경 208 체험적 음악 감상 활동이 발달장애 유아의 신체 표현 능력에 미치는 효과 209 210 Ⅲ. 연구 방법 체험적 음악 감상 활동이 발달장애 유아의 신체 표현 능력에 미치는 효과 211 212 체험적

More information

Drucker Innovation_CEO과정

Drucker Innovation_CEO과정 ! 피터드러커의 혁신과 기업가정신 허연 경희대학교 경영대학원 Doing Better Problem Solving Doing Different Opportunity ! Drucker, Management Challenges for the 21st Century, 1999! Drucker, Management: Tasks, Responsibilities,

More information

Press Arbitration Commission 16

Press Arbitration Commission 16 제 1 부 판결분석보고서 제1장 분석목적 및 내용 제2장 소송제기 현황 제3장 재판 결과 제4장 손해배상청구사건 제5장 정정보도 및 반론보도청구사건 제6장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과 법원 판결 비교 Press Arbitration Commission 16 제 1 장 분석목적 및 내용 1. 분석목적 언론관련 판결은 표현의 자유와 국민의 인격권 보호라는 두 법익이

More information

04 Çмú_±â¼ú±â»ç

04 Çмú_±â¼ú±â»ç 42 s p x f p (x) f (x) VOL. 46 NO. 12 2013. 12 43 p j (x) r j n c f max f min v max, j j c j (x) j f (x) v j (x) f (x) v(x) f d (x) f (x) f (x) v(x) v(x) r f 44 r f X(x) Y (x) (x, y) (x, y) f (x, y) VOL.

More information

1. 제대혈 및 제대혈제제의 고유번호 2. 폐기 사유 3. 폐기 날짜 제6조(제대혈 채취 및 검사의 위탁) 1 제대혈은행은 법 제14조에 따라 제대혈 채 과 전문의가 상근( 常 勤 )하는 의료기관에 위탁할 수 있다. 2 제대혈은행은 법 제14조에 따라 제대혈의 검사를

1. 제대혈 및 제대혈제제의 고유번호 2. 폐기 사유 3. 폐기 날짜 제6조(제대혈 채취 및 검사의 위탁) 1 제대혈은행은 법 제14조에 따라 제대혈 채 과 전문의가 상근( 常 勤 )하는 의료기관에 위탁할 수 있다. 2 제대혈은행은 법 제14조에 따라 제대혈의 검사를 제대혈 관리 및 연구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시행 2011.7.4] [보건복지부령 제68호, 2011.7.4, 보건복지부 (생명윤리안전과) 02-2023-76 제1조(목적) 이 규칙은 제대혈 관리 및 연구에 관한 법률 및 같은 법 시행령에 항과 그 시행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을 목적으로 한다. 제2조(제대혈 기증 및 위탁에 관한 동의) 1 제대혈 관리 및 연구에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