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30C1FD28BCF6C1A4292E687770>

Save this PDF as:
 WORD  PNG  TXT  JPG

Size: px
Start display at page:

Download "<3630C1FD28BCF6C1A4292E687770>"

Transcription

1 東 洋 學 第 60 輯 (2015 年 7 月 ) 檀 國 大 學 校 東 洋 學 硏 究 院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43)이 정 환** 국문초록 본 논문은 程 明 道 와 程 伊 川 의 4대 初 傳 弟 子 로 불리우는 呂 大 臨 楊 時 謝 良 佐 游 酢 의 格 物 致 知 窮 理 에 대한 해석을 검토하고, 이를 통해 궁극적으로 程 學 의 전통 내에서 朱 熹 의 格 物 致 知 說 의 혁명적 전환 이라는 의의를 새로이 밝혀내는데 그 목적이 있다. 주희가 大 學 의 경전적 권위를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고 격물치지에 대한 부분이 逸 失 되었다는 가정 하에 格 物 補 亡 章 을 경전 안에 삽입하면서, 스스로 이 해석이 二 程 의 격물치지에 대한 언급에 근거하고 있음을 주 장하였다. 그렇다면 학문의 연속성이란 관점에서, 이정에게서 직접 사사를 받은 이정의 4대 초전제자들은 어 떻게 격물궁리에 대해 해석하였으며, 주자의 해석과는 어떠한 차이를 보일까? 본 논문은 여러 문헌에 산재하여 있는 二 程 의 4대 초전제자들의 格 物 致 知 窮 理 에 대한 해석을 비교 검 토함으로써, 비록 그 엄연한 차이에도 불구하고, 이들의 해석은 그 근본적인 취지와 이론적 바탕에 있어서 동 일한 내용을 띄고 있다는 사실을 구명하였다. 즉, 4대 초전제자들의 해석은 모두 단일한 이치 ( 一 理 )와 合 內 外 之 道 에 근거하여, 주체의 본성과 마음의 단일하고 보편적인 이치가 天 理 에 따라 외부 대상에게로 자연스럽 게 발현되어 나오는 것을 순수하게 내향적 으로 자각하고 인식하는 것을 의미하는 것으로 格 物 致 知 窮 理 를 해석하였으며, 동일한 내용이 이정의 어록에도 확인된다. 주희는 이러한 철저한 내향적인 경향에 대항하여 외 부 대상에 대한 관심을 격물치지의 기본적인 조건으로 상정하고, 이를 통해 궁극적으로 유가 경전의 독서와 같 은 유가의 가장 기본적인 공부법을 二 程 의 학문적 전통 안에서 재확립하고자 하는 혁신적인 의도에서 格 物 致 知 窮 理 에 대한 재해석을 제시하였다. [주제어] 格 物, 致 知, 窮 理, 呂 大 臨, 楊 時, 謝 良 佐, 游 酢, 朱 熹 * 이 논문은 성균관대학교의 2015년도 림관헌학술연구비에 의하여 연구되었음. 또한 본 논문은 필자의 박사학위 논문 A Groundwork for Normative Unity: Zhu Xi s( ) Reformation of the Learning of the Way tradition (Harvard University, 1999)-의 일부분을 번역 수정 보완한 것임을 밝혀 둔다. ** 성균관대학교 동양철학과 조교수 /

2 2 東 洋 學 목 Ⅰ. 머리말 Ⅱ. 呂 大 臨 Ⅲ. 楊 時 차 Ⅳ. 謝 良 佐 Ⅴ. 游 酢 Ⅵ. 맺음말 Ⅰ. 머리말 진영첩이 [수레의] 두 바퀴 (two-wheels)라고 비유한 것처럼, 朱 熹 (아래에서는 朱 子 )의 수양 공부론은 格 物 窮 理 와 居 敬 이라는 양대 축으로 구성되어 있다. 1) 격물궁리는 지각주체로서의 마음이 외부 대상(즉, 物 ) 에 대한 관심의 傾 注 (즉, 格 )를 통해 그 대상에 관한 이치 지식을 궁구하는 외향적인 공부법이라면, 居 敬 이 란, 개략적으로 말하자면, 마음이 그 자신의 상태 경향을 반성적으로 살피고 안정적인 심적 상태를 유지하 려는 내향적인 공부법이다. 이러한 외향과 내향의 이중적인 공부론은, 주지하다시피, 涵 養 은 반드시 敬 으로 써 하여야 하며, 배움을 진전시키는 방법은 致 知 에 있다. ( 涵 養 須 用 敬, 進 學 則 在 致 知 )는 程 頤 (이후로는 정이 천)의 언급을 주자가 수용한 결과이다. 2) 性 理 學, 道 學, 理 學 과 더불어 程 顥 (이후로는 정명도)와 정이천 형제 로부터 주자에게로 이어지는 학맥이 흔히 程 朱 學 이라고 명명되는 것에서 보이 듯, 이정 형제, 특히 정이천으 로부터 주자로 이어지는 학문적 연속성 은 오랫동안 학계 내에서 별다른 이의제기 없이 기정사실로 받아들여 져 왔다. 그러나 정이천과 주자의 시간적 격차를 고려한다면, 이러한 관점에 대해서 하나의 의문이 제기되어야 한 다. 二 程 의 학문이 주자에게 전수되는 과정은 크게 두 경로를 통해 이루어졌다. 그 하나는 北 宋 南 宋 전환 기라는 정치적 혼란기에 이정의 초전제자들에 의해 전수되고 楊 時 와 湖 湘 學 派 들에 의해 南 宋 초에 부활된 二 程 의 학문적 전통 이고, 다른 하나는 주자가 스스로 편정한 河 南 程 氏 遺 書 등의 문헌적 매개 이다. 전자는 주자에게 초전 제전제자들에 의해 해석된 이정의 학문을 전수했다면, 후자는 주자에게 이러한 과정을 뛰어 넘어 직접 이정의 학문을 독자적으로 해석할 수 있는 권위를 제공했다. 그렇다면, 주자가 재구성해 낸 이정 의 학문은 과연 이정에게 직접 대면하여 사사 받은 初 傳 弟 子 들이 재구성해 낸 이정의 학문과 어떠한 유사성 과 차이점을 갖고 있을까? 학맥의 관점에서 말하자면, 만약 이정으로부터 주자로의 학문적 연관성이 진정 연 속적 이라면 마땅히 초전제자들이 전수한 이정의 학문적 宗 旨 와 주자의 수양 공부론 사이에는 근본적인 공 통성이 발견되어야 하는데, 과연 그러할까? 이 질문과 관련하여 格 物 窮 理 說 은 무엇보다도 중요한 판정의 척도를 제공한다. 주자가 大 學 의 경전적 1) Chan, Wing-tsit, Chu Hsi: New Studies, Honolulu: University of Hawaii Press, 1989, pp.235~254. 2) 程 顥 程 頤, 河 南 程 氏 遺 書 卷 18, 二 程 集, 中 華 書 局, 1981, 188쪽; 朱 熹, 大 學 或 問, 卷 下, 四 書 或 問, 上 海 古 籍 出 版 社, 2001, 22쪽

3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3 권위를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고 타당한 격물치지에 대한 부분이 일실되었다는 가정 하에 이정의 격물궁리에 대한 언급을 재구성하여 格 物 補 亡 章 을 작성하여 경전 안에 삽입하였다. 주자가 스스로 인정하고 있듯, 이 러한 사실은 일면 참람한 일일 수 있으나, 그만큼 주자가 이정 학문의 정통성을 격물궁리설에 부여하였음을 반증하기도 한다. 그렇다면 주자가 제시한 격물궁리설과 이정의 초전제자들에게 보이는 격물궁리설 사이에 는 어떠한 유사성과 차이점이 있을까? 이 물음에 대한 답을 구하기 위해 본고는 二 程 의 4대 초전제자로 불리 우는 呂 大 臨 (1044~1091) 楊 時 (1053~1135) 謝 良 佐 (1150~1103) 游 酢 (1053~1123)의 致 知 窮 理 說 을 차 례로 검토하고 그 특징을 밝힘으로써 궁극적으로 이정으로부터 주자에 이르는 학문적 연속성의 성격을 구명 하고자 한다. 3) 그리고 이 과정에서 4대 초전제자들에게 보이는 치지격물설은 그 용어의 선택과 해석의 기법 상에서는 편차를 보이지만 궁극적으로 동일한 사상적 기반에 기초하고 있음을 밝히고, 결론에서는 이를 근거 로 주자의 격물치지설이 당시까지의 정학 전통의 흐름을 혁명적으로 전환시키려는 의도 하에 기획되었음을 보일 것이다. Ⅱ. 呂 大 臨 二 程 뿐만 아니라 이정의 초전제자 모두를 포함하여 大 學 에 대한 주석을 남긴 인물은 한때 張 載 의 문하 생이기도 하였던 呂 大 臨 이 유일하다. 그의 禮 記 에 대한 주석뿐만 아니라 周 易 에 대한 주석 또한 남송 대에 읽혀졌으며, 4) 그의 中 庸 에 대한 주석은 한때 程 顥 의 것으로 오인되기도 하였다. 5) 여대림의 大 學 주석은 비록 그의 2가지 버전의 禮 記 에 대한 주석의 부분으로 집필된 것이나, 이정의 치지궁리설이 어떻게 그의 제자들에 의해 해석되었는가를 종합적으로 검토하기 위해서는 가장 기초적인 자료를 제공한다. 大 學 이란 大 人 의 배움으로, 窮 理 와 盡 性 일 따름이다. 性 은 內 와 外 의 道 를 합일하는 것으로, 천지만 물을 一 體 로 여기는 것이다. 인륜과 사물의 이치는 모두 내가 부여받은 바의 고유한 것이다. 仁 에 居 하고 義 에 말미암는다. 는 것은 모두 내가 행하여야 할 일의 必 然 적인 바이다. 대상사물은 비록 그 類 가 다르지만 이와 일체가 되는 방법은 하나이고, 인간사는 비록 크게 변화하지만 그것에 적용하는 방 법은 하나이다. 이것을 안 연후에 [ 中 庸 에서 말하는 것처럼] 밝다 ( 明 )고 할 수 있는데, 밝다 는 것 이 바로 窮 理 이다. 여기에 이른 후에야 誠 이라 할 수 있는데, 誠 이란 盡 性 이다. 6) 3) 현재까지 4대 초전제자에 대한 연구는 그들 각각의 학문관과 수양론의 특징을 밝히는데 주목해왔으나, 본고에서는 이정으로 부터의 연속성과 주자와의 차이에 주목하는 새로운 시각을 채택하고자 한다. 기존의 연구 경향에 관해서는 陳 來, 宋 明 理 學, 遼 寧 敎 育 出 版 社, 1997 참조. 4) 度 正, 性 善 堂 稿 卷 14, 跋 呂 與 叔 易 章 句, 사고전서, 13b~15a쪽. 5) 胡 宏, 題 呂 與 叔 中 庸 解, 胡 宏 集, 中 華 書 局, 1993, 189~190쪽; 朱 熹, 中 庸 集 解 序, 朱 熹 集, 四 川 敎 育 出 版 社, 1996, 3955~3957쪽. 6) 呂 大 臨, 禮 記 解, 大 學, 藍 田 呂 氏 遺 著 輯 校, 중화서국, 1993, 371쪽, 大 學 者, 大 人 之 學 也, 窮 理 盡 性 而 已. 性 者, 合 內 外 之 道, 以 天 地 萬 物 爲 一 體 者 也. 人 倫 物 理 皆 吾 分 之 所 固 有. 居 仁 由 義, 皆 吾 事 之 所 必 然. 物 雖 殊 類. 所 以 體 之 則 一. 事 雖 多 變, 所

4 4 東 洋 學 致 知 가 格 物 에 달려있다. [여기서] 格 이란 다다름( 至 )의 의미이다. 致 知 는 窮 理 이다. 궁리는 반드 시 만물의 이치를 궁구하여 동일하게 하나에 이르는 것으로 이른바 格 物 이다. 內 와 外 의 道 를 합일하 면 하늘과 사람 대상과 주체가 하나가 된다. 낮과 밤의 도를 통달하면 삶과 죽음 어두움과 밝음이 하나가 된다. 공자가 나의 도는 하나로 관통해 있다. 고 하였다. [이를 통해] 천하에는 하나의 기( 一 氣 )가 통하고 만물에는 하나의 이치( 一 理 )가 통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 하나는 天 道 의 自 然 으 로부터 나온 것으로 사람의 도모함이 개입되지 않는다. 그러므로 대학의 순서는 반드시 致 知 를 우선하 는데, 치지의 근본은 반드시 만물이 동일하게 하나의 이치로부터 나왔다는 것을 아는 것으로, 이러한 이후에 [이 앎이 대상에] 다다르게 되는데, 하나의 사물이라도 다다르지 못한다면 의심이 없을 수 없다. 만물이 동일하게 하나의 이치로부터 나왔다는 사실을 아는 것은 앎의 지극함이다. 그러므로 物 에 格 한 후에 앎이 지극하게 된다. 고 한 것이다. 內 와 外 의 道 를 합일하면 내 몸 가족 국가 천하 사이에 멀고 가까움의 간격이 없어지고 남과 나의 다름이 없어지며, 단지 그것을 베푸는 데 있어 선후 가 있을 뿐이다. 7) 여대림이 정의한 格 物 과 致 知 의 의미는 주자의 정의와 판연히 다르다. 여대림 또한 주자와 마찬가지로 대 학의 의미를 대인의 배움 으로 풀이하고, 格 物 의 格 자를 다다름 ( 至 )으로 풀이하여 외부대상에 다다름으로 정의한다. 그러나 그가 말하는 다다름의 의미는 이미 내가 깨달은 앎을 대상에게 적용한다는 것으로, 주자가 외부대상에 대한 관계를 통해 앎을 획득한다는 격물치지의 해석과는 그 선후의 관계에 있어서도 상반된다. 또한 주자가 격물을 앎을 획득하는데 있어 불가결한 조건이라고 규정한 것과는 반대로, 여대림은 치지를 격 물의 조건으로 상정한다. 따라서 그는 격물이 아니라 致 知 를 대학의 순서 에서 가장 우선하는 것으로 설정 한다. 致 知 의 해석에 있어서도 주자가 격물을 통해 획득한 앎을 지극히 함이라고 한데 반해, 여대림은 窮 理 와 동 일시하고 이를 반드시 만물의 이치를 궁구하여 동일하게 하나에 이르는 것 으로 해석한다. 여기서 만물의 이치를 궁구한다는 것은 주자가 말한 것처럼 각각의 사물이 그에 상응하는 이치가 있다( 有 物 有 則 )는 전제 하 에 대상( 物 과 事 )의 차별성을 인정하고 각각의 대상에 대한 특수한 이치를 궁구한다는 의미와는 상반된다. 즉 개별적인 사물들의 현상적 차별성 너머에 있는 단일한 하나의 이치를 궁구한다는 것이다. 즉 격물치지를 주자와 같이 앎의 확장이란 의미로 본 것이 아니라 그 반대로 하나 로의 수렴을 상정한 것이다. 그리고 격물 은 이러한 앎을 대상에 적용하는 과정이다. 여대림의 격물치지 해석에 있어서 가장 근저에 자리잡고 있는 사고는 바로 단일성( 一 )이다. 여기서 단일성 은 두 가지 층차의 의미를 갖는다. 그 하나는 존재론적 사고에서의 단일성이다. 세계만물의 생성과 운행을 以 用 之 則 一. 知 此 然 後 謂 之 明, 明 則 窮 理 者 也. 至 此 然 後 謂 之 誠, 誠 則 盡 性 者 也. 7) 呂 大 臨, 앞의 책, 373쪽, 致 知 在 格 物. 格 之 爲 言 至 也. 致 知, 窮 理 也. 窮 理 者, 必 窮 萬 物 之 理 同 至 於 一 而 已. 所 謂 格 物 也, 合 內 外 之 道, 則 天 人 物 我 爲 一. 通 晝 夜 之 道, 則 生 死 幽 明 爲 一. 孔 子 曰 吾 道 一 以 貫 之. 故 知 天 下 通 一 氣, 萬 物 通 一 理. 此 一 也, 出 於 天 道 之 自 然, 人 謀 不 與 焉. 故 大 學 之 序, 必 先 致 知. 致 知 之 本, 必 知 萬 物 同 出 於 一 理, 然 後 爲 至. 一 物 之 不 至, 則 不 能 無 疑.. 知 萬 物 同 出 於 一 理, 知 之 至 也. 故 曰 物 格 而 後 知 至. 合 內 外 之 道, 則 身 也, 家 也, 國 也, 天 下 也, 無 遠 近 之 間, 無 彼 我 之 異, 特 施 之 有 先 後 而 已

5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5 관통하는 하나의 기( 一 氣 ) 와 하나의 이치( 一 理 ) 가 존재하며, 이는 인간이 개입할 수 없는 순수한 객관 자 연의 영역이다. 그리고 개별적 사물들은 바로 이 단일한 이치로부터 생성되어 나온 ( 出 ) 결과로, 이 과정에 서 이 단일한 이치는 개별적 사물에 모두 부여되어 개별 사물의 고유한 본성( 性 )이 된다. 두 번째는 인식과 실천에서의 단일성이다. 이렇게 개별자에게 부여된 하나의 이치는 다시 주체가 천지만 물과 일체 를 이룰 수 있는 근거가 되는데, 致 知 란 바로 하늘과 사람 대상과 주체 가 그 차별성을 넘어서 그 근원에서는 하나의 단일체이며, 따라서 一 體 를 이룰 수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는 인식활동이다. 그리고 格 物 이란 이러한 인식의 결과를 실천의 영역으로 확장하여 모든 사물에 대하여 一 體 임을 느끼고 그에 따른 행위를 하는 것이다. 이러한 단일성에 대한 강조에 기반하기에 여대림은 개인 가족 국가 천하를 향한 실 천에 있어 어떠한 차별성도 상정하지 않았으며, 단지 선후의 차이가 있을 뿐이라고 일축한다. 여대림은 이러 한 인식과 실천의 격물치지설을 다시 窮 理 와 盡 性 으로 대응시킨다. 궁리는 致 知 와 마찬가지로 인간의 본성이 나 자신과 외부 대상의 道 가 다르지 않으므로 이를 합일하는 內 外 合 一 을 인식하는 것이라면, 이러한 본성을 완전하게 실천하는 것이 盡 性 이라는 것이다. 이러한 여대림의 致 知 說 은 무엇보다도 먼저 仁 을 인식해야 하고 이는 만물일체에 대한 깨달음이라고 한 程 明 道 의 識 仁 說 에 대한 재해석이라고 보아야 한다. 아울러 정명도의 識 仁 說 이 萬 物 一 體 說 의 시원인 張 載 의 西 銘 에 대한 재해석이라는 점을 감안한다면, 장재와 이정 형제를 모두 스승으로 섬겼던 여대림에게는 매우 자연스러운 학문 전승의 결과라고 보인다. 그리고 정명도와 장재에게 있어서 가장 중심이 되었던 만물일체 사상을 여대림은 대학 공부에 있어 가장 우선한다고 상정한 致 知 를 해석하는데 반영하고 있다. 따라서 여대 림의 격물궁리설에서는 지식에 대한 확장과 증가는 공부의 목적이 될 수 없으며, 그 깨달아야 할 진리란 이 미 하나로 결정되어 있는 것이다. 그리고 여기서의 內 外 구분은 단지 본질적인 단일성을 깨닫지 못한 불완전 한 상태이며 극복해야할 것으로 취급된다. Ⅲ. 楊 時 呂 大 臨 이 二 程 의 학문을 경전 주석을 통해 후대에 전승했다면, 북송 남송 전환기에 살아남아 이정의 학 문을 남송 대 후학들에게 직접적으로 전승시킨 인물은 4대 초전제자 중 楊 時 가 유일하다. 또한 정치의 영역 에서 남송 대에 이정의 학문적 연속성을 가능하게 한 중심적 인물이 바로 양시이다. 8) 그리고 남송 대에 다른 어떤 지역에 비해 양시의 고향인 복건 북부에서 주자를 비롯하여 이정의 제자가 다수 배출된 것 또한 우연이 아니다. 9) 양시는 四 書 중 論 語 義 孟 子 義 中 庸 解 에 대한 해설서를 남기고 있으나, 大 學 에 대해서 는 별도의 저작을 남기고 있지 않다. 10) 그의 致 知 格 物 說 은 語 錄 과 여러 글에 산재되어 발견된다. 8) 土 田 建 次 郞, 道 學 の 形 成, 創 文 社, 2002, 422~450쪽. 9) 市 來 津 由 彦, 朱 熹 門 人 集 團 形 成 の 硏 究, 創 文 社, 2002, 128~174쪽

6 6 東 洋 學 大 學, 이 한 편은 성학의 門 戶 로, 그 취한 도리가 지극히 간결하고 손쉽다. 그러므로 이정께서 초 학자들에게 자주 읽도록 하신 것이다. 大 學 은 正 心 과 誠 意 로부터 국가와 천하를 다스리는데 이르기까 지 단지 하나의 이치( 一 理 )로서, 바로 中 庸 에서 內 外 의 道 를 합일한다. 고 하는 것이 그것이다. 內 外 의 道 가 합일되지 않으면 그 지키는 바와 행하는 바가 나누어져 둘이 된다. 11) 여기서 楊 時 는 二 程 의 문하에서 大 學 이 초학자의 입문서로 활용되고 있었음을 증언하고 있다. 여대림과 마찬가지로 양시 또한 大 學 의 종지를 中 庸 의 合 內 外 之 道 로 축약하고, 이를 수양과 실천의 영역에서 誠 意 로부터 平 天 下 에 이르는 단일한 원리( 一 理 )라고 정의한다. 흥미로운 점은 여대림은 合 內 外 之 道 를 萬 物 一 體 說 의 연장선상에서 이해했다면, 여기서 양시는 合 內 外 之 道 를 자기 자신을 지키는( 所 守 ) 개인 수양의 영역 ( 內 )과 외부 대상( 外 )을 향한 실천( 所 行 )의 합일로 보고 있다는 점이다. 이러한 관점은 그의 格 物 致 知 에 대한 해석에도 적용된다. 배움은 致 知 에서 시작하여 멈출 곳을 알아 멈추는 것에서 끝난다. 致 知 가 格 物 에 달려있다. 고 하 는데, 외부 사물이란 진실로 이루 다 할 수 없는 것이니, 자신을 돌이켜 성실하다면 천하의 모든 사물 이 내게 있는 것이다. 외부 사물을 한 몸으로 함( 體 物 )을 알고 빠뜨림이 없다면 천하의 이치를 얻 은 것이다. 천하의 이치를 얻었다면 외부 사물과 나는 하나( 一 )이다. 나의 앎과 생각을 어지럽힐 수 있는 것이 없다면 뜻에 성실하지 않음이 있겠는가? 옛 성인들에게는 성의와 정심으로부터 평천하 에 이르기까지 그 이치는 하나일 뿐으로, 內 外 의 道 를 합하는 방법이다. 12) 致 知 格 物 이란 致 知 함에 마땅히 사물의 이치를 다하는 것이다. 이치에 다함이 없다면 세상의 사물 이 모두 나의 앎과 생각을 어지럽힐 수 있으니, 뜻의 성실함과 마음의 바름을 기대하기 어렵다. 書 經 에 정밀하고 한결같이 하여, 진실로 그 中 을 부여잡아야 한다. 고 하였는데, 中 을 부여잡는 방법이 정 밀하고 한결같이 함[을 말한 것]이다. 中 이라고 하는 것은 치우치지 않음( 不 偏 )을 말하니, 하나의 사물 이라도 포용하지 못하면 치우친 것이다. 中 庸 에 喜 怒 哀 樂 이 未 發 을 일러 中 이라 한다. 고 하였다. 단지 喜 怒 哀 樂 이 미발한 때에 마음으로 그것을 증험한다면, 時 中 의 의미가 저절로 드 러날 것이니, 정밀하고 한결같이 하지 않으면 어찌 그것을 부여잡을 수 있겠는가? 13) 10) 楊 時, 楊 龜 山 先 生 全 集 卷 25, 臺 北 : 學 生 書 局, 1974, 論 語 義 序, 6b~7b쪽; 楊 時, 楊 龜 山 先 生 全 集 卷 25, 孟 子 義 序, 7b~9a쪽; 陳 亮, 龍 川 集 卷 14, 사고전서, 楊 龜 山 中 庸 解 序, 3a~b쪽. 11) 楊 時, 앞의 책, 卷 11, 龜 山 語 錄 13a~b쪽, 大 學 一 篇, 聖 學 之 門 戶, 其 取 道 至 徑. 故 二 程 多 令 初 學 者 讀 之. 蓋 大 學, 自 正 心 誠 意, 至 治 國 家 天 下, 只 一 理. 此 中 庸 所 謂 合 內 外 之 道 也. 若 內 外 之 道 不 合, 則 所 守 與 所 行, 自 判 而 爲 二 矣. 12) 楊 時, 앞의 책, 卷 26, 題 蕭 欲 仁 大 學 篇 後, 2b~4b쪽, 學 始 於 致 知, 終 於 知 止 而 止 焉. 致 知 在 格 物. 物 固 不 可 勝 窮 也, 反 身 而 誠, 則 擧 天 下 之 物 在 我 矣. 知 其 體 物 而 不 可 遺, 則 天 下 之 理 得 矣. 天 下 之 理 得, 則 物 與 吾 一 也, 無 有 能 亂 吾 之 知 思, 而 意 其 有 不 誠 乎. 古 之 聖 人, 自 誠 意 正 心 至 於 平 天 下, 其 理 一 而 已, 所 以 合 內 外 之 道 也. 13) 楊 時, 앞의 책, 卷 26, 答 胡 康 侯 其 一, 1a~2b쪽, 致 知 格 物. 蓋 言 致 知, 當 極 盡 物 理 也. 理 有 不 盡, 則 天 下 之 物, 皆 足 以 亂 吾 之 知 思, 期 於 意 誠 心 正 遠 矣. 書 云 惟 精 惟 一, 允 執 厥 中. 執 中 之 道, 精 一 是 也. 夫 中 者, 不 偏 之 謂 也. 一 物 不 該 焉, 則 偏 矣. 中 庸 曰 喜 怒 哀 樂 之 未 發 謂 之 中. 但 於 喜 怒 哀 樂 未 發 之 時, 以 心 驗 之, 時 中 之 義 自 見, 非 精 一, 烏 能 執 之

7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7 여기서 양시는 여대림과 마찬가지로 格 物 이 아니라 致 知 를 학문의 시작점으로 상정하고 있다. 致 知 와 格 物 의 자구적 해석과 양자의 관계에 대해서 명확한 설명이 제시되고 있지 않지만, 위의 두 인용구로부터 다음 을 추론할 수 있다. 양시는 위에서 외부 대상 사물과 주체와의 관계를 두 가지로 설정하고 있다. 하나는 사 물의 이치를 다하는 것 ( 極 盡 物 理 )이라는 窮 理 의 대상으로서의 사물이다. 그러나 여대림과 마찬가지로 여기 서 사물의 이치라는 것은 각각 사물에 대한 이치 혹은 사물에 대한 타당한 행위 방식으로서의 이치가 아니 라, 그 대상 사물과 주체가 일체가 되는 방식( 體 物 )으로, 외부 사물과 내가 [본래] 하나 ( 物 與 吾 一 )라는 物 我 一 體 를 가능하게 하는 이치를 천하의 이치 라고 보았다. 즉 여기서의 외부 사물은 주체가 일체로 삼아야 할 대상이다. 그리고 양시는 이를 여대림과 마찬가지로 中 庸 의 合 內 外 之 道 와 등치시키고 있다. 외부 사물의 또 다른 의미는 致 知 를 외부 사물에 의해 나의 앎과 생각( 知 思 )이 어지럽혀지지 않는 상태 로 기술한 것에서 보이는 것처럼, 외부 사물을 주체에 일종의 적대적인 대상으로 파악하는 것이다. 양시가 書 經 의 十 六 字 敎 와 中 庸 의 未 發 說 을 혼합하여 설명하고 있는 것처럼, 외부 사물과의 감응에 의해 감정 이 드러나지 않은 未 發 의 상태를 中 이라 보고 이것을 부여잡고 ( 執 ) 마음으로 증험 해야 할 대상으로 삼은 것에서 보이 듯, 이러한 치우침이 없는 ( 不 偏 ) 中 의 상태를 유지함으로써 외부 대상과의 감응에 의해 동요가 일어나지 않게끔 스스로의 내적인 상태를 검속하고 유지하려는 致 知 의 공부는 외부 대상과 내가 일체(즉, 物 與 吾 一 )라는 대상과의 감응의 근본적인 원칙을 타당하게 실천하기 위한 필수적인 전제조건이다. 그리고 이것 이 合 內 外 之 道 인 이유는 주체 자신을 수양하는 誠 意 와 正 心 의 내적 영역에서뿐만 아니라 외적 대상에 대한 실천의 영역에서도 어떠한 구분 없이 적용가능한 단일한 원리이기 때문이다. 즉 앞에서 보았던 자기 자신을 지키는( 所 守 ) 개인 수양과 외부 대상( 外 )을 향한 실천( 所 行 )의 합일이라는 것이다. 전체적으로 여대림과 마찬가지로 양시의 격물치지에 대한 해석은 合 內 外 之 道 와 이치의 단일성 ( 理 一 )에 근거하고 있다. 이는 양시가 정명도에 대한 애도문에서 선생이 이때에 경전에서 말하는 內 와 外 의 道 의 합 일 을 홀로 지키고 묵묵히 이를 인식하고 본성으로 이루었다. 고 한 언급에서도 보이 듯, 이정의 학문에 있어 서 合 內 外 之 道 는 핵심적인 사상의 기저였다. 14) 양시의 해석에서 두드러진 점은, 양시 道 南 學 의 종지라고도 일컬어지는 이 후자의 미발의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는 미발의 체인 ( 未 發 體 認 )이 반영되어 있다는 사실이 다. 이는 다시 외부 사물이란 진실로 이루 다 할 수 없는 것이니, 자신을 돌이켜 성실하다면 천하의 모든 사물이 내게 있는 것이다. 라는 구절에서도 보이 듯, 차별적인 외부 사물에 대한 각각의 이치를 궁구하는 방 향으로 格 物 窮 理 說 이 해석되는 것이 아니라, 그 차별성의 무한함을 거부하고 자신에게 이미 생득적으로 완전 히 갖추어졌다고 믿어지는 본유적인 상태를 어떻게 유지할 것인가에 그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 그럼에도 불 구하고, 격물치지를 해석함에 있어서는 여대림과 양시 사이에 근본적인 차이점은 매우 근소할 뿐이다. 이는 謝 良 佐 와 游 酢 에서도 크게 다르지 않다. 14) 楊 時, 앞의 책, 卷 28, 哀 明 道 先 生, 1b쪽, 先 生 於 是 時. 乃 獨 守 遺 經 合 內 外 之 道. 黙 識 而 性 成 之

8 8 東 洋 學 Ⅳ. 謝 良 佐 謝 良 佐 는 북송 말기인 1103년에 사망하였다. 그러나 그는 남송 초에 이미 二 程 학문 전통의 중심적인 인 물로 자리잡고 있었다. 1136년, 朱 震 은 사량좌를 위한 사당을 건립하고 그의 아들에게 작위를 수여할 것을 중앙에 건의하였다. 15) 사량좌의 論 語 說 은 이미 그의 생존 당시 유통되고 있었으며 이미 북송 말에 출간되 기도 하였다. 16) 주자에 따르면 그의 어록집은 1157년 당시 이미 3가지 서로 다른 판본이 유통되고 있었으 며, 그 중 두 필사본은 호안국에 의해 편집된 것이다. 주자는 인쇄본 1종에 대해서는 불교에 치우친 내용뿐 만 아니라 이정을 비판하는 내용까지 포함되어 있어, 17) 그 판본을 신뢰할 수 없다는 이유로 1159년에 上 蔡 語 錄 을 출간할 당시 삭거해 버렸다. 18) 上 蔡 語 錄 에 간간히 보이는 사량좌의 格 物 致 知 窮 理 에 대한 해설은 흥미롭게도 여대림과 양시의 그 것과 근본적으로 동일한 이론적 바탕 위에서 전개되었다는 사실이 확인된다. 배우는 자는 반드시 窮 理 해야 한다. 각각의 모든 사물은 이치가 있는데, 궁리하게 되면 하늘이 행 하는 바를 알 수 있다. 하늘이 행하는 바를 알면 하늘과 하나가 된다. 하늘과 하나가 되면, 어디를 가 던 이치가 아닌 것이 없다. 궁리란 하나의 옳은 바를 찾는 것으로, 내가 궁리할 수 없다면 다른 사람 이 어떻게 진정한 나를 알 수 있겠는가? 무엇이 나인가? 이치가 곧 나이니, 궁리의 지극함에 이르면 자연히 노력하지 않아도 적중하고 생각하지 않고도 얻을 수 있어 편안하게 도에 적중하게 된다. [묻기를,] 이치는 반드시 각각의 사물을 궁구해야 하는 것입니까? [답하기를,] 반드시 그 대체를 궁구하여야 한다. 이치는 하나일 뿐이다. 한 곳의 이치를 궁구하게 되 면 모든 일에 통하게 된다. 恕 가 그 궁리의 근본이 아니겠는가? 19) 소위 知 識 이 있다는 것은 사물의 이치를 궁구해야 하는 것이다. 비유하자면, 황금은 천하의 지극한 보배인데, 먼저 그것의 體 性 이 무엇인지 판별 인식( 辨 認 )할 수 있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다른 사 람이 구리 광석을 황금이라고 우기더라도 판별 인식해낼 수 없게 되어 의혹이 생기게 되고 그 지키 는 바가 일정하지 않게 된다. 그러므로 經 (즉, 大 學 )에서 사물을 格 한 후에 앎이 지극하게 되고, 앎 이 지극하게 된 이후에 뜻이 성실하게 된다. 고 한 것이다. 格 物 窮 理 라고 하는 것은 반드시 天 理 를 인 식할 수 있어야만 하는데, 소위 天 理 라는 것은 자연적인 도리로서 일체의 거짓이나 허위가 없는 것이 다. 지금 어떤 사람이 어린 아이가 장차 우물에 빠지려고 하는 것을 문득 본다면 모두 깜짝 놀라고 측 15) 李 心 傳, 道 命 錄 卷 3, 臺 北 : 文 化 出 版 社, 1970, 3a~4a쪽. 당시 주진의 제안은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사량좌를 위한 사당 건립은 1222년에야 완성되었다. 葉 適, 水 心 集 卷 10, 사고전서, 上 蔡 先 生 祠 堂 記, 8a~9b쪽. 16) 胡 寅, 斐 然 集, 中 華 書 局, 1993, 上 蔡 論 語 解 後 序, 394~5쪽. 17) 朱 熹, 朱 熹 集 권75, 謝 上 蔡 語 錄 後 序, 3918~3920쪽. 18) 朱 熹, 앞의 책, 권77, 謝 上 蔡 語 錄 後 記, 4031쪽. 19) 謝 良 佐, 上 蔡 語 錄 卷 2, 사고전서, 3a~b쪽, 學 者 且 須 是 窮 理. 物 物 皆 有 理, 窮 理 則 能 知 天 之 所 爲. 知 天 之 所 爲, 則 與 天 爲 一. 與 天 爲 一, 無 往 而 非 理 也. 窮 理 則 是 尋 箇 是 處. 有 我 不 能 窮 理, 人 誰 識 眞 我. 何 者 爲 我, 理 便 是 我. 窮 理 之 至, 自 然 不 勉 而 中, 不 思 而 得, 從 容 中 道. 曰 理 必 物 物 而 窮 之 乎. 曰 必 窮 其 大 者. 理 一 而 已. 一 處 理 窮, 觸 處 皆 通. 恕 其 窮 理 之 本 歟

9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9 은해 하는 마음이 있게 되는데, 문득 볼 때 그 마음이 깜짝 놀라는 것이 바로 천리이다. 聖 門 의 배우는 자들은 하늘이 행하는 바를 행하기 때문에 감히 하늘로서 자처할 수 있는 것이다. 불교는 감히 이렇게 크게 할 수 없다. 明 道 가 일찍이 말하기를, 나의 학문은 비록 [타인이나 선현들로부터] 수용한 바가 있지만, 天 理 이 두 글자만큼은 내 스스로 찾아낸 것이다. 라고 하였다. 20) 각각의 모든 사물은 이치가 있다. 는 말의 의미는 주자처럼 각 사물마다 그것에만 고유하거나 타당한 이 치가 있다는 의미가 아니라, 단일한 하나의 이치가 모든 사물에 부여되어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개별적이고 차별적인 사물들 각각을 궁구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그 모든 것에 보편적으로 적용될 수 있는 단일한 하나의 원리만을 이해하면 되는 것이다. 특히 이 원리는 어떻게 그 대상 사물을 이해할 것인가라는 질문과 달리 내 가 그 대상을 어떻게 다루어야하는가의 문제로 수렴된다. 따라서 사량좌는 내가 원치 않는 바를 남에게 행 하지 말라. ( 己 所 不 欲, 勿 施 於 人 )라는 恕 를 그 단일한 원리로 제시하고 있다. 즉, 사량좌의 窮 理 해석은 외부 대상 그 자체에 대한 이해가 아니라 외부 대상과의 관계에서 행위 주체가 취해야 할 도덕 원리가 무엇인가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 그리고 이 원리 혹은 이치를 궁구하는 대상은 외재적 대상에 있는 것이 아니라 이치 가 곧 나 이므로 나 자신을 궁구하는 대상으로 삼는다면 충분하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것이 바로 天 理 를 인 식하는 방법이다. 사량좌가 格 物 窮 理 를 天 理 에 대한 인식으로 환언할 때, 天 理 의 인식 양태는 외부 대상에 대한 궁구로부터 비롯되는 것이 아니라 대상과의 관계 속에서 자연발생적으로 드러나는 마음의 반응에 대한 일종의 자각으로 설명한다. 孺 子 入 井 의 예에서 보이 듯, 놀라고 측은해 하는 마음은 개인의 어떠한 주관적 동기가 개입되지 않은 상태에서 무엇보다도 앞서 즉각적으로 우리의 의식 속에 자연적으로 발현되는 감정이다. 이 감정의 발 현은 인간의 어떠한 의도도 개입되지 않은 채 발생되므로 자연의 도리 이며, 그 순간 주체는 나와 무관해 보이는 어린아이의 안위가 더 이상 타자의 일로만 여겨지지 않는 심적 상태를 갖게 된다는 의미에서 內 外 의 合 一 이다. 또한 이러한 천리는 다름 아니라 바로 나 자신을 통해 발현되고 이것이 일체의 사적인 동기가 개 입되지 않은 순수한 나의 참모습이라는 의미에서 이치가 곧 나 라는 것이다. 따라서 사량좌가 말하는 窮 理 란 본래 나 자신이 천리와 하나라는 자기 자신에 대한 참된 知 識 을 획득하는 자각의 과정이다. 비록 그 용어 사용에 있어서는 차이가 나지만 궁극적인 취지에서 보면 이러한 사량좌의 窮 理 說 은 정명도의 識 仁 說 에 대한 일종의 재해석이라고 볼 수 있다. 이는 사량좌의 불교 비판에도 적용된다. 내가 물었다. 불교에서 [마음] 그대로를 두는 것은 옳다. 상념이 발동하게 되면 그르치게 된다. 고 하는데 어떻습니까? [사량좌 내가] 대답했다. 이것은 어린 아이를 문득 보기 이전의 일이다. 문득 어린아이를 보는 것을 20) 謝 良 佐, 앞의 책, 卷 1, 5b~7a쪽, 所 謂 有 知 識, 須 是 窮 物 理. 只 如 黃 金 天 下 至 寶, 先 須 辨 認 得 他 體 性 始 得. 不 然, 被 人 將 鍮 石 來 喚 作 黃 金, 辨 認 不 過 便 生 疑 惑, 便 執 不 定. 故 經 曰, 物 格 然 後 知 至, 知 至 然 後 意 誠. 所 謂 格 物 窮 理, 須 是 識 得 天 理 始 得. 所 謂 天 理 者, 自 然 底 道 理, 無 毫 髮 杜 撰. 今 人 乍 見 孺 子 將 入 於 井, 皆 有 怵 惕 惻 隱 之 心, 方 乍 見 時 其 心 怵 惕, 所 謂 天 理 也. 聖 門 學 者, 爲 天 之 所 爲, 故 敢 以 天 自 處. 佛 氏 却 不 敢 恁 地 做 大. 明 道 嘗 曰, 吾 學 雖 有 所 受, 天 理 二 字, 却 是 自 家 拈 出 來

10 10 東 洋 學 우리 유가에서는 마음이라 하는데, 그들은 먼지와 같은 망상이라고 하여 이것을 이해하는 것을 식견이 매우 높다고 한다. 우리 유가에서는 이러한 의식의 측면에서 체인( 上 面 體 認 )하는 공부를 하는데 반해, 그들은 오히려 일체를 쓸어버리려 하니, 이렇다면 어디에 근거하여 진보할 수 있겠는가? 그들이 일 체를 쓸어버려야 한다고 하는데, 어떻게 문득 어린아이를 보았을 때의 마음이 생겨나올 수 있겠는가? 이것이 바로 자연의 천리이니 어찌 쓸어버릴 수 있겠는가? 21) 直 下 便 是. 動 念 卽 乖 란 구절은 裴 休 가 857년에 黃 檗 의 傳 心 法 要 에 쓴 서문에 마음의 본체는 본래 空 한 것으로 일체의 인연이 모두 적멸한 상태로, 큰 태양이 허공에 떠서 그 빛이 환희 비춤에 깨끗하여 일체의 더러움이 없는 것과 같으니, [이 마음을] 그대로 두는 것( 直 下 )이 옳고, 상념이 발동하게 되면 그르치게 되므로, 그러한 연후에 본래 佛 이 될 수 있다. 고 한 구절에서 인용된 것이다. 22) 여기서 사량좌는 다시금 孺 子 入 井 의 예를 들어 유교와 불교의 차이를 설명한다. 불교에서는 마음 그 자체는 항상 空 한 것이며 이 공한 상태 그대로를 직관하는 것을 추구하며 일체의 의식적 활동을 부정한다. 그러나 유가에서는 어린아이가 우물 에 빠지려고 하는 상황에 대해 마음이 반응하여 놀라고 측은해 하는 감정이 의식에 드러나는 것을 마음( 心 ) 이라 보고, 이 활동적인 마음이 바로 천리의 자연 이므로 부정할 이유도 없을 뿐만 아니라 이것을 나 스스로 의 本 來 面 目 으로 체인하는 것을 공부의 출발점으로 삼는다. 이는 앞에서 인용한 구절 중에 하늘이 행하는 바 ( 天 之 所 爲 )에 해당하는데, 窮 理 와 致 知 는 바로 이 천리의 자연을 주체의 정체성으로 인식 ( 知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는 맹자가 유자입정의 예를 통해 성선론을 펼친 것을 이어받아, 이 본성의 선함은 외부 대 상과의 관계에 있어 그것을 단순히 외부의 개체로 인식하는 것이 아니라 주체와의 감응 관계를 통해 主 客 의 분리를 초월하는 合 內 外 之 道 라는 것이며, 이렇게 내외를 합일하는 근거는 다름 아니라 주체의 마음이 천리에 따라 발동하는 자연의 실체적 작용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마음의 작용은 바로 인간의 본성에서 비롯 된다. 본성은 본래 하나로 같으니, 어찌 변화시킬 수 있겠는가? 본성은 본체이고, 눈이 보고, 귀가 듣고, 손이 물건을 들어 올리고 발이 움직이는 것은 [본성이] 作 用 에 드러난 것으로, 이것이 바로 마음이다. 맹자 사후에 세상의 학자들은 외부를 향하여 치달아 [ 道 를] 구하여 자신이 간직하고 있는 보물을 인식 하지 못하였다. 23) 사량좌가 마음이란 무엇인가? 仁 일 따름이다. 仁 이란 무엇인가? 살아 움직이면( 活 ) 仁 이고, 죽어 있으면 21) 謝 良 佐, 앞의 책, 卷 1, 12a~13a쪽, 余 問, 佛 說 直 下 便 是 動 念 卽 乖, 如 何. 謝 子 曰, 此 是 乍 見 孺 子 已 前 底 事. 乍 見 孺 子 底 吾 儒 喚 做 心, 他 便 喚 做 前 塵 妄 想, 當 了 是 見 得 大 高. 吾 儒 要 就 上 面 體 認 做 工 夫, 他 却 一 切 掃 除 却, 那 裏 得 地 位 進 步. 他 却 便 要 一 切 掃 除, 怎 生 得 且 如 乍 見 孺 子 底 心 生 出 來. 便 有 是 自 然 底 天 理, 怎 生 掃 除 得 去. 22) 裴 休, 黃 檗 山 斷 際 禪 師 傳 心 法 要, 大 正 新 修 大 藏 經, T48n2012Ap0379c03(05), 心 體 亦 空, 萬 緣 俱 寂. 如 大 日 輪 升 虛 空 中, 光 明 照 耀 淨 無 纖 埃. 直 下 便 是, 運 念 卽 乖, 然 後 爲 本 佛. 23) 謝 良 佐, 앞의 책, 卷 1, 2a~b쪽, 其 性 本 一, 何 不 可 變 之 有. 性 本 體 也, 目 視 耳 聽 手 擧 足 運, 見 於 作 用 者 心 也. 自 孟 子 沒, 天 下 學 者 向 外 馳 求, 不 識 自 家 寶 藏

11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11 ( 死 ) 不 仁 이다. 24) 라고 한 구절에서도 보이 듯, 외부 대상과 隔 絶 되지 않은 상태에서 活 潑 潑 하게 감응하고 외부 대상에 대한 善 한 관심(즉, 仁 )이 발현된 그 현상적 상태가 바로 마음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현 상적 작용은 다름 아니라 인간의 보편적으로 동일한 본성에서 기인하는 것이다. 이런 관점에서 자신이 간직 하고 있는 보물을 인식 한다는 것은 다름 아니라 자신의 본성에 대한 인식이며, 비록 그 본성 그 자체는 인식 의 대상이 아닐 수 있으나, 천리의 자연에 따라 발현된 仁 한 의식의 작용인 마음을 통해 그 仁 한 실체를 확 인할 수 있다는 것이다. 환언하자면, 사량좌가 말하는 格 物 致 知 說 의 知 識 이란 다름 아니라 정명도가 말한 識 仁 에 대한 부가적인 설명인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지식이라는 것은 결코 외부를 향해 치달아서는 안 되는 것이며 순수하게 주체의 내면에 대한 내향적 자각이다. 천리의 자연이 이미 인간의 본성에 구현되어 있고 그 것이 감응을 통해 활발발한 의식적 활동으로 드러난다고 보는 이러한 입장에서는 어떠한 외적인 권위나 활동 을 통해 진정한 지식을 획득하려고 하는 노력은 그 정당성을 획득할 수 없다. 따라서 사량좌는 외부를 향하 여 치닫는 求 道 의 태도를 부정한다. 이러한 태도는 游 酢 의 致 知 說 에도 보인다. Ⅴ. 游 酢 양시가 쓴 游 酢 의 묘지명에 따르면 유작은 中 庸 義 易 說 詩 二 南 義 論 語 雜 解 孟 子 雜 解 등 의 해설서를 지었으며, 10권에 이르는 문집을 남겼다. 즉, 양시와 마찬가지로 유작도 四 書 중 오직 大 學 에 대해서만 해설을 제시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유작의 문집인 游 廌 山 集 에는 大 學 에 대한 주석은 물론이거 니와 格 物 窮 理 致 知 라는 용어 자체를 사용한 예는 거의 보이지 않는다. 이는 격물궁리설이 이정의 학문 적 전통에서 갖는 위상을 다시금 재고할 필요를 제기한다. 그러나 간간히 보이는 그의 致 知 등에 대한 언급 에는 유작 또한 다른 초전제자들과 동일한 이론적 기저를 공유하고 있었다는 사실이 확인된다. 游 廌 山 集 에 실려 있는 유작의 論 語 雜 解 에는 顔 淵 問 仁 章 에 대해 다음과 같은 해석이 실려 있다. 맹자가 仁 은 사람의 마음이다. 라고 하였는데, 이는 인이라는 것은 본심을 얻는 것 외에 다름이 아 니라는 뜻이다. 마음의 본체( 心 之 本 體 )란 희로애락이 未 發 한 상태인데, 개인의 사사로움을 따라 성냄 과 욕심이 골몰하게 되면 人 道 가 없어지게 되는 것이다. 진실로 人 心 의 사사로움을 이겨내고 道 心 의 공평함으로 돌아간다면 타인 보기를 자신과 같이하고, 사물을 보기를 사람과 같이 하니, 이는 마음의 본체가 발현된 것이다. 이로부터 친족을 친히 대하고 백성을 어질게 대하며 사물을 아끼는 것은 모두 그 본심이 대상에 따라 발현되어 그러한 것이다. 마음의 본체는 하나일 뿐이니, 각각의 일마다 [달 리] 행하고 각각의 대상을 [별도로] 아끼는 것이 아니며, 장기간 축적한 후에야 다다를 수 있는 것도 아니다. 하루 그 근본으로 돌아가 평상을 회복한다면 만물이 곧 나와 일체가 되니 어디를 간들 인이 24) 謝 良 佐, 앞의 책, 卷 1, 2b쪽, 心 者 何 也. 仁 是 已. 仁 者 何 也. 活 者 爲 仁, 死 者 爲 不 仁

12 12 東 洋 學 아님이 없다. 그러므로 [공자께서] 하루 나를 이겨 禮 를 회복한다면 천하가 仁 으로 돌아갈 것이다. 라 고 하신 것이다. 25) 격물치지와 관련한 직접적인 언급은 없으나, 위 인용문은 유작이 여대림 양시 사량좌와 동일한 철학적 기반에 근거하고 있음을 시사한다. 여기서 유작은 사량좌와 동일한 의미에서 本 心 을 직접 仁 을 얻은 상태라 정의한다. 마음의 본체란 아직 감응이 일어나지 않은 미발의 상태를 지시하는데, 인욕에 매몰되지 않은 상태, 즉 道 心 의 상태에서는 그 仁 한 속성이 대하는 사물에 따라 자연적으로 발현되어 나온다. 즉 외부 대상에 대 한 나의 관계는 스스로 강제해야 하는 의무가 아니라 자연스러운 마음의 발현일 따름이다. 그리고 그 발현의 결과는 萬 物 一 體 로 드러나는데, 이는 앞에서 본 여대림 양시 사량좌의 合 內 外 之 道 와 다르지 않으며, 유작 에게 있어서는 理 一 대신 마음의 본체가 하나다. 라는 명제로 표현되지만 그 의미는 동일하다. 주자의 격물설과 관련하여 흥미로운 점은 유작이 만물일체라는 궁극의 목적을 성취하는 방법에 대해 기술 하는 부분이다. 주지하다시피, 주자는 격물을 개별적 사물 각각에 대해 궁리해야 하며 이러한 과정이 상당기 간 동안 지속되어야만 한다는 전제를 제시하였다. 이에 大 學 或 問 에서 주자는 격물에 대해 개별적 사물마 다 별도로 格 해야하는가? 아니면 단지 하나의 사물을 格 하면 모든 이치가 통하게 되는가? 라는 질문을 던지 고 豁 然 貫 通 이 가능하기 위해서는 하루하루 각 사물에 대해 格 하고 이러한 노력이 충분히 축적( 積 習 旣 多 )되 어야만 한다고 명시하였다. 26) 이에 반해 사량좌와 마찬가지로 유작은 이러한 반복적인 노력의 축적의 필요 성을 정면으로 부정하고, 그 마음의 본체로 돌아가는 것은 즉각적인 것이라고 명확히 밝히고 있다. 다음 구절은 유작의 中 庸 義 에서 인용한 것으로, 거의 유일한 致 知 에 대한 그의 언급이 포함되어 있다. 앎은 본성을 앎으로부터 발출해야 만이 함께 행할 수 있다. 行 함이란 이치를 따르는 것으로부 터 발출해야만 함께 밝힐 수 있다. 道 는 사물과 분리되어 있지 않은데, 사람에게 있어 날마다 發 用 하면서도 지각하지 못할 뿐이다. 따라서 [ 中 庸 에서 이를] 먹고 마시는 것으로 비유하였는데, 먹고 마시면서 맛을 안다는 것은 외부로부터 얻은 것이 아니라 단지 자신을 돌이켜 自 得 하는 것이다. 道 를 행하는 것은 반드시 致 知 로부터 시작하여 道 를 앎이 맛을 아는 것 같이 하여야 만이 이 道 가 행하여지 지 못하지 않을까라는 걱정이 없어지게 된다. 27) 道 는 인간의 본성을 통해 인간의 모든 작용에 항상( 日 用 ) 드러나고 있다. 이런 맥락에서 致 知 란 단지 스스 로 자기 자신에 반성을 통해 이 사실을 自 得 해야하는 것이며, 나아가 이러한 앎에 어떠한 의심이나 사심이 25) 游 酢, 游 廌 山 集 卷 1, 論 語 雜 解, 사고전서, 26a~b쪽, 孟 子 曰 仁, 人 心 也, 則 仁 之 爲 言, 得 其 本 心 而 已. 心 之 本 體, 則 喜 怒 哀 樂 之 未 發 者 是 也. 惟 其 狥 己 之 私, 則 汨 於 忿 慾, 而 人 道 熄 矣. 誠 能 勝 人 心 之 私, 以 還 道 心 之 公, 則 將 視 人 如 己, 視 物 如 人, 而 心 之 本 體 見 矣. 自 此 而 親 親, 自 此 而 仁 民, 自 此 而 愛 物, 皆 其 本 心 隨 物 而 見 者 然 也. 且 心 之 本 體 一 而 已 矣. 非 事 事 而 爲 之, 物 物 而 愛 之, 又 非 積 日 累 月 而 後 可 至 也. 一 日 反 本 復 常, 則 萬 物 一 體, 無 適 而 非 仁 矣. 故 曰, 一 日 克 己 復 禮, 天 下 歸 仁 焉. 26) 朱 熹, 大 學 或 問 卷 下, 21쪽. 27) 游 酢, 앞의 책, 권1, 中 庸 義, 33a~b 쪽, 知 出 於 知 性, 然 後 可 與 有 行. 行 出 於 循 理, 然 後 可 與 有 明. 道 不 違 物, 存 乎 人 者, 日 用 而 不 知 耳. 故 以 飮 食 況 之. 飮 食 而 知 味, 非 自 外 得 也, 亦 反 諸 身 以 自 得 之 而 已. 夫 行 道, 必 自 致 知 始, 使 知 道 如 知 味, 斯 道 其 憂 不 行 乎

13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13 개입되지 않게 함으로써 실천( 行 )으로 연결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따라서 致 知 란 일체의 외부 대상에 대한 궁구나 외부 대상으로부터의 지식의 습득은 필요로 하지 않는다. 이는 앞에서 본 여대림 양시 사량좌의 치지에 대한 해석과 일맥상통한다. Ⅵ. 맺음말 주자의 大 學 或 問 補 亡 章 해당부분의 첫머리는 당신은 程 子 의 뜻을 취하여 보충하고 있다고 말하고 있 는데, 程 子 의 말이 경문의 의미와 반드시 합치된다는 것은 어떻게 알 수 있으며, 또한 당신의 말은 전적으로 程 子 로부터 나온 것 같지 않아 보이는데, 어떻습니까? 라는 자신이 구성해 낸 질문으로부터 시작한다. 28) 즉, 주자 자신도 河 南 程 氏 遺 書 에 수록되어 있는 程 子 의 격물치지설과 자신의 해석이 온전히 일치하지 않음을 간접적으로 시인한 것이다. 이어서 주자는 당신이 말하는 배움이란 마음에서 구하지 아니하고 현상에서 구 하며, 안에서 구하지 않고 밖에서 구하니, 나는 성현의 학문이 이렇게 천근하고 지리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는 가정된 비판을 아울러 의도적으로 던지고 있다. 29) 이는 스스로 자신의 격물치지설이 기존의 내향적인 이 해와 달리 외향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으며, 이러한 새로운 해석이 야기할 신랄한 비판의 가능성에 대해서도 충분히 숙지하고 있었음을 암시한다. 그러나 이러한 질문을 던진 후 주자는 이정의 격물치지설을 기록한 내 용이 불완전하며, 더욱이 이정의 문인들의 해설은 명확한 한계를 가지고 있음을 주장한다. 30) 다른 四 書 或 問 에서는 경전의 문구에 대한 이정을 포함한 이정의 제자들의 설명을 논평하는 부분이 포함 되어 있는데, 大 學 或 問 만은 예외이다. 주자는 四 書 集 注 와 四 書 或 問 을 구성하는 과정에서 論 語 와 孟 子 의 해석을 위해 周 敦 頤, 二 程, 張 載 와 더불어 양시, 여대림과 같은 이정의 문인들의 해석을 집성하여 論 孟 精 義 를 찬술하였고, 中 庸 에 대해서는 石 돈( 敦 / 山 )의 中 庸 集 解 를 기초로 中 庸 輯 略 을 간행하였 다. 그러나 유독 大 學 에 대해서만큼은 이러한 일종의 자료모음집을 만들지 않았다. 이는 이정의 문인들의 해석을 자신의 大 學 해석에서 철저하게 배제하고자 한 것이며, 그러한 만큼 기존의 이정의 제자들에 의해 전수되어 온 치지궁리설에 대해 자신의 품고있는 해석의 의도를 철저하게 관철시키고자 했던 것이다. 近 思 錄 論 孟 精 義 中 庸 輯 略 의 편집에서도 보이 듯, 주자가 결코 이정의 초전 제전제자들에 의해 전수된 학문적 전통을 간과한 것은 아니다. 그리고 伊 洛 淵 源 錄 에서도 보이 듯, 程 學 의 학맥을 재구성함으 로써 그 연속성을 실체화하는 작업은 아직 程 學 이 확립되지 못한 당시의 상황을 고려한다면, 적어도 정치적 인 의미에서, 매우 중요한 일이었다. 주자가 격물치지의 방법으로 제시한 讀 書 와 토론은 그 자체로는 결코 유의미한 전환이라고 불릴만한 것이 없어 보인다. 그러나 지금까지 이정의 4대 초전제자들이 철저하게 내향 28) 朱 熹, 大 學 或 問 卷 下, 20쪽, 子 乃 自 謂 取 程 子 之 意 以 補 之, 則 程 子 之 言, 何 以 見 其 必 合 於 經 意, 而 子 之 言, 又 似 不 盡 出 於 程 子, 何 耶. 29) 朱 熹, 앞의 책, 卷 下, 20쪽, 然 則, 子 之 爲 學, 不 求 諸 心, 而 求 諸 迹, 不 求 之 內, 而 求 之 外. 吾 恐 聖 賢 之 學, 不 如 是 之 淺 近 而 支 離 也. 30) 朱 熹, 앞의 책, 卷 下, 25~28쪽

14 14 東 洋 學 적인 치지격물설을 견지하였다는 사실을 살펴봄으로써 왜 외부 대상에 대한 외향적 관찰과 이를 통한 지식의 증대를 학문의 출발점으로 삼은 주자의 격물치지설 혁명적 전환 의 성격을 갖고 있는지를 확인하였다. 合 內 外 之 道 를 그 궁극적 목적으로 하면서도 외부 대상과 분리하여 순수하게 마음과 본성을 향한 내향적 致 知 窮 理 說 이 이정의 4대 초전제자 모두에게서 발견된다는 사실은 단지 우연이 아니다. 河 南 程 氏 遺 書 의 권6과 권7은 二 程 先 生 의 말 로 되어 있어 정명도와 정이천 중 누구의 언급인지 확인할 길이 없고, 또한 그 기록자가 누구인지도 밝혀져 있지 않다. 이 두 권에 대해 주자는 공히 이 권에 포함되어 있는 내용은 이해 할 수 없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는데, 고스란히 보존되어 있어 감히 삭제해 버리지 못한다. 는 주석을 권두에 붙이고 있다. 31) 여기에는 다음의 致 知 에 관한 언급이 보인다. 치지가 격물에 달려있다. 고 하는 것은 사물이 다가올 때 나의 앎이 일어난다는 것이다. 이때에 사 물을 각기 그 사물에 맡겨 사물이 그 앎을 부리지 않게 하면 뜻이 성실하여 망동하지 않게 된다. 뜻이 성실하게 되어 저절로 안정되게 되면 마음이 바르게 되는데, 이것이 배움을 시작하는 바이다. 32) 致 知 란 단지 지극한 선에 머무르는 것을 아는 것일 뿐으로, 자식된 자가 효에 머물고, 아비된 자가 자애로움에 머무는 것과 같은 것이다. [ 致 知 를 구함에] 외부를 향하여서는 안 되니, 단지 외부 사물의 이치를 보려고 노력한다면 표류하게 되는 것이 마치 말을 타고 돌아다니며 돌아올 줄 모르는 바와 같 다. 33) 흥미롭게도 위와 동일한 구절이 사고전서 본 유작의 游 廌 山 集 에 실려 있는 이정선생의 어록인 師 語 에도 포함되어 있다. 여기서 격물 은 주체가 능동적으로 대상에게 다가가는( 至 ) 것이 아니라 사물이 다가오 는( 物 來 ) 수동적인 상황으로 해석한다. 致 知 는 이러한 상황에서 주체의 앎 혹은 지각이 발동( 知 起 )하는 것이며, 이를 통해 지극한 선 을 지각하고 그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다. 그러나 외부 대상은 나의 앎을 증진 시키는 대상이 아니라, 반대로 외부 대상은 나의 앎을 방해하는 무엇으로 상정된다. 그리고 두 번째 인용문 에서는, 앞에서 사량좌와 유작의 언급에서도 본 것과 동일하게, 致 知 는 외향적인 관심을 통해 구하지 말아야 함을 명시적으로 경계한다. 외부 사물의 이치를 궁구하는 것은 앎과 지각이 외부로만 향하게 되어 주체의 본 질을 상실( 無 所 歸 )하게 되는 放 心 의 상태가 된다는 것이다. 위의 인용문에서뿐만 아니라 앞에서 살펴본 초전제자들의 격물궁리설에서도 마찬가지로 讀 書 窮 理 와 같은 외향적인 격물치지설은 찾아볼 수 없다. 이들은 모든 인간의 본성과 마음에 내재된 단일한 하나의 이치 를 순수하게 내향적인 방식으로 인식 혹은 지각하고, 이를 외재 대상에 대한 자신의 실천의 단일한 근거로 삼으 31) 河 南 程 氏 遺 書 卷 7, 96쪽: 此 卷 亦 有 不 可 曉 處, 今 悉 存 之, 不 敢 刪 去. 32) 河 南 程 氏 遺 書 卷 6, 84쪽; 游 酢, 游 廌 山 集 卷 3, 18a쪽, 致 知 在 格 物. 物 來 則 知 起, 物 各 付 物, 不 役 其 知, 則 意 誠 不 動. 意 誠 自 定, 則 心 正, 始 學 之 事 也. 33) 河 南 程 氏 遺 書 卷 7, 100쪽; 游 酢, 앞의 책, 卷 3, 32a쪽, 致 知, 但 知 止 於 至 善, 爲 人 子 止 於 孝, 爲 人 父 止 於 慈 之 類, 不 須 外 面. 只 務 觀 物 理, 汎 然, 正 如 游 騎 無 所 歸 也

15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15 며, 이를 中 庸 의 구절을 인용하여 合 內 外 之 道 라고 명명한 것이다. 즉 이러한 관점에서의 合 內 外 之 道 란 외적인 대상과 내부 주체의 쌍방향의 합일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주체의 본성과 마음이 대상에게 타당한 방식으로 발현되어 나오는 일방적인 방식으로 이해된다. 이는 張 載 의 定 性 에 대한 주장에 대해, 외물에 이끌 리게 되는 것에 대한 염려 때문에 외부와의 감응을 단절함으로써 본성의 안정을 도모하고자 하는 것은 그 본성이 본래 내외의 구분이 없음을 모르는 것 ( 不 知 性 之 無 內 外 )이라고 한 정명도의 비판과 일맥상통한다. 34) 李 翶 가 復 性 書 에서 외부 대상에 의한 감정의 발동을 차단함을 본성의 회복의 조건으로 제시한 것과 함께 사마광이 致 知 在 格 物 論 에서 격물을 외부 대상을 막음 ( 扞 物 )이라고 해석한 것에서 보이 듯, 35) 장재의 定 性 說 은 외부 대상과 주체의 본성 및 마음의 관계를 설정하는 당시까지 보다 일반적인 방식의 연속선상에 놓 여 있었다. 그래함(A. C. Graham)이 지적한 것처럼, 정명도가 내적 도덕성과 외부 사물과의 감응과 도덕적 의무를 단일한 이치 혹은 천리 에 기반하여 이론적으로 통합한 것은 외부 대상과 주체의 관계를 전혀 다른 관점에서 정립한 획기적인 전환점이었다. 36) 이러한 정명도의 획기적인 전환을 가능하게 한 이론적 바탕은 맹자 性 善 論 의 연장선상에서 인간의 본성과 마음은 모든 가치와 규범의 근원이며, 본성과 마음이 외부 사물에 감응하는 방식은 그 자체로 天 理 의 자연스 러운 발현이므로, 이는 일체의 외적인 규범과 권위를 필요로 하지 않으며 또한 그것에 의해 의지적으로 제어 되어서도 안 된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론적으로 이러한 天 理 觀 은 유가 경전을 통한 공부론을 부정하는 논리 로 발전할 가능성을 다분히 내포한다. 주자가 그간의 치지궁리설을 부정하고 다시금 유가 경전에 대한 독서 및 師 友 와의 토론 등을 통한 공부법의 필요성을 새로운 격물치지에 대한 해석을 통해 제시한 이유는, 바로 당시까지의 순수하게 내향적인 관심에 대응하여 외부로의 관심을 정당화함으로써 다시금 유가 경전에 대한 독서 및 師 友 와의 토론이라는 유가의 가장 기본적인 공부법을 二 程 의 학문적 전통 안에서 재확립하고자 함에 있었다. 즉 이러한 주자의 시도는 이정의 학문을 유가의 전통 속에 다시 안착시키는데 결정적인 계기가 되었 다는 점에서 二 程 학맥의 역사에서의 혁명적인 전환점이었던 것이다. <참고문헌> 度 正, 性 善 堂 稿, 사고전서. 裴 休, 黃 檗 山 斷 際 禪 師 傳 心 法 要, 大 正 新 修 大 藏 經. 謝 良 佐, 上 蔡 語 錄, 사고전서. 司 馬 光, 傳 家 集, 사고전서. 楊 時, 楊 龜 山 先 生 全 集, 臺 北 : 學 生 書 局, ) 程 顥, 河 南 程 氏 文 集 卷 2, 二 程 集, 答 橫 渠 張 子 厚 先 生 書, 460~461쪽. 35) 司 馬 光, 傳 家 集 卷 65, 사고전서, 致 知 在 格 物 論, 16a~18a쪽. 36) Graham, A.C., Two Chinese Philosophers, La Salle, Illinois: Open court Press, 1992, pp.102~

16 16 東 洋 學 呂 大 臨, 藍 田 呂 氏 遺 著 輯 校, 중화서국, 游 酢, 游 廌 山 集, 사고전서. 李 心 傳, 道 命 錄, 臺 北 : 文 化 出 版 社, 程 顥 程 頤, 二 程 集, 中 華 書 局, 朱 熹, 四 書 或 問, 上 海 古 籍 出 版 社, , 朱 熹 集, 四 川 敎 育 出 版 社, 陳 亮, 龍 川 集, 사고전서. 胡 宏, 胡 宏 集, 中 華 書 局, 胡 寅, 斐 然 集, 中 華 書 局, 陳 來, 宋 明 理 學, 遼 寧 敎 育 出 版 社, 土 田 建 次 郞, 道 學 の 形 成, 創 文 社, 市 來 津 由 彦, 朱 熹 門 人 集 團 形 成 の 硏 究, 創 文 社, Chan, Wing-tsit, Chu Hsi: New Studies, Honolulu: University of Hawaii Press, Graham, A.C., Two Chinese Philosophers, La Salle, Illinois: Open court Press, * 이 논문은 2015년 5월 27일에 투고되어, 2015년 6월 9일까지 편집위원회에서 심사위원을 선정하고, 2015년 6월 30일까지 심사위원이 심사하고, 2015년 7월 6일 편집위원회에서 게재가 결정되었음

17 程 學 전통에서의 格 物 致 知 窮 理 二 程 4대 初 傳 弟 子 들의 해석과 주자 재해석의 의의 17 Abstract Gewu 格 物, Zhizhi 致 知, and Xiongli 窮 理 in the Cheng Learning (Cheng Xue 程 學 ) Tradition The Interpretations of the Four Representative Direct Disciples of the Cheng Brothers and the Significance of Zhu Xi s Reinterpretation 37)Lee, Junghwan* The present work examines the interpretations of gewu, zhizhi, and xiongli presented by the, so-called, four representative disciples of the Cheng brothers Lu Dalin, Yang Shi, Xie Liangzuo, and You Zuo, and thus shedding fresh light on Zhu Xi s interpretation in the Cheng Learning tradition. When formulating the Supplementary Chapter on the Gewu and Zhizhi, Zhu Xi claimed that it was firmly grounded on the Cheng brothers interpretation of the concepts and its implications. This claim leads us to raise questions of how the four representative disciples of the Cheng brothers, who learned directly from the masters, interpreted them and how different their interpretations are from that of Zhu Xi. Through comparatively examining the interpretations of the four representative disciples, the present work shows that despite apparent differences, their interpretations share the same intentional and theoretical foundations. That is, on the same basis of the ideas of the unity of principle and the unity of the inner and outer spheres, they commonly interpreted gewu, zhizhi, and xiongli in the sense of purely introspectively recognizing and understanding that the mind and human mind manifest themselves in accord with the heavenly principle in response to the external stimuli. All the more, the present works shows that similar statements are found in the words of the Cheng brothers themselves. In response to such an introspective drive, Zhu reinterpreted the concepts of gewu, zhizhi, and xiongli in order to reverse interests toward the outer and thus reintegrate the moral cultivation theory of the Cheng Learning tradition within the gamut of the traditional Confucian theories such as reading the Confucian classcis. [Key Words] Gewu, Zhizhi, Xiongli, Lu Dalin, Yang Shi, Xie Liangzuo, You Zuo, Zhu Xi * Assistant Professor, SungKyunKwan University

18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渡 變 峻 現 代 銀 行 勞 動 東 京 大 月 書 店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銀 行 新 報 關 東 渡 變 峻 現 代 銀 行 勞 動 銀 行 勞 動 硏 究 會 新 人 事 制 度 全 部 相 互 銀 行 計 數 集 計 ꌞ ꌞꌞ ꌞ ꌞꌞ

More information

<C0A7B7C9B0F82E687770>

<C0A7B7C9B0F82E687770> 제1장 위나라 영공이 공자에게 군대의 일에 대하여 질문하였다. 衛 靈 公 問 陳 於 孔 子. 공자 : 저는 제기( 祭 器 )를 진설하는 법은 들은 적이 있어도, 군대에 관한 일은 아직 배 우지 못하였습니다. 孔 子 對 曰 : 俎 豆 之 事, 則 嘗 聞 之 矣. 軍 旅 之 事, 未 之 學 也. 그리고는 다음날 떠나갔는데, 진나라에 도달할 즈음 양식은 떨어지고

More information

緊 張 冷 戰 體 制 災 難 頻 發 包 括 安 保 復 舊 地 震 人 類 史 大 軍 雷 管 核 禁 忌 對 韓 公 約 ㆍ 大 登 壇 : : : 浮 上 動 因 大 選 前 者 : : : 軸 : : : 對 對 對 對 對 戰 戰 利 害 腹 案 恐 喝 前 述 長 波 大 産 苦 逆 說 利 害 大 選 大 戰 略 豫 斷 後 者 惡 不 在 : : 對 : 軟 崩 壞

More information

<3035B1E8BFECC7FC2E687770>

<3035B1E8BFECC7FC2E687770> 정신문화연구 2006 겨울호 제29권 제4호(통권 105호) pp. 119~148. 硏 究 論 文 주자학에서 혼백론의 구조와 심성론과의 관계 * 김 우 형 ** 1) Ⅰ. 서론: 귀신론과 혼백론 Ⅱ. 북송시대 주자학에서의 혼백과 귀신 Ⅲ. 주희 혼백론의 구조 Ⅳ. 혼백론에서 심성의 지각론으로 Ⅴ. 결론: 혼백론을 통해 본 주자학의 성격

More information

目 次 第 1 章 總 則 第 1 條 ( 商 號 )... 1 第 2 條 ( 目 的 )... 2 第 3 條 ( 所 在 地 )... 2 第 4 條 ( 公 告 方 法 )... 2 第 2 章 株 式 第 5 條 ( 授 權 資 本 )... 2 第 6 條 ( 壹 株 의 金 額 )..

目 次 第 1 章 總 則 第 1 條 ( 商 號 )... 1 第 2 條 ( 目 的 )... 2 第 3 條 ( 所 在 地 )... 2 第 4 條 ( 公 告 方 法 )... 2 第 2 章 株 式 第 5 條 ( 授 權 資 本 )... 2 第 6 條 ( 壹 株 의 金 額 ).. 제 정 1973. 2. 28 개 정 2010. 3. 19 定 款 삼성전기주식회사 http://www.sem.samsung.com 目 次 第 1 章 總 則 第 1 條 ( 商 號 )... 1 第 2 條 ( 目 的 )... 2 第 3 條 ( 所 在 地 )... 2 第 4 條 ( 公 告 方 法 )... 2 第 2 章 株 式 第 5 條 ( 授 權 資 本 )... 2

More information

<C0BDBEC7B0FA2028BEC8B8EDB1E2292E687770>

<C0BDBEC7B0FA2028BEC8B8EDB1E2292E687770> 音 樂 學 碩 士 學 位 論 文 P. Hindemith 음악에 대한 분석 연구 - 를 중심으로 - 2002 年 2 月 昌 原 大 學 校 大 學 院 音 樂 科 安 明 基 音 樂 學 碩 士 學 位 論 文 P. Hindemith 음악에 대한 분석 연구 - 를 중심으로 - Sonata for B-flat

More information

[맹자] 맹자( 孟 子 )가 말하였다. 본심( 本 心 )을 기르는 데는 욕심을 적게 하는 것보다 더 좋은 방법이 없다. [맹자] 우산( 牛 山 )의 나무들이 아름다웠었는데, 큰 나라의 교외에 있어서 도끼로 남벌하였다. 그러니 그 산이 아름다울 수 있겠는가? 이것은 밤낮

[맹자] 맹자( 孟 子 )가 말하였다. 본심( 本 心 )을 기르는 데는 욕심을 적게 하는 것보다 더 좋은 방법이 없다. [맹자] 우산( 牛 山 )의 나무들이 아름다웠었는데, 큰 나라의 교외에 있어서 도끼로 남벌하였다. 그러니 그 산이 아름다울 수 있겠는가? 이것은 밤낮 제7장 기( 氣 )를 길러라 도 입 어떤 사람이 힘이 없어나 풀어죽어 있을 때 흔히 우리는 기가 죽었다 라고 말한다. 기가 죽었으니 기를 살리는 방법도 있지 않겠는가? 그래서 어떤 부모들은 아이들이 잘못했을 때 기죽을까봐 야단치거 나 꾸중도 안한다. 그 때문에 오히려 버릇없는 아이가 되기도 하는데 기를 잘못 살리기 때문이다. 기에 는 오기( 傲 氣 ) 바람기

More information

<C3CAC1A12031322DC1DFB1B92E687770>

<C3CAC1A12031322DC1DFB1B92E687770> 24 2004. 12 2004. 11 25 26 2004. 12 % 50 40 30 20 10 0 華 東 華 北 中 南 西 南 東 北 西 北 전 체 중 대 형 차 중 형 차 소 형 차 경 차 2004. 11 27 帕 28 2004. 12 2004. 11 29 30 2004. 12 2004. 11 31 32 2004. 12 2004. 11 33 34 2004.

More information

- 72 - 國 史 館 論 叢 第 93 輯 法 의 실시, 良 役 變 通 의 논의 등 사회 경제적 변화가 추진되는 양상도 그같은 맥락에서 이해되는 것이라고 하겠다. 2) 그렇다면 조선왕조의 체제구축과 성리학의 이기심성론은 어 떠한 관계가 있는 것이며, 그것을 둘러싼 논쟁

- 72 - 國 史 館 論 叢 第 93 輯 法 의 실시, 良 役 變 通 의 논의 등 사회 경제적 변화가 추진되는 양상도 그같은 맥락에서 이해되는 것이라고 하겠다. 2) 그렇다면 조선왕조의 체제구축과 성리학의 이기심성론은 어 떠한 관계가 있는 것이며, 그것을 둘러싼 논쟁 17세기 理 氣 心 性 論 발달의 역사적 의미 - 嶺 南 學 派 의 政 治 哲 學 形 成 과 관련하여- 薛 錫 圭 * 1. 머 리 말 4) 理 氣 分 合 論 2. 理 氣 心 性 論 의 대두와 삶의 4. 理 氣 心 性 論 발달의 정치적 의미 철학 형성 1) 士 林 의 정국주도와 朋 黨 論 의 대두 1) 退 溪 南 冥 의 理 氣 心 性 論 과 2) 理 氣 妙 合

More information

1-조선선불교의 심성이해와 마음공부.hwp

1-조선선불교의 심성이해와 마음공부.hwp 교육학연구 Korean Journal of Educational Research 제50권 제2호, 2012, pp.51-70 A Study on the Theory of Mind and Mind Practice in Korean Zen Buddhism -Focused on the Thought of Deuktong-Gihwa around the Idea of

More information

DBPIA-NURIMEDIA

DBPIA-NURIMEDIA 104 韓 國 禪 學 제36호 조선전기 문인사대부의 贈 序 文 에 보이는 불교 인식 * 김상일(동국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 Ⅱ 목 차 Ⅱ Ⅰ. 시작하는 말 Ⅱ. 조선전기 문인사대부와 불교 관련 증서류 산문 Ⅲ. 불교적 가치관에 대한 비판과 유교 윤리 권면 Ⅳ. 유불 교유론 Ⅴ. 유불 조화론 1. 김수온: 唯 心 一 理 的 儒 佛 融 通 論 2. 성 현:

More information

<BBFDB8EDBFACB1B83232C1FD2D766572342E687770>

<BBFDB8EDBFACB1B83232C1FD2D766572342E687770> 유가의 삶과 죽음에 대한 태도 전 병 술 건국대학교 접 수 일 : 2011년 11월 6일 심사완료일 : 2011년 11월 21일 게재확정일 : 2011년 11월 23일 주제분류 동양철학, 유가, 종교학, 죽음학 주 요 어 삶과 죽음, 생명의 학문, 명( 命 ), 사생취의, 초혼재생 초 록 동양철학의 특질을 생명의 학문 이라 규정하는 견해가 있다. 생명의 학문

More information

<B0C5C1A620BFC1C6F7BCBA20B9DFB1BCC1B6BBE720BEE0BAB8B0EDBCAD2E687770>

<B0C5C1A620BFC1C6F7BCBA20B9DFB1BCC1B6BBE720BEE0BAB8B0EDBCAD2E687770> 거제 옥포성 주변 공동주택 신축부지내 유적 발굴조사 약보고서 2003. 12. 慶 南 發 展 硏 究 院 歷 史 文 化 센터 거제 옥포성 주변 공동주택 신축부지내 유적 발굴조사 약보고서 직 책 성 명 소 속 직 위 조 사 단 장 성 태 현 경 남 발 전 연 구 원 원 장 책임연구원 이 범 홍 경남발전연구원 역사문화센터 센 터 장 조 사 원 연구보조원 이 영 주

More information

Readings at Monitoring Post out of 20 Km Zone of Tokyo Electric Power Co., Inc. Fukushima Dai-ichi NPP(18:00 July 29, 2011)(Chinese/Korean)

Readings at Monitoring Post out of 20 Km Zone of Tokyo Electric Power Co., Inc. Fukushima Dai-ichi NPP(18:00 July 29, 2011)(Chinese/Korean) 碘 岛 监 结 30km 20km 10km 碘 达 碘 测 时 提 高 后 的 上 限 [250,000 微 西 弗 / 年 ] [10,000 微 西 弗 / 年 ] 巴 西 瓜 拉 帕 里 的 辐 射 (1 年 来 自 地 面 等 ) > 辐 射 量 ( 微 西 弗 ) 250,000 100,000 50,000 10,000 注 : 本 资 料

More information

<4D6963726F736F667420576F7264202D20313030303931302D3242463531B27BA6E6A6D2BBCDA8EEABD72DBEC7BEA7A558AAA9AAC02E646F63>

<4D6963726F736F667420576F7264202D20313030303931302D3242463531B27BA6E6A6D2BBCDA8EEABD72DBEC7BEA7A558AAA9AAC02E646F63> 前 1 前 言 現 行 考 銓 制 度 一 現 行 考 銓 制 度 對 人 事 行 政 的 重 要 性 : 強 烈 建 議 考 人 事 行 政 的 同 學 們, 一 定 要 精 讀 現 行 考 銓 制 度! 熟 讀 現 行 考 銓 制 度 的 好 處, 可 以 從 以 下 幾 個 角 度 來 分 析 : 相 對 重 要 程 度 高 : 現 行 考 銓 制 度 在 人 事 行 政 三 個 主 要 等

More information

다문화 가정 중학생의 문식성 신장 내용

다문화 가정 중학생의 문식성 신장 내용 교육연구 제58집 성신여대 교육문제연구소 2013년 12월 30일 2009 改 定 敎 育 課 程 에 따른 中 學 校 漢 文 敎 科 書 의 多 文 化 敎 育 에 對 한 一 見 이돈석 청주대학교 한문교육과 Ⅰ. 들어가는 말 Ⅱ. 한문 교과 교육과정 목표에 대한 검토 Ⅲ. 중학교 한문 교과서 분석 목 차 1. 재제 출전의 문제 2.. 교육 내용과 제시 방법의 문제

More information

<3120B1E8B1D9BFEC2D31C2F7C6EDC1FD2830292DB1B3C1A4BFCFB7E12831707E292E687770>

<3120B1E8B1D9BFEC2D31C2F7C6EDC1FD2830292DB1B3C1A4BFCFB7E12831707E292E687770> Perspectives J of Oriental Neuropsychiatry 2012:23(1):1-15 http://dx.doi.org/10.7231/jon.2012.23.1.001 심신치유를 위한 불교의학, 사상의학, 한의학에서의 心 의 연구 김근우, 박성식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신경정신과 교실,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사상체질과 교실 The Study on

More information

대해서 대해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어느덧 交 通 放 送 은 96 年 상반기도 한 달여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우리 交 通 專 門 放 送 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자 모든 일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委 員 해 주시기를 부탁드리겠습니다. 여러분께서 더욱더 사랑 그러면

대해서 대해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어느덧 交 通 放 送 은 96 年 상반기도 한 달여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우리 交 通 專 門 放 送 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자 모든 일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委 員 해 주시기를 부탁드리겠습니다. 여러분께서 더욱더 사랑 그러면 第 85 回 서울特 別 市 議 會 ( 臨 時 會 ) 交 通 委 員 會 會 議 錄 第 1號 서울 特 別 市 議 會 事 務 處 日 時 1996年 6月 3 日 ( 月 ) 午 前 10時 場 所 議 事 日 程 交 通 委 員 會 會 議 室 1. 交 通 放 送 本 部 所 管 當 面 懸 案 報 告 의件 審 査 된案 件 1. 交 通 放 送 本 部 所 管 當 面 懸 案 報 告

More information

한류동향보고서 26호.indd

한류동향보고서 26호.indd Story Story 2013. 1. 30. Story 26호 STORY Korean Wave Story 2013 STORY STORY 12 2012 한류동향보고 Korean Wave Story 2013 Korean Wave Story 2013 (2012년 1/4분기) 12 12 2012. 4. 9. 2 3 4 5 6 乱 世 佳 人 花 絮 合 集 梦 回 唐

More information

歷史通識-眺望中國

歷史通識-眺望中國 左 傳 期 中 報 告 ~ 故 事 改 寫 ~ 燭 之 武 退 秦 師 系 級 : 中 文 三 學 號 :49111003 姓 名 : 江 俊 億 指 導 老 師 : 蔡 妙 真 教 授 燭 之 武 退 秦 師 ( 上 ) 星 垂 四 野, 薰 風 習 習, 大 地 一 片 寧 靜 ; 但 今 夜 鄭 國 的 國 都 - 新 鄭 似 乎 很 不 平 靜, 那 是 因 為 秦 晉 兩 大 強 國 的

More information

한류동향보고서 16호.indd

한류동향보고서 16호.indd Story Story 2012. 9. 13. Story 16호 STORY Korean Wave Story 2012 STORY STORY 12 호 2012 한류동향보고 Korean Wave Story 2012 Korean Wave Story 2012 (2012년 1/4분기) 12 호 12 호 2012. 4. 9. 2 3 4 5 轩 辕 剑 之 天 之 痕 我 的

More information

16 經 學 研 究 集 刊 特 刊 一 墓 誌 銘 等 創 作 於 高 麗 時 代 與 朝 鮮 朝 時 代, 此 是 實 用 之 文 而 有 藝 術 上 之 美. 相 當 分 量 之 碑 誌 類 在 於 個 人 文 集. 夢 遊 錄 異 於 所 謂 << 九 雲 夢 >> 等 夢 字 類 小 說.

16 經 學 研 究 集 刊 特 刊 一 墓 誌 銘 等 創 作 於 高 麗 時 代 與 朝 鮮 朝 時 代, 此 是 實 用 之 文 而 有 藝 術 上 之 美. 相 當 分 量 之 碑 誌 類 在 於 個 人 文 集. 夢 遊 錄 異 於 所 謂 << 九 雲 夢 >> 等 夢 字 類 小 說. 經 學 研 究 集 刊 特 刊 一 2009 年 12 月 頁 15~36 高 雄 師 範 大 學 經 學 研 究 所 15 韓 國 漢 文 學 硏 究 之 最 近 傾 向 김동협 金 東 協 教 授 / Professor Kim Donghyub 摘 要 我 想 對 於 韓 國 漢 文 學 最 初 之 專 門 著 書 是 金 台 俊 之 >. 此 冊 刊 行 於

More information

5 291

5 291 1 2 3 4 290 5 291 1 1 336 292 340 341 293 1 342 1 294 2 3 3 343 2 295 296 297 298 05 05 10 15 10 15 20 20 25 346 347 299 1 2 1 3 348 3 2 300 301 302 05 05 10 10 15 20 25 350 355 303 304 1 3 2 4 356 357

More information

토픽 31호(2016.3.7).hwp

토픽 31호(2016.3.7).hwp 절실히 묻고 가까이 실천하는 선진 산림과학 3.0 시대를 열겠습니다! 01 03 05 05 06 07 08 08 10 10 11 임업인에게는 희망을, 국민에게는 행복을 带 NIFoS 1 중국 닝샤회족자치구() 중국 무슬림 인구 주요 분포도 중국 닝샤의 회족 자치구 3 중국 무슬림 인구 Top 11 지역 순위 지역( 省 ) 인구(만)

More information

8.김민희.hwp

8.김민희.hwp 食 이 깨달음에 미치는 영향 김 민희 * 1) 목 차 Ⅰ. 서 론 Ⅱ. 食 과 깨달음 Ⅲ. 精 進 과 食 Ⅳ. 결 론 * 동국대학교 서울캠퍼스 강사. 食 이 깨달음에 미치는 영향 289 요약문 사람은 건강하며 행복한 삶을 원한다. 그러나 최근의 자연환경이나 불 규칙한 식생활, 인스턴트식품의 증가로 음식의 심각성은 식생활 자체의 불균형을 만들고 나아가서는 건강을

More information

POWERSHELL CONTROLLER + BATTERY Setup Guide English............................... 4 繁 體 中 文.............................. 12 한국어............................... 20 www.logitech.com/support................

More information

<3030305FBAD2B1B3C7D0BAB837302E687770>

<3030305FBAD2B1B3C7D0BAB837302E687770> 알라야 識 의 존재증명과 경량부(I) - 유가사지론 의 경우 권 오 민 경상대학교 철학과 교수 Ⅰ. 서언 Ⅱ. 알라야식의 존재증명과 경량부 1. 제1 依 止 執 受 證 2. 제2 最 初 生 起 證 과 제3 意 識 明 了 證 3. 제4 有 種 子 性 證 4. 제5 業 用 差 別 證 과 제6 身 受 差 別 證 5. 제7 處 無 心 定 證 6. 제8 命 終 時 識

More information

신계내과학(1).indd

신계내과학(1).indd 腎 系 內 科 學 1. 腎 에 관한 역대 醫 論 簡 略 2 2. 腎 의 해부학적 인식 및 오행적 속성 7 3. 腎 의 생리적 기능 9 4. 腎 과 他 臟 腑 와의 관계 12 5. 命 門 14 6. 腎 膀 胱 의 病 理 16 7. 腎 病 의 辨 證 18 2 1 腎 에 관한 역대 醫 論 簡 略 1. 黃 帝 內 經 에서의 腎 현대 우리나라 한의학의 여러 다른 분야에서도

More information

완치란 일반인들과 같이 식이조절과 생활관리를 하지 않아도 다시 통풍이 하지 않는 것입니다. 당신의 통풍이 몇 년이나 되었는지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로릭과 진통 소염제로 버텼는지 이제 저한테 하소연 하시고 완치의 길로 가면 다. 어렵지 않습니다. 1 2015 11 10

완치란 일반인들과 같이 식이조절과 생활관리를 하지 않아도 다시 통풍이 하지 않는 것입니다. 당신의 통풍이 몇 년이나 되었는지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로릭과 진통 소염제로 버텼는지 이제 저한테 하소연 하시고 완치의 길로 가면 다. 어렵지 않습니다. 1 2015 11 10 완치란 일반인들과 같이 식이조절과 생활관리를 하지 않아도 다시 통풍이 하지 않는 것입니다. 당신의 통풍이 몇 년이나 되었는지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로릭과 진통 소염제로 버텼는지 이제 저한테 하소연 하시고 완치의 길로 가면 다. 어렵지 않습니다. 1 2015 11 10 # 2012 000081 1 000 95% 95% 60 5 B 507 070 4651 3730~4

More information

DBPIA-NURIMEDIA

DBPIA-NURIMEDIA 조선후기 判 付 의 작성절차와 서식 연구 * 1) 명 경 일 ** 1. 머리말 2. 判 付 의 개념과 구성요소 3. 判 付 의 작성절차에 따른 서식의 변화 4. 맺음말 초록: 조선시대 주요 관아가 각자 맡은 업무에 관하여 국왕에게 아뢸 때 사용한 문서를 계 啓 라고 했다. 그리고 啓 에 대한 국왕의 처결을 判 付 라고 했다. 본 논문은 판부의 작성 절차와 서식을

More information

<31312D3331BACFC1A4C0CFB1E22E687770>

<31312D3331BACFC1A4C0CFB1E22E687770> 北 征 日 記 신류 申 瀏 1619~1680 본관 평산 平 山 훈련원부정 삼도수군통제사 등 역임, 1658년 영장 領 將 으로 나선정벌 羅 禪 征 伐 신기석 역, ꡔ북정일기ꡕ, 탐구당, 1980 북정일기 북 정 일 기 北 征 日 記 포사수( 砲 射 手 ) 방포( 放 砲 ) 시재( 試 才 ) ꡔ북정일기ꡕ 무술 효묘 9년 순치15년 4월 初 十 日 晴 往 會 寧

More information

국악원 논문집 다. 거운고짧-의 統 對 的 年 代 )1댐의 分 類 는 樂 5앞에 年 代 가 明 記 되지 않은 것이 있어서 困 維 하지만, 그 樂 렘에 실린 짧 l111 의 內 容 에 依 히.0,1 相 對 的 年 代 JI\N의 分 쨌는 퍼 能 할 것드로 생 각한다. 年

국악원 논문집 다. 거운고짧-의 統 對 的 年 代 )1댐의 分 類 는 樂 5앞에 年 代 가 明 記 되지 않은 것이 있어서 困 維 하지만, 그 樂 렘에 실린 짧 l111 의 內 容 에 依 히.0,1 相 對 的 年 代 JI\N의 分 쨌는 퍼 能 할 것드로 생 각한다. 年 現 存 거문고 끓의 年 代 考 現 存 거문고 諸 의 年 代 考 李 惠 求... .... 1. 現 存 거운고 語 40 篇 ll. 第 1 群 의 거운고 語 ill. 第 2 群 의 거문고 諸 IV. 第 3 群 의 거운고 諸 V nu nl ^τ::--i'!. 1. 現 存 거문고짧 40 篇 - 現 存 거운고 樂 諸 는 國 立 國 樂 院 發 行

More information

DBPIA-NURIMEDIA

DBPIA-NURIMEDIA 龍 洲 趙 絅 散 文 의 美 學 The Aesthetics of Prose by Yong-Ju Jo, Kyung( 龍 洲 趙 絅 ) - Centering around the Comparison with the Prose by Nong-Am Kim, Chang-Hyup( 農 巖 金 昌 協 ) - 저자 (Authors) 申 承 勳 Shin Seung-hun 출처

More information

중국기본고적 데이타베이스 기능수첩

중국기본고적 데이타베이스 기능수첩 중국기본고적고 사용설명서 1 로그인( 進 入 ) 1.1시작을 클릭하신후 왼쪽 프로그램에서 AncientBook 을 찾으신후, AncientBookClient 를 클릭하세 요. 1.2 服 務 器 (ip), 用 戶 名 (id), 密 碼 (pw)를 입력 후 진입( 進 入 ) 클릭하세요. 1-3. 아이콘 설명 : 메인페이지 : 최소화 : 화면 닫기 2. 검색( 檢

More information

20001031jc0inb001a.HWP

20001031jc0inb001a.HWP (2000 年 度 國 監 - 農 林 海 洋 水 産 ( 附 錄 )) 1 2 (2000 年 度 國 監 - 農 林 海 洋 水 産 ( 附 錄 )) (2000 年 度 國 監 - 農 林 海 洋 水 産 ( 附 錄 )) 3 4 (2000 年 度 國 監 - 農 林 海 洋 水 産 ( 附 錄 )) (2000 年 度 國 監 - 農 林 海 洋 水 産 ( 附 錄 )) 5 6 (2000

More information

untitled

untitled Original article J of Oriental Neuropsychiatry 2013:24(1):109-122 http://dx.doi.org/10.7231/jon.2013.24.1.109 古 代 醫 案 에 나타난 불교사상 연구 -의료윤리와 정신치료를 중심으로- 김근우, 박서연*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신경정신과교실,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 Research

More information

CHO Sung-san : The Seongho ( 星 湖 ) School s Study of the Ancient Learning ( 古 學 ) and Its Influence on the Debate about Materia Medica in the Late Jos

CHO Sung-san : The Seongho ( 星 湖 ) School s Study of the Ancient Learning ( 古 學 ) and Its Influence on the Debate about Materia Medica in the Late Jos 457 의사학 제24권 제2호(통권 제50호) 2015년 8월 Korean J Med Hist 24 ː457-496 Aug 2015 c대한의사학회 http://dx.doi.org/10.13081/kjmh.2015.24.457 pissn 1225-505X, eissn 2093-5609 조선후기 성호학파( 星 湖 學 派 )의 고학( 古 學 ) 연구를 통한 본초학(

More information

<B3EDB9AEC0DBBCBAB9FD2E687770>

<B3EDB9AEC0DBBCBAB9FD2E687770> (1) 주제 의식의 원칙 논문은 주제 의식이 잘 드러나야 한다. 주제 의식은 논문을 쓰는 사람의 의도나 글의 목적 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2) 협력의 원칙 독자는 필자를 이해하려고 마음먹은 사람이다. 따라서 필자는 독자가 이해할 수 있는 말이 나 표현을 사용하여 독자의 노력에 협력해야 한다는 것이다. (3) 논리적 엄격성의 원칙 감정이나 독단적인 선언이

More information

101-03.hwp

101-03.hwp 人 文 科 學 제101집 2014년 8월 漢 字 문자 그 이상의 상징 체계 Ⅰ. 서론 중국의 근대화 과정에서 한자의 본격적인 개혁운동은 5.4 白 話 運 動 이 후 지식인들에 의한 표음문자화를 지향하는 漢 字 革 命 論 이다. 근대 알파 벳 문자를 이상적 원형으로 사유하는 서구학계의 깊은 인식론의 영향으로 1954년 中 國 文 字 改 革 委 員 會 성립 이후

More information

國 統 調 9 0-1 2-1 0 7 南 北 韓 社 會 次 化 力 量 綜 출 評 價 統 院 調 査 硏 究 室 책 을 내 면 서 南 北 韓 이 分 斷 以 後 각기 相 反 된 政 治 理 念 과 政 治. 經 濟 的 制 度 에 토대를 둔 體 制 成 立 으로 相 異 한 社 會 文 化 를 形 成 해온 지도 벌써 4 5 年 이 지 났다. 이 기간동안 南 과 北 의 社 會

More information

<40BBE7BBF3C3BCC1FAC0C7C7D0C8B8C1F6284A53434D D312DBABBB9AE34C2F7C6EDC1FD2E687770>

<40BBE7BBF3C3BCC1FAC0C7C7D0C8B8C1F6284A53434D D312DBABBB9AE34C2F7C6EDC1FD2E687770> Review Article J Sasang Constitut Med 2015;27(1):13-41 http://dx.doi.org/10.7730/jscm.2015.27.1.013 태음인ㆍ태양인체질병증 임상진료지침: 진단 및 알고리즘 이준희ㆍ이의주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사상체질과 Abstract Clinical Practice Guideline for Taeeumin

More information

98 농업사연구 제 6권 1호, 한국농업사학회, 2007. 6 주요어 : 농업기술, 농서집요, 농상집요, 수도, 휴한법, 연작법 1. 머리말 한국사에서 14세기는 고려왕조에서 조선왕조로 국가 지배체제가 크게 격변한 시기였다. 고려말 고려 사회 내부와 외부에서 발생한 여

98 농업사연구 제 6권 1호, 한국농업사학회, 2007. 6 주요어 : 농업기술, 농서집요, 농상집요, 수도, 휴한법, 연작법 1. 머리말 한국사에서 14세기는 고려왕조에서 조선왕조로 국가 지배체제가 크게 격변한 시기였다. 고려말 고려 사회 내부와 외부에서 발생한 여 14세기 高 麗 末, 朝 鮮 初 농업기술 발달의 추이* - 水 稻 耕 作 法 을 중심으로- 염 정 섭** < 국문초록 > 15세기 초반 태종대에 만들어진 농서로 현재 農 書 輯 要 가 남아 있다. 이 농서는 元 代 의 農 書 인 農 桑 輯 要 를 抄 錄 하고 吏 讀 를 붙여 간행한 것이었다. 간행연대가 아직 불확실하지만 15세기 초반 태종대로 추정된다. 고려말

More information

<4D6963726F736F667420576F7264202D20B1E2C1B6B0ADBFACB9AE28B1B9B9AE29>

<4D6963726F736F667420576F7264202D20B1E2C1B6B0ADBFACB9AE28B1B9B9AE29> 인류문화에 공헌하는 한국학 한국학중앙연구원 명예교수 이성무 1. 국제정세의 변화와 한국학 한국학은 한국에 관한 인문사회과학적 연구를 말한다. 그런데 현대의 한국학은 한국이 세계 속에서 협력 경쟁하면서 살아가야 하기 때문에 국제정세의 변화와 무관하지 않다. 따라서 현대의 한국학은 인류문화에 공헌하는 한국학이 되어야 한다. 20 세기에는 두 차례의 세계사적인 전환기가

More information

chr89-BRLeiJS.hwp

chr89-BRLeiJS.hwp 書 評 評 史 泠 歌 宋 代 皇 帝 的 疾 病 醫 療 與 政 治 ( 保 定 : 河 北 大 學 出 版 社, 2013 年, 393 頁 ) 作 一 結 合, 使 我 們 可 從 新 的 角 度, 對 歷 史 得 到 更 完 整 的 認 識. 要 研 究 醫 療 史, 首 先 作 者 必 須 具 備 相 關 的 醫 療 背 景. 然 而, 當 代 的 歷 史 研 究 者 多 缺 乏 醫 療

More information

Book2.hwp

Book2.hwp 古 下 宋 鎭 禹 關 係 資 料 文 集 巨 人 의 숨결 Volume Two: The Writings and Biographical Materials of Mr. Chinwoo Song - 1 - 序 文 우리나라의 近 代 와 現 代 의 역사에 있어서 국가와 민족을 위하여 업적을 남기신 人 物 들의 생애 와 사상을 담은 傳 記 나 回 顧 錄 이 많이 出 刊 된

More information

Microsoft Word - ITJRKHHAMHZT.doc

Microsoft Word - ITJRKHHAMHZT.doc 2 부분 38~45 번 1. 원인, 목적 잘 알기 因 为 + 원인 为 了 + 목적 2. 수치 관련 문제 最 高 (최고), 最 低 (최저) 체크하며 듣기 38-40. 中 国 古 时 候 有 个 非 常 有 名 的 人, 叫 孟 子 在 孟 子 三 岁 的 时 候, 他 的 父 亲 就 去 世 了 为 了 让 儿 子 能 够 成 为 一 个 有 知 识 有 文 化 的 人, 母 亲

More information

....5-.......hwp

....5-.......hwp 방송연구 http://www.kbc.go.kr/ 방송 콘텐츠는 TV라는 대중매체가 지닌 즉각적 파급효과에도 불구하고 다 양한 수익 창출이라는 부분에서 영화에 비해 관심을 끌지 못했던 것이 사실 이다. 그러나, 최근 드라마 이 엄청난 경제적 파급 효과를 창출해 내 면서 방송 콘텐츠의 수익 구조에도 큰 변화가 오고 있음을 예고하고 있다. 드라마 은

More information

What is Critical & Creative Thinking? (Definitions and Elements) CREATIVE Thinkng is the thinking we do when we generate ideas Pose questions Imagine

What is Critical & Creative Thinking? (Definitions and Elements) CREATIVE Thinkng is the thinking we do when we generate ideas Pose questions Imagine CRITICAL AND CREATIVE THINKING 審 辯 性 與 創 意 性 思 考 냉철하고 창의적인 생각 CCT What is Critical & Creative Thinking? (Definitions and Elements) CREATIVE Thinkng is the thinking we do when we generate ideas Pose questions

More information

건강증진 시범보고서 운영을 위한 기술지원 연구

건강증진 시범보고서 운영을 위한 기술지원 연구 짧활 康 t합샤훌 示 範 띔 健 所 運 營 응 위한 技 術 支 援 웹 JE - 示 範 保 健 所 模 型 開 發 을 中 心 으로l' 鍾 和 李 順 英 鄭 基 뽑 編 著 韓 國 띔 健 社 會 댐 究 院 머 리 말 美 國 이나 日 本 등 先 進 國 의 경우 이미 1970년대 부터 人 口 의 高 敵 化 와 生 活 樣 式 의 變 化 에 기인한 成 人 病 증가와 이에

More information

356 제2기 한일역사공동연구보고서 제5권 1883.01.24 釜 山 口 設 海 底 電 線 條 欵 / 海 底 電 線 設 置 ニ 關 スル 日 韓 條 約 漢 日 1883.06.22 在 朝 鮮 國 日 本 人 民 通 商 章 程 / 朝 鮮 國 ニ 於 テ 日 本 人 民 貿 易 ノ

356 제2기 한일역사공동연구보고서 제5권 1883.01.24 釜 山 口 設 海 底 電 線 條 欵 / 海 底 電 線 設 置 ニ 關 スル 日 韓 條 約 漢 日 1883.06.22 在 朝 鮮 國 日 本 人 民 通 商 章 程 / 朝 鮮 國 ニ 於 テ 日 本 人 民 貿 易 ノ 근현대 한일간 조약 일람* 22) 1. 조선 대한제국이 일본국과 맺은 조약 주) 1. 아래 목록은 國 會 圖 書 館 立 法 調 査 局, 1964 舊 韓 末 條 約 彙 纂 (1876-1945) 上 ; 1965 舊 韓 末 條 約 彙 纂 (1876-1945) 中 ; 外 務 省 條 約 局, 1934 舊 條 約 彙 纂 第 三 巻 ( 朝 鮮 及 琉 球 之 部

More information

赤 城 山 トレイルランニンング レース 大 会 記 録 第 10 回 赤 城 山 選 手 権 保 持 者 男 子 須 賀 暁 記 録 2:35:14 女 子 桑 原 絵 理 記 録 3:22:28 M1 ミドル 男 子 18~44 歳, 距 離 32km 総 登 高 1510m ( 注 :DNF:

赤 城 山 トレイルランニンング レース 大 会 記 録 第 10 回 赤 城 山 選 手 権 保 持 者 男 子 須 賀 暁 記 録 2:35:14 女 子 桑 原 絵 理 記 録 3:22:28 M1 ミドル 男 子 18~44 歳, 距 離 32km 総 登 高 1510m ( 注 :DNF: 赤 城 山 トレイルランニンング レース 大 会 記 録 第 10 回 赤 城 山 選 手 権 保 持 者 男 子 須 賀 暁 記 録 2:35:14 女 子 桑 原 絵 理 記 録 3:22:28 M1 ミドル 男 子 18~44 歳, 距 離 32km 総 登 高 1510m ( 注 :DNF: 棄 権 DNS: 欠 場 ) 順 位 氏 名 記 録 順 位 氏 名 記 録 順 位 氏 名 記 録

More information

1 共 産 主 義 와 現 代 急 進 惡 潮 7. H 7 # H? tt f. # #~#.7 T... r 7.. l 7. # H #. #.. f # 6 f 7... #.... y. #w.7t.. # Y t 1##l # t./ #. # u # 9 H.#../...1..)... #A. f.f.yn7r#l #. 7).. l989. ' '. 1,....'.?.'T.'=.l

More information

2011년 9월 강의 계획 석 식 : 오후 5시00분 오후 5시50분 1교시 : 오후 6시00분 오후 6시50분 2교시 : 오후 7시00분 오후 7시50분 3교시 : 오후 8시00분 오후 8시50분 년 월 일 회 주 제 5 (1) 입학식 15 (2) 호스피스완화의료의 현황과 전망 (서울대학교 의과대학교수 허 대 석) 한국인의 죽음에 대한 이해(I) (서강대학교

More information

3.염중섭(자현).hwp

3.염중섭(자현).hwp 붓다의 화합정신 강조와 그 현대적 의의 / 염중섭(자현) 79 80 大 覺 思 想 제19집 (2013.6) 한글요약 붓다의 화합정신 강조와 그 현대적 의의 *1) - 율 제정의 의미와 정신을 중심으로 - Ⅰ. 序 論 목 차 Ⅱ. 율 제정의 배경과 방식 1. 특수윤리와 이원론적 문화배경 2. 制 戒 十 利 와 隨 犯 隨 制 Ⅲ. 和 合 僧 과 行 籌 人 의 역할

More information

빈면

빈면 j 발ζ틸록번호 1 1 4 0 % 0 2 0 - m O O 4 4 - 이 연 구 보 고 2 0 0 2-0 1 I R 애싱 -대도시 징탄성매때지역 증싱으로 g 김승뀐 조애저 김유곁 손승영 한혀 결 김성아 ~잉 z -ι7 / v / ι ζ a Tι r 鉉 ; ιo t n ι a 톨 상r X a 흥 낀 ~ ~ r - * 서 7 A * r - 엉 뇨려 - r M W

More information

152*220

152*220 152*220 2011.2.16 5:53 PM ` 3 여는 글 교육주체들을 위한 교육 교양지 신경림 잠시 휴간했던 우리교육 을 비록 계간으로이지만 다시 내게 되었다는 소식을 들으니 우 선 반갑다. 하지만 월간으로 계속할 수 없다는 현실이 못내 아쉽다. 솔직히 나는 우리교 육 의 부지런한 독자는 못 되었다. 하지만 비록 어깨너머로 읽으면서도 이런 잡지는 우 리

More information

그렇지만 여기서 朝 鮮 思 想 通 信 이 식민본국과 피식민지 사이에 놓여 있는 재조선일본인의 어떤 존재론적 위치를 대변하고 있다는 점을 인식할 필요가 있다. 식민본국과 피식민지의 Contact Zone 에 위치한 재조선일본인들은 조선이라는 장소를 새로운 아이덴티티의 기

그렇지만 여기서 朝 鮮 思 想 通 信 이 식민본국과 피식민지 사이에 놓여 있는 재조선일본인의 어떤 존재론적 위치를 대변하고 있다는 점을 인식할 필요가 있다. 식민본국과 피식민지의 Contact Zone 에 위치한 재조선일본인들은 조선이라는 장소를 새로운 아이덴티티의 기 식민지의 목소리 - 朝 鮮 思 想 通 信 社 刊, 朝 鮮 及 朝 鮮 民 族 (1927)을 중심으로 鄭 鍾 賢 ( 成 均 館 大 ) 1. 伊 藤 韓 堂 과 朝 鮮 思 想 通 信 伊 藤 韓 堂 이 발간한 朝 鮮 思 想 通 信 은 1925 년에 발행을 시작하여 1943 년 그가 죽은 직후에 폐간될 때까지 대략 18 년 동안 간행된 조선문을 번역한 일본어 신문이다.

More information

꿈 http://chinastory.culturecontent.com/04_historical/sub_strange01.asp 열미초당필기 는 淸 代 紀 昀 이 지었다. 원래는 灤 陽 消 夏 錄 (6권), 灤 陽 續 錄 (6권), 如 是 我 聞 (4권), 槐 西 雜 志 (4권), 姑 妄 聽 之 (4권)의 5 種 을 그의 제자 盛 時 彦 이 合 刊 하여 閱 微 草

More information

<B1B3C8B8BBE7BFACB1B83432C1FD5F3134303130392E687770>

<B1B3C8B8BBE7BFACB1B83432C1FD5F3134303130392E687770> 제42집 2013 차 례 特 集 2013년도 심포지엄 한국 천주교회의 신앙 흐름과 과제 한국 천주교 초기 평신도 지도자들의 신앙 특성 여진천 5 첨례표 를 통해 본 조선 후기 천주교 신자들의 신앙생활 방상근 55 광복 후 천주교의 민족사 참여와 사회영성의 성장 박문수 93 오늘날 건전한 신앙을 저해하는 문화적 흐름과 운동에 관한 조직신 학적 성찰 박준양 139

More information

2002report220-10.hwp

2002report220-10.hwp 2002 연구보고서 220-10 대학평생교육원의 운영 방안 한국여성개발원 발 간 사 연구요약 Ⅰ. 연구목적 Ⅱ. 대학평생교육원의 변화 및 외국의 성인지적 접근 Ⅲ. 대학평생교육원의 성 분석틀 Ⅳ. 국내 대학평생교육원 현황 및 프로그램 분석 Ⅴ. 조사결과 Ⅵ. 결론 및 정책 제언 1. 결론 2. 대학평생교육원의 성인지적 운영을 위한 정책 및 전략 목

More information

제141호 2005년 4월 1일(금) 學 術 院 소식 3월 임원회 개최 사위원회는 학술원 회원과 교수 등 관련 3월 임원회가 3월 4일(금) 오후 2시 학술 분야 전문가로 구성하여 4월 11일(월) 오 원 중회의실에서 임원 15명 전원이 참석한 후 2시에 제1차 심사위

제141호 2005년 4월 1일(금) 學 術 院 소식 3월 임원회 개최 사위원회는 학술원 회원과 교수 등 관련 3월 임원회가 3월 4일(금) 오후 2시 학술 분야 전문가로 구성하여 4월 11일(월) 오 원 중회의실에서 임원 15명 전원이 참석한 후 2시에 제1차 심사위 2005년 4월 1일(금) 제141호 Monthly Newsletter from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Republic of Korea 발행인:대한민국학술원 회장 / 우 137-044 서울 서초구 반포4동 산94-4 / http://www.nas.go.kr / XXXXX / F XXXXX / 편집:학술진흥과 第 76 次

More information

金 喜 甲 委 員 ; 金 喜 甲 委 員 입니다. 本 委 員 은 地 下 鐵 淸 掃 用 役 繼 續 締 結 要 望 에 대한 請 願 을 하 고자 합니다. 請 願 의 基 本 要 旨 는 1974 年, 즉 21年 前 부터 地 下 鐵 公 社 와 隨 意 契 約 으로 淸 掃 用 役 을

金 喜 甲 委 員 ; 金 喜 甲 委 員 입니다. 本 委 員 은 地 下 鐵 淸 掃 用 役 繼 續 締 結 要 望 에 대한 請 願 을 하 고자 합니다. 請 願 의 基 本 要 旨 는 1974 年, 즉 21年 前 부터 地 下 鐵 公 社 와 隨 意 契 約 으로 淸 掃 用 役 을 第 81 回 서울特 別 市 議 會 ( 臨 時 會 ) 交 通 委 員 會 會 議 錄 第 4號 서울 特 別 市 議 會 事 務 處 日 時 1995年 10月 27 日 ( 金 ) 午 前 10時 場 所 交 通 委 員 會 會 議 室 議 事 日 程 1. 地 下 鐵 淸 掃 用 役 繼 續 締 結 要 望 請 願 2. 地 下 鐵 勞 使 問 題 解 決 促 求 請 願 3. 地 下 鐵

More information

CC......-.........hwp

CC......-.........hwp 방송연구 http://www.kbc.go.kr/ 텔레비전의 폭력행위는 어떠한 상황적 맥락에서 묘사되는가에 따라 상이한 효과를 낳는다. 본 연구는 텔레비전 만화프로그램의 내용분석을 통해 각 인 물의 반사회적 행위 및 친사회적 행위 유형이 어떻게 나타나고 이를 둘러싼 맥락요인들과 어떤 관련성을 지니는지를 조사하였다. 맥락요인은 반사회적 행위 뿐 아니라 친사회적

More information

Microsoft PowerPoint - 写作1 [兼容模式]

Microsoft PowerPoint - 写作1 [兼容模式] TOPIK 中 高 级 写 作 1 1 写 作 备 考 策 略 2 造 句 题 3 图 表 小 作 文 世 宗 韩 语 网 校 金 龙 一 2015 年 9 月 19 日 考 试 策 略 : 中 级 大 方 向 : 重 点 在 中 级 题 ( 前 一 半 ) 重 点 放 在 听 力 和 阅 读, 争 取 答 对 30 道 题 写 作 重 点 放 在 造 句 和 小 作 文, 但 大 作 文 也 得

More information

¾ç¼ºÄÀ-2

¾ç¼ºÄÀ-2 양성평등 캠퍼스 문화 조성을 위하여... 고려대학교 양성평등센터 는 2001년 6월에 제정된 성희롱 및 성폭력 예방과 처리에 관한 규정 에 의거하여 같은 해 7월에 설치된 성희롱및성폭력상담소 를 2006년 10월 개칭한 것입니다. 양성평등 센터 로의 개칭은 교내에서 발생하는 성피해에 대한 즉각적인 대응과 상담 제공뿐만 아니라 상호 존중을 바탕으로 한 양성평등

More information

<C1A4C3A530302D31302DBFCFBCBABABB2E687770>

<C1A4C3A530302D31302DBFCFBCBABABB2E687770> 低 所 得 偏 父 母 家 族 의 生 活 實 態 와 政 策 課 題 金 美 淑 朴 敏 妌 李 尙 憲 洪 碩 杓 趙 炳 恩 元 永 憙 韓 國 保 健 社 會 硏 究 院 머 리 말 배우자의 사별, 별거, 이혼 등으로 초래되는 偏 父 母 家 族 은 産 業 化 의 진전에 따른 개인주의 팽배로 이혼이 증가하였고 經 濟 危 機 로 인한 가 족해체가 확산되어 최근 증가 추세에

More information

南 北 體 育 會 談 第 5 次 實 務 代 表 接 觸 會 議 錄 $은 幣 K7를구 淸 를9 를3 는r구# 國 土 統 - Q ( 漆 北 對 話 事 務 局 ) < 目 次 l - 般 事 項 l l l l l l l 3 l l l l l l l l l 3 2 會 議 錄 7 附 錄 : 代 表 團 記 者 會 見 9 7-7 - 린 一 般 事 項 가 日 時 :1990

More information

<C1A4BDC537355F30365FDFEFD9A4EBECC0C720BBFDBED6BFCD20B1D4C0E5B0A220C8B0B5BF5FB1E8B9AEBDC42E485750>

<C1A4BDC537355F30365FDFEFD9A4EBECC0C720BBFDBED6BFCD20B1D4C0E5B0A220C8B0B5BF5FB1E8B9AEBDC42E485750> 정신문화연구 1999 여름호 제22권 제2호(통권 75호) pp. 151~184 硏 究 論 文 徐 命 膺 의 생애와 규장각 활동 김 문 식 1)* Ⅰ 머 리 말 Ⅱ 생 애 Ⅲ 家 系 와 교유 인물 Ⅳ 奎 章 閣 기구의 정비 Ⅴ 奎 章 閣 의 국가적 편찬 사업 Ⅵ 맺 음 말 Ⅰ. 머 리 말 保 晩 齋 徐 命 膺 ~ 은 세기 소론계의 名 家 인 達 城 徐 氏 의

More information

untitled

untitled 敦 煌 本 傷 寒 論 에 관한 硏 究 105) 대구한의대학교 한의과대학 병리학교실 1 부산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 2 박시덕 1 신상우 2 박종현 1,* The Study on the Donhwang Manuscript[ 敦 煌 本 ] Sanghallon( 傷 寒 論 ) Park Si-deok 1 Shin Sang-woo 2 Park Jong-hyun 1,*

More information

178È£pdf

178È£pdf 스승님이 스승님이 스승님이 말씀하시기를 말씀하시기를 말씀하시기를 알라는 위대하다! 위대하다! 알라는 알라는 위대하다! 특집 특집 기사 특집 기사 세계 세계 평화와 행복한 새해 경축 세계 평화와 평화와 행복한 행복한 새해 새해 경축 경축 특별 보도 특별 특별 보도 스승님과의 선이-축복의 선이-축복의 도가니! 도가니! 스승님과의 스승님과의 선이-축복의 도가니!

More information

<5BB0EDB3ADB5B55D32303131B3E2B4EBBAF12DB0ED312D312DC1DFB0A32DC0B6C7D5B0FAC7D02D28312E28322920BAF2B9F0B0FA20BFF8C0DAC0C720C7FCBCBA2D3031292D3135B9AEC7D72E687770>

<5BB0EDB3ADB5B55D32303131B3E2B4EBBAF12DB0ED312D312DC1DFB0A32DC0B6C7D5B0FAC7D02D28312E28322920BAF2B9F0B0FA20BFF8C0DAC0C720C7FCBCBA2D3031292D3135B9AEC7D72E687770> 고1 융합 과학 2011년도 1학기 중간고사 대비 다음 글을 읽고 물음에 답하시오. 1 빅뱅 우주론에서 수소와 헬륨 의 형성에 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을 보기에서 모두 고른 것은? 4 서술형 다음 그림은 수소와 헬륨의 동위 원 소의 을 모형으로 나타낸 것이. 우주에서 생성된 수소와 헬륨 의 질량비 는 약 3:1 이. (+)전하를 띠는 양성자와 전기적 중성인 중성자

More information

<B0EDBCBA20C0B2B4EB20B3F3B0F8B4DCC1F620B9AEC8ADC0E720C1F6C7A5C1B6BBE720BAB8B0EDBCAD28C3DFB0A1BCF6C1A4BABB292E687770>

<B0EDBCBA20C0B2B4EB20B3F3B0F8B4DCC1F620B9AEC8ADC0E720C1F6C7A5C1B6BBE720BAB8B0EDBCAD28C3DFB0A1BCF6C1A4BABB292E687770> 固 城 栗 垈 2 農 工 團 地 造 成 事 業 文 化 財 地 表 調 査 報 告 書 2003. 11 慶 南 發 展 硏 究 院 歷 史 文 化 센터 固 城 栗 垈 2 農 工 團 地 造 成 事 業 文 化 財 地 表 調 査 報 告 書 Ⅰ. 調 査 槪 要 1. 調 査 目 的 고성군에서 추진중인 율대 농공단지 확장예정지에 대해 문화재보호법 제74-2와 동법 시행령 제43-2

More information

<C5C2B5BFB0EDC0FCBFACB1B83235C1FDC6EDC1FD28C3E2C6C7BFCFB7E1292E687770>

<C5C2B5BFB0EDC0FCBFACB1B83235C1FDC6EDC1FD28C3E2C6C7BFCFB7E1292E687770> 연행록을 통해본 18세기 전반 한중 서적교류의 양상 신익철 * 1. 머리말 2. 서반( 序 班 )을 통한 서적 구입 3. 곡응태( 谷 應 泰 ) 후손가에서의 서적 구입 4. 중국 문사와의 교유를 통한 서적 교류 5. 천주당 선교사를 통한 서학서 접촉 6. 맺음말 요약문 이 글은 18세기 전반의 연행록을 통해 조선과 청 사이에 서적이 교류되 는 양상을 구체적으로

More information

......-....4300.~5...03...

......-....4300.~5...03... 덕수리-내지(6장~8장)최종 2007.8.3 5:43 PM 페이지 168 in I 덕수리 민속지 I 만 아니라 마당에서도 직접 출입이 가능하도록 되어있다. 이러한 장팡뒤의 구조는 본래적인 형태라 고 할 수는 없으나, 사회가 점차 개방화되어가는 과정을 통해 폐쇄적인 안뒤공간에 위치하던 장항 의 위치가 개방적이고 기능적인 방향으로 이동해가는 것이 아닌가 추론되어진다.

More information

4단원*

4단원* IV 十 四 客 愁 十 五 山 居 十 六 秋 景 十 七 訓 民 正 音 十 八 桃 園 結 義 十 四. 客 愁 擧 頭 望 明 月 低 頭 思 故 鄕 月 白 雪 白 天 地 白 山 深 夜 深 客 愁 深 李 白 金 炳 淵 새롭게 익힐 한자 客 愁 擧 頭 望 低 思 鄕 雪 深 時 詩 最 他 家 身 7 IV. 擧 頭 望 明 月 低 頭 思 故 鄕 月 白 雪 白 天 地 白

More information

CC......-.........hwp

CC......-.........hwp 방송연구 http://www.kbc.go.kr/ 텔레비전 프로그램의 해외수출이나 국내 후속시장의 활성화라는 유통의 문 제는 경쟁력있는 상품과 그 상품을 팔 수 있는 시장의 존재 여부에 달려있 다. 아울러 그 유통은 국가간 시장규모의 차이와 부의 크기, 텔레비전 산업 의 하부구조에 의해 그 교류의 흐름이 영향을 받는다. 국내 프로그램의 유 통을 활성화시키는 기본조건은

More information

.....6.ok.

.....6.ok. Ⅳ 성은 인간이 태어난 직후부터 시작되어 죽는 순간까지 계속되므로 성과 건강은 불가분의 관계이다. 청소년기에 형성된 성가치관은 평생의 성생활에 영향을 미치며 사회 성문화의 토대가 된다. 그러므로 성과 건강 단원에서는 생명의 소중함과 피임의 중요성을 알아보고, 성매매와 성폭력의 폐해, 인공임신 중절 수술의 부작용 등을 알아봄으로써 학생 스스로 잘못된 성문화를

More information

No Title

No Title Ⅲ 金 Ⅰ Ⅱ Ⅰ Ⅰ Ⅰ Ⅰ ~ Ⅰ Ⅰ Ⅰ Ⅰ Ⅰ Ⅰ Ⅱ Ⅱ Ⅱ Ⅱ Ⅱ Ⅱ Ⅱ ~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Ⅱ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Ⅲ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Ⅳ Ⅰ Ⅰ ] Ⅰ Ⅰ Ⅰ Ⅱ ~ Ⅱ Ⅱ Ⅱ Ⅲ Ⅲ Ⅴ Ⅴ

More information

211 1-5. 석촌동백제초기적석총 石 村 洞 百 濟 初 期 積 石 塚 이도학, (서울의 백제고분) 석촌동 고분, 송파문화원, 2004. 서울 特 別 市, 石 村 洞 古 墳 群 發 掘 調 査 報 告, 1987. 1-6. 고창지석묘군 高 敞 支 石 墓 群 문화재관리국,

211 1-5. 석촌동백제초기적석총 石 村 洞 百 濟 初 期 積 石 塚 이도학, (서울의 백제고분) 석촌동 고분, 송파문화원, 2004. 서울 特 別 市, 石 村 洞 古 墳 群 發 掘 調 査 報 告, 1987. 1-6. 고창지석묘군 高 敞 支 石 墓 群 문화재관리국, 210 참고문헌 1. 능묘 1-1. 경주황남리고분군 慶 州 皇 南 里 古 墳 群 경상북도, 文 化 財 大 觀, 1-V, 慶 尙 北 道 編, 2003. 문화재관리국, 天 馬 塚 發 掘 調 査 報 告 書, 1974. 1-2. 함안도항리 말산리고분군 咸 安 道 項 里 末 山 里 古 墳 群 국립창원문화재연구소, 咸 安 道 項 里 古 墳 群 5, 2004. 국립창원문화재연구소,

More information

<34332D303620C1A4C1F6C0CE2E687770>

<34332D303620C1A4C1F6C0CE2E687770> 權 力 과 民 間 의 二 重 變 奏 曲 - 莫 言 의 檀 香 刑 을 중심으로 - 1) 鄭 智 仁 * 목 차 Ⅰ. 들어가는 말 Ⅱ. 刑 罰 劇 : 권력의 獨 奏 Ⅲ. 地 方 劇 猫 唱 : 민간의 合 奏 Ⅳ. 檀 香 刑 劇 : 권력과 민간의 二 重 變 奏 Ⅴ. 나오는 말 Ⅰ. 들어가는 말 莫 言 이 2001년 檀 香 刑 을 출간하면서 후기에서 이 책은 아마도 시대에

More information

Microsoft Word - BRHCCMLSDNIQ.doc

Microsoft Word - BRHCCMLSDNIQ.doc 한류 가 대만의 한국어 학습에 미친 영향 곽추문( 郭 秋 雯 ) 대만국립정치대학교 한국어학과 1. 서론 2000 년 7 월 빠따 방송국( 八 大 電 視 台 )에서 드라마 불꽃 을 방영하면서부터 한국 드라마는 대만 시청자들의 관심과 열띤 토론을 이끌어 내기 시작했다. 이에 이어서 2001 년 2 월에 팔대방송국은 또 가을 동화 를 방영, 대만 유선방송 드라마

More information

지침

지침 2014 한국국제정치학회 하계학술회의 유교사상에서 본 전통시대 동아시아지역질서 권 선 홍 (부산외국어대학교) 유교사상에서 본 전통시대 동아시아지역질서 권선홍(부산외국어대학교) Ⅰ. 머리말 오늘날의 단일한 세계국제사회는 기독교문명권을 중심으로 한 서구지역국제사회가 근대이후 비서구지역으로 팽창 침략하면서 마침내 세계 전역으로 확대된 것임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More information

11+12¿ùÈ£-ÃÖÁ¾

11+12¿ùÈ£-ÃÖÁ¾ Korea Institute of Industrial Technology 2007:11+12 2007:11+12 Korea Institute of Industrial Technology Theme Contents 04 Biz & Tech 14 People & Tech 30 Fun & Tech 44 06 2007 : 11+12 07 08 2007 : 11+12

More information

114 淨 土 學 硏 究 제22집 (2014. 12) 한글요약 석존의 정각에 의한 불교의 세계종교화는 이문화( 異 文 化 ) 사회에의 토 착을 의미한다. 그 대표적인 예의 하나가 효사상, 즉 부모은사상을 중심 한 부모은중경 의 성립이다. 이 경전은 불교의 동전과정에서

114 淨 土 學 硏 究 제22집 (2014. 12) 한글요약 석존의 정각에 의한 불교의 세계종교화는 이문화( 異 文 化 ) 사회에의 토 착을 의미한다. 그 대표적인 예의 하나가 효사상, 즉 부모은사상을 중심 한 부모은중경 의 성립이다. 이 경전은 불교의 동전과정에서 불교 효사상의 본질 양은용 * 1) 목 차 Ⅰ. 서언 Ⅱ. 불교의 동전과 부모은중경 의 성립 1. 부모은중경 의 성립 2. 부모은중경 의 피은과 보은 III. 우란분경 류의 목련구모와 효사상 1. 우란분경 과 목련구모 2. 불교 효사상의 핵심 IV. 결어 * 원광대학교 명예교수, 한일문화연구원장. 114 淨 土 學 硏 究 제22집 (2014. 12) 한글요약

More information

*074-081pb61۲õðÀÚÀ̳ʸ

*074-081pb61۲õðÀÚÀ̳ʸ 74 October 2005 현 대는 이미지의 시대다. 영국의 미술비평가 존 버거는 이미지를 새롭 게 만들어진, 또는 재생산된 시각 으로 정의한 바 있다. 이 정의에 따르 면, 이미지는 사물 그 자체가 아니라는 것이다. 이미지는 보는 사람의, 혹은 이미지를 창조하는 사람의 믿음이나 지식에 제한을 받는다. 이미지는 언어, 혹은 문자에 선행한다. 그래서 혹자는

More information

Microsoft Word - 論文上傳最終版本(有書名頁但無頁碼)_20090728.docx

Microsoft Word - 論文上傳最終版本(有書名頁但無頁碼)_20090728.docx 靈 査 呂 離 老 李 曺 藍 女 女 喩 籴 烈 女 灾 敎 着 着 量 戆 老 老 利 立 鷄 鷄 鷄 鷄 鷄 鷄 鷄 不 鷄 鷄 鷄 红 産 靈 敎 女 丢 衆 靈 擀 毡 淸 雷 彜 彜 鷄 老 强 龍 礼 禮 擧 靈 猪 兩 垻 况 龜 毡 龜 鼈 龜 鼈 龜 不 敎 鼈 靈 雷 雷 脚 敎

More information

영남학17합본.hwp

영남학17합본.hwp 鄭 逑 (1543-1620)의 학자 관료적 삶과 安 東 府 使 재임 김 학 수 * 30) Ⅰ. 머리말 Ⅱ. 부임에 얽힌 사연 1. 임명에서 부임까지의 역정 2. 풍기 예안을 거쳐 부임한 뜻 Ⅲ. 다스림의 방식과 그 자취 1. 관료적 권위와 학자적 포용성 1) 원칙과 권위의 리더십 2) 鄕 論 끌어안기 - 尊 賢 및 同 門 意 識 의 표명- 2. 士 論 장악과

More information

Microsoft Word - km20020132.doc

Microsoft Word - km20020132.doc 經 營 學 碩 士 學 位 論 文 韓 國 船 舶 管 理 業 의 競 爭 力 提 高 와 國 際 市 場 進 出 方 案 에 關 한 硏 究 - 國 籍 外 航 船 社 의 船 舶 管 理 部 門 을 中 心 으로 - A Study on Competitiveness Analysis and Entries into International Market of Korean Ship Management

More information

문화재이야기part2

문화재이야기part2 100 No.39 101 110 No.42 111 문 ᰍℎ᮹ šᯙŝ $* ᗭ} 화 재 이 야 기 De$** 남기황 ᰍℎ šᯙŝ $* ᗭ} 관인은 정부 기관에서 발행하는, 인증이 필요한 의 가족과 그의 일대기를 편찬토록 하여 그 이듬해 문서 따위에 찍는 도장 이다. 문화재청은 1999년 (1447) 만든 석보상절을 읽고나서 지은 찬불가(讚

More information

현장에서 만난 문화재 이야기 2

현장에서 만난 문화재 이야기 2 100 No.39 101 110 No.42 111 문 ᰍℎ᮹ šᯙŝ $* ᗭ} 화 재 이 야 기 De$** 남기황 ᰍℎ šᯙŝ $* ᗭ} 관인은 정부 기관에서 발행하는, 인증이 필요한 의 가족과 그의 일대기를 편찬토록 하여 그 이듬해 문서 따위에 찍는 도장 이다. 문화재청은 1999년 (1447) 만든 석보상절을 읽고나서 지은 찬불가(讚

More information

편집완료

편집완료 婦 女 新 聞 을 통해서 본 근대 일본의 중국 표상과 젠더 * 1) 李 宣 坭 (서울여대) Ⅰ. 序 言 Ⅱ. 臺 灣 : 황국의 백성 Ⅲ. 滿 州 : 동양 문명화 구현의 장 Ⅳ. 支 那 : 야만성 그러나 노제국 Ⅴ. 유교: 가족주의와 혁명 Ⅵ. 맺음말 Ⅰ.머리말 본 논문은 근대 일본의 대표적 여성언론매체 중 하나였던 婦 女 新 聞 의 중국 관련 담론을 분석하고자

More information

September 1st (Thu) 5th (Mon) ~ 7th(Wed) 19th (Mon) 20th (Tue) ~ 22th (Thu) Fall Semester Begins Add/Drop Courses Finalize Fall Semester Attendance Sh

September 1st (Thu) 5th (Mon) ~ 7th(Wed) 19th (Mon) 20th (Tue) ~ 22th (Thu) Fall Semester Begins Add/Drop Courses Finalize Fall Semester Attendance Sh 2016 KNU Academic Calendar Month Date Contents January 2016 25th (Mon) ~ 27th (Wed) Spring Semester Pre Registration 11st (Thu) ~ 12nd (Fri) Spring Semester New Students Course Registration 16th (Tue)

More information

untitled

untitled 용역보고서 2000-22 社 會 脆 弱 階 層 의 健 康 增 進 을 위한 푸드뱅크 事 業 의 活 性 化 方 案 (The Food Bank Activation Programs for Health Promotion of Lower Income Classes) 鄭 基 惠 李 誠 國 金 貞 根 金 聖 卿 韓 國 保 健 社 會 硏 究 院 保 健 福 祉 部 머 리 말

More information

ECBVOMFBPBKP.hwp

ECBVOMFBPBKP.hwp 近 代 中 國 女 性 解 放 運 動 의 秋 瑾 의 리더십* 先 驅 者 具 聖 姬 ( 淑 明 女 大 ) Ⅰ. 序 論 Ⅱ. 성장배경과 결혼생활 Ⅲ. 秋 瑾 의 여성해방운동과 혁명활동 Ⅳ. 秋 瑾 의 리더십 Ⅴ. 結 論 Ⅰ. 序 論 리더십은 인류역사에서 끊임없는 관심거리였다. 리더십이 인간에게 큰 관심사가 되어온 이유는 무엇일까? 그것은 인간이 조직생활을 하 기

More information

<B9FDBBE7C7D0BFACB1B820353028BABBB9AE2C2032303130292E687770>

<B9FDBBE7C7D0BFACB1B820353028BABBB9AE2C2032303130292E687770> 33 已 行 과 未 行 의 의미 -조선의 를 중심으로- 김영석* 79) 목 차 Ⅰ. 머리말 Ⅱ. «대명률»의 已 行 과 未 行 1. 已 行 未 行 에 관한 규정 2. 已 行 과 未 行 의 의미 3. 未 行 의 처벌 Ⅲ. 조선의 法 典 類 에서의 已 行 과 未 行 1. 三 省 交 坐 推 鞫 의 대상범죄 2. «속대전»과 «수교집록»의 비교 Ⅳ. 照 律 과 «대명률»

More information

4최종-『食療纂要』에 나타난 消渴의 食治에 對한 小考_송지청, 김상운, 채송아, 엄동명.hwp

4최종-『食療纂要』에 나타난 消渴의 食治에 對한 小考_송지청, 김상운, 채송아, 엄동명.hwp J. Oriental Medical Classics 2012:25(3)39-49 Orignal Article 食 療 纂 要 에 나타난 消 渴 의 食 治 에 對 한 小 考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원전학교실 1 ㆍ원광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 2 ㆍ한국전통의학연구소 3 송지청 1 김상운 1 채송아 2 엄동명 1,3* 1) A Review on Thirst Disease

More information

untitled

untitled 像 氣 名 刹 希 望 曰 術 技 藝 道 技 年 月 日 0 5, 1 2 3 4 5 45,000 40,000 39,534 35,000 30,000

More information